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11 20:45:16

어슐러 K. 르 귄


전미도서상 평생공로상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top:-7px;margin-bottom:-7px; margin-left:-11px; margin-right:-11px;"
파일:207A71FD-4932-4957-B32F-AEB5AF75B23C.png
미국 문단에 탁월한 공헌을 한 사람에게 주는 상
1988년1989년1990년1991년1992년
제이슨 엡스타인 (도서 편집자) 다니엘 부어스틴 (역사학자) 솔 벨로 (작가) 유도라 웰티 (소설가) 제임스 로린 (시인)
1993년1994년1995년1996년1997년
클리프턴 파디먼 (작가) 그웬돌린 브룩스 (시인) 데이빗 맥컬러 (작가) 토니 모리슨 (소설가) 스터드스 터컬 (작가)
1998년1999년2000년2001년2002년
존 업다이크 (시인) 오프라 윈프리 (방송인) 레이 브래드버리 (소설가) 아서 밀러 (극작가) 필립 로스 (소설가)
2003년2004년2005년2006년2007년
스티븐 킹 (소설가) 주디 블룸 (작가) 노먼 메일러 (소설가) 아드리엔 리치 (시인) 조앤 디디온 (저널리스트)
2008년2009년2010년2011년2012년
맥신 홍 킹스턴 (작가) 고어 비달 (작가) 톰 울프 (작가) 존 애쉬버리 (시인) 엘모어 레너드 (소설가)
2013년2014년2015년2016년2017년
E. L. 닥터로 (소설가) 어슐러 K. 르 귄 (소설가) 돈 드릴로 (소설가) 로버트 카로 (저널리스트) 애니 프루 (소설가)
2018년2019년2020년2021년2022년
이사벨 아옌데 (소설가)
}}}}}} ||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7px 10px; background-image: linear-gradient(to right, #EAEAEA 0%, #FFFFFF 20%, #FFFFFF 80%, #EAEAEA)"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top:-7px;margin-bottom:-7px; margin-left:-11px; margin-right:-11px;"
1953년1955년1956년1958년
앨프리드 베스터
파괴된 사나이
마크 클리프턴
《They'd Rather Be Right》
프랭크 라일리
《They'd Rather Be Right》
로버트 A. 하인라인
더블 스타
프리츠 라이버
《빅 타임》
1959년1960년1961년1962년1963년
제임스 블리시
《양심의 문제》
로버트 A. 하인라인
스타쉽 트루퍼스
월터 M. 밀러 주니어
《리보위츠를 위한 찬송》
로버트 A. 하인라인
낯선 땅 이방인
필립 K. 딕
높은 성의 사나이
1964년1965년1966년1967년
클리퍼드 D. 시맥
《Way Station》
프리츠 라이버
《The Wanderer》
프랭크 허버트
로저 젤라즈니
《내 이름은 콘래드》
로버트 A. 하인라인
달은 무자비한 밤의 여왕
1968년1969년1970년1971년1972년
로저 젤라즈니
신들의 사회
존 브러너
《Stand on Zanzibar》
어슐러 K. 르 귄
어둠의 왼손
래리 니븐
링월드
필립 호세 파머
《To Your Scattered Bodies Go》
1973년1974년1975년1976년1977년
아이작 아시모프
《The Gods Themselves》
아서 C. 클라크
라마와의 랑데부
어슐러 K. 르 귄
빼앗긴 자들
조 홀드먼
영원한 전쟁
케이트 윌헬름
노래하던 새들도 지금은 사라지고
1978년1979년1980년1981년1982년
프레더릭 폴
《Gateway》
본다 N. 매킨타이어
《Dreamsnake》
아서 C. 클라크
낙원의 샘
조앤 D. 빈지
《The Snow Queen》
C. J. 체리
《다운빌로 스테이션》
1983년1984년1985년1986년1987년
아이작 아시모프
파운데이션의 끝
데이비드 브린
《스타타이드 라이징》
윌리엄 깁슨
뉴로맨서
오슨 스콧 카드
엔더의 게임
오슨 스콧 카드
《사자의 대변인》
1988년1989년1990년1991년1992년
데이비드 브린
《The Uplift War》
C. J. 체리
《Cyteen》
딘 시먼스
히페리온
로이스 맥마스터 부졸드
보르 게임
로이스 맥마스터 부졸드
바라야 내전
1993년1994년1995년1996년
버너 빈지
《심연 위의 불길》
코니 윌리스
둠즈데이 북
킴 스탠리 로빈슨
《녹색 화성》
로이스 맥마스터 부졸드
《미러 댄스》
닐 스티븐슨
《다이아몬드 시대》
1997년1998년1999년2000년2001년
킴 스탠리 로빈슨
《푸른 화성》
조 홀드먼
《Forever Peace》
코니 윌리스
《개는 말할 것도 없고》
버너 빈지
《A Deepness in the Sky》
J. K. 롤링
해리 포터와 불의 잔
2002년2003년2004년2005년2006년
닐 게이먼
신들의 전쟁
로버트 J. 소이어
《Hominids》
로이스 맥마스터 부졸드
《Paladin of Souls》
수재나 클라크
《조나단 스트레인지와 마법사 노렐》
로버트 찰스 윌슨
《Spin》
2007년2008년2009년2010년
버너 빈지
《Rainbows End》
마이클 셰이본
유대인 경찰연합
닐 게이먼
《그레이브야드 북》
파올로 바치갈루피
와인드업 걸
차이나 미에빌
이중 도시
2011년2012년2013년2014년2015년
코니 윌리스
《Blackout/All Clear》
조 월턴
《타인들 속에서》
존 스칼지
레드셔츠
앤 레키
사소한 정의
류츠신
삼체
2016년2017년2018년2019년2020년
N. K. 제미신
《다섯 번째 계절》
N. K. 제미신
《The Obelisk Gate》
N. K. 제미신
《The Stone Sky》
}}}}}}}}} ||

Ursula K. Le Guin
파일:external/static.guim.co.uk/Ursula-K-Le-Guin-015.jpg
본명 Ursula Kroeber Le Guin
어슐러[1]
우술라 라고 번역되기도 한다. 대표적인 예로는 인어공주가 있다.] 크로버 르귄
출생 1929년 10월 21일
미국 캘리포니아 버클리 파일:캘리포니아 주기.png
사망 2018년 1월 22일 (향년 90세)
미국 오레곤 포틀랜드
국적미국 파일:미국 국기.png
학력 버클리 고등학교 (졸업) (-1947년)
래드클리드 대학교[2] (문학 / B.A.) (1947-1951년)
컬럼비아 대학교 전문대학원 (문학 / M.A.) (1951-1952년)
배우자 찰스 르 귄 (Charles Le Guin)
홈페이지

1. 소개2. 페미니스트로서의 어슐러 K. 르 귄3. 작품 목록

1. 소개

미국작가. 판타지 소설을 대표히는 작가 중 한분이며 SF판타지 소설장르소설을 주로 썼다. 동화를 쓴 적도 있다. 대표작은 어스시 연대기 시리즈와 헤인 연대기 시리즈. 어스시 연대기는 종종 반지의 제왕나니아 연대기 등과 함께 판타지 걸작으로 꼽힌다.

부친인 앨프리드 크로버(Alfred L. Kroeber)는 UC 버클리의 문화인류학자였고, 모친 시어도라 크로버(Theodora Kroeber)는 작가였다. 이들 부부는 '최후의 야생 인디언'으로 유명한 야히 부족 최후의 생존자 이시를 맡아 보호하면서 이시에게 많은 감화를 받았고, 어슐러도 부모에게 이시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고 한다. 어스시나 헤인 시리즈 중 언어가 특정한 힘을 가지는 설정은 바로 야히 부족의 문화에서 온 것이라고 한다.

SF문학상 가운데 최고의 권위를 인정받는 휴고상(Hugo Award)을 5회, 네뷸러상(Nebula Award)을 6회 수상했다. 그런데 데뷔 당시에는 '독자들은 여자가 쓴 소설을 읽고 싶어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출판사 측에서 'U.K.르 귄'이라는 이름[3]으로 발표할 것을 요구했다고 한다.

어스시 시리즈의 세 번째 작품 《머나먼 바닷가》는 지브리 스튜디오에 의해 극장판 애니메이션화 되기도 했다. 그러나 그 결과가 2006년게드전기...지브리 스튜디오의 진정한 흑역사이다.

이 망작의 제작과정에 대해 알려진 바에 의하면 미야자키 하야오가 20여 년 전부터 애니화를 하고 싶다고 작가에게 여러차례 편지를 보내 허락을 구했는데 거절당한 경험이 있다. 당시 르 귄 여사는 애니메이션에 관심이 없었고 고작 디즈니 수준으로 여겨 부정적이었다고. 고작 디즈니요?![4] 이렇게 오래 걸리자 포기했는지 미야자키는 이미 그녀의 소설의 엑기스를 뽑아서 나우시카 등의 작품에 집어넣었고, 아이디어를 써 버렸으니 나중에 가서는 그 작품을 영상화 할 의욕도 사라진 상태였다.

그런데 이후 이웃집 토토로를 본 여사가 감명받아 생각이 바뀌었는지 애니메이션화를 허락했고, 몇 년 후 프로듀서였던 스즈키 토시오가 추진하여 미야자키의 장남인 미야자키 고로가 감독을 맡아 영상화했다.그러나 이는 토시오의 중대한 판단 착오였다.[5] 결과는...망했어요. 작가 본인도 "이 작품은 저의 책이 아닙니다. 이 작품은 당신의 영화입니다 . 이 작품은 좋은 영화다.(Yes. It is not my book. It is your movie. It is a good movie.)" 라며 그녀의 고향에서 치뤄진 지브리 주최의 시사회 후에, 미야자키 고로에게 개인적인 소감을 전했다. 즉 내 작품과 전혀 달라졌다라는 불만이었던 것. 그런데 이 말을 곧이 곧대로 들은 눈치없는 미야자키 고로가 어슐러 여사가 칭찬했다고 선전에 이용하자, 이번에는 진짜 속마음을 드러낸 평을 올려 상당히 까칠하고 신랄한 평을 했다. [6] 특히 원작과 달리 등장인물들의 피부색을 고로 마음대로 밝은 색으로 표현한 것을 매우 불쾌해했다. 인종차별에 민감한 미국과 그에 대한 이해가 부족한 일본의 차이로 인해 발생한 문제인 듯.

헤인 연대기아이작 아시모프 작가의 파운데이션에 비견할 만한 어마어마한 스케일이 특징이다. 여기에서 르 귄이 창안한 앤서블이란 개념이 이쪽 동네에서 널리 명성을 얻어, 로봇 3원칙처럼 하나의 표준으로서 사용되고 있다. 이영도, 듀나의 단편에서도 등장한다.

SF 빅3라 할 수 있는 아이작 아시모프, 로버트 하인라인, 아서 클라크 작가에 버금가는 인지도를 갖고 있다. 이 분도 상당히 할머니이긴 하다만 빅3가 조상님이 되어버린 현재, SF의 불모지인 한국 상황을 고려하면 꽤 젊은(?) 축에 속하는 작가. 로저 젤라즈니 작가와 같은 세대로 젤라즈니, 제임스 G 밸러드 작가와 함께 뉴웨이브 SF를 대표하는 작가다. 하드한 과학이야기 대신 환상적인 설정과 은유가 넘실대는 문체, 디테일 넘치는 심리묘사를 적극적으로 도입했다. SF를 우주전함 나오는 공상과학소설로 생각하는 친구에게 우아한 SF를 소개하고 싶다면 추천할만한 작가. 단, 직관적이거나 말초적 재미가 있는 소설을 원한다면 추천하지 말아야 할 작가다. 거장이지만 현학적이고 심심하다는 굉장히 많이 듣는 작가라서 책 집어던질 확률이 높다.

좋아하는 주제는 성평등, 전쟁 반대, 자연 보호 등이다. 주인공을 죽기 직전까지 몰아넣어 기적적으로 역경을 극복하는 무대장치를 많이 쓴다. 여담으로 글을 쓸 때 중점을 두는 부분은 글의 아름다움이라고 한다.

동양 철학에도 조예가 있어 〈환영의 도시〉 같은 작품에선 노자도덕경이 중요한 요소로 등장한다. 심지어 도덕경을 영어번역까지 했다!

2008년, DC인사이드 판타지 갤러리에서 단체로 팬레터를 보내기도 했다. 그리고 답장이 왔다!

프로게이머 롱판다 김윤재가 가장 좋아하는 작가로 꼽기도 했다.

2014년 미국 도서상을 수상했는데 수상 소감이 매우 감동적이다. 읽어보자.

2. 페미니스트로서의 어슐러 K. 르 귄

나 스스로를 페미니스트라고 칭할 때도 많아요.
설령 페미니스트 작가라는 표현이 내 생각이나 내 글을 온전히 설명하지 못한다고 해도 내가 페미니스트가 아니라고 말하는 것은 배은망덕한데다가 거짓된 행동일 겁니다.
<데스 레이>와의 인터뷰#

오랜 시간동안 여성 작가로서 창작 활동을 하였고, 70년대 2세대 페미니즘 물결의 영향을 받았기에 페미니스트로서의 창작 활동을 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특히 어둠의 왼손의 경우 양성을 가진 종족을 다루며 퀴어/젠더적인 주제를 다룬 SF의 명작으로 칭송받는다.

또한 페미니즘을 주제로 하여 1983년 밀스 칼리지에서 발표한 "Left-Handed Commencement Address"은 20세기 최고의 연설 중 하나로 선정된 바 있다.# 전문(영어)

하지만 이는 작품 활동 초기부터 그랬던 것이 아니다. 어슐러 K. 르 귄의 초기 작품에서는 여성 주인공의 역할이 크지 않고, '여성의 마법처럼 빈약한' 과 같은 표현처럼 남성중심적 시각이 보이기조차 한다. 르 귄 또한 어둠의 왼손에서 작 중 양성 외계인을 칭하던 남성 대명사를 후에 개정하며 교정하는 등으로 이러한 비판을 적극 수용하였다.

어슐러 르 귄은 페미니스트 소설가로서 작품 활동을 시작한 것은 아니지만, 여성 작가로서 오랫동안 활동하며, 페미니즘의 영향을 강하게 받으며 자신을 페미니스트 소설가로 정체화하고, 이에 따라 후기 작품에도 적극 반영해 갔다.

3. 작품 목록

수많은 작품들이 있다. 단순한 수사가 아니라 진짜로 다작하는 작가다. 단행본만으로 먹고 사는 작가가 아니라 워낙 활발히 잡지 연재를 했기 때문에, 아직까지 전집을 편찬하지 못했을 정도(...). 때문에 여기 소개하는 작품은 일부일 뿐이다. 전체 목록은 공식 홈페이지를 참고하자.

어스시 연대기
  • 어스시의 마법사
  • 아투안의 무덤
  • 머나먼 바닷가
  • 테하누(1990 네뷸러)
  • 어스시의 이야기들: 5편이 실린 소설집
  • 또 다른 바람
  • The Daughter of Odren: 중편 단행본
이하 단편;[7]
  • 해제의 주문
  • 이름의 법칙

헤인 연대기이하 단편;
  • 셈레이의 목걸이
  • 겨울의 왕
  • 제국보다 광대하고 더욱 느리게
  • 혁명 전날[8]
  • 쇼비 이야기
  • 가남에 맞춰 춤추기
  • 또 다른 이야기 혹은 내해의 어부[9]
  • 카르히데에서 성년이 되기
  • 세그리의 사정
  • 선택하지 않은 사랑
  • 산의 방식
  • 고독
  • 옛음악과 여자 노예들[10]

서부 해안 연대기
  • 기프트
  • 보이스
  • 파워

기타
  • 하늘의 물레
  • 바람의 열두 방향: 소설집
  • 열일곱, 외로움을 견디는 나이: 청소년 소설
  •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거미줄: 동화책
  • 내해의 어부: 소설집
  • 날고양이들[11]
  • 세상의 생일: 소설집
  • 라비니아
이하 단편;
  • 정복하지 않은 사람들: 페미니즘 SF 선집 <혁명하는 여자들>에 실림
  • 안사락 족의 계절: <오늘의 SF 걸작선>에 실림


[1] 한국에서는[2] 현재는 하버드 대학교에 통합되여 대학원과정으로 남아있다.[3] 'Ursula'는 대부분 여자 이름으로 쓰인다. 인어공주의 문어 마녀 이름 그거 맞다. 유명한 미드 프렌즈에서 피비 부페이의 쌍둥이 이름도 Ursula.[4] 작가 성향을 보면 알겠지만 흔한 전형적인 이야기를 싫어하는 개성이 강한 타입이다. 그런데 디즈니는 말 그대로 전형적인 메인스트림의 상징이니 영 취향이 안 맞을 수밖에.[5] 문서를 보면 알겠지만 고로 자체가 오직 미야자키 하야오의 아들이라는 이유만으로 억지로 참여한 수준이었다.[6] 원문, 아카이브.[7] <바람의 열두 방향>에 실려 있음[8] 여기까지 4편은 역시 <바람의 열두 방향>에 실려 있음[9] 여기까지 3편은 <내해의 어부>에 실려 있음[10] 여기까지 6편은 <세상의 생일>에 실려 있음[11] 날개가 달린 고양이들의 이야기를 다룬 동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