최근 수정 시각 : 2021-04-24 03:46:33

포천 버스 138


파일:포천시 CI.svg 포천시 시내버스
{{{#!wiki style="margin: -0px -1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colcolor=#fff> 직행좌석
좌석
일반
농협
경기도 시내버스 목록
}}}}}}}}} ||

파일:경기도 휘장.svg 경기도의 좌석버스
[[틀:경기도의 공항버스|{{{#!wiki style="display: inline; padding: 2px 3px; border-radius: 3px; background: #8b4513; font-size: 14px"
{{{#!wiki style="margin: -0px -1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colbgcolor=#0075c8><colcolor=#fff> 고양시 85 108 830
870 871 921
광주시 111[A] 114
김포시 21 22
남양주시 330-1 330-2[B] 330-3[B]
부천시 700
수원시 300 909
안산시 110 301 320
707 707-1
평택시 8000
포천시 138 138-5
화성시 340-1 340-2 1004
1004-1
[A] 광주시 미경유 노선. / [B] 330-1번의 회송용 노선으로 각각 출고, 입고 시 편도로 운행.
}}}}}}}}} ||
파일:DSC01114.png
파일:포천138.jpg

1. 노선 정보2. 개요3. 역사4. 특징5. 연계 철도역

1. 노선 정보

파일:포천시 CI_White.svg 포천시 좌석버스 138번
[ 지도 노선도 보기 ]
파일:포천 138 노선도.jpg
기점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경복대학교)종점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동(의정부역. 흥선지하차도입구)
종점행첫차04:50기점행첫차05:40
막차23:20막차00:20
평일배차6~10분주말배차8~12분
운수사명포천교통인가대수33대[1]
노선경복대학교 - 신포천A - 신북면사무소 - 가채2리(구.신북대교) - 아트교사거리(사회복지관) - 골든A - 포천시청 - 포천고 - 어룡1~3통 - 자작2통 - 선단1통(대진대입구) - 송우리터미널 - 소흘읍사무소 - 부인터사거리 - 축석고개 - 의정부성모병원 - 경기지방경찰청제2청사 - 의정부버스터미널 → 의정부중앙역 → 의정부경찰서 → 의정부역. 흥선지하차도입구 → 한화생명 → 시장앞 → 구.터미널 → 의정부시외버스터미널 → 이후 역순

2. 개요

포천교통에서 운행하는 좌석버스이다. 전체 정류장 목록

3. 역사

  • 이후 신북초교를 경유하는 138번, 신포천아파트를 경유하는 138-1번, 소흘읍사무소 대신 송우주공아파트를 경유하는 138-2번으로 나뉘어졌다. 2005년 연초 기준으로 138, 138-1번의 댓수를 합쳐서 37대 가량이 있었고 138-2번은 선진네트웍스 인수 이후에 신설된 것으로 보인다.
  • 2012년 3월에 구 138-1번을 기준으로 노선이 통합되었다.
  • 2013년 10월 8일부터 포천시청 대신 왕방로(포천시보건소, 포천초등학교)를 경유하는 138-1번이 신설되었다.
  • 기존에는 경복대학교에서 22시 30분 차량이 출발한 후 다음 차(막차)는 1시간 30분 뒤인 00:00에 출발했었는데, 2014년 7월 1일 시각표 개정으로 138-5, 7, 8 막차 시각이 당겨지고, 경복대입구에서 23:20, 23:40에 출발하는 차가 생겼다.[3] 즉, 22:30에 출발하는 차 다음에는 23:20부터 00:00까지 경복대입구에서 20분 간격으로 출발한다.
  • 2014년 7월 19일부로 138-1번이 수요 감소로 인해 폐선되었다.
  • 2018년 1월 1일부로 심야시간표가 변경되었다.
  • 2019년 1월 1일부로 심야시간표가 변경되었다. 최종 막차시각이 경복대 23:20 의정부역 00:20으로 앞당겨졌다.[4] 의정부 - 송우리 - 대진대 구간이라면 3200을 놓쳐도 3100과 3500이, 소흘읍 - 선단동까지는 3600이 있다. 하지만, 138번은 전 정류소 정차. 3100, 3200, 3500, 3600번은 일부 정류소만 정차하는 관계로 경우에 따라 심야 대체가 안될수 있으니 참고.

4. 특징

  • 138번 시리즈의 모체이자, 가장 수요가 많은 노선이다.[5] 138-n은 모두 이 노선에서 갈라진 노선.
  • 138-n 노선들과 138번의 노선거리 차이가 엄청 많이 난다.(138-5번과는 54.1km, 현재 직행좌석버스로 전환된 138-6번과는 47.3km, 138-7번과는 49.6km의 차이가 난다)
  • 기점인 경복대 부근을 제외하면 노선이 일직선형으로 이루어져 있다.
  • 72번, 72-3번 등 경로가 비슷한 일반시내버스 노선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착석 가능성이 높은 덕분에 사람들이 잘 타는 편이다. 또한 경복대학교 통학수요가 많아 배차간격도 좁은 편이다. 인가대수가 23대로, 이는 포천시 시내버스 중 2번째로 많은 것이다.
  • 72번, 72-3과 138-5, 6, 7번이 경복대를 안가게 변경되면서 포천시청 이북에서의 역할이 중요해졌다. 근 20년을 시내버스요금 내다가 갑자기 좌석버스 요금을 내게 생긴 경복대 인근 주민들만 안습하게 되었다.[6]
  • 13~14시 전후로는 전부 송우리 북쪽에 있는 가스충전소에서 가스를 충전한다. 따라서 가스충전소 경유 팻말이 있는지 꼭 확인하고 탈 것. 이는 72번 등의 타 노선도 마찬가지다. 2015년 말부터는 경복대/포천 방향으로 가는 중간에 충전을 하는 듯하다. 여담이지만 90년대 후반~2000년대 초반 디젤차는 의정부시 금오동에서 주유했다.
  • 심야버스를 운행한다. 아래는 출발시간이다.
    • 심야버스 이전 막차: 경복대 22시 출발, 의정부역 23시 출발.
    • 경복대 기준: 22:50, 23:20
    • 의정부 기준: 23:50, 00:20
  • 전국에서 마지막으로 구형 BS106 로얄시티 좌석차량이 다녔던 노선이다. 5대가 남아있었으나 3대가 2019년 5월 30일에 말소되었고, 마지막 2대가 2019년 7월 8일에 대차되었다. 이로써 전국 마지막으로 구형 BS106 차량을 굴리는 노선은 서울 보영운수5714번이 되었으나, 이마저도 전멸하면서 구형 BS106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되었다.
  • 경기도 일반좌석버스 최초로 신도색 차량이 투입되었다. 위의 두 번째 사진의 차량 대차분이다.

5. 연계 철도역


[1] 실제로는 23대로 운행한다.[2] 대진운수의 운행분은 포천교통에 흡수됐고, 영종여객의 운행분은 포천교통의 660번 및 660-1번과 교환되었다. 계열사가 아닌 명진여객의 경우는, 72-1번을 명진여객 단독으로 주고 대신에 138번 운행분을 포천교통이 챙기는 식으로 처리했다. 이는 72-1번과 138번 모두 흑자노선이기에 가능했다. 포천교통에 의정부시 면허가 존재하는 것은 선진시내(72바 10XX~11XX), 명진여객(72바 12XX~13XX) 출신 차량이 있기 때문.[3] 기존에 138-5 막전차, 막차가 의정부역 기준으로 00:20, 00:40에 출발하였는데 시각표 개정으로 138번이 의정부역에서 00:20, 00:40 출발로 변경되었다.[4] 의정부 ~ 포천동 구간에서는 1:05경에 의정부터미널을 통과하는 3200번의 막차가 사실상 종전의 138번의 심야버스 역할을 대체하게 되는데, 의정부역 일대에서는 0:45경에 의정부역을 통과하는 35번 막차를 타고 의정부터미널에 하차하면 내린 그 자리에서 3200번 막차로 환승할 수 있다.[5] 경기도 좌석버스 순위에서도 최상위권에 위치하며, 일반좌석버스로 범위를 좁히면 3위에 위치한다. 3006번과 함께 포천교통을 먹여살리는 노선.[6] 다만 138-5,6,7번과 72번, 72-3번이 노선을 단축하게 된 원인이 경복대가 진접으로 보건계열을 뺀 나머지 학과를 옮기면서 학생 수요가 큰 폭으로 줄었기 때문이다. 또한 포천시청 이북(신북)은 예전부터 대학생을 빼면 수요가 도무지 날 수 없었기에 사실상 빈차로 다니다시피 했다는 점도 문제. 72-3번은 교통소외지역에 투입, 138-5,6,7번은 운행거리가 왕복 100km을 넘기는 장거리 때문에 그렇다고 쳐도, 72번의 단축은 예상치 못한 사람이 많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