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4-05-16 10:05:35

경부고속철도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해당 운행 계통을 구성하는 고속열차 전용 선로에 대한 내용은 경부고속선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경부고속철도
京釜高速鐵道 / Gyeongbu High-speed Railway[1]
파일:KTXSRT_20211231.png
대한민국의 고속철도 노선도

1. 개요2. 역사3. 주행 영상4. 정차역 목록 및 운행구간5. 일반선 포화 문제6. 수요
6.1. 개요6.2. 연간 이용객6.3. 일일 이용객
7. 관련 문서

[clearfix]

1. 개요

서울특별시 용산구서울역 또는, 강남구수서역부산광역시 동구부산역을 잇는 대한민국의 고속철도 노선이다.[2] 서울역부터 부산역까지 417km[3], 서울역부터 금천구청역까지의 기존의 경부선을 제외하고는 398km. 경부고속선 전 구간을 경유하는 본선뿐만 아니라, 수서평택고속선 경유 노선 및 기존 경부선을 일부 경유하는 노선들도 함께 운영되고 있다. 동대구역 이후 구간에서 경부선을 경유하다 미전역에서 경전선으로 빠지는 마산/진주경전선 KTX경주역 진입 직전 건천연결선을 통해 동해선으로 빠지는 포항동해선 KTX도 같은 운행 계통으로 취급된다.

평균 20분 간격으로 열차가 운행되며 최소 간격 5분, 최대 간격 30분 정도이다. 특히 퇴근시간에는 수원, 구포 경유나 경전선 방면행을 포함해 서울발 KTX가 5 ~ 10분 정도라는 지하철 수준빗자루 배차로 운행된다. 서울역/부산역 출발시각 기준 11시에서 12시까지는 고속선 안전점검을 위해 열차가 운행되지 않는다. 다만 11 ~ 12시 사이에 해당된다고 해서 그 시점에 운행하는 열차가 중간 역에서 운행을 중단하지는 않으며 고속선에 열차가 통과하지 않는 1시간 동안 선로를 점검한다.[4] 참고로 고속철도의 실질적인 출발역은 경의선 행신역인데, KTX 편성 중 일부가 행신역에서 출발하거나 상행 시 서울역을 지나 행신역까지 연장 운행한다. 그렇지만 행신 착발 열차는 전체적으로 적다.[5]

현재 대한민국에서 운영중인 고속철도는 청량리역에서 시종착하는 중앙선 KTX와 중앙선에서 분기되는 강릉선 KTX[6], 아예 서울 소재역이 아닌 판교역에서 시종착하는 중부내륙선 KTX를 제외하면 전부 경부고속철도를 중심으로 분리되는 형태이다. 호남고속철도, 수서평택고속선, 경전선, 동해선, 전라선 전 계통이 경부고속철도와 경부고속선 평택분기점[7] ~ 오송 구간을 공유하며, 호남고속철도를 시작으로 하나씩 분기되어 나간다. 이에 더해 현재 계획 중인 인천발 KTX, 수원발 KTX 노선도 경부고속철도에 합류/분기하는 구조로 진행중이다.

노선에서 운용되는 차량으로는 프랑스TGV 레조를 바탕으로 개발한 KTX-I이 먼저 투입되었고, 2010년 3월부터는 국산화율을 대폭 높인 KTX-산천 110000호대도 추가 투입되어 함께 운용 중이다. 또한 2015년 4월 2일부터 운행을 시작한 KTX-산천 120000호대, 일명 와인산천 열차도 경부고속선/경전선/동해선에 일부 투입되었으며, 현재 이 차량은 2016년 12월 9일부터 주식회사 SR에 임대되어 130000호대와 더불어 수서역발 SRT로 운행된다. 한편으로는 경강선에 투입 예정이던 KTX-산천 140000호대가 운행을 개시하였다. 이 차량들은 고속철도 구간에서 평균 250km/h, 최고 305km/h, 일반선에서는 최고 150km/h로 운행한다. 그리고 설계 최고속도가 430km/h인 HEMU-430X를 기반으로 설계된 후속차량(KTX-청룡)이 투입되었다만, 평택-오송 구간에서의 선로용량 포화로 인해 320km/h까지는 내지 않고 있다. 추후, 평택-오송 고속철도가 개통되면 시간 단축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2. 역사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5px 10px; border-left: 10px solid #0A84E9; border-right: 10px solid #0A84E9"
{{{#!wiki style="margin: 0 -2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word-break: keep-all;"
<colcolor=#0A84E9,#ddd><colbgcolor=#f5f5f5,#2d2f34> 구성 인사
여당 민주정의당 민주자유당
정책 및 방향 범죄와의 전쟁 · 북방정책 · 제6차 경제 개발 5개년 계획 · 1기 신도시 · 정부 제3청사 건립· 대학수학능력시험 · 토지공개념 3법 · 대전 엑스포 유치 · 서해안고속도로 · KTX-2 · KLH · 지역 할당제
평가 긍정적 평가 · 부정적 평가
타임라인
1988년 제13대 국회의원 선거 · 1988 서울 올림픽 · 1988 서울 패럴림픽 · 7.7 선언 · 광주민주화운동진상조사특별위원회 출범 · 2차 사법 파동 · 안산선 개통 ·오홍근 테러사건
1989년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발족 · 우지 파동 · 임수경 방북 사건 · 문익환 방북 사건 · 황석영 방북 사건 · 서경원 방북 사건 · 전교조 출범 · 5.3 동의대 사태 · 이철규 의문사 사건 · 설인종 고문치사 사건 · 노무현 명패 사건 · 대한항공 175편 추락 사고 · 대전 직할시 승격
1990년 10.13 특별선언 (범죄와의 전쟁) · 경찰청/기상청/통계청 개청 · 3당 합당 · 이문옥 감사관 구속 사건 · 국군보안사령부 민간인 사찰 폭로 사건 · KBS 사태 · 영동고속도로 섬강교 버스추락사고
1991년 1991년 지방선거 · 남북기본합의 · 남북한 UN 동시 가입 · 한반도비핵화공동선언 · 연쇄 분신 파동 · 낙동강 페놀 유출사건 · 김부남 사건 · 이형호 유괴 살인 사건 · 대구 성서 초등학생 살인 암매장 사건 · 강기훈 유서대필 조작 사건 · 거성관 방화 사건 · 여의도광장 차량질주 사건 · 새만금 착공 · 수서지구 택지 특혜 분양 사건
1992년 제14대 대통령 선거 · 제14대 국회의원 선거 · 군 부재자투표 부정 폭로 사건 · 초원복집 사건 · 수요집회 개최 · 남한조선노동당 중부지역당 사건 · 김보은 양 사건 · 대덕연구단지 준공 · 경부고속철도 착공 · 수도권 신공항 착공
1993년 과천선 개통 ·우암 상가아파트 붕괴사고
별도 문서가 없는 평가 및 논란은 해당 주제 관련 문서를 참고
노태우 개인과 관련된 문서는 틀:노태우 참고
}}}}}}}}}}}}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5px 10px; border-left: 10px solid #FFD918; border-right: 10px solid #FFD918"
{{{#!wiki style="margin: 0 -2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word-break: keep-all;"
<colcolor=#000,#FFD918><colbgcolor=#f5f5f5,#2d2f34> 구성 인사
여당 새천년민주당 열린우리당
정책 및 방향 주 5일 근무 제도 · 햇볕정책 · 4대 개혁 입법 · 언론개혁 · 행정수도 이전과 지역 균형 발전 · 검사와의 대화 · 법학전문대학원 · 한미 FTA · 지역주의 타파 · 비전 2030 · 국방개혁 2020 · 한국우주인배출사업 · 대학구조개혁 · 행정중심복합도시(정부세종청사) · 혁신도시 · 2기 신도시 · 종합부동산세 · 이라크 파병 ·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 · 킬체인 · 6자회담 · E-X · KHP · SAM-X · 개인회생제도 · 국민참여재판 · 제주 해군기지 · 성매매 특별법 · 의학전문대학원 · 인터넷 실명제 · 현금영수증 · 인천대교 · 제3경인고속화도로 · EBSi ·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
평가 긍정적 평가 · 부정적 평가 · 논란이 있는 평가
타임라인
2003년 2003년 재보궐선거 · 불법 대북송금 사건 · 부안사태 · 2003 대구 하계 유니버시아드 · 행정수도 이전 추진 · 사스 국내 유입 · 이라크 전쟁 파견 동의안 통과 · e지원 도입 · 교육행정정보시스템 도입 · 법학전문대학원 도입
2004년 노무현 대통령 탄핵소추 및 심판 · 고건 권한대행 체제 · 룡천역 열차 폭발사고 · 한칠레 FTA · 경부고속철도 1단계 개통 · KTX 운행 시작 · 광주 도시철도 1호선 개통 · 제17대 국회의원 선거 · 일본 문화 개방 · 환생경제 · 주 5일 근무 제도 시행 · 수능 9등급제 발표 · 4대 개혁 입법 · 질병관리본부 설립 · 이라크 평화·재건 사단 파견 · 김선일 피랍 사건
2005년 한국철도공사 발족 · 다케시마의 날 조례 제정 · 2005년 재보궐선거 · 대연정 파동 · 호주제 민법 개정안 통과 · 530GP 사건 · 삼성 X파일 사건 · 8·31 종합부동산 대책 · 농민시위 · 부산 APEC 다자 정상회담 개최 · 황우석 배아줄기세포 논문
2006년 국민과의 인터넷 대화 · 한일관계에 대한 특별 담화문 · 대포동 2호 발사 사건 · 2006년 재보궐선거 · 제4회 전국동시지방선거 · 전시작전통제권 환수 논란 · 헌재소장 공석 사태 · 남북출입사무소 설립 · 대전 도시철도 1호선 개통 · 북한 1차 핵실험 · 방위사업청 개청 · 대추리 사태 · 11.15 부동산 대책 · 사학법 재개정 논란
2007년 한미 FTA 타결 · 2007년 재보궐선거 · 행정중심복합도시 착공 · 남북열차 시험운행 · 참여정부 청와대 기자실 통폐합 논란 · 샘물교회 선교단 아프가니스탄 피랍 사건 · 2007 FIFA U-17 월드컵 대한민국 · 참여정부 평가포럼 · 10.4 남북공동선언 · 신정아 게이트 · 수능 등급제 시행 · 삼성 1호-허베이 스피릿 호 원유 유출 사고 · 제17대 대통령 선거
2008년 숭례문 방화 사건 · 호주제 폐지 · 이천 냉동창고 화재 사고
별도 문서가 없는 평가 및 논란은 해당 주제 관련 문서를 참고
노무현 개인과 관련된 문서는 틀:노무현 참고
}}}}}}}}}}}}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5px 10px; border-left: 10px solid #0095DA; border-right: 10px solid #0095DA"
{{{#!wiki style="margin: 0 -2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word-break: keep-all;"
<colcolor=#0095DA><colbgcolor=#f5f5f5,#2d2f34> 구성 인사
여당 한나라당 새누리당
정책 및 방향 청계천 복원사업 · 747 공약 · 국방개혁 307 · 녹색 성장 · 한반도 대운하 (4대강 정비 사업 / 논란 · 경인 아라뱃길) · 자원외교 · 정부재정지원제한대학 · 5+2 광역경제권 · 알뜰 시리즈(알뜰폰 · 알뜰 주유소) · 한국장학재단 · 보금자리주택 · 의료분쟁조정법 · 협동조합기본법 · 3차 FX 사업 · 방송통신심의위원회 · AH-X · L-SAM · 한국형 차기 구축함 · 셧다운제 · 아크부대 · 사증 면제 프로그램 가입 · 한EU FTA · 글로벌녹색성장기구 · 마이스터고등학교 · 미디어법 · 종합편성채널
평가 긍정적 평가 · 부정적 평가 (사회와 문화) · 논란이 있는 평가
타임라인
2008년 제18대 국회의원 선거 · 광우병 촛불집회 · 금강산 관광객 피살 사건 ·정부세종청사 착공
2009년 용산4구역 철거현장 화재 사건 · 신종플루 유행 · 호남고속철도 착공 · 명텐도 · 노무현 전 대통령 사망 사건 · 쌍용차 사태 · 김대중 전 대통령 사망 · 대청해전 · 롯데월드타워 건축허가
2010년 천안함 피격 사건 · 연평도 포격전 · 5.24 조치 · 2010 G20 서울 정상회의 · 경부고속철도 2단계 개통 · 제5회 전국동시지방선거
2011년 아덴만 여명 작전 · 인도네시아 특사단 숙소 침입사건 · 내곡동 사저 의혹 · 외규장각 반환 ·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2012년 제19대 국회의원 선거 · 2012 서울 핵안보정상회의 · 2012 여수 엑스포 · 이명박 대통령 독도 방문 · 이명박 대통령 천황 사과 요구 · 제18대 대통령 선거 · 정부세종청사 개청 · 번개사업
2013년 나로호 3차 발사
별도 문서가 없는 평가 및 논란은 해당 주제 관련 문서를 참고
이명박 개인과 관련된 문서는 틀:이명박 참고
}}}}}}}}}}}}






경부고속철도 계획의 시초는 의외로 오래된 1972년 서울 ~ 부산간 경부 간선고속전철 건설계획에서 시작한다. 하지만 기술력이 부족한 당시로서는 높은 기술력과 엄청난 자금이 필요한 고속철도는 효용성 면에서 미심쩍은 수단일 수밖에 없었다.[8]

하지만 1970년대가 되어 성인이 된 베이비 붐 세대와 그 부모들에 이르는 대한민국의 모든 성인들의 경제활동이 증가함에 따라 기존 경부축의 주 교통망인 경부선경부고속도로는 급기야 과포화되기 시작하고(...) 정부는 이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경부고속도로 차로 증설, 경부선 전 구간 복복선화, 경부고속철도 건설 중 한 가지를 선택해 추진하기로 한다. 결국 1978년 검토를 시작하여 1980년 고속철도 도입을 하기로 결론을 내리게 되었으나 상기에 지적한 문제로 인해 경부고속철도 계획의 진행은 지지부진하였다.[9] 계획 자체는 어떤 방식으로 진행하겠다 이야기는 많이 나온 상황이었으나[10] 그야말로 아무것도 이루어진 게 없는 속빈 강정에 불과했던 것.

1989년에 마침내 정부는 경부고속철도 건설을 인천국제공항 건설과 더불어 2대 국책사업으로 지정하고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시작한다. 1992년 6월 30일, 최초 계획이 발의된지 근 20년 만에(...) 기공식을 거쳐 건설을 시작하였으며, 차량 및 제반 시스템은 독일 ICE, 일본 신칸센, 프랑스 TGV 사이의 국제입찰 끝에 프랑스의 TGV 기술을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원래는 1998년에 개통하는 게 목표였으나[11] 잦은 설계 변경과 부실공사, 총 사업비 예측 실패로 인한 사업비 폭증, 외환위기 등으로 인해 2002년 월드컵 이전 개통[12]등으로 계속 미뤄지다가(...) 2004년 서울 ~ 동대구 구간 1차 개통[13] 및 동대구 이남구간 일반선 활용, 2010년 전구간을 완전개통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았다.[14]

2004년 4월 1일 경부고속선 1차 구간이 개통되면서 운행되기 시작하였다. 2003년까지만 해도 서울 - 부산간 여객 점유율은 항공편이 39%, 철도편이 38%, 버스편이 14%, 승용차가 9%로 항공편이 아주 조금 우세였으나. KTX 개통 이후로는 항공편의 점유율이 기존의 절반 이하로 내려갔다. (2011년 기준 KTX가 58%, 항공편이 20%, 버스편이 15%, 일반 철도편이 4%, 승용차가 3%) 지금도 KTX는 서울 - 부산 구간에서 항공편과 치열한 경쟁을 하는 중이며 항공편은 상대적으로 빠른 속도와 저가항공의 저렴한 가격, 서부산에서의 입지 우위 등으로 경쟁력이 있다. 이와는 반대로 서울 - 대구 항공편은 KTX에 밀려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가 에어부산에서 대구 - 김포 페리스케줄을 KTX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책정해서 운항하게 되어 다시 경쟁체제가 되었다.

2004년 1차 구간 개통 때 실제로 고속선이 개통된 구간은 금천구청역에서 대전조차장역, 옥천역에서 지천역 구간이었고, 나머지는 기존 경부선을 이용하였다. 이 때의 최소 운행시간은 서울 - 부산 2시간 40분이었고, 정차역이 많으면 3시간이 걸리기도 했다. 고속철도라고 부르기에는 부족한 모양새였다. 이후 2010년 11월 1일 2차 개통이 되면서 고모 - 부산진 구간의 고속선도 개통했다. 최소 운행시간은 직통열차 기준으로 서울 - 부산 2시간 17분으로 줄었고 일반적인 운행시간은 2시간 30 ~ 40분으로 약 10 ~ 20여분 가량 단축되었다.

2단계 개통 후에도 기존 이용객 편의를 고려해 경부선을 경유하는 밀양/구포역 부산행 KTX가 평일 기준 1일 9왕복 운행하고 있다.(2015년 4월 기준) 경전선 KTX가 생기고 나서도 이들은 계속 운행하며 마산역 - 대구역 간 무궁화호 열차와 밀양역에서 단시간 내 환승이 될 수 있게 시각표가 짜여져 있다.

2006년 8월 28일 대전, 대구 도심 구간에 고속선 지하구간을 건설하기로 했던 계획이 일반선을 따라 지상화하는것으로 변경되었다.[15] 2015년 8월 1일 개통되었으며 경부선을 따라가는 부분은 복선에서 방향별 2복선으로 변경된다.

2010년 11월 1일 부터 동대구행 경부선 김천, 구미 경유 KTX가 폐지되고 경부선 수원 경유 KTX가 새로 생겼다. 1일 4왕복이며, 이 중 2회는 영등포역에도 정차한다. 주말에 한해서 광명역까지만 운행하는 KTX도 신설되었다. 그러나 이 열차 중 하나는 광명역 KTX 탈선사고를 일으켜서 경부선을 헬게이트로 만들어주시기도 했다.

2010년 12월 1일부터 서울역부산역무정차 직통으로 운행하는 열차가 일 1회 생겼다. KTX-산천이 투입되며 열차번호는 #001, #002. 1단계 개통 당시에도 서울 - 부산 무정차가 일 1회(#9, #26) 있었으나 승객들의 혼선으로 얼마 못 가서 없어졌다. 이 열차는 2011년 10월 5일 시간표 변경으로 인해 기존 20량짜리 KTX-1가 투입되고 있으며, KTX-산천 열차가 투입될 때는 없었던 자유석 제도도 시행하고 있었다가 2015년 4월 2일부터 수요 저조[16]로 인하여 서울 - 부산 무정차 KTX가 폐지되었다.
2010년 12월 15일부터 마산역KTX가 운행되고 있다. 장기적으로는 진주까지 투입된다. 평일 기준 1일 7왕복, 주말 1일 12왕복 운행한다. 초기에는 동대구행 산천과 복합열차로 운행했지만, 문제가 많았던 데다 경전선의 수요가 급격히 늘어서 복합열차 운영을 완전히 폐지했다. 당초에는 중련된 KTX-산천만 넣을 계획이었으나, 경전선의 수요는 KTX-산천 가지고 대처하기에는 너무 많았다. 결국 2011년 5월부터는 20량짜리 KTX-1가 대거 경전선으로 들어간다.

2012년 12월 5일부터 경전선 KTX가 진주역까지 연장되었다. 마산역 착발 12왕복 중 절반인 6왕복을 진주역까지 연장, 이중 4왕복은 함안역에 정차한다.(단, 함안역 정차 편성은 2015년 개편으로 모두 함안역을 통과함)

2013년 1월 1일부터 경부선 경산역구포 경유 KTX 한정으로 왕복 2회 정차하게 되었다.

포항시에도 호남고속철도와 같은 날짜인 2015년 4월 2일에 개통되었다. 경주역은 동해선과 중앙선/대구선이 경부고속선과 승강장을 공유하여(정차선로는 분리) 큐슈 신칸센 신야츠시로역에서 볼 수 있는 3분 환승의 구조를 가지게 되며, KTX는 경주역 바로 앞에서 건천연결선을 경유하여 포항역으로 바로 가게 된다. 애초에는 이 구간을 최대 150km/h로 설계하였으나, 최대 200km/h로 개량하는 것이 결정되어 서울~포항 간 소요시간이 약 20분 단축되었다.[17] 이 운행계통의 공식 명칭은 동해선 KTX로 정해졌다.

3. 주행 영상

<rowcolor=white> ▲ 경부선 KTX 서울 - 부산 주행영상[18] ▲ 경부선 SRT 부산 - 수서 주행영상

4. 정차역 목록 및 운행구간

  • 진한 글씨는 필수 정차역이다.
  • 본선 외에도 지선 개념으로 수원 경유 KTX구포 경유 KTX도 운행중이다.
  • 수서평택고속선 경유 계통만 SRT가 운행하며, 나머지 계통은 전부 KTX가 운행된다.
경부고속선 본선 경부선 밀양/구포 경유 경부선 영등포/수원 경유
구간 정차역 구간 정차역 구간 정차역
일반선 행신역[경의선] 일반선 행신역[경의선] 일반선 서울역
서울역 서울역
고속선 광명역 고속선 광명역[21] 영등포역
천안아산역 천안아산역 수원역
오송역 오송역
대전역 대전역 고속선 대전역
김천(구미)역 김천(구미)역 김천(구미)역[22]
동대구역 동대구역 동대구역
경주역 일반선 경산역 경주역[23]
울산역 밀양역 울산역
물금역
구포역
부산역 부산역 부산역
  • 아울러 경전선동해선을 이용하는 KTX 노선은 경부고속철도의 지선처럼 운영되지만, 시간표 상으로는 다른 운행계통으로 취급된다.
경전선 동해선 수서평택고속선(SRT)
구간 정차역 구간 정차역 구간 정차역
일반선 행신역 일반선 행신역 고속선 수서역
서울역 서울역
고속선 광명역 고속선 광명역 동탄역
천안아산역 평택지제역
오송역 천안아산역 천안아산역
대전역 오송역 오송역
김천(구미)역 대전역 대전역
동대구역 김천(구미)역
일반선 경산역[24] 동대구역
밀양역 김천(구미)역
진영역 동대구역 경주역
창원중앙역 울산역
창원역 일반선 포항역
마산역 부산역
진주역

5. 일반선 포화 문제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수색-금천구청 고속철도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평택-오송 고속철도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서울특별시 도심 구간은 재래선 일반열차와의 운행간섭, 그리고 평택(수서평택고속선과의 합류 지점)-오송간은 고속철도 자체의 선로용량 포화로 해당 구간의 선로용량 확충 논의가 이루어지고 있다.

6. 수요

6.1. 개요

한국의 주요 대도시인 서울특별시 - 대전광역시 - 대구광역시 - 울산광역시 - 부산광역시를 연결하는 국토의 주간선 역할을 하는데다, 빠른 속도까지 겸비한 이유로 쏠쏠한 수요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경부고속철도의 개통은 국내선 여객기 노선에 직격탄을 안겨주었다. 1차 구간의 대구를 시작으로 2차 구간의 울산에서 서울로의 항공 수요는 KTX 개통 이후 크게 줄었고 개통 이후 꾸준한 실적을 유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큰 변화가 없는 한 안정적인 수요는 유지될 것이다.

2015년 철도통계연보에 따르면 서울 - 부산 수요가 가장 많으며 서울 - 동대구, 서울 - 대전 순으로 이어진다[26] 서울과 부산은 400km 가까이 되는 긴 거리로 부산은 서울과 너무 멀어 자체 발전이 가능했음에도 서울과 부산 자체의 인구가 많아서 왕복 수요가 많다.[27] 반면 대구경북은 빨대 효과로 대거 수도권에 많은 걸 의존하게 되었다.[28] 국내선 항공편의 경우 부산이야 거리가 멀어 요금이 고속철도도 좀 비싸고[29] 급한 왕래는 항공편이 더 낫다. 그래서 항공편이 항상 20% 정도 수요는 갖고 있으며 4시간의 벽은 텔레포트를 하지 않는 이상 절대 안 깨져 항공편과 고속철도가 나눠 먹는 모양새다.[30]

특기할 점이 있다면 울산역의 성공이다.[31] 외진 곳에 위치해 있어, '누가 이런 곳으로 열차를 타러 오겠냐'는 비판을 받았지만, 결과는 반대였다. 이외에 포항역으로 가는 동해선 KTX 역시 2015년 개통 직후부터 큰 호응을 얻어, 꾸준히 열차편성이 추가 투입되고 있다.

6.2. 연간 이용객

붉은색 배경은 경부선 KTX를 통해 환승 없이 이동할 수 있는 역을 의미한다. 보라색 배경은 SRT로만 이동 가능한 역, 굵은 글씨는 경부선 및 경부고속선 본선 역.
<rowcolor=#fff> 2018년 KTX, SRT 정차역별 고속철도 승하차 인원 현황
출처: 2018년 철도통계연보
<rowcolor=#fff> 승차 하차 승차+하차
<rowcolor=#fff> 역 목록 KTX 승차합계 SRT 승차합계 KTX 하차합계 SRT 하차합계 KTX 승하차 총합 SRT 승하차 종합 전체 승하차 종합
인천국제공항역 14,696 - 13,990 - 28,686 - 28,686
검암역 21,738 - 20,116 - 41,854 - 41,854
행신역 770,568 - 721,378 - 1,491,946 - 1,491,946
서울역 13,821,606 - 14,181,231 - 28,002,837 - 28,002,837
용산역1 4,923,025 - 5,137,021 - 10,060,046 - 10,060,046
영등포역2 147,258 - 149,336 - 296,594 - 296,594
광명역2 4,696,528 - 4,738,698 - 9,435,226 - 9,435,226
수원역2 583,343 - 624,341 - 1,207,684 - 1,207,684
수서역 - 7,120,882 - 7,158,895 - 14,279,777 14,279,777
동탄역 - 1,343,917 - 1,314,185 - 2,658,102 2,658,102
평택지제역 - 564,384 - 562,509 - 1,126,893 1,126,893
천안아산역2 3,326,931 895,431 3,277,052 926,090 6,603,983 1,821,521 8,425,504
오송역2 2,839,965 832,285 2,743,629 826,917 5,583,594 1,659,202 7,242,796
대전역 4,888,131 1,548,219 4,903,041 1,547,437 9,791,172 3,095,656 12,886,828
김천(구미)역 877,692 283,589 873,705 279,070 1,751,397 562,659 2,314,056
동대구역 6,054,561 2,546,290 6,051,142 2,525,760 12,105,703 5,072,050 17,227,753
경산역3 48,959 - 42,331 - 91,290 - 91,290
경주역3 607,137 334,842 600,709 341,651 1,207,846 676,493 1,884,339
포항역3 1,115,682 - 1,085,362 - 2,201,044 - 2,201,044
밀양역3 270,477 - 273,212 - 543,689 - 543,689
구포역3 479,414 - 489,696 - 969,110 - 969,110
울산역3 2,136,326 997,451 2,129,478 1,043,879 4,265,804 2,041,330 6,307,134
부산역3 5,827,047 2,955,444 5,742,556 2,989,036 11,569,603 5,944,480 17,514,083
진영역 110,124 - 101,054 - 211,178 - 211,178
창원중앙역 763,277 - 775,167 - 1,538,444 - 1,538,444
창원역 184,220 - 180,819 - 348,389 - 348,389
마산역 408,956 - 390,867 - 799,823 - 799,823
진주역 157,353 - 164,421 - 321,774 - 321,774
서대전역 502,880 - 436,986 - 939,866 - 939,866
공주역 85,429 26,499 83,105 27,088 168,534 53,587 222,121
계룡역 126,715 - 109,233 - 235,948 - 235,948
논산역 96,325 - 92,767 - 189,092 - 189,092
익산역 1,372,368 620,809 1,333,029 610,122 2,705,397 1,230,931 3,936,328
정읍역 292,509 126,589 287,237 120,553 579,746 247,142 826,888
광주송정역 2,106,885 1,351,037 2,123,859 1,276,949 4,230,744 2,627,986 6,858,730
나주역 317,612 142,608 319,858 141,507 637,470 284,115 921,585
목포역 706,879 270,757 711,150 269,385 1,418,029 540,142 1,958,171
전주역 883,019 - 858,979 - 1,741,998 - 1,741,998
남원역 175,482 - 173,569 - 349,051 - 349,051
곡성역 37,485 - 42,715 - 80,200 - 80,200
구례구역 35,555 - 35,964 - 71,519 - 71,519
순천역 692,023 - 691,601 - 1,383,624 - 1,383,624
여천역 220,116 - 212,995 - 433,111 - 433,111
여수엑스포역 506,540 - 527,737 - 1,034,277 - 1,034,277
청량리역 955,085 - 821,196 - 1,776,281 - 1,776,281
상봉역 243,121 - 246,688 - 489,809 - 489,809
양평역 123,083 - 102,368 - 225,451 - 225,451
만종역 304,005 - 317,897 - 621,902 - 621,902
횡성역 86,535 - 83,141 - 169,676 - 169,676
둔내역 52,921 - 54,981 - 107,902 - 107,902
평창역 116,493 - 125,638 - 242,131 - 242,131
진부역 232,430 - 234,550 - 466,980 - 466,980
강릉역 1,634,532 - 1,561,776 - 3,196,308 - 3,196,308
  1. 용산역은 경부선상의 역이지만 호남선 및 전라선 KTX 등에 한해서만 제한적으로 정차한다.
  2. 영등포역·수원역 경유 KTX 열차는 광명역·천안아산역·오송역을 운행하지 않는다. SRT는 천안아산역과 오송역을 경유한다. 위의 '정차역 목록 및 운행구간' 참조.
  3. 동대구역 이후 고속선(신경주역·울산역) 경유 부산행과 일반선(경산역·밀양역·구포역) 경유 부산행(마산·진주행 포함)과 포항행의 3가지로 나뉜다. SRT는 고속선 경유 부산행만을 운행한다. 위의 '정차역 목록 및 운행구간' 참조.

6.3. 일일 이용객

2016년 기준 경부고속철도 역의 등급별 일평균 이용객 숫자를 나타낸 표이다. 출처는 2016년 철도통계연보이며, 일반열차와 같이 취급하는 역이라도 순수 고속철도 수요만을 다룬다. 일평균 1만명 이상 이용하는 경우 볼드체로 표시한다.
2016년 경부고속철도 역 이용객 수 (일평균)
승차 하차 승차+하차
역 목록 KTX SRT 승차합계 KTX SRT 하차합계 승하차 총합
인천국제공항역 843 - 843 1,082 - 1,082 1,925
검암역 360 - 360 317 - 317 678
행신역 1,576 - 1,576 1,539 - 1,539 3,115
서울역 39,254 - 39,254 39,588 - 39,588 78,842
영등포역 238 - 238 202 - 202 440
광명역 11,606 - 11,606 11,600 - 11,600 23,205
수원역 1,820 - 1,820 1,888 - 1,888 3,709
천안아산역 9,047 1,963 9,170 9,102 1,978 9,226 18,396
오송역 6,513 1,501 6,607 6,154 1,430 6,244 12,851
대전역 14,894 3,210 15,096 14,687 3,126 14,883 29,979
김천구미역 2,330 580 2,367 2,276 537 2,310 4,676
동대구역 18,445 5,164 18,770 18,207 5,149 18,531 37,301
경주역 2,193 707 2,237 2,200 706 2,245 4,482
울산역 7,541 2,339 7,688 7,636 2,499 7,793 15,481
부산역 19,969 6,728 20,392 19,728 7,132 20,176 40,568
경산역 146 - 146 129 - 129 275
밀양역 693 - 693 771 - 771 1,465
구포역 1,485 - 1,485 1,620 - 1,620 3,105
진영역 204 - 204 178 - 178 382
창원중앙역 1,535 - 1,535 1,602 - 1,602 3,138
창원역 545 - 545 476 - 476 1,021
마산역 978 - 978 925 - 925 1,903
진주역 331 - 331 349 - 349 680
포항역 2,584 - 2,584 2,558 - 2,558 5,142

7. 관련 문서


[1] 경부고속철도의 영문명은 Gyeongbu high-speed railway이다. 영문 위키백과 항목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문제는 경부고속선(Gyeongbu high-speed railway line, Gyeongbu HSR line)을 철도노선으로 고시하기 전부터 이 사업을 '경부고속철도 1단계'로 지칭했기 때문에 외국에서는 Gyeongbu high-speed railway를 경부고속선에 해당하는 용어로도 쓰고 있다. 때문에 영문 위키백과에서는 서울역과 부산역을 잇는 운행계통을 'Gyeongbu KTX'로, 수서역과 부산역을 잇는 운행계통을 'Gyeongbu SRT'로 설명하고 있는데, 이 역시 우리말 '경부고속철도'와 그대로 대응되지 않는다.[2] 일부 열차는 행신역에서 발착하여 서울역을 경유한다.[3] 행신역 - 부산역 구간으로 하면 432km다.[4] 예외적으로 금토일에는 서울발 수원 경유 241 열차만이 11시 30분에 출발한다.[5] 행신역에서 KTX는 상, 하행+복합열차를 합쳐서 하루 60여회 운행으로 전체적인 KTX 운행횟수에 비하면 적다. 특히 행신발 구포 경유 KTX는 하루 1회 운행이 끝(...) 그래도 2004년 하루 4회였던 것에 비하면 편성 수가 많이 늘었고, 몇 년 간격으로 소폭씩 증편되고 있기도 하다. 그 원인으로는 행신역의 수요가 증가한 점도 있지만 무엇보다도 서울역에서 그 많은 KTX를 혼자 모두 감당하기에는 벅차다는 점이 한몫했다. 그래서 결국 일부 열차에 한해서라도 행신역이 서울역을 대신하여 기종점 역할을 하는 것이다.[6] 강릉선 KTX경부고속철도경부선 서울 ~ 용산 구간에서 겹치긴 하나, 해당 구간에서 이용하는 선로가 아예 분리되어 있어 상호 영향을 주지 않는다.[7] 수서평택고속선 분기점[8] 시기상 고속철도라는 물건이 1964년 세계 최초의 고속철도인 도카이도 신칸센이 개통한 지도 10년이 넘지 않은(!) 검증되지 않은 것인 데다가, 일본에서 고속철도 차량을 비롯한 각종 설비를 수입할 수밖에 없는 당시 상황에서 천문학적인 예산과 외화를 들인다는 건 도박에 가까웠을 것이다. 1972년이면 프랑스 SNCF도 막 가스터빈 방식의 TGV 001을 완성한 상황이다. 가스터빈 방식을 버리고 지금의 전기철도 방식을 채택한 TGV 쉬드-에스트가 완성된 것이 1978년이었으며, 1981년에야 TGV가 개통되었다.[9] 현재 상황을 보면 경부선 전 구간 복복선화를 제외하고는 모두 실현되었다. 그만큼 경부축 이동인원과 물동량이 많다는 이야기. 이도 모자라서 중부고속도로, 중앙고속도로, 중부내륙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 세종포천고속도로, 수서평택고속선, 중부내륙선경부선, 경부고속선, 경부고속도로를 보완할 각종 고속도로와 철도 노선을 건설하게 되며, 기존에 이미 경부축을 보완하고 있던 중앙선동해선 등의 철도 노선도 개량하게 된다. 현재 기존 경부선 중 KTX 병행 구간인 동대구 - 부산 구간의 고속화 이야기까지 나온 상황.[10] 심지어 기관차 견인형 고속열차 이야기도 나왔고, 지금 들으면 어이없는 이야기겠지만, 호남고속선보다 춘천속초선이나 경전고속철도를 더 먼저 추진한다는 이야기도 있었다...[11] 알스톰에서 직도입한 KTX-1 초기도입분이 1997~98년산인 이유가 이것 때문.[12] 1단계로 서울~대전역 구간이 2000년에 개통, 2002년에 전 구간을 개통할 계획이었다고 한다. KTX 초기 도입분 12개 편성이 1단계 구간인 서울-대전구간 개통에 필요한 편성 수라고 한다. 나머지 34개 편성은 전 구간 개통되는 2002년까지 제작 완료할 계획이었다고 한다.[13] 정확히는 금천구청역 이후부터 고속선이 시작된다. 그 전 구간까지는 기존 경부선을 이용한다.[14] 고속철도 정부안 확정[15] 일반선을 확장하는 대신 철로변 주변 방음벽 설치 및 건널목이 있던 자리를 지하차도로 개설하고 이에 따른 도로 개설 및 확장 공사를 국비로 진행시켜줬다. 이 때문에 대전과 대구의 일반선 부근은 이전에 비해 깔끔하게 바뀌었다.[16] KTX를 자주 타본 사람들은 알겠지만 경부선 KTX로 부산까지 가는 사람은 생각보다 그렇게 많지 않다. 보통 대전역, 동대구역, 울산역에서 많이 빠지는 편.[17] KTX 포항~서울간 2시간10분대…내년 3월 개통[18] 출발역은 서울, 정차역은 광명, 오송, 대전, 동대구, 도착역은 부산[경의선] 경의선 선로를 이용한다.[경의선] 경의선 선로를 이용한다.[21] #163, 164 열차 외 모두 정차[22] #171 열차 외 모두 통과[23] #126, 127 열차 정차[24] 진주행 한정 하루 2회 정차[25] 평택고속연결선이 완공될 경우 위의 수도권에서 KTX가 이용하는 일반선 구간은 서울-지제역으로 단축되고 위의 수서평택고속선과 같은 분기 지점에서 경부고속선으로 합류하게 된다.[26] KTX 정차역 간의 수요를 보면 동대구 - 부산이 다음을 이으나, 일반철도 전체의 순위를 보게 되면 구미-동대구에 이어 5위다.[27] 부산은 한국 기준 서울에서 육로로 멀리 떨어진 지역중 하나로, 광화문에서 부산광역시청까지의 거리는 그 서울 멀다는 해남군청이나 진도군청에 필적하는 거리가 나온다. 그래서 경상도계 상경인구의 대부분은 대구경북 출신이다.[28] 왕복 수요는 부산이 더 많음에도 부산은 거리 자체가 전남 남해안 지역만큼 멀어서 왕복이 어려운 점이 있는 반면, 대구는 대도시임에도 양질의 일자리가 없고 거의 소비도시화 되어 버렸고, 고속철도 개통 이후로 서울과 왕래도 편해졌다. 서울은 물론 인천 송도국제도시포스코건설로 인해 대구, 포항 출신들이 대거 올라와 있고, 서울의 지가가 오르면서 서울의 위성도시인 성남시, 안양시, 부천시, 고양시 등지에 정착한 수도 많다. 심지어 대구나 김천에서 서울로 KTX 통근을 하는 사람들도 있을 정도.[29] 특실 타면 국내선 항공기보다 비싸진다.[30] 버스는 터미널이 너무 멀어 제 발을 찍어버렸고 일반선 철도는 선형불량 및 화물열차 운행 때문에 제 속도를 못 낸다.[31] 이는 울산의 지형적 특성 때문이다. 울산의 특성상 경부축으로 나가려면 무조건 언양을 경유해야 하는데 KTX역이 바로 언양근처에 입지해 있기 때문이다. 즉 어차피 언양을 경유해야 되기에 훨씬 빠른 KTX 타자는 논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