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19 07:55:31

김기리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코미디언/목록
파일:external/k.newsx.co.kr/2015061511359808.jpg
이름 김기리 (金基利)
출생 1985년 11월 27일 ([age(1985-11-27)]세)
충청남도 서산시
신체 179cm
가족 부모님 (외동아들)
본관 경주 김씨 상촌공파[1]
학력 서울 백암고등학교
동아방송예술대학교 (중퇴)
데뷔 2006년 SBS '개그 1'
2010년 KBS 25기 개그맨
소속사 원앤원스타즈
SNS 트위터 인스타그램
종교 개신교
1. 소개2. 개그 활동3. 여담4. 유행어5. 출연 작품
5.1. TV 프로그램5.2. 애니메이션 더빙

1. 소개

대한민국코미디언. KBS 공채 25기.

2. 개그 활동

대한민국 해군에서 해군홍보단 소속 연예병으로 전역 후 공채에 합격했다. 이정수(17기), 유상무(19기), 송병철(21기), 허경환(22기), 류근지(24기), 서태훈(26기), 남궁경호(27기) 등으로 이어지는 KBS 훈남 개그맨 계보를 잇고 있다. 참고로 김기리 본인은 KBS 공채 25기다.

허경환을 제외한 훈남 라인이 대체로 그렇듯 초반에는 본인이 웃기기보다는 콩트 스토리 진행을 위한 미남역, 정극 연기, 진행자 역할로 일관했다. 그나마 이름이 특이해서[2] 다른 사람보다는 길이길이 기억에 남을 수 있었다.

하지만 의외로 초반에 노인 분장을 많이 하기도 하였는데, 봉숭아 학당에서는 김영희와 금실 좋은 척하는 노부부 역할을 맡았고 슈퍼스타 KBS에서는 '이희경 권사님'과 함께 김기리 장로 캐릭터를 맡아 모든 노래찬송가 풍으로 부르는 개그를 했다.

2011년 불편한 진실에서 김지민과 함께 드라마 속 불편한 진실 파트를 맡으면서 조금씩 이름을 알리게 된다. 거의 정극 연기이지만 실제라면 손발이 오그라들 것 같은 연기를 능청스럽게 해내었다.

생활의 발견에서는 가게 점원으로 등장. 처음에는 진행을 위한 병풍 역할이었는데 하다 보니 아주 천천히 비중이 커졌다. 따로 밀지도 않았는데 어느새 "손님, 여기서 이러시면 안됩니다"가 유행어가 되었고, 미인 게스트가 나오는 날의 경우에는 아예 직접 들이대는 경우까지 생기게 되었다.

2012년 팀을 위한 길에서는 겉과 속이 다른 아이돌 멤버 역할을 잘 해냈지만, 마침 모 아이돌 왕따 사건이 불거지면서 종영.

2012년 말부터 시작한 전국구에서 드디어 사실상 코너 첫 주역을 맡았다. 멀쩡한 외모지만 여자들이 싫어하는 패션[3]을 집약시킨 캐릭터로 등장. 춤과 랩 실력을 보여준다.

그 결과 2012년 KBS 연예대상에서 남자 신인상을 수상했다.

2013년 3월, 공채 동기인 신보라와 연인 사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관련기사.

동년 11월, 라디오 스타에 출현한 MBC 개그우먼 맹승지의 전 남친과 관련된 토크내용 때문에 '전 남친은 김기리가 아닌가' 하는 의혹을 받고 있다. 과거 개그맨 지망생일 때 맹승지와 한 팀인 적도 있었고...

2015년, 신보라와 결별했다. 관련 기사.

2016년 초, 연기분야 진출 준비로 인해 개그 콘서트를 하차했다. 2017년 7월, 인터뷰에 따르면 후배들하고 의견 교류 및 아이디어 제공은 아직도 하고 있지만, 연기계 진출이 개콘에 피해를 줄까봐 하차했다고 한다. 추후에도 연기스케줄 때문에 출연할 가능성은 낮다고... 인터뷰 기사.

2016년 5월 15일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아임 파인 땡큐라는 이름으로 출연했으며 랩퍼도 노래하는 복면가왕에서 사상 최초로 랩을 했으며 나왔다고 전해라 백세인생과 같이 1라운드에서 조PD친구여를 불렀다. 랩에 열정이 있다거나 그래서가 아니고 그저 개콘에서 매드클라운을 따라하다 보니 그렇게 됐다고... 이 개그 때문에 쇼미더머니에서 두 번이나 섭외가 왔다고 한다. 그리고 자신이 전혀 올라갈 거란 생각을 안해서 3라운드 곡은 전혀 준비를 안했다고 밝혔다. 오히려 40표가 넘게 나오자 왜 이렇게 많이 나왔냐고 되물을 정도였으며, 비가수가 가수를 상대로 13표 차 접전을 벌였으니 어느 정도 선전한 셈이다.

힙합의 민족 2에 나왔다. 2라운드에서 권총 퍼포먼스, 한 발, 두 발 퍼포먼스, 자이언티 코스프레로 판정단들이 상대편의 랩을 아예 듣지 못하게 해 버리면서 3라운드 진출.

3. 여담

  • 독실한 개신교 신자이며, 신인상 수상소감에서 스스로 밝혔다. '슈퍼스타 KBS' 코너에 교회 집사 역의 공채 동기 이희경파트너교회 장로 역으로 중간투입되어 찬송가 패러디를 한 것도 연관이 있을 듯. 참고로 이희경 역시 독실한 개신교 신자라고 한다.
  • 2011년 동아일보 기사에서 신보라와 함께 선배들이 뽑은 기대주로 물망에 올랐다. 링크. 그리고 위의 결과가 나왔다
  • 훈남 라인이 으레 그렇듯 아이돌급 팬클럽을 몰고 다닌다. 2013년 1월 10일 해피투게더에 출연했을 때 주변의 증언과 함께 그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 아이돌형 개그맨이라 그런지 2012년 9월 큐브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었다. 큐브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은 2018년 9월에 만료되었고, 동년 10월에 새 소속사 원앤원스타즈와 계약을 맺었다.
  • 춤은 잘 못 추기 때문에 전국구에서는 필요한 동작만 반복했다고 한다.

파일:downloadfile-37.jpg
  • 불편한 진실에서 김지민과의 로맨스 연기로 심심하면 스캔들이 불거지곤 한다. 2012년에는 해당 코너에서 김지민을 안아 들어올리는 장면이 있었는데, 마침 김기리의 주요 부위가 두드러지는 바람에 "발기리 발키리"라는 별명을 얻었다. 이에 대해서는 2013년 1월 10일 해피투게더에 출연했을 때 옷이 접혀서 그런 것으로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한 바 있다. 큰 바지만 입으니까 멋이 없지 가운데가 접혀줘야 패션의 완성
  • 2013년 퀴즈 프로그램 1 대 100에 278회 방송분에서 1인으로 출연했는데 1번 문제의 답이 시간탐험대에서의 주문인 "돈데기리기리"였다(...) 그 날 그는 4단계에서 떨어졌다.
  • SBS의 잊혀진 개그 프로그램 중 하나였던 개그원 출신. 이때 기억에 남았던 유행어로 "간보네~?"가 있다.
  • 최고다 이순신에 두 번이나 특별 출연했다. 처음에는 이유신을 짝사랑하는 남자, 두 번째는 순신의 연기 연습을 위해 신준호가 데려간 실연 극복 동호회 정모 진행자.
  • 2013년 개그맨, 특히 개콘 멤버들이 애니메이션 발더빙, 성우 비하 사건을 연이어 일으켜 더빙 업계와 분쟁이 일어났는데 그럼에도 업계에서 김기리만큼은 절대 까지 않는다고 한다. 대사도 전부 다 외워오는 건 기본이고 정말 성우가 연기하는 것처럼 프로 정신을 가지고 연기에 임하는 데다 그 연기 수준까지 성우 수준으로 좋다고...
  • 초등학생 시절 자신의 집 2층 창문 앞 전깃줄에 앉아있던 참새를 잡으려다 떨어질 뻔 했으나 전깃줄에 매달려있다가 동네 망신 그의 어머니께서 김기리를 발견하시고는 구조해주셨다.
  • 퍼펙트 죠노우치 표정을 지을 수 있다...
  •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서 손승연과 같이 신들린 랩을 선사한 적이 있다. 역시 아이돌형 개그맨. 그래서인지 아이돌로는 안 되고 개그맨으로 갈 생각이라면 받아주겠다는 말을 들었다(...) 김기리는 아이돌로 갈 생각이라고 했지만...
  • 야구선수 김주찬과 닮은 꼴로도 알려져 있다. 그래서 개그 콘서트리액션 야구단에는 대놓고 등에 김주찬 이름을 마킹하고 등장했다. 그런데 정작 김기리 본인은 고향 연고인 한화 이글스의 팬이라고 한다.
  • 몸캠 유출 의혹을 받자 인스타그램을 통해 동영상공개했다. 김기리 몸캠 원본[스포일러(?)]

4. 유행어

5. 출연 작품

5.1. TV 프로그램

5.2. 애니메이션 더빙

  • 드래곤 헌터-귀즈도


[1] 경주 김씨 상촌공파 21세손 '基'자 항렬. 선배 개그맨김준호는 경주 김씨 상촌공파 22세손 '鎬'자 항렬이라 김준호의 삼촌뻘이다. 그래서 이 기회에 부하 노릇을 하던 참에 김기리에게 큰 절을 올리는 굴욕을 당하는 장면이 인간의 조건에 나온다. 참고로 야구인 김우열과 코미디언 김정렬의 아들뻘, 전 프로게이머 김택용과 기업가 김택진의 할아버지뻘이다. 택자 항렬에는 이 분도 빼놓을 수 없다[2] 아시다시피 가명이 아니라 본명이다. 경주 김씨 상촌공파 21세손 '基'자 항렬.[3] 앞서 이상호, 이상민 쌍둥이와 이종훈이 선보인 패션.[스포일러(?)] 삽을 가지고 와서 몸을 캔다(...).[5] 원래는 매드클라운의 '착해빠졌어'의 가사 구절 중 일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