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0-19 10:28:57

칼 16세 구스타프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1px; margin-top:-6px; margin-bottom:-5px"
문쇠 왕조 스텐실 왕조
에이리크 6세 올로프 3세 아눈드 3세 에문드 2세 스텐실
스텐실 왕조
에리크 7세에리크 8세 (왕위 경쟁) 할스텐 스텐실손 아눈드 4세 붉은 호칸
스텐실 왕조
잉에 1세 희생자 스벤 잉에 1세 필리프 할스텐손 잉에 2세
스텐실 왕조 스베르케르 왕조 에리크 왕조 스텐실 왕조
랑발드 망누스 1세 닐손 스베르케르 1세 에리크 9세 망누스 2세 헨릭손
스베르케르 왕조 에리크 왕조 스베르케르 왕조 에리크 왕조 스베르케르 왕조
칼 7세 스베르케르손 크누트 1세 에릭손 스베르케르 2세 에리크 10세 크누트손 요한 1세 스베르케르손
에리크 왕조 에리크 왕조 폴쿵 왕조
에리크 11세 에릭손 크누트 2세 에리크 11세 에릭손 발데마르 1세 망누스 3세 라둘로스
폴쿵 왕조 메클렌부르크 왕조 칼마르 동맹
비르예르 망누손 망누스 4세 에릭손 알브렉트 마르가레타 에리크 13세
칼마르 동맹
크리스토페르 칼 8세 크리스티안 1세 요한 2세 크리스티안 2세
바사 왕조
구스타브 1세 바사 에리크 14세 요한 3세 지그문트 3세 바사 칼 9세
바사 왕조 팔츠츠바이브뤼켄 왕조
구스타브 2세 아돌프 크리스티나 여왕 칼 10세 구스타브 칼 11세 칼 12세
팔츠츠바이브뤼켄 왕조 헤센카셀 왕조 홀슈타인고토르프 왕조
울리카 엘레오노라 프레드리크 1세 아돌프 프레드리크 구스타프 3세 구스타프 4세 아돌프
홀슈타인고토르프 왕조 베르나도테 왕조
칼 13세 칼 14세 요한 오스카르 1세 칼 15세 오스카르 2세
베르나도테 왕조
구스타프 5세 구스타프 6세 아돌프 칼 16세 구스타프
}}}}}} ||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7px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1px; margin-top:-6px; margin-bottom:-5px"
파일:네덜란드 국기.png 네덜란드파일:노르웨이 국기.png 노르웨이파일:덴마크 국기.png 덴마크파일:레소토 국기.png 레소토파일:룩셈부르크 국기.png 룩셈부르크
오라녜나사우 왕조글뤽스부르크 왕조모셰시 왕조나사우바일부르크 왕조
빌럼알렉산더르 하랄 5세 마르그레테 2세 레치에 3세 앙리
파일:리히텐슈타인 국기.png 리히텐슈타인파일:말레이시아 국기.png 말레이시아파일:모나코 공국 국기.png 모나코파일:모로코 국기.png 모로코파일:바레인 국기.png 바레인
리히텐슈타인 왕조벤다하라 왕조그리말디 왕조알라위 왕조할리파 왕조
한스 아담 2세 압둘라 이브니 술탄 아흐맛 샤 알베르 2세 무함마드 6세 하마드 빈 이사
파일:바티칸 시국 국기.png 바티칸파일:벨기에 국기.png 벨기에파일:부탄 국기.png 부탄파일:브루나이 국기.png 브루나이파일:사우디아라비아 국기.png 사우디아라비아
교황벨기에 왕조왕축 왕조볼키아 왕조사우드 왕조
프란치스코 필리프 지그메 케사르 남기엘 하사날 볼키아 살만 빈 압둘아지즈
파일:스웨덴 국기.png 스웨덴파일:스페인 국기.png 스페인파일:아랍에미리트 국기.png 아랍에미리트파일:안도라 국기.png 안도라(공동 영주)
베르나도테 왕조보르본 왕조알나얀 왕조프랑스 대통령우르헬 주교
칼 16세 구스타프 펠리페 6세 할리파 빈 자예드 에마뉘엘 마크롱 조안엔리크
파일:에스와티니 국기.png 에스와티니파일:영국 국기.png 영국 · 파일:Flag_of_the_Commonwealth_since_2013.png 영연방 왕국파일:오만 국기.png 오만파일:요르단 국기.png 요르단파일:일본 국기.png 일본
들라미니 왕조윈저 왕조알 부 사이드 왕조하심 왕조일본 황실
음스와티 3세 엘리자베스 2세 카부스 빈 사이드 압둘라 2세 나루히토
파일:카타르 국기.png 카타르파일:캄보디아 국기.png 캄보디아파일:쿠웨이트 국기.png 쿠웨이트파일:태국 국기.png 태국파일:통가 국기.png 통가
사니 왕조노로돔 왕조사바 왕조짜끄리 왕조투포우 왕조
타밈 빈 하마드 노로돔 시아모니 사바 알아흐마드 라마 10세 투포우 6세 }}}}}}}}}

Carl XVI Gustaf
파일:OnTsEr2.jpg
이름 칼 구스타프 폴케 후베르투스
(Carl Gustaf Folke Hubertus)
출생 1946년 4월 30일 ([age(1946-04-30)]세)
스웨덴 하가 궁
신장 181cm
재위 스웨덴의 왕
1973년 9월 15일 ~ 현재
배우자 실비아 소머래스 (1976년 결혼)
자녀 빅토리아, 칼 필립, 마들렌
아버지 베스테르보텐 공작 구스타프 아돌프 왕자
어머니 작센코부르크고타의 공녀 지빌라
형제 마르가레타, 비르짓타, 데지레, 크리스티나
서명 파일:1280px-Carl_XVI_Gustaf_of_Sweden_Signature.svg.png

1. 소개2. 기타3. 가족관계
3.1. 조상3.2. 자녀

1. 소개

스웨덴 베르나도테 왕조의 국왕. 1946년 4월 30일생. 풀네임은 칼 구스타프 폴케 후베르투스(Carl Gustaf Folke Hubertus)이다.

스웨덴 북쪽에 있는 하가 궁에서 베스테르보텐 공작 구스타프 아돌프와 작센코부르크고타의 공녀 지빌라의 사이에서 태어났다. 아버지 구스타프 아돌프 왕자가 비행기 사고로 일찍 죽어서 할아버지의 뒤를 이어 국왕이 됐다.

여담으로 어머니 지빌라 왕자비는 후에 시누이가 되는 잉리드 공주[1]의 주선으로 베스테르보텐 공작 구스타프 아돌프와 만났다. 근데 둘이 결혼할 당시 독일나치가 대두되었고, 지빌라 왕자비의 아버지이자 칼 구스타프의 외할아버지인 카를 에두아르트는 T-4 프로그램에 가담할 정도로 나치에 가장 적극적으로 동조한 사람[2]이였다(당시 상당수의 유럽 왕족들은 기존 질서를 부정하는 나치 때문에 반나치 활동에 앞장섰다). 이때문에 안티 나치였던 지빌라 왕자비는 나치 지지자였던 아버지때문에 무척 곤혹스러워 했다. 둘의 결혼은 나치 행사로 치루어졌기에 스웨덴 왕족들 모두 둘의 결혼식에 참석조차 할 수 없었다고 한다.

근데 지빌라 왕세자비가 결혼한 후 딸만 내리 넷을 낳는 바람에 왕위계승자를 낳아야한다는 압박감에 시달리게 되었다. 그리고 막내인 칼 구스타프가 태어났지만, 태어난지 1년도 되지 않아서 아버지 베스테르보텐 공작 구스타프 아돌프가 비행기 사고로 사망했다. 다섯아이를 데리고 홀로 살아가는 지빌라 왕자비를 진심으로 안타까워했던 사람은 시아버지이자 국왕의 할아버지인 구스타프 6세 아돌프였다고.

심지어 구스타프 6세 아돌프는 손자 칼 16세 구스타프가 태어났을 때도 왕세자였다!!!! 당시 스웨덴 국왕이었던 구스타프 5세가 살아있었기 때문. 찰스 왕세자2019년 현재 [age(1948-11-14)]살이고, 구스타브 6세 아돌프가 즉위할 때 나이가 68살이니까 찰스와 거의 다름없다.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에 군사 교육을 받았으며 1968년에는 장교로 임관해 군 생활을 했다. 그리고 1972년 올림픽이 열리는 뮌헨에 갔다가 3살 연상의 독일/브라질 여성 실비아 좀멀라트를 만나게 된다. 두 사람은 곧 사랑에 빠졌으나 당시 스웨덴 왕위 계승법은 여자는 왕이 될 수 없고, 남자는 왕족이나 왕족에 견줄만큼 신분이 높은 여성이 아닌 다른 여성과 결혼하면 왕위계승권을 박탈하는 엄격한 귀천상혼제가 적용되었었다. 이는 여성 왕족들도 마찬가지였다. 이로 인하여 그 때 스웨덴에는 칼 구스타프와 그의 삼촌인 할란드 공작 베르틸 이외에는 모두 왕자 칭호를 박탈당하거나 사망하여서 왕위계승자가 남아있지 않았다.

할란드 공작 베르틸은 릴리안 데이비스라는 웨일즈 출신의 평민 이혼녀와 사랑하는 사이였는데, 베르틸의 아버지 구스타프 6세 아돌프는 고령이었고, 맏형 구스타프 아돌프 왕세손은 아들이 없었으며 둘째형 시그바르드와 남동생 칼 요한은 평민과 결혼하면서 왕자 칭호를 박탈당하는 바람에 릴리안과 결혼할 수 없는 처지가 되었다. 지빌라 왕세손비가 칼 구스타프를 낳으면서 왕위 계승자에서 좀 멀어졌으나 형의 사망으로 베르틸 왕자가 1살밖에 안된 어린 칼 구스타프에 이어 다시 스웨덴의 제 3왕위 계승자가 되어버렸다.

또한 만약에 노령의 국왕과 왕세자가 연달아 사망할 경우, 어린 칼 구스타프가 왕위에 올라야하는데 그렇게 되면 섭정이 필요하고 결국 남아있던 스웨덴 가족 중 섭정이 될만한 인물은 베르틸밖에 없었다. 결국 베르틸은 왕족으로서의 의무를 수행해야했고 이런 삶은 받아들였다. 다만 그렇다고 해서 릴리안과 헤어진 건 아니고 결혼하지 않은 대신 동거를 시작했으며, 릴리안 역시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하기 위해 법적으로 그의 아내가 될 수 없는 것을 받아들였다. 이러한 사례는 스웨덴 왕실에서 베르틸과 릴리안 이전에 이미 있었는데, 베르틸의 숙부였던 쇠데르만란드 공작 빌헬름은 아내인 러시아의 마리야 파블로브나 여대공과 이혼한 뒤, 평민 이혼녀인 잔느 드 트람코트와 사랑에 빠졌다. 허나 구스타프 5세는 이 결혼을 허락하지 않았으며, 결국 빌헬름은 결혼하지 않고 그녀와 동거했다. 또한 아버지가 없는 칼 구스타프의 아버지 역할을 했었다. 시빌라 왕자비는 아들에게 정을 안줬다.

칼 구스타프의 친할아버지 구스타프 6세 아돌프는 당연히 왕족과 결혼해야 한다는 주장을 내세우며 방해했는데, 칼 구스타프는 실비아가 아니면 평생 결혼하지 않겠다고 고집을 부렸으나 어림도 없었다. 그러나 구스타프 6세가 승하하자 칼 16세 구스타프로 즉위하면서 계승법을 바꿨으며[3] 결국 의회의 승인을 얻어 1976년 6월 19일에 결혼했다. 즉, 운 좋게 친할아버지가 사망하지 않았다면 왕위계승 서열 1위의 왕세손이었던 칼 구스타프는 평민과 결혼했다가 귀천상혼에 걸려서 계승권을 잃을 판이었다. 덕분에 스웨덴에서 군주의 역할이 엄청 감소했다. 이를테면 스웨덴에서는 1975년부터 총리(국회에서 선출)를 국회의장이 최종적으로 임명·면직하고, 총리가 직접 장관을 임명·면직하는 구조로 바뀌었다. 또 국회를 통과한 법안은 바로 법률로 성립되게 바뀌었다. 이전에는 국왕이 총리·장관을 임명·면직하고, 국회에서 가결된 법안을 승인하는 등 상징적인 절차를 밟았다. 물론 실제로는 이미 결정된 걸 국왕이 상징적으로 추인하는 것이었지만 오늘날 스웨덴 국왕은 이런 형식적인 권한도 빼앗겼다. 물론 신임장(특정인을 외교사절으로 파견하는 내용을 담은 문서)에 사인을 하는 등 국가원수로서 몇 가지 역할이 남아 있긴 하지만, 다른 입헌군주국의 군주들에 비하면 역할이 훨씬 적다고 할 수 있다. 어쨌든 그 다음엔 부모같이 길러준 숙부 커플을 정식으로 결혼시켰고, 릴리안은 '할란드 공작 부인'이라는 칭호를 얻어 정식으로 스웨덴 왕실에 입성했다.

2. 기타

실비아와의 사이에서 장녀 빅토리아 잉그리드 알리스 데시리에 왕세녀(1977년생), 외아들 칼 필립 왕자(1979년생), 차녀 마들레이네 공주(1982년생)를 낳아 슬하에 1남 2녀를 두었다. 2010년에 결혼한 왕세녀가 2012년에 에스텔 공주, 2016년에 오스카 왕자를 낳았고, 2013년에 결혼한 마들레이네 공주가 2014년에 레오노르 공주, 2015년에 니콜라스 왕자, 2018년에 아드리엔 공주를 낳았다. 2015년에 결혼한 칼 필립 왕자는 2016년에 알렉산더 왕자, 2017년에 가브리엘 왕자를 낳아 현재 총 7명의 손주가 있다.

1980년에 스웨덴 의회에서 장남상속법을 폐지하고 절대적 맏이계승제를 택했기 때문에 현재 장녀인 빅토리아 왕세녀가 1순위 왕위 계승자로 지명되어 있으며, 그녀의 맏이인 에스텔 공주가 2순위 왕위계승권자이다. 사실 칼 16세 구스타프 본인은 외아들 칼 필립 왕자에게 자리를 물려주고 싶어했지만 의회가 이를 무시하고 밀어붙여서 빅토리아 공주가 세녀로 책봉됐다. 역사적으로도 스웨덴은 군주보다 귀족들이 국정을 좌지우지한 경우가 많았던지라 아무리 왕이라도 어쩔 도리가 없었을 듯. 하지만 아들에게 왕위를 물려주고 싶은 마음은 여전해서 칼 필립 왕자를 매우 편애했으며 정작 세녀 빅토리아는 홀대를 받았다.[4]

그러나 정작 이렇게 대놓고 편애를 받으며 자란 칼 필립 왕자는 한때 파티걸로 유명했던 여동생 마들레이네 공주처럼 철없이 노는 것만 즐겼다. 착하고 소탈한 성품을 지닌데다 열심히 공무를 수행하여 칭송받는 왕세녀나 비록 왕년에 철딱서니없이 굴고 왕족로서의 의무보다 파티를 더 좋아해서 가십란을 장식하는 등 말이 많았지만 약혼자와 시끄럽게 파혼한 뒤에는 뉴욕으로 건너가 아동단체에서 열심히 일하고 있는 여동생 마들레이네 공주에 비해 칼 필립 왕자는 워낙에 존재감이 옅어서 놀아도 티가 안 났다. 사실 왕실에 딱히 관심을 두지 않는 스웨덴인들조차 종종 "하나뿐인 왕자는 대체 뭐하고 다니는지 모르겠다.", "일은 하긴 하는거냐?", "자동차만 좋아한다." 등으로만 회자할 정도니 무존재라 봐도 과언이 아니다. 그나마 유럽 왕실에 관심 있는 사람들이 가끔씩 "올랜도 블룸을 닮은 잘생긴 왕자"[5]라고 언급해주기는 하는데 정말 그게 다였다.

그러다 2010년부터 누드모델이자 방송인, 요가 강사 출신인 아동복지사업가 소피아 헬크비스크와 교제하기 시작하며 드디어 존재감을 드러냈다. 그러나 소피아의 대외적인(?) 직업인 '아동복지사업가'는 사실상 이미지 세탁용이라는 얘기가 있다. 참고로 헬크비스크의 과거 행적이 노르웨이의 왕세자비 메테-마리트 못지 않게 난잡해서 말이 많다. 성인이 되기 전부터 누드모델로 일했다는 의혹이 있으며, 사실상 성인방송이나 다름없을 정도로 수위 높은 리얼리티 쇼에 출연하기도 했다. 그래도 이 리얼리티 쇼에서 3위를 차지하며 많은 인기를 누렸다. 이때 번 돈으로 뉴욕으로 와 요가 강사로 일하고 회계 등을 공부했다고는 하지만 뉴욕에서도 과거를 완전히 청산하진 못했는지 사생활에 대해 좋지 못한 루머가 있다고. 뿐만 아니라 당장 구글에 검색만 해 봐도 누드모델 시절에 거의 전라 상태로 찍은 화보가 수두룩하다.

당연히 어머니인 실비아 왕후는 물론 여동생인 마들레이네 공주 그리고 그밖에 다른 많은 사람들이 심하게 반대했으나 2010년부터 동거까지 하며 열애했고, 2013년부터는 같이 공식석상에 나왔으며 2014년 6월에 약혼을 발표했다. 그리고 2015년 6월에 마침내 소피아와 결혼식을 올렸고, 얼마 지나지 않아 소피아가 임신 소식을 발표했으며 2016년 4월에 첫아들 알렉산더 왕자를 출산했다.

칼 16세 구스타프가 연하임에도 불구하고 머리가 하얀 데다가 탈모 때문에 실비아 왕후보다 훨씬 늙어보인다... 근데 탈모는 젊었을 때부터 있었다.

실비아 왕후와 만나기 전에 바람둥이로 아주 유명했다. 법까지 바꿔가면서 결혼하고도 난봉꾼 기질은 쉽게 사라지지 않은 모양인지 1990년대 후반에는 모델 카밀라 헤넨마르크와 불륜 관계였으며, 2010년 출간된 <칼 구스타프 16세 - 군주가 되길 원치 않은 군주>라는, 구스타프 왕에 대한 소문들을 추적 및 정리한 책에 의하면 "스트립 클럽과 불법 클럽, 그리고 모피 코트 속으론 알몸인 여인네들. 여자들은 그저 식후에 커피와 함께 제공되는 디저트용이었다." "구스타프 왕은 또 세르비아 갱 밀레 마르코비치가 스톡홀름의 국립 경찰청 아래 지하 클럽에서 베푼 파티에 친구들과 함께 참석해 벌거벗은 여성들과 섞여 자쿠지를 즐기고 짝을 맞춰 '문에 이름표가 붙여진 방들' 즐기기도 했다."고 한다. 실제로 결혼생활 도중에 부부끼리 각자 스캔들도 있었으며, 국왕부부가 공식적인 자리에서만 함께하고 사적으로는 오래전부터 별거하고 있다는 것이 스웨덴내에서도 공공연한 비밀이라고.

그러나 책이 나온 후에 80% 이상의 국민들이 왕에 대한 인식이 바뀌지 않았다고 답변했으며, 50% 이상의 국민들이 왕가의 사생활을 조사한 것이 잘못이라고 말했다. 그럼에도 스웨덴 내에서도 분위기가 제법 험악했으며 조기 퇴위 압력도 받았으나 마침 타이밍 좋게 현재 스웨덴 왕족들 중 가장 평판이 좋은 왕세녀에스텔 공주를 낳으면서 일단 입헌군주제 폐지는 없던 일로 돌아갔다. 하지만 이로인해 전세계적으로 그의 이미지는 작살났으며 그동안 다소 조용했던 스웨덴 왕실 이미지에도 먹칠했다. 그래도 에스텔 공주의 탄생 이후로 조금씩이나마 분위기가 나아질려는 찰나 칼 필립 왕자가 전직 누드 모델과 결혼하면서 찬물을 끼얹었다.

이 양반에게 굴욕적인 에피소드가 하나 있다. 상점에서 빅토리아 왕세녀 등 자기 자녀에게 줄 크리스마스 선물을 사서 수표로 지불하려고 했는데, 수표 카드를 가지고 있지 않다는 이유로 상점 점원이 물건을 줄 수 없다고 버텼다. 결국 옆에서 구경하던 사람이 칼 16세 구스타프의 얼굴이 새겨진 동전을 꺼내들어 점원에게 보여주고 나서야 수표 확인을 한 걸로 간주하고 겨우겨우 크리스마스 선물을 사올 수 있었다.[6]

한국과 인연도 깊다. 1991년 강원도 고성군에서 열린 보이스카우트 세계 잼버리 참석차 비공식 방한한 적이 있으며 2009년 7월에는 스웨덴을 국빈 방문한 대한민국 이명박 대통령을 영접했다. 2012년 5월에는 답례로 국빈 방문하여 이명박 대통령의 영접을 받아 무궁화대훈장을 받고 여수 엑스포를 관람했다[7]. 2018년 2월, 평창 올림픽을 맞아 또 다시 방한하였는데 여자 컬링 결승전[8], 바이애슬론, 아이스하키, 남녀 크로스컨트리 같은 주요 경기를 빠짐없이 관람하며 선수들과 어울리는 등 소탈한 행보로 주목받기도 했다. # 금메달을 획득한 스웨덴 컬링 대표팀과 사진도 남겼다.#

자동차를 매우 좋아한다. 아들 칼 필립 왕자도 그의 이런 기질을 물려받았는지 자동차광으로 유명해서 2013년에 영암 레이싱 대회에 방문하기 위해 내한한 적도 있다. 사실 칼 필립은 그냥 좋아하는 것만이 아니라 본격적인 드라이버이기도 해서 2013년부터 2016년까지 STCC에 출전하기도 했다. 성적은 볼품없는 편.

2019년 10월 7일(현지시간) 왕실 성명을 통해 칼 필립 왕자의 두 아들과 딸 마들렌 공주의 세 자녀에게 스웨덴 왕족으로서 받는 직함과 금전적 혜택을 제공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앞으로 왕족 직함을 사용하지 않고 왕가의 일원에게 주어지던 봉급을 수령할 수 있는 자격도 잃고 공식적인 왕실의 의무도 따를 필요가 없게 되지만 왕실 구성원으로서 주어지는 공작 작위는 유지된다. 다만 '이론적인 왕실 구성원'으로서 왕실 친목 모임에 계속해서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일각에서는 이번 발표가 왕족의 직함을 위해 국민의 세금을 낭비할 필요가 없다는 스웨덴 왕실의 넓은 시각을 반영한 것이라고 해석했다. #

3. 가족관계

3.1. 조상

본인 부모 조부모 증조부모
칼 16세 구스타프
(Carl XVI Gustaf)
베스테르보텐 공작 구스타프 아돌프 왕자
(Prince Gustaf Adolf, Duke of Västerbotten)
구스타프 6세 아돌프
(Gustaf VI Adolf)
구스타프 5세
(Gustaf V)
바덴의 공녀 빅토리아
(Princess Victoria of Baden)[9]
코넛의 공녀 마거릿
(Princess Margaret of Connaught)
코넛스트래선 공작 아서 왕자
(Prince Arthur, Duke of Connaught and Strathearn)[10]
프로이센의 루이제 마르가레타 공주
(Princess Louise Margaret of Prussia)
작센코부르크고타의 공녀 지빌라
(Princess Sibylla of Saxe-Coburg and Gotha)
작센코부르크고타 공작 카를 에두아르트
(Charles Edward, Duke of Saxe-Coburg and Gotha)
올버니 공작 레오폴드 왕자
(Prince Leopold, Duke of Albany)[11]
발데크피르몬트의 공녀 헬레나
(Princess Helena of Waldeck and Pyrmont)
슐레스비히홀슈타인존더부르크글뤽스부르크의 공녀 빅토리아 아델하이트
(Princess Victoria Adelaide of Schleswig-Holstein-Sonderburg-Glücksburg
슐레스비히홀슈타인존더부르크글뤽스부르크 공작 프리드리히 페르디난트
(Friedrich Ferdinand, Duke of Schleswig-Holstein-Sonderburg-Glücksburg)
슐레스비히홀슈타인존더부르크아우구스텐부르크의 공녀 카롤리네 마틸데
(Princess Karoline Mathilde of Schleswig-Holstein-Sonderburg-Augustenburg)

3.2. 자녀

파일:swedish-royal-family.jpg
1녀스웨덴의 왕세녀, 베스테르예틀란드 여공작
빅토리아 잉그리드 알리스 데시리에 (Victoria Ingrid Alice Désirée) 1977년 7월 14일 ~ 현재
결혼이름베스테르예틀란드 공작
올로프 다니엘 베스틀링 (Olof Daniel Westling) 1973년 9월 15일 ~ 현재
결혼2010년 6월 19일
자녀1녀이름외스테르예틀란드 여공작
에스텔 실비아 에바 메리 (Estelle Silvia Ewa Mary) 2012년 2월 23일 ~ 현재
1남이름스코네 공작
오스카 칼 올로프 (Oscar Carl Olof) 2016년 3월 2일 ~ 현재
1남베름란드 공작
칼 필립 에드먼드 베르틸 (Carl Philip Edmund Bertil) 1979년 5월 13일 ~ 현재
결혼이름베름란드 공작부인
소피아 크리스티나 헬크비스크 (Sofia Kristina Hellqvist) 1984년 12월 6일 ~ 현재
결혼2015년 6월 13일
자녀1남쇠데르만란드 공작
알렉산더 에릭 후베르투스 베르틸 (Alexander Erik Hurbertus Bertil) 2016년 4월 19일 ~ 현재
2남달라르나 공작
가브리엘 칼 발터 (Gabriel Carl Walther) 2017년 8월 31일 ~ 현재
2녀헬싱글란드와 예스트리클란드 여공작
마들렌 테레즈 아멜리에 조세핀 (Madeleine Thérèse Amelie Josephine) 1982년 6월 10일 ~ 현재
결혼이름크리스토퍼 폴 오닐 (Christopher Paul O'Neill)[12] 1974년 6월 27일 ~ 현재
결혼2013년 6월 8일
자녀1녀고틀란드 여공작
레오노르 릴리안 마리아 (Leonore Lilian Maria) 2014년 2월 20일 ~ 현재
1남옹에르만란드 공작
니콜라스 폴 구스타프 (Nocolas Paul Gustaf) 2015년 6월 15일 ~ 현재
2녀블레킹에 여공작
아드리엔 조세핀 앨리스 (Adrienne Josephine Alice) 2018년 3월 9일 ~ 현재

[1] 후에 덴마크의 프레데리크 9세와 결혼해 왕후가 되었다. 현재 덴마크 여왕 마르그레테 2세, 덴마크의 베네딕트 공주, 그리스의 안나 마리아 왕후가 잉리드의 딸들이며 칼 구스타프하고는 사촌 사이.[2] 여담으로 빅토리아 여왕의 손자이다.[3] 그래서 귀천상혼이 폐지되자마자 귀천상혼으로 계승권을 잃었던 친척들이 자기들의 계승권을 돌려달라고 한 일도 있었다.[4] 저런 부모밑에서 홀대받고 자랐음에도 불구하고 왕세녀로서 공무에 성실하고 성격도 좋은데다 부모와 사이도 괜찮아서 빅토리아 세녀는 대인배 취급을 받는다. 가끔 보면 위태로운 왕실을 세녀 가족만이 아슬아슬하게 지탱해주고 있다는 느낌이 들 정도다.[5] 다른 나라 왕자들과는 달리 칼 필립 왕자는 헤어스타일이 다소 긴 편. 그리고 수염때문인지 단정하게 보이질 않는단 말을 듣고 있다[6] <세계의 대중매체3> 212p (강준만 편저)[7] 참고로 2019년 6월 문재인 대통령이 스웨덴에 국빈방문하였을때 칼 16세 국왕은 보통 스웨덴 국왕이 패용하는 국왕 전용 훈장 대신 이 무궁화대훈장을 착용하고 문재인 대통령을 맞이했다고 한다.[8] 대한민국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이 나온 그 경기다.[9] 빌헬름 1세의 손녀이다.[10] 빅토리아 여왕의 3남이다.[11] 빅토리아 여왕의 4남이다.[12] 스웨덴 국적이 아니여서 작위가 없다. 후에 스웨덴 국적을 얻으면 작위를 받는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