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6-08 11:44:56

장암역

장암역
파일:Seoulmetro7_icon.svg
시종착
[1]
다국어 표기
영어 Jangam
한자 長岩
중국어 长岩
일본어 [ruby(長岩, ruby=チャンアム)]
주소
경기도 의정부시 동일로 121 (장암동 160-8번지)
운영 기관
7호선 파일:서울교통공사 로고.svg
개업일
7호선 1996년 10월 11일
역사 구조
지상 1층
승강장 구조
단선 승강장
노선거리표
도봉차량사업소 도봉차량기지
인입선
시종착
{{{#!wiki style="margin: 0 -1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미개통 노선거리표 보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도봉산포천선
장 암
(미개통)
-}}}}}}}}}

1. 개요2. 역 정보3. 역 주변 정보4. 일평균 이용객5. 승강장6. 연계 버스7. 둘러보기

[clearfix]

1. 개요

서울 지하철 7호선 709번. 경기도 의정부시 동일로 121 (장암동 160-8번지) 소재.

2. 역 정보

파일:1.장암.jpg
역 안내도
파일:external/art21.photozou.jp/213441620_624.v1485742465.jpg
개통 초기의 모습. 영어명이 매큔-라이샤워 표기법으로 표기되어 있다.

7호선의 역 중에서 유일하게 단선 승강장이다. 역사는 도봉차량사업소 내에 위치해 있으며 7호선 역 중에서 유일하게 의정부시 소재의 역이다.

역 번호가 709번이라는 것에서 알 수 있듯이 이 역은 7호선 초기 계획에는 없던 역이었으며, 도봉산역을 종착역으로 할 계획이었다. 그런데 도봉차량사업소가 경기도 의정부시 장암동 소재였다는 것이 문제였다. 의정부시에서는 "의정부시에 차량기지만 있고 7호선의 역이 존재하지 않는 것은 말이 안 된다"며 노선 연장을 주장했으나, 정부의 타당성 조사에서 태클을 먹고 연장이 무산되자 도봉차량사업소 옆에다 선로를 빼서 건설한 역이다.

장암역과 도봉산역 사이의 구간을 지하철을 타고 이동하면 외롭고 음산한 느낌을 느낄 수 있다고 한다. 또한 이 구간은 1.4km의 구간으로 멀지 않지만 상당히 느린 속도로 가기 때문에 4~5분이 소요된다.

장암행 열차는 대부분의 단선 역들이 그렇듯이 도봉산행 열차보다 2~4배 긴 간격으로 운행한다. 출퇴근 시간대 배차시격마저도 10~15분, 평시 배차시격은 12~20분이다. 배차는 평일에는 석남행 29회, 온수행 45회이고 토요일과 공휴일에는 석남행 62회, 온수행 12회이다.[2] 도봉산역에서 장암역으로 진입하는 열차는 장암역에서 회차해 나오는 하행 열차를 보내야 진입이 가능하기 때문에, 하행 열차가 출발하기 전까지 도봉차량사업소의 분기기 근처에서 정차했다가 하행 열차를 보내고 장암역으로 진입한다. 열차의 역사 진입 시에는 행선안내게시기에 당역 종착 열차로 표기되지 않고 하행 열차의 행선지가 표기가 되며 안내방송도 당역 종착 안내방송이 아닌 일반 역사의 안내방송이 송출된다.

도봉산포천선의 배차시격이 출퇴근 시간 10분, 평시 20분 정도로 계획되어 있으며 만일 계획대로 도봉산포천선이 운영된다면 도봉산포천선 개통 후에도 장암역 종착열차가 존재하게 될 수 있다.

이 역은 시간표를 확인하고 이용하기 바란다. 다만 2020년 들어 열차 시각의 변동이 잦으므로 개찰구 옆 안내 부스에서 시각을 물어보거나 사이버스테이션을 이용하는 편이 바람직하다.

한때 이 역에서 포천시까지의 연장 계획이 예비타당성 조사에서 여러 차례 실패 이후 예비타당성 결과를 끌어올리고자 노선 계획을 수정하여 양주신도시 경유를 추진하였고, 수 차례의 계획 변경을 거쳐 단선 형태의 도봉산포천선으로 확정되었다. 이 중 장암~옥정 구간이 2019년 말 착공에 들어갔다. 국토교통부에 고시된 도봉산포천선의 시점이 도봉산역이므로 도봉산포천선이 개통될 시 자연스레 도봉산포천선의 구간에 편입될 예정이다. 도봉산포천선 개통에 맞춰 장암역은 현재 위치에서 복선 상대식 승강장으로 증축되며 반대편 승강장 횡단은 불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증축 후의 장암역은 남위례역과 비슷한 형태의 개찰구 위치를 갖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도봉산포천선은 장암역 출발 후 지하로 내려간다.

도봉산포천선 장암역 조감도가 공개되었는데, 현재 장암역과는 다른 구조로 되어 있는 것으로 볼 때 장암역을 신축하려는 계획으로 변경된 것 같다.#

서울교통공사 관할 노선상의 역 중 최북단에 위치한 역이다. 현재 구글 지도상으로는 장암역이 37.704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A노선 운정역이 37.716도에 있는 것으로 나오고 있다. 하지만, 진접선 개통 이후에는 진접역이 관할 최북단 역이 되었으며, 도봉산포천선 개통 이후에는 고읍역에서 포천역이 관할 최북단 역이 된다. 진접역의 위도는 37.72도이며 진접역과 같은 위도상의 역들로는 운정역, 회룡역 등이 있다. 포천역의 위도는 37.89도로 같은 위도상의 역들을 살펴보면 지행역, 임진강역 등이 있다. 서울교통공사의 도봉산포천선 차후 관할 여부에 따라 서울교통공사 단독 관할 최북단 역의 타이틀이 정해진다.

3. 역 주변 정보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 의정부IC가 장암역 바로 남쪽으로 붙어 있다.

앞에서 언급한 이유 때문에 역 시설 자체는 매우 빈약하다. 다른 역에 설치되어 있는 GS25도 이 역만큼은 역 내부에는 존재하지 않으며[3], 동일로에 있는 버스 정류장에서 하차한 다음에 출구를 찾기도 힘들었다. 예전에는 주변에 있는 시설이 고철 처리장이나 수락산, 석림사와 쌍암사 등의 절밖에 찾아볼 수가 없는 곳이었다.[4] 2010년 전까지도 고철 처리장 안에 역이 있었다.

인근의 버스 정류장도 제대로 된 곳이 없었고, 역사와도 어느 정도 거리가 있기 때문에 걷는 것을 귀찮아하는 사람들은 그대로 버스를 타고 동일로를 지나 노원구 상계1동에 있는 수락산역에서 내려 환승했다.

2009년 12월 말에 의정부시청이 역 앞에다가 환승센터(서울 방향 한정)를 설치하면서 이러한 안습한 상황은 어느 정도 벗어나게 되었다. 종전의 고철 처리장을 밀어버리고 그 자리에다 버스전용 우회로와 정류장을 깔면서 환승이 편리해졌다. 거기에 역 바로 옆에는 환승 주차장도 깔았다. 장암역 이용객에게는 희소식이지만 환승센터에서 동일로로 다시 합류할 때 차량의 행렬을 뚫고 들어가기 힘들기 때문에 수락산역이나 노원역으로 가는 승객들은 어느 정도 시간을 뺏기는 불편함을 감수하게 되었다. 물론 의정부 방면 버스를 이용할 때는 상관없다. 서울에서 의정부로 가는 버스를 탄 승객이 갑자기 방향을 틀어서 장암역에서 출발하는 열차를 타는 경우는 많지 않기 때문이다.

그래도 장암역에서 북쪽 방향으로 차를 몰고 조금만 더 가면 경기도 의정부시 장암동, 신곡동이 나온다. 신곡동에 사는 사람들은 가끔 차량이나 자전거 등을 이용해서 이 역에 오기도 한다. 역사 구내에 편의점이 없는 대신 1번 출구 앞 횡단보도 옆에 CU가 있으며, 등산객들을 상대하기 위한 음식점들이나 이디야 커피가 동일로 건너편에 있다.

서울특별시 시내버스 노선 중 이 역 앞에 정차하는 노선은 1154번111번이다.

아일랜드 캐슬이 도보 10분 거리에 있다.
  • 1번 출구: 장암동, 수락산, 의정부 방면, 포천 방면, 장암역환승공영주차장

4. 일평균 이용객

||<tablebgcolor=#fff,#1f2023><tablebordercolor=#747f00><bgcolor=#747f00> 연도 || 파일:Seoulmetro7_icon.svg ||<bgcolor=#747f00> 비고 ||
{{{#!wiki style="margin: -0px -11px -5px"
{{{#!folding [ 2000년~2009년 ]
{{{#!wiki style="margin-top: -5px; margin-bottom: -11px"
2000년 1,057명
2001년 1,362명
2002년 1,739명 비고
2003년 1,862명
2004년 2,155명
2005년 2,304명
2006년 2,464명
2007년 2,251명
2008년 2,249명
2009년 2,230명 }}}}}}}}}
2010년 2,962명
2011년 3,242명
2012년 3,396명
2013년 3,881명
2014년 3,860명
2015년 3,785명
2016년 3,772명
2017년 3,555명
2018년 3,521명
2019년 3,536명
2020년 2,906명
2021년 2,910명
출처
서울교통공사 자료실
  • 7호선에서 제일 한산한 역으로, 부천종합운동장역과 함께 7호선 전체에서 하루 이용객이 1만 명을 넘지 못하는 둘뿐인 역이다. 과거 서울도시철도공사 소속이었던 5~8호선에서 가장 적다.
  • 이용자 중 상당수가 노인 무임승차 혜택을 받는 고령층 수락산 등산객이라 수입 구조에서 더 불리한 면이 있다.
  • 도봉산역이나 수락산역에서 대다수 의정부 시민들이 7호선으로 갈아타기 때문에 이 역의 이용률은 더욱 줄어든다. 같은 동일로상에는 2km만 더 가면 수락산역이 있어 굳이 배차 긴 장암역을 이용할 이유가 없기 때문이다.
  • 1992년 이전에는 부근에는 소나무 숲이 있었고, 이곳은 노원마을 이라고 불리던 한적한 시골 마을 같은 분위기였고, 구 20번 버스 종점에서 출발하는 노원 마을버스가 있었고, 종점에는 육군 제2997부대(제223연대)가 있었다.

5. 승강장

파일:장암역역명판.jpg
7호선 역명판
파일:장암역 승강장.png
7호선 승강장
종착역
도봉산
파일:Seoulmetro7_icon.svg 서울 지하철 7호선 도봉산·상봉·강남구청·온수·석남 방면

1면 1선의 단선을 가진 지상역으로, 스크린도어가 설치되어 있다. 맨 끝에는 차단문이 있고 도봉차량사업소 직원들이 출퇴근할 때 사용된다.

6. 연계 버스

7. 둘러보기

파일:Seoulmetro7_icon.svg 서울 지하철 7호선역 목록
{{{#!wiki style="margin: 0 -1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1] 2025년 고읍역 방향으로 탑석역 개통 예정[2] 2022년 1월 1일 까치울역 - 석남역 구간 운영권이 인천교통공사로 이관되면서 시각표가 개정되어 평일에는 석남행이 절반 넘게 줄었고 기존 부평구청행은 없어졌다. 반면 주말과 공휴일의 석남행이 늘었다.[3] 하지만 역 앞과 길 건너편에 각각 편의점이 하나씩 있기 때문에 별 상관은 없다.[4] 참고로 수락산 정상은 수락산역보다 이 역이 더 가깝다. 그러므로 수락산 정상을 빨리 찍고 싶다면 이 역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