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13 22:44:06

양-밀스 질량 간극 가설

양자역학
{{{#!wiki style="word-break: keep-all; margin: -5px -11px; padding: 5px 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5px 0px"
배경 흑체복사 · 광전효과 · 콤프턴 산란 · 보어의 원자모형 · 물질파 · 데이비슨-거머 실험 · 불확정성 원리 · 슈테른-게를라흐 실험
이론 체계 슈뢰딩거 방정식 · 파동함수 · 연산자 · 행렬 역학 · 스핀 · 경로적분 · 양-밀스 질량 간극 가설 · 양자장론
양자역학의 해석 코펜하겐 해석 · 앙상블 해석 · 숨은 변수 이론 ( EPR 역설 ) · 벨의 부등식
양자역학의 묘사 슈뢰딩거 묘사 · 하이젠베르크 묘사 · 디랙 묘사
근사법 섭동 이론 · 변분 원리 · WKB 근사법 · 기하학적 위상
기타 클라인-고든 방정식 · 디랙 방정식 · 교재 }}}}}}}}}

밀레니엄 문제
미증명 이론 나비에-스톡스 방정식의 해의 존재와 매끄러움
리만 가설
버츠와 스위너톤-다이어 추측
양-밀스 가설의 존재와 질량 간극
호지 추측
P-NP 문제
증명된 이론 푸앵카레 정리


1. 개요
1.1. 양-밀스 이론1.2. 질량 간극1.3. 설명
2. 관련 업적
2.1. 조용민2.2. 카렌 울렌벡
3. 약간 관련 있는 내용

1. 개요

Yang - Mills existence and mass gap
양-밀스 이론의 존재와 질량 간극
임의의 콤팩트하고 단순한 게이지 군(compact simple gauge group) G에 대해서, \mathbb{R}^4</math> 상의 자명하지 않은 양-밀스 이론이 존재하여, Δ > 0 인 질량 간극을 가짐을 증명하여라. 존재의 증명은 적어도 몇몇 논문에 인용한 것만큼 강한 공리적 체계를 구성하는 것을 포함해야 한다.
  • 4차원 시공간 (R4\mathbb{R}^4)에서 '양-밀스 이론'이 실제로 존재함을 증명해야 한다.
  • 그 이론은 자명하지 않아야 한다.
  • 이론 존재의 증명은 수학적 공리체계 하에 엄밀하게 설계되어야 한다.
  • 그 이론 아래서, 질량 간극은 0보다 커야 한다.

1.1. 양-밀스 이론

양-밀스 이론이란 중국의 물리학자 '양전닝'과 미국의 물리학자 '로버트 밀스'가 만든 양자장론 모델로 강력약력을 설명하는데 이용 될 수 있다. 이런 이유로 표준 모형의 일부로 포함된다.

양자 역학에서 언급되는 입자들이 빛의 속도에 가깝게 움직이면, 결국 상대성 이론이 적용되어야 하는데, 이것을 상대론적 양자역학이라고 한다. 그것을 아우르는 이론이 '양자장론'이다.

참고할만한 기사

1.2. 질량 간극

Mass Gap
위 이론에서 예측하는 가장 가벼운 입자가 존재할때, 질량 간극이란 그 입자의 질량을 의미한다. 그리고, 그 질량 간극이 0 보다 크다는 것을 보여야 한다. 다시 말해, 이는 질량이라는 것이 무한히 0에 가까워질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존재 가능한 질량의 최소 단위가 존재함을 보이라는 것이다. 물론 광자 또는 중력자 와 같은 질량이 0인 입자는 가장 가벼운 입자에 속하지 않으므로 제외.

1.3. 설명

이 이론을 만든 양전닝, 로버트 밀스 둘다 '이론물리학자'이며, 이 문제는 명백하게 물리학(양자장론)으로부터 시작되는 문제이다. 그런데, 이것에 대한 수학적 토대를 만들라는 것이기 때문에, 이 문제는 분명히 수학 문제이다.

쉽게 말해서, 아이작 뉴턴이 자신의 물리학을 설명하기 위해서 미적분이란 걸 만들었는데, 이 문제에서도 비슷한 걸 하라는 의미이다. 다만 뉴턴은 자기가 직접했고, 이들 물리학자들은 수학자에게 맡긴 차이가 있다. 뉴턴과 비슷한 사례로 에드워드 위튼이 있다. 위튼도 자신의 이론(초끈 이론) 전개를 위한 수학이 필요해 직접 수학을 연구하다가, 심지어 필즈상까지 수상하였다. 그래서 위튼은 물리학자이자 수학자로 불린다.[1]

이 문제에 대한 물리학적인 설명은 게이지 장에 설명되어 있다.

2. 관련 업적

2.1. 조용민

2013년 4월 17일에는 건국대 조용민 교수가 양-밀스 질량 간극 가설 문제를 해결했다는 기사가 나왔다. 그러나, 수학계에서는 이 문제는 해당 분야에 관한 새로운 수학 체계를 쌓아 올릴 것을 요구하기 때문에, 조용민 교수의 연구가 도움이 될 수는 있지만, 수학적으로 엄밀한 해결에 이르기에는 아직 갈 길이 멀다고 보고 있다. 더 정확히 말하면, "수학적으로 엄밀한 해결에 이르는 길"에는 단 한 발짝도 들여놓지 못했다.

관련 게시물
http://www.tenelux.com/bbs/board.php?bo_table=diary&wr_id=70
https://www.facebook.com/sangmin.lee.142687/posts/557853757588115
http://pomp.tistory.com/883

2.2. 카렌 울렌벡

2019년 아벨상 수상자로 카렌 울렌벡이 선정되었다. 게이지 이론에 대한 업적이 인정받아 수상된 것인데, 실제로 양-밀스 이론과 관련이 있는 분야이다.

3. 약간 관련 있는 내용

불완전성 정리가 적용된 물리학 문제가 발견되었다. 2015년 12월 네이쳐에 기고된 논문에 의하면, 특정 물질의 전자들이 가지는 가장 낮은 에너지 값들 사이의 간격을 계산하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 발견을 주도한 런던 대학의 양자물리학자 토비 큐빗은 양-밀스 질량-간극 가설 역시 이와 유사한 방법으로 풀 수 있을지 모른다고 말했다. 네이쳐 기사 번역 및 설명



[1] 뉴턴이 활약하던 시대와 달리 현대에서 물리학자와 수학자를 겸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일이다. 뉴턴 시대와 달리 현대는 각 학문이 이전과는 비교도 안될만큼 발전해서 고도로 전문화되었고, 복잡해졌기 때문인데, 이제는 수학자라도(혹은 물리학자라도) 자기의 세부전공분야 외에는 잘 모른다. 그렇기 때문에 물리학자겸 수학자인 위튼이 더욱 대단하다는 평가를 받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