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1-09 06:47:56

헨리 4세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09px-Coa_King_Edmund_Ironside.svg.png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70px-Royal_Coat_of_Arms_of_England_%281399-1603%29.svg.png
웨식스·잉글랜드의 군주
{{{#!wiki style="margin: -5px -11px; padding: 5px 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5px 0px"
웨식스 왕조
체르디치 킨리치 서울린 체올
웨식스 왕조
체올울프 퀴네길스 퀴첼름 첸왈흐
머시아 왕조 웨식스 왕조
펜다 첸왈흐 색스부르흐 애스위네
웨식스 왕조
첸트위네 캐드왈라 이네 애덜헤르드
웨식스 왕조
쿠드레드 시게베르흐트 퀴네울프 베오르트리치
웨식스 왕조
에즈베르흐트 애덜울프 애설볼드 애설버트
웨식스 왕조
애설레드 1세 알프레드 대왕 대 에드워드 앨프워드
웨식스 왕조
애설스탠 에드먼드 1세 이드리드 이드위그
웨식스 왕조 덴마크 왕조
에드거 1세 순교왕 에드워드 애설레드 2세 스웨인 포크비어드
웨식스 왕조 덴마크 왕조
애설레드 2세 에드먼드 2세 크누트 대왕 해럴드 1세
덴마크 왕조 웨식스 왕조
하레크누드 참회왕 에드워드 해럴드 2세 에드거 애설링
노르만 왕조 블루아 왕조
윌리엄 1세 윌리엄 2세 헨리 1세 스티븐 왕
앙주 왕조 블루아 왕조 앙주 왕조
마틸다 스티븐 왕 헨리 2세 청년왕 헨리
앙주 왕조 플랜태저넷 왕조
리처드 1세 존 왕 헨리 3세 에드워드 1세
플랜태저넷 왕조 랭커스터 왕조
에드워드 2세 에드워드 3세 리처드 2세 헨리 4세
랭커스터 왕조 요크 왕조 랭커스터 왕조
헨리 5세 헨리 6세 에드워드 4세 헨리 6세
요크 왕조 튜더 왕조
에드워드 4세 에드워드 5세 리처드 3세 헨리 7세
튜더 왕조 그레이 왕조 튜더 왕조
헨리 8세 에드워드 6세 제인 그레이 메리 1세
튜더 왕조 스튜어트 왕조
엘리자베스 1세 제임스 1세 찰스 1세 찰스 2세
스튜어트 왕조
제임스 2세 메리 2세 윌리엄 3세 앤 여왕
그레이트 브리튼의 국왕 → }}}}}}}}}

파일:Illumination_of_Henry_IV_(cropped).jpg
왕호 헨리 4세
(Henry Ⅳ of England)
별칭 헨리 볼링브룩
(Henry Bolingbroke)
생몰년도 1366년 4월 3일 ~ 1413년 3월 20일
재위기간 1399년 9월 30일 ~ 1413년 3월 20일
대관식 1377년 7월 16일
서명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369px-Henry_IV_Signature.svg.png

1. 개요2. 즉위3. 귀족들의 위협4. 대중매체에서

1. 개요

에드워드 3세의 4남 랭커스터 공작 곤트의 존과 블랜치의 삼남이다[1]. 사촌동생 리처드 2세로부터 해리퍼드 공작, 더비 백작에 봉해졌는데 아버지 곤트의 존이 실권을 쥐고 있을 때는 별 행동을 하지 않았다. 1386년 곤트의 존이 카스티야로 원정을 떠나자 헨리 4세는 정계에 입문해 리처드 2세에게 반대했다. 그는 토마스 드 모브레이와 함께 청원파의 일원이 되었으며 리처드 2세의 총신들을 범법자로 규정하고 왕에게 이를 강요했다. 이에 리처드 2세는 격노했고 이에 1390년 헨리 4세는 화를 피할 겸 리투아니아와 프로이센으로 십자군 원정을 떠났으나, 리처드 2세는 그를 용서하지 않았다. 1398년 리처드 2세는 헨리 4세와 노퍽 공작 토마스 드 모브레이와의 불화를 구실로 국외로 추방해 버렸다.

2. 즉위

1399년 곤트의 존이 죽자 리처드 2세는 랭카스터 영지를 몰수하고 헨리 4세의 재산을 뺏았다. 그런데 아직 정국이 안정되지도 않은 상태에서 무리하게 아일랜드 방문을 강행했고 이 틈을 타 헨리 4세는 잉글랜드를 침략해 뒤늦게 돌아온 리처드 2세에게 항복을 받아내고, 그를 퇴위시켰다. 이어 헨리 4세로 즉위했으며 자신이 헨리 3세와 에드워드 3세의 후손인 점을 이용해 왕위 찬탈을 정당화시켰다.

3. 귀족들의 위협

하지만 결국 찬탈자였기에 몇몇 귀족들은 그를 인정하지 않고 위협했다. 1400년 리처드 2세의 지지자들이 꾸민 음모를 막아내고, 연달아 일어난 반란을 제압하며 상당히 고생스럽게 왕위를 유지했다. 헨리 4세의 건강이 나빠지자 헨리 4세의 이복동생이자 곤트의 존의 사생아 가문인 보퍼트 가문과 그의 후계자 몬머스의 헨리와의 파벌이 형성되었다. 이에 헨리 4세와 몬머스의 헨리의 사이가 나빠졌으나, 몇 개월 후 헨리 4세가 죽으면서 몬머스의 헨리가 헨리 5세로 즉위했다.

4. 대중매체에서

BBC에서 제작한 셰익스피어 사극 4부작 '할로우 크라운'에서는 제러미 아이언스가 연기하였다.[2] 지속적인 반란에 시달리면서 초췌해지는 연기가 일품. 마지막에는 헨리 5세[3]가 자신이 자는 사이에 왕관을 가져가자 분노하였으나, 이내 아들이 자신이 죽은 줄 알고 그랬다는 것을 알고는 용서하며 왕위를 승계하며[4] 사망한다.


[1] 하지만 장성한 자녀들로만 따지자면 곤트의 존은 에드워드 3세의 장성한 아들중에 3남이었고, 헨리는 곤트의 존의 장성한 아들중에 장남이었다.[2] 본인 이야기인 '헨리 4세'에서만. 1화 리처드 2세에서의 젊은 헨리 4세(헨리 볼링브로크)는 007 시리즈빌 태너로 알려진 로리 키니어(Rory Kinnear)가 연기하였다.[3] 톰 히들스턴[4] 전하는 바에 따르면 "그것(왕관)은 아직 네 것이 아니다. 원래 내 것도 아니었지만."이라고 말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