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29 01:51:42

사관학교

파일:Semi_protect1.png   로그인 후 편집 가능한 문서입니다.
파일:나무위키+유도.png   다른 뜻에 대한 내용은 아래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대한민국의 특수목적 종합대학
과학기술[1] 교육 교원 농수산 문화 보건
사관 세무 신학 예체능 외국어
[1]: 공과, 해양, 항공, 토지, 교통 계열도 포함

1. 개요2. 출신 장교 특징3. 한국
3.1. 목록
3.1.1. 폐지되었거나 구상중인 사관학교3.1.2. 사관학교 명칭을 사용하거나 동급인 특수대학
3.2. 통합 문제3.3. 입시3.4. 출신 간 기수 비교3.5. 사관학교 교수3.6. 여담
4. 외국5. 가상의 사관학교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대한민국 국립고등교육기관
{{{#!folding [ 펼치기 · 접기 ] 지역명 대학 교육대학
경기지역 서울대학교(거점국립대학) 서울과학기술대학교 한국체육대학교 서울교육대학교
인천대학교 한경대학교 경인교육대학교
관동지역 강원대학교(거점국립대학) 강릉원주대학교 춘천교육대학교
호서지역 충북대학교(거점국립대학) 한국교원대학교 한국교통대학교 청주교육대학교
충남대학교(거점국립대학) 공주대학교 한밭대학교 공주교육대학교
영남지역 경북대학교(거점국립대학) 금오공과대학교 안동대학교 대구교육대학교
경상대학교(거점국립대학) 경남과학기술대학교 창원대학교 진주교육대학교
부산대학교(거점국립대학) 부경대학교 한국해양대학교 부산교육대학교
호남지역 전북대학교(거점국립대학) 군산대학교 순천대학교 전주교육대학교
전남대학교(거점국립대학) 목포대학교 목포해양대학교 광주교육대학교
제주지역 제주대학교(거점국립대학)
원격대학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전문대학 한국복지대학교
분류 특별법 대학
학술·연구 DGIST GIST KAIST NCC-GCSP
UNIST UST 한국농수산대학(전문) 한국학대학원
국방·치안 경찰대학 공군사관학교 국군간호사관학교 국방대학교
육군3사관학교 육군사관학교 합동군사대학교 해군사관학교
예술·문화 한국예술종합학교 한국전통문화대학교
}}}||

국립대학 틀 안에 사관학교 틀이 포함되어 있다.

1. 개요

사관학교설치법 제1조(사관학교의 설치)
1.육군·해군·공군의 정규 장교가 될 사람에게 필요한 교육을 하기 위하여 육군·해군·공군에 각각 사관학교를 둔다.
2.군사과학기술의 발전과 장교의 자질 향상을 위하여 각군 사관학교에 이공계대학원(이하 "대학원"이라 한다)을 둘 수 있다.

Military Academy / 士官學校

국가에서 양질의 장교를 지속적으로 공급받아 국가방위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만든 교육기관이다. 대체로 민간의 대학에 준하는 고등교육기관이다. 해외에는 대학원(석박사과정)에 해당하는 경우와 전문대학에 해당하는 경우도 있는데, 전자는 프랑스의 육, 해, 공군 사관학교(군사계열 그랑제꼴 Grandes Ecoles)과 독일의 연방군대학, 후자는 일본 구제중학(현대의 중1~고2까지에 해당) 졸업자가 입학하는 구 일본군의 육군사관학교와 해군병학교가 대표적이다. 사관학교는 최소한 심신이 상위 20퍼센트 이상[1]에 속해야 들어갈 수 있으며, 거의 최상위권에 달하는 학업 성적과 평균 이상의 신체(운동) 능력을 가진 학생들이 사관학교에 다닌다. 군인이라는 직업을 양성하므로 일단 졸업 후 강제 임관하여 10년 이상의 의무 복무 기간을 가지기 때문에 [2] 은근히 기피될 것을 우려하여 전액 장학금 제도를 기본으로 한다.(이상 대한민국 기준)

현대에는 보통 입학 나이가 10대 후반부에, 임관 나이는 20대 전반이지만 근대에는 10대 전반의 어린애들을 모아다 가르치고 졸업후 10대 중후반에 임관시키거나 사관학교로 다시 보내는 유년사관학교도 있었다. 나폴레옹도 유년사관학교 출신이다. 현대의 전장이 고도화, 전문화 됨에 따라 대부분의 나라에서 육군, 해군, 공군이 각각의 사관학교를 가지고 있다. 해병대의 경우 해군사관생도가 졸업시 상륙병과를 고르면 임관할 수 있거나 해군 육전대로 통합되어 있다. 군대의 지휘관을 양성하는 학교기관이니 만큼 교육내용이 무시무시하다. 군사훈련과 학과수업을 같이 해야 하는데 그러니까 몸으로 엄청나게 구르면서 이론 공부도 같이 해야 한다는 것이다.

2. 출신 장교 특징

사관학교 출신 장교는 '엘리트 장교'라는 인식처럼 사관학교 출신 장교들은 다른 루트로 온 장교들보다 진급이 잘되고 대접이 좋다. 조금 과장해서 사관학교를 나오지 않으면 별을 못 단다고 보면된다.[3] 미국의 경우 군대가 크고 장군, 제독의 수도 많지만 한국과 똑같이 놓고 보기는 힘든게 미국의 ROTC는 JROTC 과정까지 포함하면 약 10년간 군사훈련을 받기 때문에 (고등학교까지의 JROTC는 그냥 교련처럼 군기잡기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는 의견도 있지만) 한국의 ROTC와는 비교하는 건 무리다. 미국의 ROTC 과정은 대학1학년부터 시작하는 4년간의 교육과정을 보유하고 있다. 즉, 사관학교와 교육연한은 동일하다.

3. 한국

'사관학교 설치법'이 제정되어 있긴 한데, 여기에서는 '육군사관학교', '해군사관학교', '공군사관학교' 3개의 설치만을 규정하고 있다. 육군3사관학교는 '육군3사관학교 설치법'에서, 국군간호사관학교는 '국군간호사관학교 설치법'에서 규정하고 있다. 이로 인해 군인사법에서 장기복무자와 단기복무자를 구분하는 것도 '사관학교를 졸업한 사람'과 '육군3사관학교나 국군간호사관학교를 졸업한 사람'이라 표현하여 구분하는 등 군법에서 말하는 사관학교는 육사, 해사, 공사 3개 뿐임을 알 수 있다. 그러나 통상 '사관학교들'을 말할 때는 당연히 3사와 간사도 포함하여 5개의 학교를 의미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군에서 아예 ' 최우수 엘리트 육성'을 위해 작정하고 만든 학교들이니만큼 학사운영은 전국 최고 수준이다. 이 때문에 나라가 멸망하지 않는 한 정부재정지원제한대학이나 경영부실대학에 선정되는 일은 없을 것이다. 애초에 교육부 소관이 아니라 국방부 산하 기관이고 교육부는 학력 인정에 관한 업무만 담당하기 때문에 이러한 평가 대상 자체에 들어가지 않는다.엄밀히 말해서 사관학교는 대학이 아니기 때문에 더더욱 평가 대상이 아니다.

3.1. 목록

3.1.1. 폐지되었거나 구상중인 사관학교

  • 제2사관학교 - 육해공 별로 2사관학교를 세웠지만 해군과 공군은 7기수만 뽑고 폐지했고 육군은 육군3사관학교에 흡수통합시켰다.
  • 통합사관학교 - 잊혀질만 하면 나오는 떡밥이다. 1학년때는 병종 구분 없이 교육훈련을 받다가 2학년이 되면서 육군/해군/공군 중 선택하는 방식의 사관학교이다.
  • 해병사관학교 - 일부 해병대 예비역들이 창설을 주장한다.
  • 국방의과대학 - 군의관 확보를 위해 필요하다고 도입이 검토됐으나 현재는 무산된 상태이다.

3.1.2. 사관학교 명칭을 사용하거나 동급인 특수대학

3.2. 통합 문제

2010년부터 3군의 합동성을 높이기 위한다는 명목으로 육, 해, 공군 사관학교를 하나로 통합하려는 계획을 추진한 적이 있었다.# 그런데 위에서도 나왔지만 대부분의 나라는 각 군이 각각의 사관학교를 가지고 있고, 사관학교가 통합된 나라는 일본 뿐. 그래서 여론의 많은 비판을 받았으나 사관학교 통합을 계속 검토중인 듯 하다. 실제로 사관학교 통합의 전 단계로, 졸업과 동시에 임관하던 각군 사관학교 졸업식과 임관식을 2011년부터 분리하여 시행한 바 있다. 졸업식은 종전처럼 각군 사관학교에서 각각 거행하지만 소위로 임관하는 임관식은 5개 사관학교+학군장교 인원 전원을 계룡대에 함께 모아 합동임관식으로 시행하게 된 것. 단, 이 제도로 인해 불필요하게 늘어난 행사 준비와 뒷처리에 소요되는 비용과 시간 및 인력 낭비에 대한 지적, 신임 소위들의 임관 휴가가 이 행사 때문에 줄어드는 점 등 전반적으로 득보다 실이 더 많다는 평을 받았으며, 결국 2014년부터 각 사관학교별로 졸업 및 임관식을 따로 실시하고, 대통령이 매년 각 사관학교를 돌아가며 졸업 및 임관식에 참석하는 것으로 환원키로 했다. 대신, 대통령이 참석하지 않더라도 식장에 대형 스크린을 설치해 모든 사관학교에서 동시에 대통령의 연설을 실시간으로 중계한다.

근데 계획안이 취소됐는지 2014년에도 똑같이 합동임관식을 했다. 그러나 2018년부로 다시 각 사관학교별로 졸업 및 임관식을 따로 실시했다.

3.3. 입시

입결은 비교적 전체 고등학생 중에서 높은 축에 들어가지만 스펙트럼 자체는 넓은 편. 어느 사관학교냐에 따라 입결이 다르고, 사관학교와 일반적인 종합대학은 평가요소, 과목별 반영비 등에서 서로 딴판이기에 동등한 비교는 힘들다. 현재 육군사관학교의 경우 추합까지 생각하면 인서울 대학교 중하위권 정도. 최근 들어서는 (2016학년도 기준) 문과 남자 여자 모두 컷이 급상승했다. 심지어 육사, 공사보다 비교적 합격 점수대가 낮았던 해군사관학교에서 작년도라면 추합으로 합격했을 점수의 학생들이 예비번호도 못 받고 떨어지는 사태도 빈번히 일어났다(강남대성 기준). 요즘은 취직이 잘 되지 않아 일단 졸업만 해내면 어지간하면 영관급 장교까지는 보장되고 안정적인 진로를 확보할수 있는 사관학교에 지원율이 높아지고 한다.

군사정권 때만 하더라도 SKY 입결수준의 학생들이 집에 돈이 없어 사관학교에 가는 경우가 허다했기 때문에 상당한 명문대로 대우해줬지만 근래 21세기부터는 입결이 다소 허접해졌다고 한다. 하지만 사관학교는 다른 대학들과 달리 수능 성적이 좋다고 무조건 입학할 수 있는 학교가 아니기 때문에 타 대학들과 입결 서열화하기에는 조금 무리가 있다. 대표적인 이유로는 가입교 훈련을 포함한 육체적 훈련과 동시에 많은 학업량을 소화해야하기 때문에 입결이 높은 지원자들이 탈락하는 경우가 많다.[4] 또 신체적/정신적 제한(키가 지나치게 크거나 작다든가, 군생활을 못 할 질병이 있는 등 현역 장교로 복무가 불가능할 수준인 경우), 나이 제한(대개 현역 고3 기준으로 위아래 2년 정도[5]), 이력상의 제한(기소유예자도 지원은 가능하며, 어떤 사유로 기소유예에 걸렸느냐를 생도선발 위원회에서 따진 후에 합격과 불합격을 결정한다. 따라서 고의적인 사기, 절도, 학교폭력, 성범죄 등의 본인이 생각하기에 출구가 없는 범죄의 사유로 기소유예를 받았다면 그냥 깔끔히 포기하자[6]) 등이 존재하며, 여기 걸리면 수능 만점을 받아도 탈락한다.

3.4. 출신 간 기수 비교

광복 이래 최초로 사관학교를 세운 곳은 해군이나, 한국전쟁으로 인해 육군사관학교에서 장교를 속성으로 배출하기 위해 수업을 단축, 해군보다 많은 기수가 나와 역전했기 때문에, 전 군에서 육군사관학교의 기수가 가장 빠르다. 육사 N기는 해사 N-2기에 해당하며 공사 N-8기에 해당한다. 예를 들어 전직 합동참모의장이었던 최윤희 제독은 해사 31기인데 육사로 치면 33기, 공사로 치면 25기에 해당한다. 간사는 1953년에 1기가, 3사는 1970년에 1기가 임관했다.

아래의 표는 2018년까지 임관한 각 사관학교 별 기수표이다.
대한민국 5개 사관학교 기수표
{{{#!folding [ 열기 · 닫기 ] 임관년도 육사 해사 공사 간사 3사
1946 1, 2기 1기 - - -
1947 3, 4기 -
1948 5, 6, 7기 2기
1949 8기 -
1950 9, 10기 3기
1951 - 4기
1952 5, 6기
1953 7기 1기[7] 1, 2, 3기
1954 8기 2기 5기[8]
1955 11기[9] 9기 3기 6, 7기
1956 12기 10기 4기 8기
1957 13기 11기[10] 5기 9기
1958 14기 12기 6기 10기
1959 15기 13기 7기 -
1960 16기 14기 8기 10기[11]
1961 17기 15기 9기 -
1962 18기 16기 10기
1963 19기 17기 11기
1964 20기 18기 12기
1965 21기 19기 13기
1966 22기 20기 14기
1967 23기 21기 15기
1968 24기 22기 16기
1969 25기 23기 17기
1970 26기 24기 18기 11기 1, 2, 3기
1971 27기 25기 19기 12기 4, 5기
1972 28기 26기 20기 13기 6, 7기
1973 29기 27기 21기 14기 8, 9기
1974 30기 28기 22기 15기 10, 11기
1975 31기 29기 23기 16기 12기
1976 32기 30기 24기 17기 13기
1977 33기 31기 25기 18기 14기
1978 34기 32기 26기 19기 15기
1979 35기 33기 27기 20기 16기
1980 36기 34기 28기 21기 17기
1981 37기 35기 29기 22기 18기
1982 38기 36기 30기 - 19기
1983 39기 37기 31기 23기 20기
1984 40기 38기 32기 24기 21기
1985 41기 39기 33기 25기 22기
1986 42기 40기 34기 26기 23기
1987 43기 41기 35기 27기 24기
1988 44기 42기 36기 28기 25기
1989 45기 43기 37기 29기 26기
1990 46기 44기 38기 30기 27기
1991 47기 45기 39기 31기 28기
1992 48기 46기 40기 32기 29기
1993 49기 47기 41기 33기 30기
1994 50기 48기 42기 34기 31기
1995 51기 49기 43기 35기 32기
1996 52기 50기 44기 36기 -
1997 53기 51기 45기 37기
1998 54기 52기 46기 38기 33기
1999 55기 53기 47기 39기 34기
2000 56기 54기 48기 40기 35기
2001 57기 55기 49기 41기 36기
2002 58기 56기 50기 42기 37기
2003 59기 57기 51기 43기 38기
2004 60기 58기 52기 - 39기
2005 61기 59기 53기 40기
2006 62기 60기 54기 46기 41기
2007 63기 61기 55기 47기 42기
2008 64기 62기 56기 48기 43기
2009 65기 63기 57기 49기 44기
2010 66기 64기 58기 50기 45기
2011 67기 65기 59기 51기 46기
2012 68기 66기 60기 52기 47기
2013 69기 67기 61기 53기 48기
2014 70기 68기 62기 54기 49기
2015 71기 69기 63기 55기 50기
2016 72기 70기 64기 56기[12] 51기
2017 73기 71기 65기 57기 52기[13]
2018 74기 72기 66기 58기 53기
2019 75기 73기 67기 59기 54기 }}}

3.5. 사관학교 교수

사관학교의 교수들은 신분이 대부분 영관급 장교이며 최하가 중위 내지는 대위이며 군인이 아닐 경우에도 5급 이상의 군무원으로 구성되어 있고 그들은 최소 학력이 고려대학교, 연세대학교 이상이다. 대다수가 해외에서 박사학위를 받아온 석학들. 거기다 '엘리트 군인'양성이 목표이기 때문에 신체 뿐만 아니라 정신적 교육, 즉 인성교육도 상당히 많이 하기 때문에 사관학교 교수들은 개인적으로 자신에 대해선 굉장히 칼 같은 사람이다.[14] 한마디로 정의하자면 사관학교는 '지(지식)/덕(덕목)/체(체력)를 가장 중요시 하는 곳'.
또한 일부 민간인 교수를 빼면 대부분 중위 정도에 별도의 심사과정을 거쳐 선발된 뒤, 일반 대학교로 위탁교육을 나가서 박사과정까지 국비 위탁교육으로 마친다. 사관학교 졸업생에게 학위를 수여하는 전공이면[15] 석사부터 시작하지만 국어, 영어, 철학, 심리학, 수학, 물리학 같은 기초 과목 교수 대상이면 학부(학사편입)부터 시작하니까 위탁교육 기간도 꽤 길다. (보통 학사학위 받으면 돌아와서 일반 군 보직을 잠깐 맡은뒤 석사따러 또 나가고, 석사학위를 받으면 전임강사 정도로 사관학교에 발령받은 뒤 교수 자격으로 박사과정 위탁교육을 나간다.)
덕분에 이들은 군인사법의 적용을 받는 군인이면서 동시에 고등교육법의 적용을 받는 교수가 된다. 이렇게 두 가지 신분을 가지는 특수한 환경이라 다른 국립대 교수와의 형평성을 맞춰줄 필요도 있는데다, 오랜시간과 돈을 들여 나라에서 박사를 만들어줬는데 일찍 전역하면 세금낭비인지라 다른 장교에게 적용되는 계급정년이 무시되며 60세까지 정년이 보장된다.[16] 그래서 예편할 때 쯤 되면 군대 내에 자기 동기라곤 3,4성 장군 밖에 없거나, 별들마저 다 옷을 벗어서 아예 자기가 해당 군 장교 전체의 최고 기수일 때도 있다. 실제로 짬을 좀 많이 드신 교수님들(대령~준장)은 사관학교의 교장(중장)보다 선배인 경우가 왕왕 있어서, 공식적인 자리가 아닌 경우에 말을 놓기도 한다고.... 그 대신 준장이 맡는 교수부장을 제외하면 거의 대부분이 대령으로 군 생활을 마치게 되므로 장성 진급은 사실상 포기하게 된다. 애초에 시작할 때부터 장성 진급 욕심 보다는 연구하고 가르치는게 적성에 맞는다 싶은 사관학교 출신들이 초급 장교 시절에 교수 쪽으로 지원하게 되므로 일찌감치 장포대/제포대로 시작하는 셈.

한편 이들 교수만으로는 생도들의 강의 수요를 다 채울 수도 없고, 민간 대학과 달리 교수를 만드는 프로세스 자체가 복잡한 관계로 일반 대학교의 시간강사와 비슷한 개념으로 석사 학위 소지자를 교수사관으로 별도 선발한다. 이 사람들이 교수사관으로 복무하는 동안에는, 의무복무만 이행할 경우 위관급 장교 신분이 된다.

3.6. 여담

사관학교를 자퇴하거나 퇴학당했을 경우 그동안 이수했던 학점은 다 말소되기 때문에 일반 대학으로의 편입은 불가능하다. 또 기초 군사훈련 및 하계 군사 실습을 제외한 나머지 생도생활은 군복무 기간으로 취급하지 않기 때문에 혹여 퇴교당할 경우 바로 현역병 징집 대상이 된다. 희망자에 한해 부사관 근무가 가능하나, 병과 동일한 호봉의 월급을 받으며 복무기간은 기초훈련, 각종 하계 및 동계 훈련기간만큼 인정된다.

국군의 날 행사때는 사관학교 생도들도 예복을 입고 퍼레이드에 참가하는데, 이게 상당히 튀는(?) 편이다. 그도 그럴게 다른 장병들과 장비들은 외형이 대부분 현대식 위장패턴인데 반해, 생도들의 예복은 옛 전열보병식의 제복에서 모티브를 따와서 상당히 화려하기 때문이다. 색깔 역시 빨강/파랑(육사), 남색/흰색(공사), 빨강/청록(3사), 검정/흰색(해사), 갈색/흰색(국간사)등 군복과는 전혀 동떨어지는 확 튀는 색깔들이라 더욱 그렇다.

본래 사관학교는 우수한 인재들을 군의 장교로 양성하는 기관을 이르는 말이지만, 특정 분야의 전문가들 내지는 정예인재를 키워내는 교육기관이나 단체, 기업 등을 비유적으로 이르기도 한다. 예를 들어 대우증권은 금융사관학교, CJ대한통운은 물류사관학교로 불리기도 한다. 취업사관학교 내지 공무원사관학교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있는 경동대학교동양대학교의 사례도 있다. 언뜻보면 민족사관고등학교도 비슷해 보이기는 하지만, 이쪽은 士官이 아니라 史觀이므로 원래 뜻은 다르다.

사관학교는 학교이기 이전에 명색이 군대이기 때문에 선후배간 및 교수님과의 위계서열이 의대 뺨치게 빡빡하다. 선배의 경우 1학년 생도가 소대장으로 가면 그 생도가 1학년일 때 4학년이었던 생도는 이미 중대장으로 가있고 교수님들은 대부분 그 생도가 1학년이던 시절에 이미 영관급 장교들인지라 위계서열은 당연히 빡셀 수밖에 없다. 훈육장교의 경우도 대위 내지는 소령인데 1학년 생도가 중대장으로 가 있게 된 시점에서 훈육장교는 이미 대대장 내지는 연대장으로 가 있게 된다. 계급 및 보직의 서열 차이가 실로 무지막지하다.

대한제국군에는 육군무관학교를 두었다. 해군 무관을 양성하는 통제영학당도 강화도에 설치했으나, 황실의 무관심으로 인해 교관으로 초빙해 온 영국 해군 대위하사의 급여와 귀국 여비도 안 주는 등 운영이 막장이어서 1년도 안 되어 폐교, 생도들은 다른 영어학교로 가버렸다.[17] 이러니 나라가 망했지.

4. 외국

4.1. 미국

4.2. 중국

  • 1948년 이전의 경우. 자세한 것은 중화민국 군관학교 문서로.
    • 육군군관학교 - 1924년 쑨원이 세운 광저우 황푸(黃浦)에 있던 군관학교에서 출발한다. 국부천대 이후엔 가오슝에 있다. 초대 교장이 장제스였다.
    • 해군군관학교 - 2013년에 66주년을 맞았다고 하니 1947년에 창립된 것으로 추정.
    • 공군군관학교 - 공군을 양성하는 기관으로 군종으로서 공군 독립 이후에 세워졌다. 여담이지만 한국 화교 중엔 타이완의 군관학교를 가서 군인이 된 사람들도 있다.
    • 만주국육군군관학교
  • 1948년 이후의 경우. 자세한 것은 인민해방군/사관학교 문서로.
    • 해군대련함정학원(大连舰艇学院) - 해군사관학교로 다롄에 위치했다.
    • 인민해방군국방대학(中国人民解放军国防大学)

4.3. 영국

영국의 사관학교는 타국의 사관학교와는 상당히 다른 체계를 가지고 있다. 일단 입학 최소 요구 학력은 다른 사관학교처럼 고졸이지만 평균적으로 영국사관학교 사관생들의 80% 이상이 학사학위를 소지한 대졸자들로 이뤄진다. (그래서 샌드허스트를 대학교보다는 대학원으로 보는 시선도 존재한다.) 이런 이유로 고졸학력자와 학사학위자, 간부사관과 같은 현역지원자들을 몽땅 교육하는 체계라서 출신별 파벌 따위는 생길 수 없는 구조이다. 입교 연령도 만 18세에서 40세(!)까지이다. 어지간한 부사관들보다 나이 많은 소위도 배출가능하다.[18]

4.4. 프랑스

프랑스의 경우 사관학교가 그랑제꼴 과정이라서 3년제 과정을 졸업하면 곧바로 석사 학위를 수여받는다. 그리고 입학 또한 일반 대학처럼 고등학교 졸업시험인 바칼로레아를 마치고 입학할 수 있는 것이 아니고 그랑제꼴처럼 프레파과정을 거치거나 대학교 3학년을 이수하여야 입학할수있다.

* 생시르 육군사관학교(École Spéciale Militaire de Saint-Cyr)
* 해군사관학교(Ecole Navale)
* 공군사관학교(Ecole de l'Air)

4.5. 독일

독일의 경우 우리나라와 미국에서는 고급장교만이 각군 대학교에서 추가적인 교육을 받으나, 독일연방군은 단기장교를 제외한 모든 장교가 중위 임관 전에 연방군대학에서 석사학위 수준의 교육과정을 수료한다.
  • 육군장교학교(Offizierschule des Heeres)
  • 뮈르비크 해군학교(Marineschule Mürwik)
  • 공군장교학교(Offizierschule der Luftwaffe)
  • 연방군대학교(Universitäten der Bundeswehr)

4.6. 소련 -> 러시아

4.7. 일본

  • 일본제국 시절
  • 일본
    • 방위대학교 - 여기는 군대가 아니기 때문에 졸업 후 강제복무 제도가 없어서, 졸업생의 40% 정도는 졸업 후에 자위대에 들어가지 않는다고 한다. 졸업자는 400명 안쪽인데 임관 포기자는 20명 수준이다.[19] 미국의 명령으로 일본이 걸프전 파병을 해야 될 것 같았던 시기의 해에만 80명 정도로 높긴 했다. 그래서 방위의과대학의 경우 학비도 무료에 의사 자격증도 딸 수 있고 강제복무를 안 해도 되기 때문에 도쿄대학 이과 3류보다 커트라인이 높다는 믿지 못할 이야기가 있다. 실제로는 아예 먹튀는 안 되고 벌금을 내야 한다. 하지만 자위대 군의관으로 근무하는 대신 민간 보건소에서 근무하는 정도는 선택할 수 있다. 한국의 공중보건의와 유사. 일본이 모병제라서 이렇게 하는 건데 전면전 상황이 되어 징병제로 바뀌게 되면 임관포기자들의 계급은 그대로 다 살아 있어서 장교로 징발된다.
    • 방위의과대학교 - 방위대학교와 방위의과대학교는 각급 학교로 분류되어 일본의 다른 대학과 달리 대학교라고 한다. 조총련 산하의 일본 조선대학교와 마찬가지.
    • 간부후보생학교

4.8. 태국

  • 출라촘클라오 육군사관학교
  • 해군사관학교
  • 공군사관학교

4.9. 북한

북한 조선인민군은 병과별로 사관학교가 존재한다. 초급장교 자체가 해당 병과에 복무하는 우수한 사병을 사관학교에서 재교육시킨 후 임관시키는 방식으로 충원하기 때문. 최종적으로 종합참모대학으로 김일성군사종합대학을 나오며, 동시에 김정일정치대학에서 정치 교육도 수료해야 한다.
  • 강건종합군관학교(육군 보병)
  • 김철주포병종합군관학교(육군 포병)
  • 류경수군관학교(육군 기갑)
  • 김정숙해군대학
  • 김책항공군대학
  • 김일성군사종합대학

5. 가상의 사관학교

파일:나무위키상세내용.png   자세한 내용은 가공의 교육기관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1] 그렇다고 사관학교가 운동 선수급 체력을 요구하지는 않는다. 2017학년도 육군사관학교 입시 기준으로 2분 동안 윗몸 일으키기 44회, 팔굽혀펴기 27회 이상을 실시할 경우 우선선발 기준에 맞출 수 있다. 물론 최저기준이 그렇다는 뜻이고 이 정도로는 좋은 성적을 받기 어렵다.[2] 군인 적성이 맞지 않는 생도를 위하여, 5년차 전역을 선택할 수 있다.[3] 육군과는 달리 해군의 경우 제독은 사관학교 출신이 아니면 실질적으로 불가능하다. 그러나 해군사관후보생 84기인 임중재 제독이 대령에서 준장으로 진급된 것으로 보아 조만간 조금씩 보일 것 같다.[4] 가정형편이 어려웠던 서경석은 육군사관학교 50기에 수석으로 합격하고도 훈련을 못견뎌 자퇴, 재수를 하고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에 들어갔다.[5] 3사의 경우 전문대 졸업자,4년제 대학 2년수료자 등을 편입받는 곳이기에 위로 2년 정도는 더 봐준다.[6] 이게 일반적인 경우보다 빡센 기준인 게, 기소유예자라는 게 절대로 전과자라는 뜻이 아니다! 군 장교 임관을 위한 신원조회는 일반 공무원처럼 경찰이 실효형이나 재판중인 것만 보는 게 아니라, 군사안보지원사령부국가정보원이 이잡듯 뒤지는 최고 단계로 한다. 기소유예가 있다면 일반 9~7급 공무원에 응시하는 수밖에 없다.[7] 육사, 해사와 달리 공사는 1기부터 4년제 교육과정을 거쳤다.[8] 4기가 없는 것은 기록의 누락이 아니라 '죽을 사'를 기피하는 전시 풍토 때문에 의도적으로 건너뛴 것. 군의학교 군의 초등군사반도 4기가 없다.[9] 육사에서 4년제 교육과정을 거친 첫 기수.[10] 해사에서 4년제 교육과정을 거친 첫 기수.[11] 2년에 걸쳐서 임관한 이유가 국군간호사관학교 문서의 기수 단락 각주에 나와있다.[12] 처음으로 남자생도들이 들어온 기수이다.[13] 처음으로 여자생도들이 들어온 기수이다.[14] 아무리 널널해보이는 사람도 자신이 지키기로 정한 가치 한 가지 정도는 절대적 진리 쯤으로 여긴다.[15] 모든 사관생도는 이중전공으로 졸업한다. 즉 졸업시 군사학사와 자기 세부 전공(국제관계학, 기계공학 같은)의 학사 학위 2개를 동시에 받는다.[16] 단, 재임용심사를 통과한다는 전제하에[17] 그럼에도 두 영국 해군 교관과 조교는 계약기간을 채우고 나서야 귀국했다. 대인배[18] 단 왕실 및 왕실에 속한 귀족들은 학위 취득이 필요없다. 남.녀 구분없이 영국 병역법상 징병제를 시행하기 때문에 별도 입학 조건 같은것은 취득할 필요가 없다. 이 소수의 귀족들은 100% 영국군 장교로 의무적인 복무를 해야만 한다. 여자들도 전투보직을 많이 가는 경우도 있으나 상당수는 보급장교나 법무장교나 의무장교나 간호장교 등으로 많이 임관한다.[19] 입학생 기준에서 보면 2할 정도가 나가긴 한다. 500명 정도가 들어오면 100명이 재학 중에 자퇴하거나 임관을 포기하거나 임관 후에 간부후보생학교에서 포기하거나.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