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2-04 01:33:20

소령

파일:나무위키+유도.png   북한이나 일본의 대위 다음 계급에 대한 내용은 소좌 문서를, 중화권의 대위 다음 계급에 대한 내용은 소교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군대의 계급 少領

파일:MOND_SYMBOL.png
대한민국 국군군사 계급
장교 장성 준장 | 소장 | 중장 | 대장 | 원수
영관 소령 | 중령 | 대령
위관 소위 | 중위 | 대위
준사관 준위
부사관 하사 | 중사 | 상사 | 원사
이등병 | 일등병 | 상등병 | 병장
기타 관련 용어 | 사병 · 간부 | 용사 · 병사 · 수병 · 해병

대한민국 국군 소령 계급장
파일:r5givH9.gif 파일:견장용 소령.png
▲ 모장 ▲ 정장, 약장 및 견장
파일:YKuGJ4s.png
대한민국 해군 소령 수장 및 견장

少領

1.1. 개요

미군영국군은 Major(육군·공군·해병대), Squadron Leader(영국 공군), Lieutenant Commander(해군·해안 경비대). 미군과 영국군, 해상자위대 등 영미권 해군에서 Lieutenant Commander는 위관급 장교[1]에 해당하고 유럽 대륙계 해군에서는 영관급이다. 군대의 영관급 장교의 첫 번째 단계.

1.2. 상세

육해공군 공통적으로 대위에서 이 계급으로 진급하는 순간 지휘봉이 지급된다. 당장 쓸 일은 없지만 대대장이나 이와 동급의 보직이 되면 쓰게 하려고 미리 지급하고 있다.

육군의 경우, 본래는 연대장 보좌관 계급으로서 처음 등장했다. 현대에도 연대급 혹은 대대급 부대 선임 참모장교 및 사-여단 일반참모부 보좌관 직책, 그리고 대대의 부지휘관 직책으로 보통 이 계급의 장교가 보임된다. 지휘관은 특전사 지역대장이나 후방 대대장 등 소수고 대부분의 TO가 참모 직책이다. 이런 전통 때문에 독일군(육군)에서는 영관급 전반을 Stabsoffizier, 즉 참모장교라고 부른다. 즉, 육군에선 소령은 지휘관이라기보다는 일종의 참모 전담 계급에 가깝다.

해군의 경우, 영미권 해군의 경우 육군보다 장교 계급 체계가 단순하여 위관(Lieutenant, 현재의 해군 중~대위), 준함장(Master and Commander, 현재의 해군 중령(Commander)), 함장(Captain, 현재의 해군 대령), 준장(Commodore), 소장(Rear Admiral), 중장(Vice Admiral), 대장(Admiral), 원수(Fleet Admiral) 정도만 존재했고, 함내 위관급 장교 중 최선임자를 1st Lieutenant라 하여 준함장 혹은 함장 밑에서 오늘날의 부장에 해당하는 역할을 부여해 왔다. 근대에 들어와, 이 부장을 맡길 새로운 상설 계급으로 위관과 준함장 사이에 존재하는 Lieutenant Commander라는 계급이 생겨났으며, 이것이 소령이 되었다. 따라서, 해군의 소령은 본격적인 함의 지휘를 맡기 직전의, 함장 바로 밑에서 함장을 보좌하고 함장의 일을 배우는 자라는 의미이므로, 영미권 해군에선 위관급 장교로 대우하게 되었다(그렇다고 해도, 서열상 육공군의 Major와는 동급 계급이므로 위관급 대우라 해서 그들보다 낮게 치진 않는다.). 반면 독일 해군이나 프랑스 해군, 러시아 해군 등 (유럽) 대륙계 해군에서는 소령 계급이 소형 호위함이나 초계함을 지휘할 함장에게 부여할 계급으로서 생겨났으며, 이 때문에 영미권 해군과 달리 영관급 장교로 대우받으며 중~대령과 함께 계급 명칭에 함장(Captain)을 뜻하는 단어가 들어간다(독일 해군은 Korvettenkapitän(초계함장), 러시아 해군은 Капитан 3-го ранга(3급 함장)이 소령 계급을 뜻한다.). 대한민국 해군은 영미권 해군에 가까운 특징을 지니고 있으나, 소령 계급에 대한 처우는 대륙권 해군에 가까운데, 영관급 장교로 분류되고 정모 챙[2] 등 피복도 영관급 장교의 피복을 착용하며, 숫자가 적고 진급 적체가 육군보다 심한 특성상 대대급 지휘관 TO 상당수도 소령이 차지하고 함장을 처음 맡을 수 있는 계급인 점 등을 보면 알 수 있다.

1.3. 대한민국 국군

1.3.1. 보직

대한민국 육군 기준으로 보통 대위중대장, 중령대대장을 맡는 것이 일반적이므로 그 사이에 낀 소령은 대부분 참모 보직이다.[3] 주로 대대급 일선부대의 정작과장/부대대장을 맡는 경우가 많고, 연대급 부대에서 과장급의 참모로, 사-여단급 부대에선 특별참모진[4]을 구성한다. 전방부대, 특히 GOP부대 같은 격오지에서는 부대대장 직책을 맡게 되는 경우가 있는데, 보통 부연대장/부사단장/부군단장 등 '부'자가 붙은 직책에 있는 영관급 참모들은 짬먹고 조용히 전역 준비하는 분들이 많은데 부대대장은 최전방부대에서 대대장 부재 시 부대 통제권을 쥐고 평시에도 순찰 등 많은 업무를 처리해야 하기 때문에 경험을 쌓아야 하는 육사 출신이나 업무 능력이 괜찮은 장교가 오는 경우가 적지 않다. 아예 중령(진)을 보내 대대장 수업을 시키기도 한다. 참고로 한국 육군에서 이 계급으로 진급하기 위해서는 중대장 두 번과 참모 보직 한 번 이상을 필수적으로 이수해야 한다. 최근에는 인사규정이 바뀌어서 대위급지휘관(중대장, 포대장, 대장 등)을 3차 이상 하면 진급 시 가산점을 받는다. 윗 계급인 소령 진급 시 비율은 약 1:4 이다.

그러나 지휘관 보직도 없지는 않은데, 대표적으로 중대대대 사이의 편제인 대(隊)급 부대의 지휘관인 대장(隊長)이 소령 보직이다. 이런 대(隊)급 부대는 일반적인 말단 부대에는 흔치 않고 사·여단급 이상 사령부의 직할부대(본부대 등)로 존재하는 경우가 많다. 혹은 후방 사단의 경우 정비대대, 보급수송대대등이 정비근무대, 보급수송근무대 등으로 전방 부대에 비해 규모가 작게 편제되어 있고, 이 근무대장들 역시 주로 소령이 부임한다. 물론 군대가 항상 FM대로만 돌아가지는 않기 때문에 인원이 좀 많은 중대중대장이나 인원이 적은 대대대대장을 맡는 일도 없지는 않다. 반면 의외로 많은 나라에서 아예 보병중대장도 소령이나 소령급의 장교가 맡기도 한다. 자위대만 해도 소령에 해당하는 3등좌가 보통 중대장 보직을 받는다. 그 외에 특전사중대와 대대의 중간 형태인 지역대를 통솔하는 지역대장이 소령 보직으로 역시 지휘관이다.

대한민국 해군에선 이 계급부터 함장이 될 수 있다. 배 한 척의 지휘관은 위관급 장교나 부사관도 할 수 있으나, 이들은 고속정 등 함이 아닌 정의 지휘관, 즉 정장(Skipper)에만 보직 가능하다. 소령이 함장을 맡는 함정을 3급함이라고 하며, 한국 해군에서는 소해함(MSH,MHC), 미사일 고속함(PKG) 등이 이로 분류된다. 참고로 2급함은 중령, 1급함은 대령이 지휘한다.

그 외 참수리급 고속정 X척으로 구성되는 고속정 편대의 편대장, 해군 육상부대의 대대급 지원부대 일부(각 함대사령부 본부대대 등)의 대대장 등이 소령이 지휘관 보직을 받 수 있는 자리이다. 그 외 전대 및 1급함의 항공대 파견대장, 2급함의 부장, 전대급 부대의 정보작전참모, 해병 보병 소령이 보직되는 도서지역 전대 산하의 예비군 관리대장, 항공기 주조종사 등도 소령이다. 중령으로 진급하기 직전에는 1급함의 부장이나 R/S의 부대장을 맡는다.

대한민국 해병대는 기준으로 대대급 일선부대의 작전과장을 맡는 경우가 많고, 사-여단급 부대에선 특별참모진을 구성한다. 인원이 적은 부대라면 대대장을 맡기도 하며 드물게 사-여단급 부대의 직할대에선 소령이 중대장으로 보임되는 경우도 있다. 반면 의외로 많은 나라에서 아예 보병중대장도 소령이나 소령급의 장교가 맡기도 한다. 군단급 이상 부대의 본부근무대 예하 중대급 단위대의 지휘관도 소령이다. 자위대만 해도 소령에 해당하는 3등좌가 보통 중대장 보직을 받는다. 한국 해병대에서 이 계급으로 진급하기 위해서는 중대장 한번과 참모 보직 한번 이상을 필수적으로 이수해야 한다.

대한민국 공군에선 이 계급부터 조종사는 편대장(주로 4L) 또는 비행대장이 되며 비행대대의 비행교관 역할을 겸한다. 비조종 특기는 이 계급부터 대대장이나 방공포대장으로 보임된다. 숙련된 항공기 조종사로서 수송기와 헬기의 정조종사도 많이 하며 참모보직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블랙이글스의 주력도 소령 조종사들이다.

대한민국 ·군에서 보통 소령부터는 전투임무보다는 행정임무에 집중하게 되고 특히 여단급 사령부 이상에서는 소령이 밑에서 일을 다하게 된다. 애초에 영관급이란 계급 자체가 CP에서 명령하라고 있는 계급이기 때문. 덕분에 일부 소령들은 위관시절 길러진 체력이 급속도로 떨어지는 경우가 생긴다. 예로 2010년 간부 체력검정 기준을 미군과 동일하게 하자 합참 또는 육본에서 근무하던 소령들이 체력검정 전후로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한편 육사 해사 안 나온 타 과정 출신 장교들이 중령 진급을 장담할 수 없어서 많은 압박 속에 어떻게든 살아남으려 하는 육해군과 달리, 공군에서 소령 계급은 좀 다른 의미로 받아들여진다. 왜냐하면 공사고 학사 학군이고 조종장교들이 자꾸 소령에서 전역해버리기 때문. 공군사관학교 출신 전투기/수송기 조종사 기준으로 의무복무기간이 15년인데[5] 이 기한을 채우면 30대 후반의 소령이다. 15년을 채워도 연봉이 복무환경에 비해 여전히 짠 편이라 많은 조종사들이 생활고를 겪는 와중에 아이들도 학교 가는 시기가 된다. 게다가 민간항공사에서 군 출신 조종사를 뽑는다고 내놓는 조건들을 보면 이때 이직하지 않으면 40살 넘어서 마음 바뀌더라도 지원하기 힘들다. 의무복무 마친 30대 후반 소령에게는 이대로 군에 뿌리를 박을것인가 아니면 민간항공사를 목표를 할것인가의 Now or Never의 선택지가 주어지는 셈.

결국 아무리 공군에서 탑건급 대접을 받던 엘리트라도 한 번쯤은 이직을 고민하게 되며 실제로 많은 이들이 이직을 선택한다. 하지만 공군에 있어서는 보통 소령쯤 되어서야 능숙하게 공중전을 수행하고 후배들을 통솔할 수도 있는 '베테랑' 파일럿으로 인정받기 시작한다는 것이 문제. 다시 말해 공군의 가장 중요한 전투원들은 소령 조종사들이나, 민간항공사에서는 그 소령들을 계속 빼간다.

공군에서는 이런 소령들을 어떻게든 붙잡기 위해 갖가지 명목의 인센티브를 덕지덕지 붙여주며 눈물겨운 노력을 하지만 민간항공사는 기본적으로 억대의 연봉을 보장하는지라, 무엇보다 늘 똥줄 태우며 대기하는 군복무와 달리 가족과 함께 보낼 시간도 넉넉한지라 안 그래도 예산 부족한 공군으로서는 버틸 수가 없다.

게다가 전역을 고민하던 타이밍에 전투기 추락사고라도 나면 본인과 가족뿐만 아니라 주변 지인들까지 어서 전역하라는 부탁을 하는지라 15년차 조종사들의 멘탈은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보수 면에서 비교할 수 없다는 점도 있지만 죽음에 대한 공포도 전역을 고민하는데 있어 큰 문제다.

물론 민항사들도 사고의 위험에서 안전한 건 절대 아니며 구리구리하다고 욕먹는 군과는 또 다른 식으로 구리구리한 항공업계의 이면도 많다. 그러나 기본적으로 보수부터 차이가 크며, 공군도 진급적체가 있기에 조종사로서 중령, 대령까지 진급한다고 별을 무슨 프리패스마냥 쉽게 달 수 있는 것도 아니다. 단체로 전역하려는거 억지로 붙잡으려다 소송까지 가기도 했다. 그리고, 사관학교출신 조종사의 의무복무기간이 15년이나 되는 것을 보면 누구라도 군이 조종사 붙잡기에 혈안이 되어있는지 알 수 있다. 다만 군의 입장에서도 중령, 대령으로 진급 못 시킬것 같은 인원은 내보내는 것이 나을 수도 있다. 괜히 남는 인원이 많으면 진급경쟁이 치열해지기 때문이다. 조종사 개인 입장에서도 전역하지 않고 남아 있더라도 별 달기는 고사하고 대령조차 애매하면 차라리 전역하는 것이 유리할 수 있다.

공군뿐 아니라, 해군 항공대고정익 조종사들도 이 문제는 마찬가지, 아니 도리어 더 심각하다. 해군 고정익기는 그 특성상 공군 전투기에 비해 민항기에 더 가까운 조종 기술과 감각을 요구하는 게 대부분이라, 민간 항공사에서도 의외로 공군 전투기 조종사보다 해군 고정익기 출신들을 더 쳐주므로 전역 충동을 쉽게 느끼기 마련이기 때문이다.

게다가 해군이 보기에 조종사들의 별밭인 공군에 비해 해군은 항공모함이 없어서라고 농담하기도 한다. 항공 제독 자리가 1~2개밖에 없으므로 더더욱 그렇다. 의무 복무 기간도 공군보다 짧아서 젊은 나이에 이직하기도 쉽다.

조종사 출신의 장성이 공군에 많다는 이야기는 농담이 아니라 정말 저렇다. 일단 공군 장성이 되려면 조종, 혹은 방공 병과를 받아야 하며 중장 이상 달려면 조종 병과의 전투기 조종사 출신 이외에는 전혀 없다. 물론 상술한 대로 대부분의 소령 계급장 단 전투기 조종사들이 전역하고 민항사의 여객기 조종사로 가는 것은 사실이나 공군은 태생적으로 이들이 가장 핵심인 전투 병과이다. 해군으로 치면 그들이 가진 전투력인 군함 모는 항해 병과, 육군으로 치면 장성들 많은 전투병과 중 보병, 혹은 포병이나 기갑 병과이다. 더욱이 대한민국 공군은 병력 수가 적고 자연히 장성 TO가 부족하기 때문에 조종 병과(특히 전투기 조종사)가 아니라면 진급은 조종 병과보다 더욱 어렵다.

1.3.2. 대우

소령은 군무원 4급 상당 계급이다.[6] 일반직 공무원들과 비교한다면 공무원/계급 문서 참조바람.

의외로 갓 진급한 소령은 대위와의 소득 차이가 그리 크지 않다. 초과근무 수당 등과 같이 위관급까지는 주다가 영관급부터는 주지 않게 되는 수당들이 많기 때문. 소령이 되면 당직도 잘 안 선다. 사령부에 가면 서지만 대대 및 연대급 부대로 가면 작전과장 등의 보직을 받기 때문에 당직 대상에서 열외다.[7]

대한민국 군인사법에 의하면 이 계급으로 임관이 가능하나 실제 사례는 거의 없다. 북한에서 전투기를 타고 내려온 이웅평, 이철수 두 사람이 북한에서의 군경력을 인정받아 대한민국 공군 소령으로 임관한 사례가 있다. 이론상으로 군인이 임관할 수 있는 가장 높은 계급. 현재의 군인사법으론 불가하지만 건군기 시절엔 준장이나 대령으로 임관한 케이스가 있었다. 혹은 각군 군의관으로 임관 시 의학석사학위 이상을 소지한 임상경력 3년 이상을 가진 자의 경우 소령으로 임관한다고 한다. 실제로 그렇게 임관된 케이스가 있다면 추가바람

이 계급에서 더 이상 진급이 안 되어 좌절하고 연금을 지급받기 위해 연령정년인 만 45세까지 버티다가 전역하는 경우가 많다. 임관을 많이 늦게 한 경우가 아니면 일단 계급정년까지 19년 6개월 이상만 버티면 군인연금을 받을 수 있다. 군인연금은 근속년수 20년 이상인 군인만 받을 수 있으나, 연금법에 의하면 근속년수 19년 6개월이상 20년 미만의 군인의 근속년수는 20년으로 계산하게 되어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사관학교 혹은 ROTC를 통해 임관한 후 소령까지 올라가서 진급 못 한 채로 버티는 병폐를 없애기 위해 연급수혜법과 정년규정 등이 개정되었다. 그 결과 정상적으로 임관 및 복무했을 경우 소령까지 진급하여 군생활을 할 수 있는 최대 기간이 19년 8개월로 조정되었다.

그러나 위 같은 조치는 사실상 무의미하다. 위와 같이 연금수급조건을 충족하지 못해 연금을 받지 못하는 연금납부자들을 위해 '국민연금과 직역연금의 연계에 관한 법률'과 같은 사회적 보호망이 가동되고 있다. 이 법에 따르면 군인연금 수급조건인 근속년수 20년을 채우지 못하고 전역한다 해도 국민연금, 공무원연금 등 다른 연금과의 연계신청을 통해 군인연금을 수급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19년 근속 후 전역하여 수급조건에서 1년이 모자랄 경우, 이를 국민연금과 연계신청하여 국민연금을 1년 이상 납부하면 군인연금을 수급받을 수 있는 조건을 충족하게 된다. 또 다른 예로, 근속 15년차에 전역 후 공무원이 되어 공무원연금을 5년 이상 납부하면 군인연금을 수급받을 수 있게 된다.

1.3.3. 진급

군생활이 잘 풀려 입대 11년 안에 소령이 되는 경우도 있다. 육군의 경우 소령이 되려면 계급이 대위 6년에, 총 복무기간 11년차가 최소 조건인데 같은 병과의 동기는 물론이고 윗 기수인 선배 대위들과도 경쟁해야 한다.[8] 하지만 소령 보직은 참모직 위주로 구성되어 있으며 지휘관이 진짜 몇 없기 때문에 진급이 그렇게까지 극단적으로 어려운 것도 아니다. 하지만 쌓이는 인원이 무시할 수 없는 상황이라 복무기간 11년차 대위가 11년차에 바로 진급해 소령이 된다는 것은 육군사관학교 출신이 아니라면 쉽지가 않다.[9] 육군사관학교 출신의 경우 소령에서 중령으로 넘어가는 진급심사까지는 어지간하면 다 1차에 통과하는건 옛날이고 지금 경쟁이 심해져서 어렵다.

소령을 일찍 달아도 좋을 것이 없다. 윗 기수 선배 대위들을 대하기도 힘들고, 소령시절 내내 소령 막내로 지내야 하기 때문에 이래저래 일에 치여서 사는 경우가 많다. 당장 소령만 되어도 대위에 비해 하는 일이 배로 늘어나서 30대 초반에 소령 됐다고 좋아할 것만은 아니다. 대신 중령 진급이 고생한 만큼 쉬워진다는 장점이 있긴 하다. 아무래도 빠르게 진급했으면 그만큼 엘리트로 인정받는다는 뜻이라 진급심사에서 점수를 많이 먹고 들어간다. 반대로 대위 11호봉까지 썩다가 근속 정년을 간신히 모면하고 막차에 소령으로 올라간 경우도 있다. 이 경우 병과가 막장으로 꼬여서 진급이 어려운 것이 아니라면 동기는 전부 소령 이상이거나, 심지어는 동기가 중령인 경우도 있으며 몇 기수 아래의 후배가 먼저 소령 진급을 한 경우가 많다. 육군의 경우 사고 안 쳤는데도 대위로 11호봉까지 썩었다면 정말 답이 없는 인간이란 말이다. 그리고 그런 인원은 소령진급에 실패하는 경우가 아주 많아서 만 38살에 전역한다.

연령정년의 경우 48세로 늘리려는 움직임이 있다. 다만 이 경우엔 안 그래도 밑빠졌다고 욕 먹는 군인연금의 수혜대상자가 늘기 때문에 실제 가능여부는 불확실하다. 대위도 45세로 늘리려고 하고 원사는 58세 등으로 늘리려는 식이라서. 기사에 따르면 미국은 소령과 중령의 정년이 62세이다. 그런데 이것이 실은 맹점이 있는 게 일단 미군의 대위 이상의 장교들은 정년이 62세고 특수한 경우 64-67세까지도 버틸 수 있긴 한데 중령은 근속정년이 28년으로 정해져 있다. 즉 연령정년은 안 걸리지만 근속정년 때문에 어차피 전역하게 된다. 게다가 미군 장교의 90% 정도가 GTG 출신이다. 아니다. 절대다수가 OCS 내지 ROTC 출신. Prior service 장교를 보는게 힘든건 아니지만 상기한 임관패스보다 보기 훨씬 힘들다. 한마디로 사병을 오래하다가 장교로 뛰어넘은 사람들이라서 만약 대한민국 국군식으로 계급정년을 정해버리면 당장 이 GTG들이 대거 전역하게 되기 때문에 GTG 보존용으로 계급정년이 저렇게 널럴한 것이다. 근데 특수한 보직, 즉 정보라든가 이런 거면 근속정년이 적용되지 않는다. 다만 실제론 미군 소령의 2% 정도만이 50세 이상이다. 중령은 19%, 대령은 29%가 50세 이상이고 나머지는 50세 이하로 실제 미군 장교들은 굉장히 젊은 편. 출처. 자위대는 둘 다 55세, 독일군은 소령이 56세, 중령이 58세, 프랑스군중국군은 소령 54세, 중령 56세이다. 중령은 한국(53세)과 엇비슷한 나라가 많지만 소령의 차이가 큰데 아마 나이가 지휘체계에 부담을 끼칠 정도로 중요한 기수제로 작용하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타국군의 경우엔 실전의 감각이 중요한 부사관들에게 근속정년[10]을 엄격하게 지키고 상대적으로 두뇌에 가까운 장교들에겐 좀 더 긴 정년을 보장해주는 경향이 있다.하지만 이 주장에도 맹점이 있다. 최근의 경우 늦은 나이에 임관하는 자원도 있기 때문이다. 소령들의 경우 군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실무자이기 때문에 현실성을 고려하더라도 만45세의 기존의 정년은 너무 짧은건 사실이다. 연금수혜 이슈가 있지만 제일 고생을 많이하고 기안을 쓰는 입장인 소령 계급의 정년은 만50세 정도로 상승이 되어야 한다.

다만 군의관군법무관 장기복무 자원의 경우, 대위로 임관하기 때문에 소령진급이 다른 병과에 비해 매우 빠르다. 20대 후반에 소령을 다는 경우도 있을 정도. 단, 이들 중 장성은 정말 손에 꼽을 정도의 인원만 진급한다. 의무병과와 법무병과 모두 진급상한선이 준장[11]이고, 그나마 이것은 육군소속일 때 이야기다. 해·공군 군의관과 군법무관의 경우 사실상 대령이 진급상한선.

1.3.4. 예비군 지휘관

소령으로 만기전역하는 인원 중에 일부는 시험을 봐서 합격해 예비군 동대장이 되는 경우가 많다. 동대장은 전역 직전 최종계급이 대위거나 소령이다. 이 중 소령 출신이 가장 많은데 그 이유는 동대장을 뽑을 시 대위 출신보다 계급별, 이수한 지휘직책 별로 점수 차이가 많이 나기 때문이다. 2012년 이후로 소령 전역자만 지원 가능하다. 2013년부터 선발되는 인원은 5년 계약직으로 정년이 보장되지 않았지만, 2014년 다시 법이 바뀌어, 일반직 군무원 통합으로 바뀌어, 60세 정년보장이 된다. 그래서인지 중령진급철 되면 떨어진 소령들이 모여서 동대장이나 준비하자며 담배 태운다

모집하는 동대의 관할 군 출신이 아니어도 응시는 가능하나, 지원 가능한 병과의 한계로 인해 육군, 해병대 출신들이 대부분이다. 이것도 육군 출신들이 압도적으로 많다. 육군, 해병대는 숫자가 많은 보병, 포병, 기갑 등 대부분의 전투병과 및 헌병 등 소수의 비전투 병과가 지원 가능하나, 해군과 공군은 헌병이나 방공 등 적은 인원밖에 없는 병과만이 지원 가능하다. 예비군 동대장이 되면 육군 관할 지역일 경우 육군, 해군 및 해병대 관할 지역이면 해군 5급 군무원 신분이 된다. 한동안, 해군 소속 동대장이라도 근무복 및 전투복은 육군과 같은 것을 입어야 했으나, 2015년 하반기부터 해군 예비군 지휘관은 해군 근무복과 전투복을 착용하라는 지시가 내려왔다.

1.3.5. 계급장

보통 말똥 한 개라고 부르는데, 사실 위관급을 상징하는 듯한 조그만 금강석을 중심으로 대나무잎 9장이 방사상으로 곧게 뻗어나간 모양이다. 대나무처럼 올곧고 청렴결백하라는 의미가 담겨있지만 실제 들은 물론 간부들의 태반은 영관 계급장이 무궁화인 줄 알고 있다. 일반적으로는 일본군이 좌관급 장교 계급장에 벚꽃을 새겨서 그런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이 속설은 틀렸다. 일본 육군은 소련식으로 모든 계급장을 '별'로 표시하고 계급장 바탕에 쳐진 줄 갯수로 장성/영관/위관/하사관/병을 구분했다. 일본 해군은 장교만 검정 바탕에 금색 줄의 갯수와 두께, 벚꽃의 개수로 계급을 표시했고 하사관과 수병은 왼쪽 팔에 닻과 벚꽃 등으로 이뤄진 계급장을 달았다.

1.4. 미군

미군 소령 계급장
육군공군해병대해군해안 경비대
MajorLieutenant Commander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50px-Army-USA-OF-03.svg.png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US_Air_Force_O4_shoulderboard.svg.png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US_Marine_O4_shoulderboard-2.svg.png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US_Navy_O4_insignia.svg.png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US_CG_O4_insignia.svg.png

1.5. 영국군

영국군 소령 계급장
육군 해군 해병대 공군
Major Lieutenant Commander Major Squadron Leader
수장 견장 수장 견장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British_Army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British_Royal_Navy_%28sleeves%29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British_Royal_Navy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British_Royal_Marines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British_RAF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British_RAF_Air_Officer_%28ceremonial_shoulder_board%29.svg.png

1.6. 호주군

호주군 소령 계급장
육군 해군 공군
Major Lieutenant Commander Squadron Leader
수장 견장 수장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Australian_Army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Royal_Australian_Navy_%28sleeves%29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Royal_Australian_Navy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Australia_RAAF_OF-3.svg.png

1.7. 뉴질랜드군

뉴질랜드군 소령 계급장
육군 해군 공군
Major Lieutenant Commander Squadron Leader
수장 견장 수장 견장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NZ_Army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RNZN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RNZN-SHOULDER-OF03.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RNZAF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NZ-Air-OF3.svg.png

1.8. 캐나다군

캐나다군 소령 계급장
언어 육군 해군 공군
영어 Major Lieutenant Commander Major
프랑스어 Major Capitaine de corvette Major
계급장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Canadian_Army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Canadian_RCN_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Canadian_RCAF_OF-3.svg.png

1.9. 프랑스군

프랑스군 소령 계급장
육군 해군 공군 국가헌병대
Commandant Capitaine de corvette Commandant Chef d'Escadron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Army-FRA-OF-0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French_Navy-Rama_NG-OF3.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French_Air_Force-commandant.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50px-Cen_gd.svg.png

1.10. 독일군

독일군 소령 계급장
육군 해군 공군
Major Korvettenkapitän Major
정복 전투복 동정복(수장) 하정복(견장) 전투복 정복 전투복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HD_H_51_Major_FJg.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251-Major.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MDJA_51_Korvettenkapit%C3%A4n_Trp_Lu.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MDS_51_Korvettenkapit%C3%A4n_Trp.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MA_OG5_51_Korvettenkapit%C3%A4n.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LD_B_51_Major.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LA_OS5_51_Major.svg.png

1.11. 싱가포르군

싱가포르군 소교(少校)(소령) 계급장
소교(少校)
Major (MAJ)
소교(少校)
Military experts 5 (ME5)
파일:100px-04-RSA-OF03.svg.png 파일:100px-04-RSN-OF03.svg.png 파일:100px-04-RSAF-OF03.svg.png 파일:249px-SGMDES-ME5.svg.png

1.12. 중화민국 국군

중화민국 국군 소교(少校)(소령) 계급장
육군 해군 해군육전대 공군
소교(少校)
Major (MAJ)
소교(少校)
Lieutenant Commander (LDCR)
소교(少校)
Major (Maj)
소교(少校)
Major (Maj)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Major_rank_insignia_%28ROC%29_-_V.jpg 파일:225px-Taiwan-navy-OF-3.svg.png 파일:Taiwan-Marine-OF-3.svg.png 파일:Taiwan-airforce-OF-3.svg.png

소교(少校)라고 한다. 이때부터 위관에서 벗어나 교관급 군관이 된다.

1.13. 일본 자위대

자위대 3좌(3佐)(소령) 계급장
육상자위대 해상자위대 항공자위대
3등육좌(3等陸佐)
Major (MAJ)
3등해좌(3等海佐)
Lieutenant Commander (LCDR)
3등공좌(3等空佐)
Major (Maj)
정복 근무복 동계정복(수장) 하계정복(견장) 근무복 정복 근무복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GSDF_Major_insignia_%28a%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GSDF_Major_insignia_%28b%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MSDF_Lieutenant_Commander_insignia_%28a%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MSDF_Lieutenant_Commander_insignia_%28c%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MSDF_Lieutenant_Commander_insignia_%28b%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ASDF_Major_insignia_%28a%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ASDF_Major_insignia_%28b%29.svg.png
작업복 작업복 작업복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GSDF_Major_insignia_%28miniature%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MSDF_Lieutenant_Commander_insignia_%28miniature%29.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80px-JASDF_Major_insignia_%28miniature%29.svg.png

3좌(3佐)라고 한다. 이때부터 위관에서 벗어나 좌관급 간부가 된다.

1.14. 실존 인물

  • 강재구
    순직 후 소령으로 추서됐다.
  • 김병만
    2015년 공군 홍보대사로 활동하면서 명예 공군 소령 계급을 받았다.
  • 김영수
  • 게오르크 루트비히 폰 트랍

    • 실존했던 인물로, 영화 사운드 오브 뮤직에 등장하는 주인공의 연모 대상이자 후에는 결혼까지 가는 그 사람이 맞다. 흔히 대령으로 번역되나 실제 최종 계급은 소령이다.[12]크로아티아계이지만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해군에서 복무했고[13] 제 1차 세계대전 당시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해군의 유보트 에이스였다. 총 11척의 배를 격침시켰으며 전후에도 오스트리아에 남았다가 나치 독일이 그에게 소집명령을 내리자 나치를 싫어했던 그는 자기가 가진 국적을 이용해[14] 가족들과 함께 기차편으로 오스트리아 탈출에 성공하여 이탈리아로 건너간 후 미국으로 이민가서 살다가 1947년에 5월 30일에 사망했다. 향년 67세.[15][16][17]
  • 나카소네 야스히로
    일본의 71, 72, 73대 총리. 고등문관시험에 합격하여 관리가 되었고, 전쟁 중 일본 해군 구레 진수부 주계장교로 일하다 일본의 패망 후 소좌 계급으로 전역하였다.
  • 로프튼 헨더슨
    미합중국 해병대 전투조종사. 뇌격기 부대를 지휘하다 미드웨이 해전에서 자신의 기체가 피탄된 뒤 항공모함 카가에 자폭 공격을 시도하다 실패하여 바다에 추락, 전사하였다. 과달카날 전투의 무대가 된 헨더슨 비행장이 그의 이름을 땄다.
  • 리영희
  • 리처드 닉슨
  • 리처드 윈터스
  • 멩기스투
    에티오피아인민공화국 노동자당 1서기,쿠테타전 계급이 소령
  • 미스터맥맨
  • 박승환
    대한제국 육군 참령. 시위대 1연대 1대대장. 1907년 8월 1일 제국주의 일본의 대한제국군 강제 해산에 반발, 권총 자결하였다.
  • 박명렬
    순국 조종사 父子의 아버지. F-4 조종사로, 순직 당시 대위였으며, 사후 소령으로 추서됨.
  • 블랙이글스
    • 김도현
    • 김완희: 2013년 T-50B 훈련비행 도중 사고로 순직. 당시 계급 대위로 사후 소령으로 추서됨.
  • 신직수
    소령으로 예편한 후 검찰총장, 법무부장관, 중앙정보부장을 지냈다.
  • 어디 머피
    1942년에 미 육군 병사로 입대해 유럽 전선에서 괴물같은 활약을 보여주며 쾌속진급하였으며, 대전 말기에는 중위까지 진급했다. 허나 부상으로 인해 종전 이후에는 현역에서 물러나야 했으나, 연방 예비역과 주방위군에서 활동하면서 소령까지 달고 퇴역.
  • 우장춘
    한국전쟁당시 대한민국 해군본부 정훈장교 입대 후 소령으로 예편
  • 윤영하
    전사 후 소령으로 추서됐다.
  • 이국종
    아덴만 여명 작전 당시 총상을 입은 석해균 선장의 수술을 집도한 외과의. 본래 해군 갑판일병으로 전역했으나, 명예해군으로 명예대위 계급을 받은 뒤 2017년 4월에 명예소령으로 진급, 첫 명예해군 진급자가 됐다. 그뒤 명예중령으로 또 진급하였다.
  • 제럴드 포드
  • 페렌츠 푸스카스
    헝가리의 전설적인 축구 영웅. 헝가리에서 축구를 할 동안 군인 신분이었는데 이 계급을 달고 뛰었다.
  • 허동화
    현 한국자수박물관장. 1950년 육군사관학교 졸업 후 6.25 전쟁에 참전. 1956년 소령으로 예편한 후 한국전력공사 감사, 한국기네스협회 부총재 등을 지냈다. 화랑무공훈장, 국민훈장 모란장 서훈자.
  • 이브라힘 라힘 미 육군 군종 이맘

1.15. 가상 인물

최종화에서 3년 후 소령으로 진급.

1.16. 기타

  • 한국군의 경우, 비전시 20대 나이의 군인이 진급할 수 있는 가장 높은 계급이 소령이다. 방법은 장교로 임관할 수 있는 최소연령으로 임관해서 소령 진급심사를 1차에서 통과하면 된다. 중학교와 고등학교를 검정고시로 통과하고 16살때 사관학교에 입학하면 된다. 그래봤자 29살에 소령에 진급하는 것이므로 소령으로 있는 20대 시절은 고작 1년에 불과하지만... 아니면 독학사(법학과)로 대학을 1년 만에 마치고 한 방에 사법시험에 합격하여 장기 군법무관으로 임관하면 20대 중반에 소령을 달 수는 있다. 물론 사법시험의 난이도는 생각하지 말자.(...) 역시 사관학교를 20세에 졸업하고 소위로 임관한 후, 진급누락 없이 대위로 진급한 뒤 4년만에 인민군과의 교전 등에 기여해 무공훈장을 받고 특진하게 되면 27세에 소령이 될 수도 있다.[31]
  • 김정현의 소설 아버지에서, 주인공이 시한부 인생을 선고받고 잠시 정을 나누게 되는 이소령이란 술집 여급이 등장한다. 본명이 이소령인데[32] 작중 나오는 남자들은[33] 아무도 이소령이 본명이라고 생각을 안 하고 이 인물이 "제 이름은 이소령이에요" 라고 자기소개를 하면 "예. 저는 정 중령이고, 저 사람은 남 대령입니다." 라는 식으로 농담으로 받아들인다.

2. 폴터가이스트란 뜻의 騒霊

폴터가이스트를 의미하는 일본어. 참조

동방프로젝트프리즘리버 자매가 대표적인 소령 캐릭터. 구작 동방몽시공에서 등장한 카나 아나베랄 역시 소령이다. 프리즘리버 자매는 동방구문사기에서 반인반령인 콘파쿠 요우무와 함께 유령 카테고리에 속해있다. 이들이 망령이 아닌 유령 카테고리에 묶인 이유는 죽은 자의 영혼이 떠도는 형태가 아니라 레이라 프리즘리버가 만들어낸 환영이 자아를 갖추어 탄생한 것이기 때문.


[1] 미 해군, 해안 경비대, 영국 해군에서는 위관급 장교로 분류하지만, 일단 타군의 Major와 동급이므로 현대에 와서는 사실상 영관급에 가깝다.[2] 미국의 경우 정모의 챙이 위관급과 동일하게 아무 장식이 없지만 대한민국의 경우 정모에 무궁화 잎장식이 들어간다.[3] 때문에 모든 필수 지휘관 보직 경력과 특전사 경력이 필요한 대장 진급을 노리는 엘리트 장교들은 상당수가 소령 시기를 특전사에서 보내게 되는 경우가 많다.[4] 주류 및 전투관련 처부에서는 보좌관을 맡고, 비주류 및 비전투관련 처부에서는 참모를 맡는다. 예를 들면 노승원 소령 성추행 사건 때 노승원 소령이 15사단 부관참모였다.[5] 해군사관학교 출신 항공조종장교도 마찬가지.[6] 공무원 임용규칙/예규 제62호 참조[7] 물론 연대에서는 주말에 서지만 연대의 처부장들이 죄다 소령이라 당직 기회들이 잘 안나온다. 사단에서도 소령급 실무진이 상당히 많아서 기회가 의외로 적다.[8] 군인사법 기준, 대위 6년에 총 근속년수 11년. 소령의 연령정년은 45세이고, 근속정년은 24년이다. 진급을 못 할 경우, 근속정년에 걸리기 전에 연령정년에 걸려서 전역된다.[9] 여전히 육사출신 진급이 많아 보이나 해가 지날수록 비출신 비율이 늘어났고, 육사임에도 2~3차 진급자가 늘고있다.[10] retention control point인데 정확히 근속정년은 아니고 이때까지 진급을 못 하면 나가야 한단 식.[11] 국군의무사령관, 고등군사법원장[12] 그 이유는 유럽 몇몆 국가에서 쓰는 korventtenkäptin은 한국어로 번역하면 소령인데 영화 제작 당시 앞의 글자를 빼고 뒤의 käptin을 Captin으로 번역했기 때문. 참고로 미합중국 해군에서 Captin은 대령이다.[13] 이를 두고 매국노라고 하는 사람이 있는데 이는 당시 한국인들과 크로아티아의 상황은 많이 다른 걸 몰랐기 때문에 발생한 오해이다. 일단 한국은 오랜 기간 동안 독립국으로 있다가 1910년에 일본에게 강제병합을 당한 데다 병합 전부터 조선인에게 나쁜 짓 많이 했던 일본이 이제는 대놓고 조선 내에서 온갖 만행을 저지지르자 그 반동으로 일본에 대한 저항 의식이 컸던 우리와는 달리 크로아티아는 역사적으로 볼 때 독립국으로 지낸 적이 별로 없는 것도 있지만 바다를 낀 덕에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내에서도 자치권을 인정받을 정도로 중요한 지역이었고 자연스레 해군 인원들 중 크로아티아인들의 비중이 높았다. 게다가 오헝 제국은 일본 제국과는 달리 전형적인 다민족 국가였으며, 당시에 민족주의는 아직 성장 단계에 있었는지라 자신이 크로아티아인이 아닌 오스트리아인이라고 여기고 오스트리아에 사는 크로아티아인들도 많았다. 이는 극소수를 제외한 거의 대부분의 친일반민족행위자들이 처음부터 자기가 조선인이란 걸 알고 있었지만 일제강점기때는 일본인인 척 하다가 해방 되자마자 일본인 행세를 그만두고 조선인 행세를 한 한국과는 다르다.[14] 왜냐면 그가 출생한 크로아티아의 자다르 지역이 1차대전 이후 라팔로 조약으로 인해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에서 이탈리아령으로 편입되었고 자연스럽게 이탈리아 국적이 생겼기 때문. 현재 이 영토는 크로아티아령이다.[15] 1880년 4월 4일 생[16] 참고로 영화에서는 소령 일가가 잘츠부르크에서 알프스를 넘어가며 마무리하는데 실제 그쪽에는 오스트리아와 독일의 국경이 위치한 곳 인데다 아돌프 히틀러의 별장까지 있었다. 물론 소령 역시 이를 알 게 뻔하기 때문에 차를 타고 중립국인 스위스로 가는 국경을 택했을 것이다. 문제는 잘츠부르크에서 그곳까지 거리가 꽤 멀다는 점. 적어도 여유있게 탈출할 수 있을 거리는 아니다. 영화에서 나타난 고증오류.[17] 참고로 이 영화에선 실제와 다른 점이 많으니 궁금하면 본 영화 문서를 보고 여기로 다시 오는 걸 추천한다.[18] 국가 연금술사는 기본적으로 소령급으로 대우받는다.[19] U.S army major[20] 다만, 오브군에는 국가 원수만이 장성 계급을 달기 때문에 실질적으로는 오브군의 실세다(...) 예외적으로 키라도 장성이 되었지만 키라는 국가원수인 카가리의 동생인데다 오브군의 비장의 카드라고 할 수 있으니..[21] 케로로, 기로로등이 올챙이일때부터 이미 군에 있었다.[22] 미즈 마블 시절. 캡틴 마블로 이름을 바꾸는 시기 이후 대령으로 진급.[23] CS이후 탈영[24] CS이후 황제의 편에 서고 소령으로 승진한다.[25] Sharpe's Waterloo에서 중령으로 진급.[26] 전자는 미 해군(Lt Commander), 후자는 미 공군식(Major) 명칭이다.[27] 다만 한국어 한정으로 발키리가 중령으로 오역되었다.[28] 야빈 IV반란 연합 기지에서 바로 해군 소령(Lieutenant Commander) 계급으로 현지임관했다. 참고[29] 시공에서 설명에 송하나 소령이라 언급된다. 참고로, 경찰 송하나는 경장이다. 대현,상사라고.[30] 작중 계급이 몇 차례 바뀌지만, TV판 최종 계급과 이세계 콰르텟에서의 계급은 소령이다.[31] 국군의 특별진급은 대위 이하는 무제한, 소령 이상의 계급으로는 조건을 충족하는 이에 한해 진급에 필요한 최소 복무 기간의 2/3 이상 경과한 자만이 가능하다.[32] 분명히 한국인 여자 이름에 자주 쓰이는 한자들 갖고 무난하게 만들 수 있는 여자 이름이다.[33] 소설 특성상 주인공과 거의 대부분의 주연급 인물들이 중년 남성일 수밖에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