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11-12 23:03:48

혜화역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정은지의 단독 콘서트에 대한 내용은 혜화역(콘서트)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 2018년에 이 역 인근에서 일어난 시위에 대한 내용은 2018년 혜화역 시위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혜화(서울대학교병원)
파일:Seoulmetro4_icon.svg
다국어 표기
영어 Hyehwa
(Seoul Nat'l Univ. Hospital)
한자 惠化
중국어
일본어 [ruby(恵化, ruby=へファ)]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지하 120 (연건동 1-2번지)
운영 기관
4호선 파일:서울교통공사 로고.svg
개업일
4호선 1985년 10월 18일
역사 구조
지하 2층
승강장 구조
복선 상대식 승강장 (횡단 불가)

1. 개요2. 역 정보3. 역 주변 정보4. 일평균 이용객5. 승강장6. 출구 정보7. 기타8. 여담9. 둘러보기

[clearfix]

1. 개요

수도권 전철 4호선 420번[1].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지하 120 (연건동 1-2번지) 소재.

혜화동의 이름은 서울특별시의 4소문 중 하나인 혜화문(동소문)에서 따왔다. 혜화문은 이 역과 한성대입구역 사이에 있다.

2. 역 정보

파일:혜화역 안내도.jpg
역 안내도

역명은 혜화동에 있다고 붙었다. 행정동으로는 혜화동이 맞는데, 법정동으로는 명륜4가이며, 행정동 단위로도 이화동과의 경계에 있고 법정동 단위로도 명륜4가와 동숭동, 연건동의 경계다. 이 중 정식 주소는 연건동으로 되어있는데 역무실이 있는 곳이 연건동 쪽이기 때문이다. 상대식 승강장을 가지고 있다.

신안산선 초기 계획에서 이 역과 환승하는 역을 계획했으나, 이화사거리에 역을 두는 계획이어서 실제로 이루어졌으면 국내 최대의 막장환승역으로 기록될 뻔했다. 다만 이 계획은 폐지되었다. 혜화역과 이화사거리 사이의 거리는 직선거리만 거의 '600m'에 달한다.

서울교통공사 열차에서는 병기역명 (서울대학교병원) 까지 방송하지만, 한국철도공사 열차에서는 혜화 역명만 2번 방송한다.
파일:헤화역85.png
개정 전 역명판

3. 역 주변 정보

혜화라는 지명보다는 대학로라는 거대상권이 위치한 곳으로 사람들 사이에서 유명한 곳이다. 이 때문에 지역 사회에서는 지속적으로 '혜화역'을 '대학로역'으로 바꿔달라는 역명 변경신청을 넣고 있지만 서울시 지명위원회 측에서 이 건이 올라올 때마다 기각하고 있다. 이와는 별도로 인근에 있는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측에서는 역명 병기 신청을 준비해 왔는데, 정작 병기역명은 그동안 역과의 거리가 멀다는 이유로 반려되었던 서울대학교병원이 따내는 데 성공했고, 2017년 8월 공식적으로 혜화(서울대학교병원) 역명 병기가 반영되었다.

'대학로'라는 이름은 서울대학교[2]가 관악캠퍼스로 이전하기 전에 이곳에 위치하고 있어서 붙여졌으며, 현재는 서울대학교 연건캠퍼스(의대, 치대, 간호대)가 혜화역 인근에 있다. 이외에도 성균관대학교/인문사회과학캠퍼스가톨릭대학교/성신교정(신학대학),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본부가 이 역 인근에 있다.

역 1번 출구로 나가면 성균관대 인문사회과학캠퍼스까지 가는 셔틀버스를 탈 수 있는데, 편도 400원이고 현금, 회수권, 티머니로 이용할 수 있다. 후불교통카드는 현재 우리은행 카드인 경우 이용할 수 있다. 이거 안 타면 20분동안 욕하면서 학교까지 걸어 올라간다. 적어도 수업 시작 30분 전까지는 와야 줄 서지 않고 탈 수 있다. 성균관대역 항목에도 나와 있지만, 매년 수원시에 위치한 성균관대자연과학캠퍼스에서 논술시험을 봐야 할 학생들이 인문사회과학캠퍼스인 이 곳으로 와서 울부짖는 일이 생긴다고 한다. 물론 당연히 반대 경우도 발생하므로, 인문캠과 자연캠에서는 모든 전형의 시험장을 마련해 둔다고 한다. 하지만 그전에 자신의 시험장이 어디 있는지부터 제대로 확인해 보도록 하자.

역 3번 출구 방면으로는 부역명이 가리키는 서울대학교병원, 서울대학교 의과대학과 대한민국의 통신관문국이라 할 수가 있는 KT 혜화지사로 갈 수가 있다.[3] 도보로는 포털 싸이트 지도 기준으로 대략 7분정도 걸린다고 한다.

4번 출구 방면으로는 성대사거리를 중심으로 전형적인 대학 근처 번화가이지만, 마로니에공원을 중심으로 1, 2번 출구 방면에는 130여 곳의 소극장들이 모인 연극의 거리로 유명하다. 연극공연의 메카라 불릴 정도로 배우나 개그맨 또는 지망생들이 많은 공연을 치르는 곳. 다만 이곳도 최근에는 임대료를 이기지 못하고 하나둘씩 극장이 사라지는 등 점차 입지가 나빠지고 있다. 2015년 여름 기준으로는 잘 눈에 띄지 않지만 이미 대학로극장 등 몇몇 극장은 성북동 근처 혹은 아예 강원도까지 가는 등 속속 철수하는 분위기이다. CGV 대학로가 있다.

사실 혜화동 전체가 전반적으로 임대료나 월세가 비싼 편이다. 혜화에서 자취하는 대학생들 입장에서는 상당히 고달픈 노릇이다. 보증금 천만원 이상은 되어야 깨끗한 집을 구할 수 있으며, 그 이하는 왜 싼 게 비지떡인지 깨닫게 된다. 비슷한 수준의 방을 한성대 쪽이나 안암동 등 근처 다른 지역에서 구하면 보증금이 반토막 혹은 그 이하로 난다. 그래서인지 상당히 유명한 번화가인 것치곤 5층 이상의 고층건물이 그리 많지 않다. 그래도 최근엔 상황이 조금은 나아진 편이다.

혜화역에서 창경궁 쪽으로 쭉 가다보면 서울특별시 선거관리위원회와 국립 어린이과학관(구 국립서울과학관)이 있다. 1990년대 초반 대전광역시에 국립중앙과학관이 만들어지기 전까지 약 20여년간 국내 유일의 과학관이었다. 국립서울과학관엔 많은 학생들이 과학공부를 위해서라지만 현실은 반강제로 전시물을 보기 위해 견학을 오고 있다. 혜화동 로터리에 있는 세븐일레븐 앞에서 한국생명과학연구소로 가는 셔틀버스를 탈 수도 있다.

기타 역 주변에 대한 내용은 대학로(서울)을 참고하기 바란다.

4. 일평균 이용객

||<tablebgcolor=#fff,#1f2023><tablebordercolor=#00a4e3><bgcolor=#00a4e3> 연도 || 파일:Seoulmetro4_icon.svg ||<bgcolor=#00a4e3> 비고 ||
{{{#!wiki style="margin: -0px -11px -5px"
{{{#!folding [ 1994년~2009년 ]
{{{#!wiki style="margin-top: -5px; margin-bottom: -11px"
1994년 77,728명
1995년 76,123명
1996년 88,636명
1997년 90,962명
1998년 92,970명
1999년 자료없음
2000년 88,597명 비고
2001년 90,407명
2002년 92,145명
2003년 90,451명
2004년 92,409명
2005년 90,993명
2006년 88,642명
2007년 88,068명
2008년 87,393명
2009년 86,912명 }}}}}}}}}
2010년 86,664명
2011년 89,550명
2012년 89,878명
2013년 91,837명
2014년 93,516명
2015년 90,070명
2016년 88,904명
2017년 87,372명
2018년 85,496명
2019년 85,288명
2020년 52,182명
2021년 52,591명
출처
서울교통공사 자료실[4]

4호선 전체에서 승하차객 2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코로나 19 이전에는 수유역, 명동역과 함께 4호선 승하차객 부동의 Top 3였다. 원래는 근소한 차이로 수유역에 1위 왕좌를 내준채 콩라인에 머물렀으나 전체적으로 엎치락 뒤치락 할만한 수준의 아주 미세한 차이일 뿐이었다. 그러던 것이 2017년 우이신설선의 개통으로 기존에 수유역을 이용하던 적지 않은 승객들이 경전철로 옮겨감에 따라 1위를 가져왔고, 경전철이 자리를 잡게 될 경우 수유역과의 차이는 다소 벌린 채로 계속 1위를 수성할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2020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승객이 대폭 감소하면서 다시 수유역이 1위를 차지하게 되었다.

4호선 강북구간에서 처음으로 도심에 진입하는 역이다.[5] 그 유명한 대학로가 있어 성균관대학교 학생을 비롯해 수많은 젊은이들이 모이는 장소이기 때문에 상권이 크게 발달하였고, 근처에 서울대학교병원창덕궁, 창경궁, 성균관, 낙산공원, 동소문 이 인접해있어 꾸준히 고정 수요를 모으는 곳이다. 특히 홍대거리에서 강퇴당한 예술인들의 상당수가 혜화역 인근에 자리를 잡으면서 새로운 예술촌[6]으로 떠오르고 있는데, 이런 면을 보더라도 빠른 시일 내에 승객이 큰 폭으로 감소할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볼 수 있고, 이것이 환승역이 아님에도 4호선 승하차 전체 1위라는 기록을 안겨줄 수 있었다. 종로구 내 도시철도역 중 가장 이용객이 많다. 거기다가 주변에 수요를 분담하는 역도 없다.[7] 다음역인 동대문역이 무려 1.5 km나 떨어져있으니. 서울의 도심인 한양도성 안에 있는것을 감안하면 아주 먼 역간 거리이다. 실제로 서울의 도심인 한양도성 내 소재한 지하철역 중 독립문역 ~ 경복궁역 사이 거리[8]와 함께 가장 긴 역간 거리를 자랑하는 곳이다. 이러한 현상은 4호선이 별내로 연장되면 조금 더 심해질 것으로 보인다. 게다가 명동과 다르게 여기까지 들어오는 광역버스가 거의 없어서[9], 대학로에 가는 사람들의 전철 의존도가 역시 높다.

5. 승강장

파일:attachment/hyehwa.jpg

2면 2선의 상대식 승강장이 있는 지하역이다. 승강장에 스크린도어가 설치되어 있다. 스크린도어가 닫힐 때 경고음이 추가되었다.

승강장의 분위기가 서울 지하철 3호선 양재역과 매우 비슷한 역이다. 두 역 모두 번화가에 위치해 있고 승객이 많다는 것이 공통점이다. 다만 양재역은 환승역이고 혜화역은 환승역이 아니다.[10]
한성대입구
동대문

파일:Seoulmetro4_icon.svg 수도권 전철 4호선 한성대입구·미아·쌍문·창동·당고개 ·진접 방면
동대문·동대문역사문화공원·명동·오이도 방면
노선 및 방면 출입문
파일:Seoulmetro4_icon.svg 4호선 (당고개 방면) → 출구2-4, 4-4, 7-1, 9-1
파일:Seoulmetro4_icon.svg 4호선 (오이도 방면) → 출구2-4, 4-4, 7-1, 9-1

6. 출구 정보

1번 출구: 대학로거리 입구와 동성중학교, 동성고등학교, 천주교 서울대교구 혜화동 성당, 가톨릭대학교/성신교정
2번 출구: 마로니에공원, 낙산공원,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대학본부, 서울사대부설초등학교, 서울사대부설여중
3번 출구: 서울대학교병원, 홍익대학교 대학로 캠퍼스, 창경궁, 서울재즈아카데미, 연건소방서
4번 출구: 대명거리, 성균관대학교입구 사거리

7. 기타

최근 이 역에서 장애인들이 매일같이 출근시간마다 시위를 하고 있다.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지하철 운행방해 사태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8. 여담

자우림의 안녕 미미의 첫 부분의 안내방송이 바로 이 방송이다. 안내방송은 국문 조유연, 영어 손지애 성우다.

9. 둘러보기

파일:Seoulmetro4_icon.svg 수도권 전철 4호선 역 목록
{{{#!wiki style="margin: 0 -1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



[1] 개정 전 20번[2] 본부와 인문대, 사회과학대, 자연대의 전신인 문리대[3] 이 전화국에 문제가 생기면 전국토의 통신대란이 발생하게 된다.[4] 이전 출처: 지하철 수송계획, 서울지하철경영[5] 그리고 혜화역을 기점으로 강북구간은 역 주변이 상업지역과 주거지역이 번갈아가며 형성된 특이점이 있다. 혜화-한성대입구-성신여대입구-길음-미아사거리-미아-수유-쌍문-창동-노원-상계~진접 (굵게 표시된 곳이 상업지역이다.)[6] 혜화 & 성북 등지 거주민들 의하면 과거에 젊음의 거리를 꼽으면 으레 대학로를 뽑았다고 한다. 그러다가 홍대거리에게 그 자리를 내준 과거의 예술촌인 것인데 다시 새로운 예술촌으로 떠오르고 있다는게 아이러니.[7] 대학로와 성균관대 인문캠퍼스 상권은 사실상 혜화역이 유일한 관문이다. 보통 여려개의 역들에 인접한 대부분의 번화가와 큰 차이점이다.[8] 심지어 이쪽은 독립문역이 도성 밖에 위치해 있어 반쪽짜리기나 하지 (도성과의 거리는 한성대입구역과 매한가지이다), 여기는 진짜로 도성 내부에서만 다니는 구간인데도 저렇다.[9] 대학로라는 길 자체가 광역버스가 모여서 다닐만큼 넓은 도로가 아니다.[10] 혜화역이 환승역이 아닌데 사람이 많은것을 보면 유동인구가 많다는 뜻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