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9-25 02:52:10

윤용현

파일:external/tv03.search.naver.net/200803251853428961.jpg

1. 소개2. 출연작
2.1. 드라마2.2. 영화

1. 소개

이름 윤용현
출생 1969년 7월 19일[1], 충청남도 홍성군
신체 180cm, 72kg, A형
가족 부인과 슬하 1남 1녀
학력 서울예술전문대학 연극학과
종교 불교

대한민국의 배우. 드라마나 영화 등에서 주로 악역으로 출연하며 악역 배우로써의 이미지가 강하다.

초등학교 6학년 때 학예회 연극에서 인디언 추장 역을 맡았는데 그 때 보러왔던 외할머니의 웃는 모습을 태어나서 처음 본 후 연기로 사람을 즐겁게 해주고 싶다는 마음으로 배우를 꿈꾸기 시작했다고 한다.

이후 1987년부터 대학로에서 연극배우로 활동하다가 1994년 MBC 23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2] # 데뷔 당시 1년 선배가 차인표, 동기가 안재욱, 1년 후배가 정준호여서 그런지 방송국 내에서 강한 인상으로 주목을 받았고 특히 조형기는 "방송 생활 10년만에 강간범 할 수 있는 놈이 드디어 후배로 들어왔다"라고 말했다.

1999년 드라마 왕초에서 깡패 "도끼"로 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했는데 원래는 4~5회 정도만 출연할 예정이었으나 왕초에게 맞는 연기를 하는 도중 후배들 앞에서 맞는 연기를 하기 민망하다는 느낌이 들어서 맞을때마다 "이거 맞아서 그런 거 아니여, 미끄러진 거여"라고 충청도 사투리로 애드립을 쳤는데 이게 시청자들과 제작진에게 어필이 되었는지 고정 캐릭터로 남게 되었다.

이후 2002년 드라마 야인시대에서 신영균 역으로 많이 알려졌으며[3]이후에도 많은 드라마, 영화에 출연했다. 2012년에는 "제1회 K-드라마 스타 어워즈"에서 악역상을 수상하였다.

2007년 3월에 9살 연하의 피아니스트인 박수진씨와 결혼했다. 드라마에서의 인상이 강렬했는지 처가의 결혼 반대가 심했다고 한다.#

연기 외에도 2002년에 경기도 일산에서 "도끼와 뻘"이라는 조개구이 전문점을 차려서 나름 성공한 맛집으로 알려졌으며 이후 식당경영은 친형에게 맡기고 2018년부터 세종시 부강면에서 "오티움"이라는 이름의 웨딩홀을 운영하고 있다결혼식 할때마다 직접 신랑신부 축하해주러 나오신다.

주로 파워풀한 배역을 자주 맡는 편이다. 야인시대의 신영균이라든지, 대조영에서 계필사문이라든지, 천추태후에서의 야율적로라든지, 자이언트에서 고재춘이라든지, 제5공화국에서 고문을 잔인하게 하는 준사관이라든지.

하지만 누룽지 선생님과 감자 일곱 개라는 어린이 드라마에서는 순박한 시골 청년을 그야말로 맛깔나게 잘 표현하는 등, 다른 연기도 충분히 가능하다. 배우 본인은 "코믹한 배역이 원래 성격과 맞다. 사람을 웃기는게 좋다"라고.

악역을 하면서도 가장 찝찝했던 연기는 "제5공화국"에서 정승화를 욕하고 고문하던 연기로 드라마가 끝난 후 소주 한병과 담배 한갑을 들고 국립대전현충원에 있는 정승화의 묘소에 방문해 "죄송하다. 제가 이런 역할을 했다"라고 사과하며 절을 올리고 왔다고 한다.

미국프로레슬링 선수사모아 조와 많이 닮았다.

2. 출연작

2.1. 드라마

2.2. 영화



[1] 음력 6월 6일이다. 근데 프로필에는 5월 3일로 되어있다.[2] 안재욱, 이현경, 유태웅, 최지우, 이민영과 동기다.[3] 공교롭게도 처음 인지도를 올린 도끼역으로 출연했던 왕초와 야인시대는 시대적 배경이 겹친다. 다만 도끼는 개그 캐릭터 성향이 강했던 반면 신영균은 진지하고 굵은 이미지의 깡패라는게 차이점.[4] 여담으로 야인시대 관련 합성물에서 신영균 자체가 출연비중이 많은 편은 아니나 그가 했던 어떤 장면은 합성물에서 엄청나게 사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