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2-15 18:39:50

마르크스주의

서양 철학사
근현대 철학
{{{#!wiki style="color:#FFFFFF; margin: -0px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color:#181818; margin: -6px -1px"
고대 철학 중세 철학 근현대 철학
17-18세기 철학
경험주의 프랜시스 베이컨, 토머스 홉스, 존 로크, 조지 버클리, 데이비드 흄
합리주의 르네 데카르트, 바뤼흐 스피노자, 고트프리트 폰 라이프니츠
계몽주의 드니 디드로, 몽테스키외, 볼테르, 장 자크 루소
19세기 철학
이마누엘 칸트 신칸트주의
독일 관념론 피히테, 셸링, 헤겔
사회주의 카를 마르크스 · 프리드리히 엥겔스 (마르크스주의)
피에르 조제프 프루동, 미하일 바쿠닌, 표트르 크로포트킨 (아나키즘)
공리주의 제러미 벤담, 존 스튜어트 밀
비합리주의 쇠렌 키르케고르, 아르투어 쇼펜하우어, 프리드리히 니체, 앙리 베르그송
20세기 이후
대륙철학 해석학, 현상학, 실존주의, 마르크스주의, 구조주의, 후기구조주의(포스트모더니즘)
분석철학 논리 실증주의, 실용주의,
논리학(수리철학), 언어철학, 형이상학, 심리철학, 과학철학
}}}}}}}}} ||

파일:Hammer_and_Sickle_Red_Star_with_Glow.svg.png
공산주의
{{{#!wiki style="color:#FFD700"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1px; margin-bottom:-6px; margin-left:-11px; margin-right:-11px; margin-top:-6px; color:#181818"
분파 레닌주의 · 마르크스주의 · 룩셈부르크주의 · 스탈린주의 · 트로츠키주의 · 티토주의 · 마오주의 · 유럽공산주의 · 카스트로주의 · 김일성주의
인물 카를 마르크스 · 프리드리히 엥겔스 · 블라디미르 레닌 · 레프 트로츠키 · 이오시프 스탈린 · 요시프 티토 · 마오쩌둥 · 천두슈 · 리다자오 · 체 게바라 · 피델 카스트로 · 로자 룩셈부르크 · 안토니오 그람시 · 호찌민 · 담딘 수흐바타르 · 허를러깅 처이발상 · 박헌영 · 김일성
정당
(공산당)
소련 공산당 · 중국 공산당 · 라오 인민혁명당 · 베트남 공산당 · 쿠바 공산당 · 미국 공산당 · 혁명공산당 · 독일 공산당 · 독일 사회주의통일당 · 이탈리아 공산당 · 조선공산당 · 남조선로동당 · 조선로동당 · 일본 공산당 · 프랑스 공산당 · 몽골 인민당 · 러시아 연방 공산당 · 인도 공산당 · 프랑스 공산당 · 적색당 · 예멘 사회당 · 그리스 공산당 · 세르비아 공산당 · 헝가리 사회주의 노동자당 · 폴란드 통일노동당 · 알바니아 노동당 · 벨기에 공산당 · 칠레 공산당 · 유고슬라비아 공산주의자 동맹 · 불가리아 공산당 · 체코슬로바키아 공산당 · 포르투갈 공산당 · 레바논 공산당 · 말라야 공산당 · 인도네시아 공산당 · 캄푸치아 공산당 · 이스라엘 공산당 · 루마니아 공산당 · 네팔 공산당 · 베네수엘라 공산당 · 베네수엘라 통일사회당 · 벨라루스 공산당 · 방글라데시 노동당 · 스페인 공산당 · 터키 노동당 · 중화민국 공산당 · 대만공산당
국제 조직 코민테른 · 코민포름 · 코메콘 · 바르샤바 조약기구 · 공산당-노동자당 국제회의
국가 현존하는 국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 중화인민공화국 · 쿠바 공화국 · 베트남 사회주의 공화국 · 라오인민민주공화국
붕괴된 국가: 소비에트 연방 · 유고슬라비아 사회주의 연방공화국 · 폴란드 인민 공화국 · 헝가리 인민 공화국 · 체코슬로바키아 사회주의 공화국 · 독일 민주 공화국 · 불가리아 인민 공화국 · 루마니아 사회주의 공화국 · 알바니아 사회주의 인민 공화국 · 몽골 인민 공화국 · 아프가니스탄 민주 공화국 · 예멘 인민 민주 공화국 · 모잠비크 인민 공화국 · 앙골라 인민 공화국 · 에티오피아 인민 민주 공화국 · 민주 캄푸치아 · 캄푸치아 인민 공화국 · 베냉 인민 공화국 · 콩고 인민 공화국 · 소말리아 민주 공화국
상징 낫과 망치 · 붉은 별 · 인터내셔널가
표어 만국의 노동자여, 단결하라!
}}}}}}}}} ||

사회주의 사상의 분파
{{{#!wiki style="color:#FFF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1px; margin-bottom:-6px; margin-left:-11px; margin-right:-11px; margin-top:-6px; color:#181818"
이상적(공상적) 사회주의
기독교 사회주의 이슬람 사회주의 불교 사회주의 대중주의 공상적 사회주의
과학적(혁명적) 사회주의
공산주의
마르크스주의 레닌주의 스탈린주의 트로츠키주의 룩셈부르크주의
카우츠키주의 마오주의 게바라주의 신마르크스주의 티토주의
자율주의 인민민주주의 유럽공산주의
개혁적(개량적) 사회주의
사회민주주의 민주사회주의 국가사회주의 자유사회주의 삼균주의
21세기 사회주의 신좌파 아랍 사회주의 국제주의
아나키즘
상호주의 아나키즘 개인주의적 아나키즘 사회적 아나키즘 우파 아나키즘 아고리즘
아나코 페미니즘 녹색 아나키즘 사회생태학 정강주의 후기 아나키즘
반란적 아나키즘 크리스천 아나키즘 아나코 원시주의 아나코 자연주의 포스트 레프트 아나키즘
}}}}}}}}} ||


파일:russia-900x523.jpg

Marxism

1. 개요2. 상세3. 관련 문서

1. 개요

Marxism. 카를 마르크스의 이론을 체계적으로 정리하여 프리드리히 엥겔스가 세운 철학사상 체계.

일반적으로 사회주의공산주의와 동의어로 여기곤 하지만, 엄밀히 말해서는 다르다. 일단 사회주의에 대해서는 사회주의에는 마르크스 말고도 수많은 사상이 있기 때문에 마르크스주의가 사회주의적 속성을 띈다는 것 이상의 의미가 없다. 거기에 비교하면 공산주의는 분명 마르크스적 사회주의의 의미로 쓰여 동의어라는 인식이 일반적이지만, 공산주의는 마르크스가 만든 말이 아니며[1] 또한 마르크스주의 역시 오로지 사회사상만을 가리키는 게 아니라 마르크스의 철학사상 전반을 가리키는 말로 사회와 상관없는 영역에서도 마르크스의 사상이 존재한다는 점에서, 마르크스주의를 '마르크스주의=공산주의'라는 식으로 완전히 일치시키기는 어렵다.

2. 상세

그의 사상은 사실상 20세기부터 1990년대까지 커다란 영향을 끼쳤으며, 또한 철학, 정치, 경제, 예술, 사학 등등 마르크스주의의 영향은 지대하다. 이에 대해서 모두 서술하는 것은 정말 '여백이 부족하다'라고 할 정도.

그런데 정작 마르크스는 '마르크스주의(Marxism)'이라는 단어를 정말 싫어했다. 당시 그의 저작에 매료되어 이를 정치적인 구호로 활용하는 경우가 많았었는데, 이에 대해서 마르크스는 자신은 사회과학자이며 자신이 쓴 저작물은 인간 사회에 대하여 과학적으로 규명한 일종의 '진리'[2] 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이를 혐오했다. 그래서 이들 정치단체 인사가 자신을 방문하면 그들과의 만남을 거부했다.[3]

그러한 연유로 그는 사회주의 사회나 공산주의 사회에 대해서 구체적인 설명이나 나아갈 진로를 제시하지 않았다. 간단히 말해서, 그는 과거와 현재를 분석하여 '자본주의 사회가 필연적으로 몰락할 것'[4]이라고 보았고, 어떻게 몰락할 것이며 그것이 어떻게 앞당겨질 것인지를 서술하고, 다음 단계의 사회를 예측한 것인 셈.[5] 그렇기 때문에 사회주의 사회가 나아가야할 길에 대해서는 설명이 없었으며, 이로 인하여 블라디미르 레닌주의, 레프 트로츠키주의, 마오쩌둥주의, 수정주의적 마르크스주의, 이오시프 스탈린주의 등의 다양한 분파가 탄생하게 되었다.

관련해서 보완 및 추가 바람.

3. 관련 문서



[1] 사실 Communism이라는 말이 처음 나오는 곳은 뜬금없이 기독교재세례파 문헌. 종교는 인민의... 어?[2] 그렇다고 마르크스는 자신의 이론이 절대적으로 완벽하다고 생각하진 않았으며, 그러한 부분은 과학적으로 반박되고 규명되어 수정/발전되어야 할 것이라고 여겼다. 하나의 과학 이론과 같이 여겼다고 할 수 있다. 과학 이론이 계속해서 변화하고 발전하듯이 자신의 이론도 그렇게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3] 하지만 훗날 현실사회주의 국가에서 마르크스주의는 교조화되고 단순화되었다. 특히 현실사회주의 국가들의 인민들의 교육과정에 이것이 반영되면서 더욱더 심화되었다. 당장 소련의 경우에도 초기에는 상당한 다양성을 가진 국가였던 적이 있다.[4] 자본주의 사회 몰락이라는 것이 '자본주의=악'이라기 보다는, 자본주의의 수명이 다하여 폐기될 때가 되었다는 것에 가깝다. 즉, 고대 노예제와 중세 봉건제 사회가 수명이 다하여 사라졌듯이, 자본주의도 그 수명이 다하여 사라질 것이라고 본 것.[5] 사실상 인류의 역사는 끊임없이 변화한다는 것. 그렇기 때문에 마르크스는 사회주의적인 사회도 그 수명이 다하면 다른 사회들로 이행되며 끊임없이 변화할 것으로 보았다. 즉, 공산주의 사회가 인류 사회의 종착점이라고 주장하지는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