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11-10 12:19:05

오대십국시대

중국의 역사 中国历史
{{{#!folding 열기 · 닫기기원전 1600년 ~ 기원전 206년기원전 206년 ~ 907년907년 ~ 1644년1616년 ~ 현재
중국의 역사 907년 ~ 1644년
907 ~ 1279 오대십국(五代十國) 카라 키탄/대거란, 대요(大契丹, 大遼)
당항(黨項)
송(宋)
북송(北宋) 백고대하/서하(西夏)
남송(南宋) 안춘 구룬/대금(大金)
1270 ~ 1368 다이 온 예케 몽골 울루스/대원(大元)
1368 ~ 1644 대명(大明)
,남명(南明), ,대순(大順), ,대서(大西), ,명정(明鄭),
}}}||

오대(五代)
후량
(後梁)
후당
(後唐)
후진
(後晉)
후한
(後漢)
후주
(後周)

십국(十國)
마초
(馬楚)

(吳)
오월
(吳越)
전촉
(前蜀)

(閩)
남평
(南平)
남한
(南漢)
후촉
(後蜀)
남당
(南唐)
북한
(北漢)
중국의 역사
오대십국
북송

파일:attachment/5Empires_and_10Kingdoms-00001.jpg

1. 개요2. 특징3. 오대4. 십국
4.1. 십국의 역대 군주
4.1.1. 의 왕4.1.2. 의 황제4.1.3. 오월의 왕4.1.4. 전촉의 황제4.1.5. 의 황제4.1.6. 남평(형남)의 왕4.1.7. 남한의 황제4.1.8. 후촉의 황제4.1.9. 남당의 황제4.1.10. 북한의 황제
5. 십국 이외의 국가 및 지방 세력

1. 개요

五代十國時代 / Five Dynasties and Ten Kingdoms period

중국 역사상 (唐, 618년 ~ 907년) 왕조가 멸망한 10세기 초엽부터 (宋, 960년 ~ 1279년) 왕조가 개창된 10세기 중엽까지 약 반세기 동안 이어진 혼란시대다. 한국사에선 후삼국시대에서 고려 광종 치세까지 겹치는 시기.

똑같은 중원의 혼란 시대지만 춘추전국시대(기원전 770년 ~ 기원전 221년)나 위진남북조시대(220년 ~ 589년)보다 훨씬 짧게 전개되었기에 일부에서는 이시기 이미 중국인들에게 '통일왕조'에 대한 강한 염원과 이념이 자리잡고 있었다고 보기도 한다. 그러나 따지고 보면 당 말기 '번진 할거 시기[1]'부터 각 번진별로 반독립적인 막장 상황으로 치닫기 시작했으니, 넓게 보면 763년부터 960년까지 약 200년 정도가 분열 시기로 결코 짧진 않았다.

서진이 멸망하고 전개된 오호십육국시대와 이름은 비슷하지만 시기는 완전히 다르다.

2. 특징

오대 십국 시대가 시작하기 이전부터 이미 당나라는 혼란 상태가 지속된지 오래였다. 당장 안사의 난 이후의 당나라 역사는 반항하는 지방 절도사와 중앙 정권이 대립하다가 토벌하고 역습당하는 안습한 세월이 이어진다. 이 시기까지 합치면 약 150년이 되므로 실질적인 혼란 시대는 200년에 육박하게 되니 어차피 거기서 거기.

이전의 혼란 시대와 양상이 달랐다고 볼만한 점이 있다. 일단, 당 이전의 통일 왕조인 한[2]과 비교하면, 한나라와 당나라 모두 중앙 정부의 권위와 통제력이 실추되자 황건적의 난안사의 난이라는 반란으로 국가 막장 테크를 밟게 되었다는 점에서는 유사한 멸망 과정을 거쳤다고 볼 수 있다. 그러나 이러한 제국의 해체와 혼란기의 도래 과정에서 상당히 명백한 차이를 발견할 수도 있는 것.

한은 황건적의 난 직후부터 공중 분해되기 시작했고 결국 40년도 채 되지 않아 공식적으로 멸망했다. 즉, 사실상 지방을 통제하지 못한 것. 이에 비해 당나라는 어쨌건 150년간 절도사들의 독립과 이탈을 나름대로 어느 정도 진압하면서 국가를 유지할 수 있었다. 이 점에서 보면, 통일 왕조로써의 구심력이나 유지력은 확실히 당나라가 더 강했다.

한의 멸망 이후 도래한 혼란기인 위진남북조시대의 경우 초기인 삼국시대에는 한의 정통성을 계승한 통일 왕조 건설이 중요한 정치적 과제로 다뤄졌다. 때문에 한의 정통성과 국가 구조를 계승한 위와, 위를 계승한 진이 일시적으로 중국을 통일하는데까지는 성공했으나 북방계 유목민의 공격을 버티지 못하고 당시로써는 변방이던 강남 지역으로 자리를 옮겨 명맥을 유지하는 데 급급한 처지가 되고 말았다. 그리고 당시의 문화와 경제 중심지이던 중원을 차지한 것은 북방 유목민이 중심이 된 일일히 세기도 힘든 다수의 국가들이었다. 결국 370년에 이르는 이 기나긴 혼란 시기에서 이전 통일 왕조를 계승한 새로운 통일 왕조의 건설이 주요한 정치적 과제로 다뤄진 것은 길게 잡아도 초기의 100년 정도에 불과했고, 중국을 재통일한 왕조의 경우 북방 유목민의 유입으로 세워진 국가들을 통합하여 세워진 국가라는 점에서 중국의 통일 제국, 통일 왕조 개념에서 중요한 '이전의 통일 왕조가 붕괴하면 새로운 통일 왕조가 나타나 대체한다'는 개념과는 다소 거리가 있고, 새로운 통일 국가로 해석될 여지도 있다.

이에 비해서 오대 십국 시대의 경우는 당이 붕괴한 이후에도 당시까지 문화와 경제, 정치의 중심지였던 중원을 통제하던 오대와, 이전 시대에 비해 경제력이 비약적으로 상승하기는 했지만 아직까지는 변방에 가깝던 강남 지역을 중심으로 독립한 십국으로 나뉜다는 점에서 위진 남북조 시대와는 혼란의 양상이 조금 다르다. 즉, 중앙 정부의 통제력 상실로 외곽 지역의 십국 및 절도사 세력들이 독립해 나갔지만 통일 제국의 중심부인 중원 지역 자체는 다섯번이나 왕조가 교체되는 와중에도 단일한 정치적 구조로 남아있을 수 있었다는 것. 결국 이 중심부의 신 왕조로 탄생한 송이 독립 세력인 십국을 흡수하는 형태로 중국이 재통일되었다는 점까지 생각한다면, 오대 십국 시대의 양상을 제국의 영향 범위 축소와 외곽 지역의 독립 -> 제국의 왕조 교체 -> 신 왕조에 의한 영향 범위 재확장으로 보는 관점 역시 나름의 정당성을 가진다.

다른 혼란기인 춘추 전국 시대는 통일 국가가 탄생하기 이전이니 논외. 그리고, 당 이후에는 왕조가 교체된 사례는 여러 번 있지만 이와 같은 분열로 인한 혼란기는 다시 오지 않고, 중국 통일 왕조 교체의 전형으로 여겨지는 하나의 왕조가 몰락하면 다른 왕조가 그를 대체하는 제제가 구축되었다.

재미있는 것은 왕조는 몇번이나 바뀌었는데, 황실만 갈려나갔지 신하와 관료층은 큰 변화 없이 그대로 유지되었다는 것이다.[3][4] 이 시기의 대표적인 재상이 풍도인데 자신이 "다섯 왕조 여덟 성씨 열한 군주(五朝八姓十一君)"를 모셨다고 회상했다.

이 시기에 중국의 '중심'이 한 번 이동하게 된다. 진나라 때부터 수도 역할을 하던 중심지 시안, 뤄양 일대는 황폐화 되어 두 번 다시 수도가 되지 못한다. 후량은 주전충의 봉지였던 카이펑으로 수도가 이전하게 된다. 여기에는 두 가지 원인이 꼽히는데, 하나는 기후의 악화, 안 그래도 오랜 기간 농사를 지어 관개가 중요한데도 이 지역의 잦은 전란으로 인해 기반 인프라가 붕괴되어 환경 파괴가 일어나 토질이 악화, 관중 평야의 생산력이 떨어지면서 수도에 요구되는 막대한 100만 규모 인구를 더 이상 자체적으로 유지할 수 없게 된 것이며, 다른 하나는 강남 지방의 개발로 보다 대운하에 가까운 화북 지방이 많은 인구를 유지하는데 유리해진 것이다.

오대 십국이란 간단히 설명하면 하북 지방에 자리잡은 5개의 왕조를 오대라고 하며, 중원 이외의 강남이나 사천 지방에 자리잡았던 10개의 나라들을 십국이라고 통칭한다. 단 십국 중 북한(北漢)은 예외로 산서성에 위치하고 있었다. 이것은 북한이 후한과 후주의 교체기에 후주의 건국에 반발한 후한의 건국자 유지원의 동생인 유숭에 의해 세워진 나라였기 때문이다.

3. 오대

파일:external/www.bongkim.com/Zs5nN3nj.gif파일:external/www.bongkim.com/DzQg9e31C.gif
후량-후당 교체기(923년)의 지도[5][6] 후주 건국기(951년)의 지도
오대 왕조들을 살펴보면 아래와 같다.
  1. 후량(後梁, 907년 ~ 923년)
  2. 후당(後唐, 923년 ~ 936년)
  3. 후진(後晉, 936년 ~ 946년)
  4. 후한(後漢, 946년 ~ 950년)
  5. 후주(後周, 951년 ~ 960년)
이상의 다섯 왕조이며, 이 다섯 왕조들의 흥망성쇠가 오대 십국이라는 연대의 기본이 된다.[7] 연대를 보면 알겠지만 20년 이상 지속된 왕조가 하나도 없었으며, 내부적으로 하나같이 막장스러웠던 전개를 자랑한다.

또 다섯 왕조의 국호를 보면 재미있는 사실이 있는데, 양(梁)을 제외하면 그 이전의 메이저한 통일 정통 왕조의 이름이 시대를 거슬러 올라가고 있다는 사실이다.(당 → 진 → 한 → 주) 수(隋)와 진(秦)은 없지만 그런건 상관없어. 또 후주의 뒤를 이어 탄생해서 통일 왕조를 수립한 (宋)은 본래 상(은)나라의 후예[8]였다는 것을 고려해보면 이것도 거꾸로 거슬러 올라갔다고 볼 수 있다.
또 하나 재미있는 사실은 처음부터 서로 적국이었던 후량과 후당을 제외한 나머지 국가들의 시조가 전 왕조 시조의 측근이었다는 것이다. 후당의 2대 황제인 명종 이사원부터가 이극용, 이존욱의 인척[9]이자 장수였으면서 반란으로 황위를 획득한 인물이며, 후진을 세운 석경당은 그 이사원의 측근이자 사위였다. 후한을 세운 유지원은 그 석경당의 측근이었으며 후주를 세운 곽위는 또 유지원의 측근이었다. 아쉽게도(?) 송을 건국한 조광윤은 곽위의 양아들인 시영의 측근이었다.

3.1. 후량

주전충이 세운 나라. 후량 항목 참고.

3.2. 후당

이존욱이 세운 나라. 후당 항목을 참고.

3.3. 후진

석경당이 세운 나라. 후진 항목 참고.

3.4. 후한

유지원이 세운 나라. 후한 항목 참고.

3.5. 후주

곽위가 세운 나라. 후주 항목 참고.

4. 십국

파일:attachment/5Empires_and_10Kingdoms-00910.jpg
▲910년대 9국 병립도
한편 십국은 오대의 왕조들처럼 차례차례 건국되지 않고, 각지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세워졌으며 그 세력 규모도 천차만별이었다. 심지어 이전의 왕국을 멸망시킨 다음 그 자리에 새로 건국한 경우까지 있어서 십국이 전부 동시에 존재하는 일은 없었다.

십국 중 가장 먼저 세워진 나라는 당나라가 멸망하기도 전에 이미 건국된 초(楚, 897년 ~ 951년)와 오(吳, 904년 ~ 937년)와 오월(吳越, 904년 ~ 978년)였다. 십국 중 가장 나중에 세워진 왕조는 오대 왕조 중 하나인 후한의 황족이 세운 북한으로 951년에 건국되었다. 이들은 멸망 시기도 제각각이어서 가장 빨리 망한 나라는 925년 후당에 병합당해 건국 18년만에 망한 전촉(前蜀)이었고 가장 나중에 망한 나라는 979년에 망한 북한이었다. 북한을 제외한 대부분은 남방에 건국되었다.

이 중 오월은 지금의 저장성(절강성) 지역에서 존재했다. 존재 기간(75년)도 가장 길었고, 세수 인구수가 최대 55만에 달했다. 후삼국시대후백제, 고려와도 교역한 나라로 알려져 있다. 남당이 망하고 송과 국경이 접하자 항복했다.

후기의 남당은 오나라를 멸망시키고 등장. 회수 이남의 초와 민을 멸망, 합병시키며 남방의 패자를 꿈꿨으나 후주 세종의 공격으로 많은 땅을 잃고 후주, 송에게 굽신대며 살아가는 소국으로 전락했고 송나라 하에서는 제후국으로 공을 자처했다. 그러다가 송태조의 공격으로 남당의 후주 이욱이 항복하면서 멸망.
파일:attachment/5Empires_and_10Kingdoms-00930.jpg
▲930년대 9국 병립도
파일:attachment/5Empires_and_10Kingdoms-00950.jpg
▲950년대 8국 병립도

십국을 건국 시점을 기준으로 나열하면 다음과 같다. 편의상, 왕조의 국성(國姓)과 수도 소재지, 그리고 각 나라를 멸망시킨 국가도 함께 기술한다.
  • (楚, 897년 ~ 951년, 마씨(馬氏), 담주(湛州), 남당) : 통칭 마초(馬楚). 위아래 지도 모두에 등장하지만 뒷지도 시기 직후(951년) 남당에게 멸망당한다.
  • (吳, 904년 ~ 937년, 양씨(楊氏), 금릉(金陵), 남당) : 통칭 양오(楊吳)
  • 오월(吳越, 904년 ~ 978년, 전씨(錢氏), 항주(杭州), 송)
  • 전촉(前蜀, 907년 ~ 925년, 왕씨(王氏), 성도(成都), 후당) : 통칭 왕촉(王蜀). 이 나라의 건국자의 이름은 왕건(王建)으로 고려 태조 왕건과 같은 이름이다.[10] 후촉과 함께 항목 참고.
  • (閩, 909년 ~ 945년, 왕씨(王氏), 복주(福州), 남당) : 지금의 푸젠 성(복건성) 지역.
  • 남평(南平, 혹은 형남(荊南), 909년 ~ 963년 고씨(高氏), 강릉(江陵), 송)
  • 남한(南漢, 917년 ~ 971년, 유씨(劉氏), 광주(廣州), 송) : 초기 국명은 대월(大越, 917년경). 광주에서 번영했다.
  • 후촉(後蜀, 934년 ~ 965년, 맹씨(孟氏), 성도(成都), 송) : 통칭 맹촉(孟蜀)
  • 남당(南唐, 937년 ~ 975년, 이씨(李氏), 금릉(金陵), 송)
  • 북한(北漢, 951년 ~ 979년, 유씨(劉氏), 태원(太原), 송) : 다른 십국들과 달리 북쪽에 있다. 후한의 연장으로 보기도 한다. 시즌 2

남방은 촉과 남당을 중심으로 문화와 시서가 발달했다. 촉에서는 화조화의 시조인 황전과 문필가 모문석, 구양형이 유명했고, 남당에서는 한희재 야연도를 그린 고광중, 화조화의 시조 서희, 하북 산수의 창시자인 형호, 강남 산수의 동원, 문필가이자 외교관이었던 서현, 문사 한희재 등이 있었다. 남당 후주(3대) 이욱송휘종과 함께 예술가 기질이 다분하나 그 때문에 나라를 망친 인물이지만, 능력만큼은 뒷시대인 송의 4대 문학가에 들어가는 인물. #

4.1. 십국의 역대 군주

4.1.1. 의 왕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 - 문숙왕(文肅王)[11] 마균(馬筠) - - -
- - 장목왕(莊穆王)[12] 마정(馬禎) - - -
- - 경장왕(景莊王)[13] 마원(馬元) - - -
1대 - 무목왕(武穆王)[14] 마은(馬殷) - 907년 ~ 930년 -
2대 - -
,<형양왕(衡陽王)>,
마희성(馬希聲) - 930년 ~ 932년 -
3대 - 문소왕(文昭王)[15] 마희범(馬希範) - 932년 ~ 947년 -
4대 - -
,<폐왕(廢王)>,
마희광(馬希廣) - 947년 ~ 950년 -
5대 - 공효왕(恭孝王)[16] 마희악(馬希萼) - 950년 ~ 951년 -
6대 - -
,<유왕(留王)>,
마희숭(馬希崇) - 951년 -

4.1.2. 의 황제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1대 태조(太祖) 충무왕(武忠王)[17]
효무왕(孝武王)[18]
무황제(武皇帝)[19]
양행밀(楊行密) 당의 연호 사용 902년 ~ 905년 흥릉(興陵)
2대 열조(烈祖) 위왕(威王)[20]
경왕(景王)[21]
경황제(景皇帝)[22]
양악(楊渥) 당의 연호 사용 905년 ~ 908년 소릉(紹陵)
3대 고조(高祖) 선왕(宣王)
선황제(宣皇帝)[23]
양융연(楊隆演) 무의(武義) 919년 ~ 920년 908년 ~ 920년 숙릉(肅陵)
4대 - 예황제(睿皇帝)[24] 양부(楊溥) 무의(武義) 920년 ~ 921년
순의(順義) 921년 ~ 927년
건정(乾貞) 927년 ~ 929년
대화(大和) 929년 ~ 935년
천조(天祚) 935년 ~ 937년
920년 ~ 937년 평릉(平陵)

4.1.3. 오월의 왕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기간 능호
- - 홍승왕(洪勝王)
홍성왕(弘聖王)[25]
전패(錢沛) - - -
- - 건초왕(建初王)[26] 전주(錢宙) - - -
- - 영현왕(英顯王)[27] 전관(錢寬) - - -
1대 태조(太祖)[28] 무숙왕(武肅王)[29] 전류(錢鏐) 천보(天寶) 908년 ~ 912년
보대(寶大) 924년 ~ 925년
보정(寶正) 926년 ~ 931년
907년 ~ 932년 평릉(平陵)
2대 세종(世宗)[30] 장목왕(莊穆王)
문목왕(文穆王)[31]
전원관(錢元瓘) - 932년 ~ 941년 -
3대 성종(成宗)[32] 충헌왕(忠獻王)[33] 전홍좌(錢弘佐) - 941년 ~ 947년 -
4대 - 충손왕(忠遜王)[34] 전홍종(錢弘倧) - 947년 ~ 948년 -
5대 - 충의왕(忠懿王)[35] 전홍숙(錢弘俶) - 948년 ~ 978년 -

4.1.4. 전촉의 황제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1대 고조(高祖) 신무성문효덕명혜황제(神武聖文孝德明惠皇帝) 왕건(王建) 무성(武成) 908년 ~ 910년
영평(永平) 911년 ~ 915년
통정(通正) 916년
천한(天漢) 917년
광대(光大) 918년
907년 ~ 918년 영릉(永陵)
2대 - -
,<순정공(順正公)>,
,<후주(後主)>,
왕연(王衍) 건덕(乾德) 919년 ~ 924년
함강(咸康) 925년
918년 ~ 925년 -

4.1.5. 의 황제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 - 광무왕(廣武王) 왕조(王潮) - - -
1대 태조(太祖) 소무효황제(昭武孝皇帝) 왕심지(王審知) 후량, 후당의 연호 사용. 909년 ~ 925년 선릉(宣陵)
2대 - 사왕(嗣王) 왕연한(王延翰) - 925년 ~ 926년 -
3대 혜종(惠宗) 제숙명효황제(齊肅明孝皇帝) 왕연균(王延鈞) 용계(龍啓) 933년 ~ 934년
영화(永和) 935년
926년 ~ 935년 -
4대 강종(康宗) 성신영예문명광무응도대홍효황제(聖神英睿文明廣武應道大弘孝皇帝) 왕계붕(王繼鵬) 영화(永和) 935년 ~ 936년
통문(通文) 936년 ~ 939년
935년 ~ 939년 -
5대 경종(景宗) 예문광무명성원덕대효황제(睿文廣武明聖元德隆道大孝皇帝) 왕연희(王延羲) 영륭(永隆) 939년 ~ 943년
천덕(天德) 943년 ~ 944년
939 년~ 944년 -
6대 - - 주문진(朱文進) 천덕(天德) 944년 ~ 945년 943년 ~ 945년 -
7대 - 공의왕(恭懿王)[36] 왕연정(王延政) 천덕(天德) 945년 945년 -

4.1.6. 남평(형남)의 왕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1대 - 무신왕(武信王)[37] 고계흥(高季興) - 907년 ~ 928년 -
2대 - 문헌왕(文獻王)[38] 고종회(高從誨) - 928년 ~ 948년 -
3대 - 정의왕(貞懿王)[39] 고보융(高保融) - 948년 ~ 960년 -
4대 - - 고보욱(高保勗) - 960년 ~ 962년 -
5대 - - 고계충(高繼沖) - 962년 ~ 963년 -

4.1.7. 남한의 황제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 태조(太祖) 문황제(文皇帝) 유안인(劉安仁) - - -
- 대조(代祖) 성무황제(聖武皇帝) 유겸(劉謙) - - -
- 열종(烈宗) 양황제(襄皇帝) 유은(劉隱) - - 덕릉(德陵)
1대 고조(高祖) 천황대제(天皇大帝) 유엄(劉龑) 건형(乾亨) 917년 ~ 925년
백룡(白龍) 925년 ~ 928년
대유(大有) 928년 ~ 942년
917년 ~ 942년 강릉(康陵)
2대 - 상황제(殤皇帝) 유분(劉玢) 광천(光天) 942년 ~ 943년 942년 ~ 943년 -
3대 중종(中宗) 문무광성명효황제(文武光聖明孝皇帝) 유성(劉晟) 응건(應乾) 943년
건화(乾和) 943년 ~ 958년
943년 ~ 958년 소릉(昭陵)
4대 - -
,<후주(後主)>,
유창(劉鋹) 대보(大寶) 958년 ~ 971년 958년 ~ 971년 -

4.1.8. 후촉의 황제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 태조(太祖) 효원황제(孝元皇帝) 맹일(孟佚) - - -
- 세조(世祖) 효경황제(孝景皇帝) 맹찰(孟察) - - -
- 현종(顯宗) 효무황제(孝武皇帝) 맹도(孟道) - - -
1대 고조(高祖) 문무성덕영렬명효황제(文武聖德英烈明孝皇帝) 맹지상(孟知祥) 명덕(明德) 934년 934년 화릉(和陵)
2대 - 초공효왕(楚恭孝王) 맹창(孟昶)
맹인찬(孟仁贊)
명덕(明德) 934년 ~ 937년
광정(廣政) 938년 ~ 965년
934년 ~ 965년 -

4.1.9. 남당의 황제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 남당 정종(南唐定宗) 효정황제(孝靜皇帝) 이각(李恪) - - -
- 남당 성종(南唐成宗) 효평황제(孝平皇帝) 이초(李超) - - -
- 남당 혜종(南唐惠宗) 효안황제(孝安皇帝) 이치(李志) - - -
- 남당 경종(南唐慶宗) 효덕황제(孝德皇帝) 이영(李榮) - - -
- 서제 태조(徐齊太祖)
남당 의조(南唐義祖)
무황제(武皇帝)
충무황제(忠武皇帝)
서온(徐溫) - - -
1대 남당 열조(南唐烈祖) 광문숙무효고황제(光文肅武孝高皇帝) 서지고(徐知誥)
이변(李昪)
승원(昇元) 937년 ~ 943년 937년 ~ 943년 영릉(永陵)
2대 남당 원종(南唐元宗) 명도숭덕선문효황제(明道崇德文宣孝皇帝) 이경(李景) 보대(保大) 943년 ~ 957년
중흥(中興) 958년
교태(交泰) 958년
이후에 후당, 송의 연호 사용
943년 ~ 961년 순릉(順陵)
3대 - 문헌소회효민황제(文憲昭懷孝愍皇帝)
,<후주(後主)>,
이욱(李煜) - 961년 ~ 975년 -

4.1.10. 북한의 황제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 기간 능호
1대 세조(世祖) 신무황제(神武皇帝) 유숭(劉崇)
유민(劉旻)
건우(乾祐) 951년 ~ 954년 951년 ~ 954년 -
2대 예종(睿宗) 효화황제(孝和皇帝) 유균(劉鈞)
유승균(劉承鈞)
건우(乾祐) 954년 ~ 957년
천회(天會) 957년 ~ 968년
954년 ~ 968년 -
3대 - 소평황제(少平皇帝)
,<소주(少主)>,
유계은(劉繼恩) 천회(天會) 968년 968년 -
4대 - 영무황제(英武皇帝)
,<팽성군왕(彭城郡王)>,
유계원(劉繼元) 천회(天會) 968년 ~ 974년
광운(廣運) 974년 ~ 982년
968년 ~ 982년 -

5. 십국 이외의 국가 및 지방 세력

건국을 선언하지는 않았지만 사실상 독립 세력을 유지했던 여러 절도사 세력들도 존재했다. 이런 세력들도 오대 십국 시대를 거치면서 거의 다 중앙 정권에 병합되었는데, 이 중에서 현재의 둔황 지역을 근거지로 하던 조씨 정권의 귀의군절도사(歸義軍節度使)는 그 지리적 위치상 당시의 중국 영토와 떨어져 고립되어있었다. 심지어 서하의 전신인 유주 절도사보다도 더 서쪽에 위치해 있었던 '육지의 섬'과 같은 곳이었다. 이 때문에 송나라도 형식적으로 절도사 직함을 수여하는 식으로 간접적으로 종주권을 확인했을 뿐, 사실상 독립 세력으로 행세했다. 덕분에 1030년대까지 이어지다가 서하에게 망했다.
  • 봉상 절도사(기(岐, 901년 ~ 924년) : 독립 국가를 형성하기는 했으나 십국에는 포함되지 않는다. 황소의 난에 공을 세운 이무정이 관중 일대를 지배하면서 발전한 세력으로, 901년 당 소종을 자신의 근거지인 봉상으로 끌고와서 기왕의 칭호를 받는다. 그러나 훗날 후량을 세우게 되는 주전충과 전촉을 세우게 되는 왕건의 협공을 받아 당 소종은 주전충의 손에 들어가게 되고, 기나라 또한 약소 세력으로 전락하게 된다. 이후 후당을 세운 이존욱의 압력에 굴하여 이무정이 후당에 항복함으로써 멸망하였다.
  • 노룡 절도사(연(燕), 911년 ~ 913년) : 유연(劉燕), 걸연(桀燕)이라고도 하며, 십국에는 포함되지 않는다. 본래 당의 하북 삼진 중 노룡 절도사에서 시작된 세력으로, 911년 유수광이 후량으로부터 자립하여 스스로를 연왕이라 칭하였다. 그러나 2년 뒤인 913년 뒷날 후당을 세우게 된 이존욱의 공격으로 멸망당하였다.
  • 성덕 절도사(조(趙), 907년 ~ 922년) : 하북 삼진의 유력 절도사 세력으로, 절도사 왕용은 907년 후량을 세운 주전충에 의해 조왕으로 책봉받았다. 그러나 왕용은 말년에 불교에 심취하다가 양자인 장문예에게 왕위를 빼앗겼고, 장문예는 왕씨 일가를 모두 참살한다. 장문예는 다시 절도사 칭호를 사용하였으나, 그의 아들인 장처근이 성덕 절도사의 지위를 이어받은 922년에 이존욱의 공격으로 멸망당하였다.
  • 의무 절도사(위(魏), 909년 ~ 929년) : 하북 삼진의 유력 절도사 세력으로, 의무 절도사 왕처직이 909년 후량의 주전충으로부터 북평왕에 책봉되었다. 이후 양자인 왕도가 921년 왕위를 찬탈하였다. 929년 후량의 명종이 왕안구를 보내 북평을 쳐 근거지인 정주성을 깨뜨리자, 왕도는 가솔과 함께 스스로 불을 질러 자살하여 의무 절도사 세력은 소멸하였다.
  • 무평 절도사(초(楚) : 통칭 주초(周楚). 십국의 하나인 초나라의 호남성 일대에 위치한 절도사 세력으로, 초나라 멸망 이후 초의 5대 왕인 공효왕 마희악의 장수였던 주행봉이 남당 세력을 물리친 뒤 사실상의 독립 세력을 형성하였다. 그러나 962년 주행봉 사후 세력을 이어받은 아들 주보권은 나이가 11살에 불과했고, 이 틈을 탄 휘하의 대장군 장문표가 반란을 일으켰다. 주보권은 이에 송나라에 구원을 요청하였고, 송 태조 조광윤은 주보권을 돕는다는 구실로 군대를 파견하였고, 결국 963년 무평 절도사 세력을 소멸시켰다.
  • 청원 절도사 : 십국의 하나인 민나라가 남당에 멸망한 이후, 현재의 복건성 일부 지역에 잔존한 절도사 세력. 송 태종 조광의에 의해 978년 패망하였다.
  • 정해 절도사 : 현재의 북베트남 일대에 해당한다. 쿡 트아 주(곡승유)가 906년 당에 의해 절도사로 추인되면서 형성된 세력. 쿡씨 정권은 3대까지 이어지다가 쿡 하오(곡호)에 뒤이어 쿡 트아 미(곡승미)에 이르러 930년 십국의 하나인 남한에 의해 멸망당한다. 그러나 남한의 직접 지배는 1년에 불과했고, 이후 쿡씨의 부하였던 즈엉 딘 응에(양정예)가 931년 남한의 세력을 물리친 뒤 다시 정해 절도사를 칭했다. 그러나 6년 뒤인 937년 끼에우 꽁 띠엔(교공선)이 다시 즈엉 딘 응에를 죽이고 절도사 칭호를 사용하게 되었다. 끼에우 꽁 띠엔은 이후 즈엉 딘 응에의 사위이자 부장이었던 응오 꾸옌(오권, 베트남 응오 왕조의 시조)의 공격을 받자 남한에 구원을 청했으나, 구원군이 도착하기 이전에 이미 살해당하였다. 이후 응오 꾸옌은 남한의 군대를 바익 당 강의 전투에서 크게 깨뜨린 뒤, 939년 국왕의 칭호를 사용하여 천년의 중국 통치를 끝내고 중국으로부터 완전히 독립하게 된다.
  • 귀의군 절도사 : 오늘날의 중국 감숙성에 위치한 이른바 '하서회랑' 일대를 장악한 세력. 오늘날의 둔황 지역을 근거로 하였다. 그 기원은 848년 한족 계통의 장의조가 본래 이 지역을 장악하고 있던 토번 세력을 몰아내면서 시작되었다.

    파일:attachment/fiveten.png지도상에서 붉은색선으로 표기된 영역으로 지리적 위치상 당시의 중국 영토와 떨어진 고립된 위치에 있었기에 형식상으로는 중국 중앙 정권에 복속된 절도사였으나 사실상의 독립 왕국과도 같은 위치에 있었다. 이후 914년 조의금(曹議金)이 장승봉으로부터 통치권을 빼앗아 조씨 가문이 절도사 자리를 차지하였으며, 앞서 언급한 것과 같은 지리적 위치 덕에 이들은 송이 건국되고 십국을 통일한 이후에도 독립 세력을 형성하고 있었다. 그러나 서하의 공격을 받고 마지막 절도사인 조현순이 서하에 항복함으로써 1035년 소멸하였다.


[1] '번진 세력이 할거하기 시작한 763년부터 주전충경종에게 선양을 받는 907년'까지를 번진 할거 시기라고 부르기도 한다. 다만 시작년도는 안록산의 난이 발발한 755년 또는 난이 끝난 763년으로 의견이 나뉘는데 아직 정론은 없는 듯. 그래도 이땐 곽자의 등이 있어 어찌어찌 버티긴 했다.[2] 수와 진도 있지만, 존속 기간이 짧고 바로 대체 왕조가 나타났으니 그냥 진, 한 시대와 수, 당 시대로 보는 쪽이 적절할 것이다.[3] 이 점은 남북조 시대 남조의 상황과 동일하다. 후경의 난이 벌어지기 전까지 남조 역시 왕실의 성씨만 바뀌었지 나머지는 그대로 유지되었다. 송태조의 조씨 가문도 마찬가지인데 송태조가 성인이 될 때까지 왕조가 세 번 바뀌었고 세 왕조에서 꾸준히 근무했다.[4] 남조와 다른 점이 있다면 세상 돌아가는게 좀 덜 막장스러웠고 왕조가 바뀌고 전란이 일어나긴 했어도 일반 백성들의 삶이 힘들기는 하나마 그럭저럭 유지가 되었다는 것 정도..[5] 당나라 안남도호부였던 베트남 안남 응오 왕조(주황색 나라)가 포함되어있다. 남청색은 태원의 이극용의 영역[6] 다만 지도에 오류가 있는 것이 한반도 전체가 신라 영역으로 되어 있는데 이 시기 당시 신라는 이미 후백제나 후고구려 등 후삼국으로 분열되어 한반도 전 지역에 대한 통제력을 상실하고 경상도 일대로 영토가 줄어든 뒤였다.[7] 물론 "후"라는 이름은 전부 훗날 붙여진 것이다.[8] 주나라가 상나라의 후손들을 위해 분봉해준 땅이 송나라였다. 참고로 하나라 후손에게 분봉한 나라도 있었는데 그건 바로 기나라였다.[9] 정확히는이극용의 양아들[10] 이 나라의 왕건은 중국의 대표적 욕인 왕팔(王八)의 어원이 될 정도로 문제가 많은 사람이었다.[11] 후당이사원이 추존.[12] 후당이사원이 추존.[13] 후당이사원이 추존.[14] 후당이사원이 추존.[15] 후한유지원이 추존.[16] 남당이경의 추존.[17] 당애종이 추존.[18] 고조 양융연이 추존.[19] 예제 양부가 추존.[20] 고조 양융연이 추존.[21] 고조 양융연이 시호를 다시 올림.[22] 예제 양부가 추존.[23] 예제 양부가 추존.[24] 남당이변이 추존.[25] 후량주전충이 추증.[26] 후량주전충이 추증.[27] 후량주전충이 추증.[28] 자체 추존.[29] 후당이사원이 추증.[30] 자체 추존.[31] 후진석경당이 추증.[32] 자체 추존.[33] 후한유지원이 추증.[34] 송태조가 추증.[35] 송태종이 추증.[36] 남당이경이 추존.[37] 당명종이 추존.[38] 후한유승우가 추존.[39] 송태조가 추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