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2-23 03:42:44

대전월드컵경기장

{{{#!wiki style="margin: -10px -10px"<table align=center><table width=320><table bordercolor=#FFFFFF> 파일:K리그2 로고.png K리그2
구단별 경기장 (2020)
}}} ||
{{{#!wiki style="color:#FFFFFF; margin: -0px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color:#555555"
창원축구센터
진주종합경기장
김해운동장
양산종합운동장
파일:Gyeongnam FC.png
대전
월드컵경기장

파일:대전 하나 시티즌 앰블럼.jpg
부천
종합운동장

파일:부천 FC 1995 앰블럼.png
서울
올림픽주경기장

파일:external/s20.postimg.org/seoul_Eland_logo.png
수원
종합운동장

파일:수원 FC 앰블럼.png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

파일:충남아산프로축구단.png
안산
와~스타디움

파일:AGFC_Emblem_01.png
안양
종합운동장

파일:FC_anyang_2.png
광양
축구전용구장

파일:전남 드래곤즈 앰블럼.png
서귀포
제주월드컵경기장

파일:제주 유나이티드 앰블럼.png
◀ K리그1 클럽별 경기장 보기
}}}}}}}}} ||
파일:attachment/Korea_Japan_2002_World_Cup.jpg
[[2002 FIFA 월드컵 한국·일본|{{{#000 {{{#B78203 2002}}} {{{#B78203 FIFA 월드컵}}} 한국/일본}}}]] 경기장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1px"
한국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대전
서울월드컵경기장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 인천문학경기장 대구스타디움 대전월드컵경기장
파일:attachment/Seoul_A3.jpg 파일:UxcWNp8.jpg 파일:인천문학경기장_0180.jpg 파일:대구 스타디움.jpg 파일:qgW3zS0.gif
광주 울산 수원 전주 서귀포
광주월드컵경기장 울산문수축구경기장 수원월드컵경기장 전주월드컵경기장 제주월드컵경기장
파일:external/enews.gwangju.go.kr/app1_1191576037.jpg 파일:external/db.kookje.co.kr/L20120314.22012204758i1.jpg 파일:NC3VnNy.jpg 파일:jeonjuwc.jpg 파일:external/danmee.chosun.com/2008090700249_0.jpg
일본 요코하마 사이타마 오사카 미야기 고베
닛산 스타디움 사이타마 스타디움 2002 얀마 스타디움 나가이 미야기 스타디움 미사키공원 구기장
파일:Nissan Stadium_(Yokohama).jpg 파일:saitama_wc.jpg 파일:osaka_wc.png 파일:attachment/ind12_05_1.jpg 파일:kobe_wc.jpg
시즈오카 오이타 이바라키 니가타 삿포로
시즈오카
스타디움 에코파
오이타 스포츠공원
종합경기장
이바라키현립
가시마 사커 스타디움
니가타 스타디움 삿포로 돔
파일:shizuoka_ecopa.jpg 파일:oita_bigeye.jpg 파일:gashimastadium.jpg 파일:Niigata_Stadium.jpg 파일:sapporodome.jpg
}}}
}}} ||
파일:qgW3zS0.gif
대전 하나 시티즌
대전 월드컵 경기장
개장일 2001년 9월 13일
소재지 대전광역시 유성구 월드컵대로 32 (노은동)
홈구단 대전 하나 시티즌
경기장형태 축구 전용 구장
수용규모 42,176석


1. 개요2. 구조&시설 안내3. 에피소드4. 교통편5. 관중동원6. 문제점7. 트리비아8. 2002 FIFA 월드컵 한국/일본9. 둘러보기

1. 개요

2001년 9월 13일 월드컵을 위해 지어진 수용인원 40,535명(좌석수 기준)인 축구 전용 구장. 66,806명의 서울월드컵경기장, 43,595명의 수원월드컵경기장, 43,554명의 울산 문수 축구경기장, 42,477명의 전주월드컵경기장에 이어 대한민국에서 5번째 크기의 축구 전용 구장이다. 원래는 6번째였으나 제주월드컵경기장이 월드컵 이후 가변석을 떼어내고 29,791명으로 수용인원이 줄면서 5번째가 되었다. 2002년 월드컵을 위해 공사를 시작, 1,450억원의 예산을 들여 2001년에 완공되었다. 개장 기념 첫 경기는 한국 대 나이지리아의 친선 A매치다.

월드컵이 끝나고 현재는 K리그 대전 하나 시티즌의 홈구장으로 사용되고 있다. 대전 시티즌의 팀 컬러인 자주색과 융합되는 경기장이라며 퍼플 아레나라는 별칭으로도 불리고 있다. 좌석은 파란색이지만

2. 구조&시설 안내

포항 스틸야드, 울산 문수 축구경기장, 광양 축구 전용 구장과 2010년대에 지어진 인천축구전용경기장과 더불어 관중석과 피치사이의 거리가 가깝기로 유명하다.[1] 4만명을 수용할 수 있는 축구장임에도 경기장 자체는 아담하게 느껴지는 편.

대한민국 최초로 반 개폐식 지붕구조를 갖춘 축구 전용 경기장이기도 하다. 원래는 N석과 S석에도 지붕을 만들어 하프 돔으로 만들 계획이었으나 예산부족으로 현재의 형태로 남게되었다. 그나마 있는 지붕도 개폐할 때 전기료가 많이 든다는 이유로 닫아놓고 쓰지 않고 있다.(…)

대전 월드컵경기장(설계 김지덕(한양대 건축 64년 졸), 시공 현대산업개발)은 하이테크적 이미지와 안마당과 같은 아늑한 공간창출이 특징이라고 하며 위의 N석과 S석에도 지붕구조는 "건축은 끊임없는 나의 여정"(주)유신종합건축 대표이사 김지덕(건축 64년 졸) 동문의 글에 보면 피파에 잔디생육에 관한 요청을 하여 다시 한국에 통보하여 설계를 변경하였다고 써있다. 이는 당시 [중앙일보] 입력 1999.11.29 종합 43면 에 있는 기사에 보면 전화 위복 대전 예산절감을 했다고 써있다.

3. 에피소드

2002 FIFA 월드컵 한국/일본 때 웃지 못할 이야기가 있다. 당시 월드컵 조직위는 대한민국 및 주요 강팀 경기를 제외하고 표가 안 팔려서 이곳저곳에 표 좀 사 달라고 부탁하는 실정이었다. 대전광역시도 마찬가지여서, 조별 예선 경기였던 폴란드 대 미국전은 물론이고[2] 대전에서 열리기로 한 16강전 티켓을 대전광역시 관내의 관공서 중심으로 분배되어 팔았다. 당사자들은 공무원 신분인지라 안 사자니 상부의 눈치가 보이는 관계로 울며 겨자먹기로 샀는데….

대한민국이 D조 1위로 16강에 진출하여 대전에서 16강전을 치르게 되었다.

울며 겨자먹기로 산 티켓은 졸지에 로또가 되었다.(…) 당시 대한민국이 조 1위를 차지할 거라는 기대는 전혀 하지 않았던 덕분에 생긴 에피소드. 반대로, D조 2위로 올라간 미국 국가대표팀이 멕시코 국가대표팀을 상대로 16강을 치른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는 정반대의 일이 생겼다.(…)

더한 것은 그 경기 또한 대박이었다는 것. 당시 대한민국의 16강 상대는 이탈리아였다. 역사적으로 길이길이 남을 명승부에서, 크리스티안 비에리의 선제 골 이후 후반전에도 1:0인 상태로 끝나서 대한민국이 16강으로 만족하겠거니 했는데, 후반 종료를 2분 앞두고 이탈리아 수비수 크리스티안 파누치의 손에 맞고 내려온 공을 낚아채어 슈팅한 설기현의 동점 골에 다시 끓어올랐다. 그리고 연장전에 프란체스코 토티가 퇴장당하면서 이탈리아 빗장에 균열이 가더니, 끝내 안정환의 골든 골로 승리했다.[3] 이 동점 골과 골든 골 덕에 조용하디 조용했던(...) 유성구가 순간 시민들의 환호성으로 들썩였다고...유성구 뿐만 아니라 전국이 환호성이었다. 심지어 일부 장례식장에서는 환호성도 쳤다. 실제로 대전 전역에서 거의 전시상황이나 다름없는 상황들이 벌어졌다. 곳곳의 응원단 및 시민들이 왕복 8차선 도로를 점령하여 환호 및 뒤풀이를 벌이기도 했고, 다음 날 아침까지 축제 분위기였다. 오죽하면 시내 기동대 및 방범순찰대를 동원해서야 겨우 해산시켰다

그리고 경기 후 숙소로 이동한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의 서비스도 좋은 편이였다. 숙소에서 사인한 종이를 많이 뿌려서 하늘에서 사인이 내려왔다.[4] 물론 이탈리아 사람들에게는 이 경기 때문에 2002년 월드컵이 금지어라고 한다.

거스 히딩크 전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자서전 '마이 웨이'에서 지금껏 경기를 치룬 어떤 경기장보다도 훨씬 맘에 들었다고 극찬한 적이 있다. 미국전에서는 조직위가 좌석과 필드와의 거리를 생각하지 않고 관중 동원에 열을 올린 나머지 대구월드컵경기장서 경기를 치뤘었고 이에 관한 유감을 드러낸 바로 후인지라 더더욱 와닿는다(...).

2014년 8월 15일, 천주교성모승천대축일 미사가 대한민국을 방한하는 교황 프란치스코의 주례로 이 곳에서 열렸다. 이탈리아교황, 그리고 이탈리아의 빗장이 결국 무너졌던 이 경기장의 관계를 생각하면... 실제로 이에 대한 기사가 나왔다.하지만 프란치스코 교황은 아르헨티나 출신이니 괜찮을 지도?

4. 교통편

도시철도를 이용하는 경우
월드컵경기장(노은도매시장)

바로 근처에 유성IC가 있어서 고속도로 접근성은 전주전주IC, 대구수성IC와 함께 좋은 편.[5]

대전 도시철도 1호선 월드컵경기장역이 근처에 있어서 국내 월드컵 경기장 중에서도 접근성은 굉장히 좋은 편이다.[6] 문제는 팀에 돈이 없어! 다만, 대전 도시철도 1호선 월드컵경기장역은 2007년에야 개통해서 정작 월드컵 기간 중에는 교통이 상당히 불편했다.[7]

5. 관중동원

대전시티즌의 리즈시절에는 이관우같은 걸출한 스타플레이어와 더불어 좋은 경기장 덕분에 관중몰이에 도움이 됐다. 대전 시티즌이 "축구특별시"로 불리던 시절 2~3만여명의 관객이 몰리던 때와 달리 지금은 2~3천명의 연평균 관객들이 동원되어 성적에 따라 관객이 급감급증하는 수준이다.

6. 문제점

2012년 현재 최근 5년간 누적 적자 67억 5200만원을 기록한 대전의 경우 졸속 건설이 문제가 됐다. 2002년 월드컵을 앞두고 경기장을 서둘러 짓다보니 부지 등 활용공간이 적어 수익사업을 하기 힘든 구조다.[8] 대전 시티즌은 시민구단이기 때문에 경기 대관료를 받지 못하고 공모시설이라 임대수익도 받지 못하는 이중고에 시달리고 있다.

7. 트리비아

2013년 개봉한 영화 신세계의 촬영지로 쓰였다. 대전 월드컵 경기장 S석[9]에서 정청(황정민 扮)[10]강과장(최민식 扮)[11]에게 거래를 제안하는 장면[스포일러]을 촬영했었다.[13] 2015년 5월 16일에는 《슈퍼콘서트 토요일을 즐겨라》가 진행되었던 곳이기도 한다.

2017년 9월 23일 토요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EDM 페스티벌이 열렸다. DJ DaQ, DJ JUICE, DJ Juncoco등 국내의 내로라하는 아티스트 6명이 차례로 총 4시간(오후 7시~오후 11시) 동안 EDM 곡들을 선보였다.

8. 2002 FIFA 월드컵 한국/일본

경기일자 홈팀 결과 원정팀 라운드 관중
2002년 6월 12일 20:30 파일:남아프리카 공화국 국기.png 남아공 2:3 파일:스페인 국기.png 스페인 B조 3차전 31,024명
2002년 6월 14일 20:30 파일:폴란드 국기.png 폴란드 3:1 파일:미국 국기.png 미국 D조 3차전 26,482명
2002년 6월 18일 20:30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대한민국 2:1 파일:이탈리아 국기.png 이탈리아 16강전 38,588명

9. 둘러보기

{{{#!wiki style="margin: -10px -10px"<table align=center><table width=320><table bordercolor=#9b2743> 파일:대전하나시티즌앰블럼.png 대전 하나 시티즌
관련 문서
}}} ||
{{{#!wiki style="margin: 0px -10px"
{{{#!wiki style="color:#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0px -2px; color:#000000"
구단 기본 정보 하나금융그룹 | 대전 하나 시티즌 | 대전 시티즌 | 대전 하나 시티즌 U-18
구단 세부 정보 선수단 | 등번호 | 역대 시즌 | 역대 감독 | 역대 주장 | 유니폼 | 사건·사고
구단 역사 영광의 순간 2001 FA컵 | 2003 ACL | 2014 시즌
현재 시즌 2020 시즌
결번 21 최은성 | 18 김은중
레전드 20주년 레전드 베스트 XI
경기장 관련 정보 대전 월드컵 경기장 | 한밭종합운동장 | 덕암축구센터
기타 문서 대전 시티즌 마이너 갤러리 | 대대강광 | it's daejeon 축구대회
}}}}}}}}}}}}||


이 문서의 r49 버전에 https://ko.wikipedia.org/wiki/대전월드컵경기장의 저작권을 침해하는 내용이 있습니다.

저작권을 침해하는 내용이 포함된 버전으로 문서를 되돌리거나 링크하는 행위는 금지됩니다. 만일 되돌리거나 링크할 경우 저작권 침해로 간주되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나무위키:프로젝트/출처를 참조하십시오.


[1] 홀리건 방지 홀이 없는 국제 경기장으로 국내에서 선수보호를 위한 홀대신 턱을 만들었다고 한다.[2] 조별 예선 마지막 경기였기 때문에 당시 같은 시간에 열린 경기가 대한민국 VS 포르투갈이었다. 상식적으로 16강 진출을 결정짓는 한국 대 포르투갈 경기를 제쳐두고 폴란드 대 미국 경기를 비싼 돈까지 줘가면서 보러갈 사람들이 얼마나 될지... 결국 대전은 물론이고 인근인 공주시 쪽 관공서나 중고등학교에까지 공짜로 표를 뿌렸다. 당시 정가로 16만원 하던 3층 1등석까지! 어찌어찌 경기 보러간 관중들 대부분은 폴란드와 미국은 뒷전이고 라디오 틀어놓고 한국 경기에 집중했고, 후반 박지성의 골이 터지자 일제히 함성이 울리고 파도타기 응원을 펼쳤다. 폴란드와 미국 지못미...[3] 마찬가지로 안정환의 골든 골이 터지는 순간 8강전이 있을 광주월드컵경기장 푯값이 수십배가 뛰었다.[4] 여담으로 이탈리아와의 16강전은 유성구에 위치한 KAIST의 기말고사 기간에 진행되었는데, 경기 다음 날 시험은 가기만 하면 A학점을 받았다는 전설이...믿거나 말거나[5] 그래서 그런 일화가 있다고. 이탈리아 축구 국가대표팀대한민국과 16강을 치르기 위해 일본에서 건너와 대전광역시로 왔을 때 고속도로를 빠져나오자마자 경기장이 있어서 최고라고 칭찬했었지만, 경기 결과는 알다시피... 결국 이탈리아 국가대표팀은 대전광역시를 평생 원망하는 도시로 삼게 되었다는 일화가... 하지만 믿거나 말거나니까 믿지는 말자. 다만 2002년 대회는 이탈리아 내에서 금지어라고 한다. 다만 2019년부터 대구 FC대구스타디움 대신 이용하는 DGB대구은행 파크서대구IC 찍은 후 북비산로 타고 오거나, 북대구IC 찍고 신천대로 통해서 내려와야 한다.[6] 다만 서울월드컵경기장처럼 지하철역과 바로 연결된 것은 아니고, 7번 출구에서 나온 후 5분 정도 걸어야 한다. 그래도 먼 편은 아니며 굳이 비교하자면 부산의 아시아드주경기장종합운동장역 사이 거리, 인천의 문학경기장문학경기장역 사이 거리 정도와 비슷하다. 지하철역 출구와 경기장이 직결되지 못한 이유는 출구 앞에 노은농수산물시장이 있기 때문이다. 그래도 지하철역과 연결되어 있는 게 어디야[7] 물론 처음에는 월드컵 기간에 맞추어 지하철을 개통하려고 했다. 대전광역시도시철도공사의 목표가 "지하철 타고 월드컵 보러 가자"였다. 다만 공사가 늦어지다 보니... 사실 지하철 자체는 차기 대회가 열린 해에 개통하였으나, 아쉽게도 정부청사역까지만 개통하였다. 때문에 차기 대회 응원도...[8] 부대시설로는 볼링장, 수영장 등의 스포츠센터, 부지 내의 음식점 정도...[9] 정확히는 E석과 S석 사이의 직4문 위쪽 S21구역)[10] S21구역 18열-16[11] S21구역 18열-15[스포일러] 전병 안에 100달러 지폐뭉치를 넣어놨으나 이를 안 최민식은 전병을 받지 않는다[13] 다만 설정상 서울월드컵경기장으로 돼있는듯 하다. "서울vs상주 10월 3일 19:00" 라고 쓰여있는 현수막이 붙어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