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7-06 17:31:13

SKY(대학교)

파일:Semi_protect.svg   로그인 후 편집 가능한 문서입니다.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서연고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경기도 화성시 소재의 고등학교에 대한 내용은 서연고등학교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주의!] 나무위키:편집지침/특정 분야에 의거하여,

1. 학교를 몇 개씩 묶거나, 학교의 첫글자를 차례차례 나열하는 방법 등으로 학교간 우열이나 서열을 확정, 조장하는 서술은 금지됩니다. 또한 그러한 것을 목적으로 하는 문서 작성 또한 금지됩니다.
2. SKY(대학교) 문서와 대학 서열화라는 사회 현상에 대한 문서는 예외적으로 작성을 허용합니다. 이 경우에도 해당 문서의 내용은 위 1번 사항을 준수해야 합니다.

위의 지침을 위반한 서술을 추가할 경우 문서 훼손 및 편집권 남용으로 간주되어 제재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wiki style="margin: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6px -1px -11px"
분류 항목
교육 현장 범위 공교육(학교 · 학교 관련 정보) · 사교육(학원)
교육 수준 유아교육기관(유치원) · 초등교육기관(초등학교) · 중등교육기관(중학교 · 고등학교)
고등교육기관(대학교 · 대학원) · 영재학교 · 특수교육
교육 관념 전인 교육(유토리 교육) · 학술 중심 교육 · 출세 목적 교육 · 교육철학
입시 위주 교육(중등교육 내) · 취업 위주 교육 · 통합교육 · 조기교육
교육평가 정량평가 (지필) 수능 · 내신(수행평가) · 전국연합학력평가 · 학업성취도평가
고입선발고사 · 진단평가 · 경찰대 1차 시험 · 사관학교 1차 시험
정성평가 (실기) 논술 · 면접 · 입시미술 · 입시체육
시험 문제 유형 적성검사 · 자격고사
성적 산출 방식 상대평가(표준화 시험) · 절대평가 · 수능 등급제 · 내신 9등급제
입시 전형 입시 · 대입 · 정시 · 수시 (학생부종합전형(학종) · 입학사정관제 · 학생부교과전형 · 대학별고사) · 특별전형
논쟁·의논 교육문화와 인식, 관념 교육/논쟁 (영어 교육/논쟁 · 학술중심교육 대 전인교육 · 대학/논쟁 · 탈학교론) · 인성교육 · 경쟁 · 한국 사회 문제 · 생활지도 · 성교육 · 학생 · 학생 인권 · 교권 · 수포자 · 대한민국 교육열 · 보상심리 · 고3병
교육 범위간 갈등 공교육 대 사교육(입시 위주 교육) · 교육과정/의논 (/국어과 · /수학과 · /과학과)
평가·시험 유형 시험 · 시험/논쟁 · 정량평가 대 정성평가 · 적성검사 · 자격고사
성적 산출 방식 성적 · 상대평가 대 절대평가
대입 방식과 전형 정시 대 수시 · 편입학 · 유학 · 어학연수 · 반수 · 재수 · 1+3 유학 특별 전형
학벌 학벌 · 학력 · 학위 · 대학 서열화(연공서열) · 명문대 (SKY · 의치한약수) · 지잡대 (낙후된 지방 · 입지 약화 · 외국 사례) 대학 평준화
★ 현재 교육 관련 문서 간에 혼용과 중복 현상이 심합니다.
이에 편집 예정자는 아웃링크(문단 또는 앵커 리다이렉트)를 적절히 활용해 문제를 해소해주시기 바랍니다.
교육 관련 행정기관 교육부 · 한국교육과정평가원 · 국립국제교육원 · 국외 한국교육원 · 교육청 · EBS
교육법 교육기본법 · 초중등교육법(의무교육법)
교육과정 정책 교육과정(1차 · 2차 · 3차 · 4차 · 5차 · 6차 · 7차 · 2007 개정 · 2009 개정(/각론) · 2015 개정(/부분 개정) · 2022 개정)
교육자 양성 정책 교사 · 교수 · 교육대학 · 사범대학 · 교사 임용시험 · 교직이수과정 · 교육대학원
초중등 교육기관 운영 정책 자사고 · 특목고 · 영재학교 · 대안학교 · 0교시 · 야간자율학습 · 특별활동 · 보충학습 · 국제반
고등교육기관 운영 정책 대학원 · 전문대학원 · 과학기술원 · 평점 · 졸업정원제
평생교육제도 및 정책 학점은행제 · 독학사 · 사이버대학 · 원격대학
기타 교육 정책 고교 평준화 정책 · 학생인권조례 · 무상 교육 · 무상급식 · 고교 상피제 · 교과교실제 · 문·이과 통합 · 고교학점제 · 국공립대 공동학위제 · 거점국립대학교 통합
논란·사건사고 학사 비리(숙명여고 사태 · 고려고 사태 · 김포외고 사태 · 문태고 사태) · 촌지 · 무상급식 전면확대 논란 · 교학사 한국사 교과서 사태 ·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사태 · 사회 교과서 무단수정 의혹 · 외고·국제고·자율고 폐지(논란 포함)
교과서 · 대학 교재 · 문제집 · 학습지 · 개론서 · 수험서 · 전과
학문, 연구 교육학 · 교육심리학 · 교수법 · 교육공학
학습 방법 주입식 교육 · 자기주도학습 · 자습 · 인터넷 강의 · 입시3대포탈 · 홈스쿨링 · 독서실 · 열람실 · 도서관 · 과외
세계 평가 지표 OECD 교육지표
둘러보기: 대한민국 관련 문서 · 영미권의 교육 관련 문서
}}}}}}}}} ||

파일:SKYsky.png

1. 개요2. 형성 배경3. 교류 현황4. 관련 유머들
4.1. 만원이 생기면4.2. 술 회식 자리에서4.3. 서울대학교4.4. 지역별 SKY
5. 관련 문서

[clearfix]

1. 개요

서울대학교(Seoul Nat'l Univ.), 고려대학교(Korea Univ.), 연세대학교(Yonsei Univ.) 로마자 표기명의 앞글자 'S', 'K', 'Y'를 따서 만들어진 속어다. 같은 말로 한글 표기명 앞글자 '서', '연', '고'를 따서 '서연고'라고 칭해지기도 한다.

대한민국 최고의 대학, 학벌의 대명사로 주로 쓰이는 대학 서열화 용어다. 최초로 쓰인 시기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네이버 뉴스라이브러리를 검색해보면 1982년 기사에서 나타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영국옥스브리지, 미국아이비 리그 이상으로 대한민국에서 영향력이 강한 학벌이다. 2016년 기준 영국의 경우 국민들이 뽑는 국회의원(하원+상원) 중 옥스브리지 출신은 23.38%, 미국의 경우 2019년 기준 국회의원(상원+하원)에서 아이비 리그 출신이 8.59%인데 비해 대한민국 제20대 국회의원(2016년)의 경우 SKY 출신이 46.49%으로 그 비율이 상당히 높은 편으로 '학벌사회' 대한민국의 일면을 보여주는 예시라고 할 수 있다.[1] 제21대 국회의원(2020년)기준으로는 SKY 합 131명(37.3%)이다.

위키백과에는 영어, 독어, 일어, 불어, 포르투갈어, 러시아어, 중국어, 민남어, 베트남어 등 9개 언어로 등재되어 있으며, 한국의 대학, 고등교육을 다루는 해외 각국의 언론사[2]에도 등장하는 말이다. 물론 한국의 대학서열화, 학력위주 사회를 안타깝게 보는 취지의 기사가 많다. 2015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된 한국의 교육현실에 관한 다큐멘터리 '공부의 나라'의 영어 제목도 Reach for the SKY이다.

연세대학교고려대학교서로 엮일 경우 서로 자기네 대학이 먼저 오도록 순서를 바꿔 부르는데, 이 SKY만은 예외적이라 할 수 있다. 알다시피 SKY라는 단어는 고려대가 먼저 오는 단어인데, SKY(하늘)이라는 영어 단어가 있는 만큼 자연스럽게 SKY라는 표현으로 굳어졌기 때문.[3]

2000년대 이후, 의학계열의 인기가 크게 높아지면서 SKY의 위상은 과거에 비해 낮아졌다. 이과에서 최상위권의 다수는 의치한약수 같은 전문직 계열로 진학하는 것만 봐도 알 수 있는 상황.[4] 심지어 2022학년도 입시에서는 메디컬의 꼬리가 누적 백분위 2% 내외에서 끊겼지만 고려대 자연 계열의 경우 4%이상 뚫린곳도 있었다.[5]

물론 의전원이나[6] 로스쿨 입시처럼 학과보다 출신 학부가 더 중요해 SKY를 더 선호하게 만드는 요소도 존재한다. 다만 최근 로스쿨 입시에서도 정량평가(LEET 점수와 평점)의 영향이 커지고 학부가 미치는 영향이 적어져서 예전보다는 법조계의 SKY의 위상이 낮아졌다. 다만 자교우대의 요소가 남아있기 때문에 특정한 로스쿨을 가기 위해서는 해당 학부가 무조건 유리하다. 극단적인 예시로 서울대 로스쿨은 정원의 66%를 서울대 학부생으로 채운다. 하여튼 전문직으로 가기 쉬운 전공으로 수험생들이 몰리면서 최상위권 자연계열은 과거 수험생들보다 SKY를 고집하는 성향은 다소 옅어진 상황.

현재 SKY에 재학 중인 학생 중 80% 정도는 국가장학금 미신청자[7]이거나 9, 10분위라고 한다. 관련 기사 이는 소득+재산이 상위 20%인 집안 출신의 학생이 SKY 학생의 80%를 점유하고 있다는 것으로 사회구조가 경제적으로 윤택하지 않으면 자녀 교육에 신경을 써주지 못하는 구조로 점점 바뀌어가고 있다는 방증이라고 볼 수 있겠다. #[8] 실제로도 SKY 대학 신입생들의 고소득층 비율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

단순히 사교육을 해주고 못 해주고의 문제가 아니라 부모도 사람인지라 소득이 낮으면 부모 스스로가 심리적인 안정감 및 사회적인 자존감이 떨어지기 때문에 자녀에게 신경을 써주지 못하거나 심지어는 냉담한 경우도 많아진다. 또한, 과거보다 맞벌이 부부가 크게 늘어난 관계로 이제 전체 부부의 40% 정도가 맞벌이 부부라는 통계가 있을 정도로 맞벌이 자체가 흔해졌지만, 그럼에도 맞벌이로 인해 물리적인 시간이 모자란 경우는 여전히 고소득층보다는 저소득층에서 흔하다. 유교적 관념이 지금보다 강했던 20~30년 전만 해도 저소득층이라 해도 자녀의 공부를 뒷바라지해주려는 경향이 강했지만, 현재는 자녀의 교육에 무관심해지는 경우가 늘어난 편이다. 이런 경우는 사교육을 아예 못 해주는 경우도 있다.

2. 형성 배경

명문대학 모임으로 불리는 미국의 아이비 리그나 영국의 옥스브리지, 일본의 구 제국대학의 형성과정과 비슷하게 SKY는 기본적으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오래된 근대 고등교육기관이기 때문에 현재의 위치를 차지할 수 있었다.

우선 서울대학교의 경우 근대 교육이 최초로 들어온 조선 말기~대한제국 시절에 국립으로 설치된 법관양성소(1895년)[]서울대학교 법과대학 →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한국상공학교, 관립의학교, 농상공학교 등에 기초를 두었다. 이후 근대교육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어 일제강점기에 이 교육기관들이 관립전문학교가 되고, 1924년 경성제국대학이 개교하면서 당시 조선 유일이자 최초의 근대적 대학으로서 최고 교육기관이 되었다. 광복 이후 미군정기에 수도권 대부분의 전문학교와 경성대학[10]이 국립서울대학교안(이른바 국대안)으로 인해 하나로 합쳐지면서 현재의 서울대학교가 되었다.

연세대학교의 경우 언더우드가 세운 경신학당과 1885년에 설립된 국내 최초의 의사 양성기관이라고 할 수 있는 제중원 의학당을 모태로 하여 설립되었고 1908년 세브란스병원의학교에서 7명의 최초의 근대적 면허의사[11]를 배출하기도 했다. 이후 일제강점기에는 1915년 경신학교 대학부[12]가 설립되었고 경신학교 대학부와 세브란스병원의학교는 각각 1917년, 1922년에 연희전문학교, 세브란스의학전문학교로 인가되어 근대 교육기관으로서 역할을 하기 시작했다. 이후 광복이 되면서 각각 연희대학교, 세브란스의과대학이었다가 1956년 양교가 통합되면서 연세대학교가 설립되었다.

고려대학교의 경우 민족 최초의 근대적 고등교육기관으로 1905년 이용익에 의해 보성전문학교라는 명칭으로 설립되었고 이후 일제강점기에 천도교 계열 학교가 되었다가 1921년 전문학교로서 인가되고 1932년 김성수가 이를 인수하였다. 광복 이후 고려대학교로 전환되면서 현재의 고려대학교가 되었다.

당시 서울대학교를 구성하는 각 전문학교[13]를 제외하면 연희전문학교[14], 세브란스의학전문학교[15], 보성전문학교[16]는 인가 이전의 역사로보나 인가 연도로 보나 가장 오래된 근대 고등교육기관이었고 그 역사가 현재까지 이어져 내려와서 현재와 같은 SKY 대학의 위상이 구축되게 되었다.

3. 교류 현황

각 대학은 같이 묶이는 만큼 서로간의 교류도 무척 잦은 편이다.[17] 연세대학교고려대학교연고전은 가장 유명한 사례고 그 외에도 크고 작은 행사가 많다. 대학 학부에서는 이른바 네트워킹이 중요한 경영계열 학회로 많이 엮이는데 SKY연합학회인 SBA, S&D[18], C.STAGE, C-ESI 같은 경우는 물론 물론 학회간 교류인 KUMS[19], LEAD 연합[20], INSIDERS[21] 등이 있다. 그 외에도 SKY 연합 교육봉사동아리 Probono Publico, SKY 연합 프레젠테이션 학회 Insight Graphy 등이 있고 연합동아리가 아니더라도 동아리간 교류가 매우 잦은 편이다.

그 외 SKY간 행사(MT 등)을 하고 있는 동아리는 UNSA(유엔학생연합) 등이 있다.

4. 관련 유머들

이 문서의 유머들은 단순히 재미를 위한 이야기들이다. 또한 SKY대학 대부분의 학생들은 이 이야기들로 모욕감을 느끼지 않으며, 술자리에서의 단순한 농담용이지 진지한 조롱의 의도가 들어있지 않다. 세 대학 간의 학풍 차이를 유머스럽게 푼 농담이기도 하다. 물론 대부분 1970년대 이전의 과거형[22]이므로 재학생들도 '이런 게 있었나?'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4.1. 만원이 생기면

20세기1970년대 ~ 1980년대에 만들어진 유우머이다. 참고로 당시 만원은 현 시가로 따지면 10만 원이 조금 넘는다.

만원이 생기면 서울대생은 을 사 보고, 고려대생은 막걸리를 사 먹고[23], 연세대생은 새 구두를 산다.[24]

사실 이 유우머는 1960년대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2003년 당시 서울대 총동창회 사무총장이었던 서울대 법대 68학번 이세진씨가 말한 바에 따르면 '100원[25]이 생기면 서울대생은 책을 사 보고 고려대생은 막걸리를 사 먹고 연세대생은 구두를 닦는다'라는 농담이 그때도 있었다고 한다.[26]

4.2. 술 회식 자리에서

모 대기업의 입사동기 술 회식 자리. 서울대 출신 A씨, 연세대 출신 B씨, 고려대 출신 C씨가 회사 주변 한 식당에서 저녁회식에 참석하여 건배를 하는데...

A씨: 우리 회사의 부흥을 위해!
B씨: 우리 회사의 부흥을 위하(또는 위하[27])!
C씨: 우리 회사의 부흥을 위하!

4.3. 서울대학교

옛날 얘기지만, 서울농대수원에 있을 적, 서울대 '수\'원캠퍼스, '관\'악캠퍼스, '연\'건캠퍼스를 SKY라고 부르기도 했다. 그런데 최근 들어 서울대학교의 시흥캠퍼스 떡밥이 투척되자 '시\'흥, '관\'악, '연\'건으로 SKY를 다시 만들고 있다.

4.4. 지역별 SKY

이 문서는
이 문단은
토론을 통해 예시 작성 금지(으)로 합의되었습니다. 합의된 부분을 토론 없이 수정할 시 제재될 수 있습니다.
아래 토론들로 합의된 편집방침이 적용됩니다. 합의된 부분을 토론 없이 수정할 시 제재될 수 있습니다.
[ 내용 펼치기 · 접기 ]
||<table width=100%><table bordercolor=#ffffff,#1f2023><bgcolor=#ffffff,#1f2023><(>토론 - 예시 작성 금지
토론 - 합의사항2
토론 - 합의사항3
토론 - 합의사항4
토론 - 합의사항5
토론 - 합의사항6
토론 - 합의사항7
토론 - 합의사항8
토론 - 합의사항9
토론 - 합의사항10
토론 - 합의사항11
토론 - 합의사항12
토론 - 합의사항13
토론 - 합의사항14
토론 - 합의사항15
토론 - 합의사항16
토론 - 합의사항17
토론 - 합의사항18
토론 - 합의사항19
토론 - 합의사항20
토론 - 합의사항21
토론 - 합의사항22
토론 - 합의사항23
토론 - 합의사항24
토론 - 합의사항25
토론 - 합의사항26
토론 - 합의사항27
토론 - 합의사항28
토론 - 합의사항29
토론 - 합의사항30
토론 - 합의사항31
토론 - 합의사항32
토론 - 합의사항33
토론 - 합의사항34
토론 - 합의사항35
토론 - 합의사항36
토론 - 합의사항37
토론 - 합의사항38
토론 - 합의사항39
토론 - 합의사항40
토론 - 합의사항41
토론 - 합의사항42
토론 - 합의사항43
토론 - 합의사항44
토론 - 합의사항45
토론 - 합의사항46
토론 - 합의사항47
토론 - 합의사항48
토론 - 합의사항49
토론 - 합의사항50
||


우스갯소리로 '지역별 SKY'라는 것도 있으며 해당 지역에서 S로 시작하는 대학교, K로 시작하는 대학교, Y로 시작하는 대학교를 한 데 묶어서 그 지역 SKY로 통칭하는 식. 사실 이렇게 묶이는 대학들은 소위 말하는 '지잡대'인 경우가 많고, 원 의미의 자조적인 반어법으로 사용된다.

5. 관련 문서


[1] 기사[2] #1 #2 #3 #4 #5[3] 연세대 쪽 입장에서는 우스갯소리로 SKY는 서울대학교, 카이스트(...), 연세대학교 또는 서울대, 그리고 연세대라는 변화형도 존재하긴 한다. 그에 비슷한 것으로 고려대는 서울대 고려대 입니다 라고 하기도 한다.[4] 과거 의치한수 중 연고대보다 낮은 입결을 형성한 곳도 있었으나 근래 의학계열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현재 의치한약수 모두 서울대 중위과 연고대 상위과와 동급 그 이상의 입결을 보이고 있다. 과거 약대의 경우 2011년부터 2022년까지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 흔히 PEET라 불리는 시험을 통해 편입방식으로 정원을 모집하였지만 현재는 수능을 통한 선발로 동일하다. 별개로 문과에서 의학계열을 가기 위해선 기본적으로 서울대급 수능성적이 나와야 지원을 생각해볼 수 있다.[5] 연고대 최상위과의 경우 누백 2%으로 메디컬 꼬리와 서울대 중위과와 맞먹는다. 전문직 선호와 약대 유입으로 연고대의 입시에서도 과마다 매우 큰 스펙트럼을 보인다.[6] 다만 현재에는 차의과학대학교 의전원 1개만 남아 있는 상황이라 의전원 때문에 SKY를 선호하는 경우는 별로 없다.[7] 국가장학금을 받을 가능성이 굉장히 적거나 없어서 신청을 하지 않은 것으로 경제적으로 9분위 이상인 계층으로 보고 있다.[8] 고려대 염재호 총장의 학교 개혁 중 성적장학금 폐지 및 저소득층 장학금 도입에는 이러한 이면이 있다. 금수저 비율이 압도적이다보니 역으로 학교가 저소득층 학생에 대해 지원할 여력이 생긴 것. 연세대학교도 7~8분위 학생이 국가장학금+연세장학금(국장2유형 포함)으로 전액장학금이 나오는 경우도 상당히 흔하다.[] [10] 미군정 당시 경성제대의 명칭이 경성대학으로 바뀌고 일본인 교원이 추방되는 등 변화가 있었다.[11] 의술개업인허 1번부터 7번[12] Chosen Christian College[13] 경성의전, 경성고공, 수원고농, 경성법전, 경성고상, 경성광전, 경성치의전, 경성약전. 경성사범은 전문학교가 아니라 중등학교(현재의 고등학교)급이었지만 훗날 서울대학교 사범대학에 흡수된다. 이중 인가년도 기준 연희전문 이전에 설치된 건 경성의전, 경성고공. 보성전문 이전에 설치된 건 수원고농 뿐이다. 경성고상, 경성법전보다 연희전문, 보성전문이 오래된 셈.[14] 1915년[15] 1886년[16] 1905년[17] 다만 서울대학교는 그 자체로 학교 내부에서의 교류를 선호하고 연세대학교는 연고전같이 연세대와 고려대 단 둘이 하는 행사나 신촌 지역 여러 대학 간의 연합활동이 많아 SKY 단위로는 교류를 적게 하려는 경향이 있다. SKY 연합 동아리나 행사를 하면 보통 고려대생이 압도적으로 많고, 서울대생이 그 다음인 경우가 많다.[18] SKY+KAIST[19] 각 대학 경영학회 서울대 MCSA, 연세대 GMT, 고려대 MCC, KAIST MSK의 연합모임[20] 서울대 N-CEO, 연세대 MARP, 고려대 FES[21] 연고대 연합 실전창업학회, 서울대 창업동아리 SNUSV와 협력중[22] 이 이야기 자체가 인구에 회자되던 것을 70년대 초반 모 시사잡지에서 처음 기사화(활자화)한 것이다.[23] 옛날 고려대학교 정문 앞 막걸리골목에서는(현재 풍년집, 고모집 등이 위치한 그 골목) 막걸리를 잔으로 몇십~몇백 원 받고 팔기도 했다. 그리고 고려대학교는 현재도 사발식 때문에도 막걸리와 인연이 많은 학교이다.[24] 제비족 문서 참조, 하라는 공부는 안 하고 외모 꾸미기에 정신 판다는 말.[25] CPI 기준 현 시가로 대략 4,000원[26] 월간중앙 2003년 1월자[27] '연'의 변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