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1-05 05:00:13

황주량

파일:external/67.media.tumblr.com/tumblr_o9zoipyqmm1sqk8veo5_r2_400.png 고려 역대 태묘 배향공신
{{{#!folding [ 태조 ~ 경종 ]태조 신성대왕
무열공
배현경
충렬공
홍유
장절공
신숭겸
무공공
복지겸
희개공
최응
충절공
유금필
혜종 의공대왕
엄의공
박술희
극익공
김견술
정종 문명대왕
위정공
왕식렴
광종 대성대왕
정민공
서필
광위공
유신성
경종 헌화대왕
민휴공
최지몽
광익공
박양유
}}} ||
{{{#!folding [ 성종 ~ 정종 ] 성종 문의대왕
장위공
서희
문정공
최승로
정헌공
이몽유
광빈공
최량

이지백
목종 선양대왕
충의공
최숙
정신공
한언공

김승조
현종 원문대왕
인헌공
강감찬
영숙공
왕가도
정숙공
최사위
절의공
최항
덕종 경강대왕
양의공
유소
정종 용혜대왕
문헌공
최충
경문공
황주량
원숙공
서눌
정간공
김원충
}}} ||
{{{#!folding [ 문종 ~ 숙종 ] 문종 인효대왕
장화공
이자연
경숙공
왕총지
문화공
최유선
순공공
최제안
순종 선혜대왕
문충공
이정공
선종 사효대왕
광숙공
유홍
문정공
김상기
정헌공
문정
헌종 공상대왕

없음
숙종 명효대왕
경렬공
왕국모
충겸공
소태보
충경공
최사추
}}} ||
{{{#!folding [ 예종 ~ 신종 ] 예종 명효대왕
정간공
유인저
문숙공
윤관
충렬공
위계정
문성공
김인존
장순공
왕자지
인종 공효대왕
문열공
김부식
장경공
최사전
의종 장효대왕
정경공
문공원
문숙공
최윤의
공숙공
유필
명종 광효대왕
충숙공
문극겸
문정공
윤인첨
신종 정효대왕
문경공
조영인
}}} ||
{{{#!folding [ 희종 ~ 충렬왕 ] 희종 정효대왕
양숙공
임유
문의공
최선
강종 원효대왕
광렬공
최이
익렬공
정극온
고종 안효대왕

이항
위열공
김취려
문정공
조충
원종 순효대왕

채정

이세재
충렬경효대왕
문량공
설공검
문경공
허공
}}} ||
{{{#!folding [ 충선왕 ~ 충정왕 ] 충선헌효대왕
문정공
정가신
충정공
홍자번
충숙의효대왕

없음
충혜헌효대왕
문렬공
이조년

이규
사숙공
한악
충목현효대왕

없음
충정왕
문정공
이암
문충공
이인복
}}} ||
{{{#!folding [ 공민왕 ~ 공양왕 ] 공민왕 / 경효대왕
정헌공
왕후
문희공
유숙
문충공
이공수
양평공
조익청
문충공
이제현
우왕

없음
창왕

없음
공양왕

없음
}}} ||
고려의 문하시중
서눌 황주량 최충
고려 칠대실록 편찬자
황주량
시호 경문공(景文公)
문산계 품계 개부의동삼사(開府儀同三司)
본관 황주 황씨(黃州 黃氏)
이름 주량(周亮)
생몰연도 ? ~ ?
1. 개요2. 상세

1. 개요

초기 고려왕조의 문관. 다수의 고려 초 인물처럼 생몰년도나 본관, 개인의 생애는 알 수 없다. 고려사 기록으론 최소 목종, 현종, 덕종, 정종 네 임금을 섬겼으며 광종 대부터 시작된 과거제로 조정에 들어온 신하이다.

2. 상세

황주량은 목종 대 실시된 과거에 장원으로 급제하였다.[1] 목종 대의 조정에 들어갔으며 현종 대엔 어사대(御史臺)[2]의 시어사(侍御史)[3] 직에 임명되어 조금씩 승진하기 시작했다.
현종조 사관(史館)국가기록원 관료
고려 7대사적 편찬자
감수국사(監修國史)사관 장관
이부상서(吏部尙書) - 참지정사(叅知政事) 최항
수국사(修國史)사관 차관
예부상서(禮部尙書) 김심언
수찬관(修撰官)
시어사(侍御史) 황주량 우습유(右拾遺) 최충
예부시랑(禮部侍郞) 주저 내사사인(內史舍人) 윤징고
여요전쟁으로 인해 고려왕실이 제작한 실록이 사라졌다. 현종은 자신의 앞 7명 국왕의 기록을 다시 모으고자 했고, 이에 사관[4]을 재정비해 이른바 '칠대사적(七代史籍)'을 편찬하였다. 황주량은 사관에서 낮은 직위를 겸했지만 기록 수집 및 정리를 주도하여 칠대실록 제작 프로젝트의 담당자가 되었다. 총 36권을 편찬하는데 성공했고, 이 공로를 인정 받아 계속 진급하여 중추원[5]의 차관[6]이 되었다.

현종 원문대왕이 붕어하고 그의 태자 덕종 경강대왕이 즉위하였다. 덕종 대엔 한림원[7]의 장관[8]이 되어 국왕의 측근이 되었다.

황주량을 가장 중용한 왕은 덕종의 동생 정종 용혜대왕이다. 정종은 아버지, 형을 보좌해온 황주량을 요직에 임명해 신뢰를 드러냈다. 황주량은 상서성의 예부(禮部), 호부(戶部)의 장관을 거치고 중서문하성[9]의 참지정사[10], 문하시랑평장사(門下侍郞平章事)[11] 직까지 올랐다. 고려의 제후로 들어온 여진의 분쟁을 처리하고 두 번이나 지공거가 되어 과거를 주최했다.

정종이 봉한 황주량의 최종 관작은 다음과 같다:
  • 공신호: 추충진절문덕광국공신(推忠盡節文德匡國功臣)[12]
  • 문산계 품계: 특진(特進)[13]
  • 직위: 문하시중(門下侍中)[14] - 판상서이부사(判尙書吏部事)[15]
    • 수직: 수태보(守太保)
  • 훈위: 상주국(上柱國)[16]

정종 ~ 선종 시기에 죽은 것으로 보이며 황주량 사후 정종은 시호 경문(景文)을 내렸다. 선종은 황주량을 정종의 묘정에 배향하고 종 1품 문산계 품계인 개부의동삼사를 추증했다. 황주량은 현대에 와선 그다지 유명한 인물이 아니다. 하지만 그가 제작한 칠대사적은 조선시대까지 내려와 고려사의 주 인용자료가 되었다. 조선왕조나 대한민국이 고려 초기 역사에 대해 연구할 때 큰 도움이 된 셈이다.

[1] 당시 시험관(지공거)는 최항이다.[2] 고려의 감찰기관이다.[3] 어사대의 서열 3위급 직위.[4] 지금의 국가기록원과 비슷한 부서.[5] 고려의 최고위 정부기관 중 하나.[6] 중추원부사(中樞院副使).[7] 임금의 명령을 문서화하고 기록하여 전달하는 부서.[8] 판한림원사(判翰林院事).[9] 중추원과 더불어 고려의 최고위 정부기관이다.[10] 중서문하성의 서열 3위급 직위.[11] 중서문하성의 서열 2위급 직위.[12] 광국공신호.[13] 정 2품 품계. 문산계 중 두번째로 제일 높다.[14] 중서문하성의 장관.[15] 상서성 소속인 이부의 장관.[16] 1등급 훈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