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07 10:17:07

샤오 칸

파일:Shao_Khan_MK11.png

파일:external/cdnb1.artstation.com/ryan-otero-shaokahnhelmet2.jpg
제왕의 투구. 아마 샤오 칸하면 먼저 떠오르는 것일지도.

Shao Kahn

1. 개요2. 설명3. 평가4. 코탈 칸과의 차이5. 명대사6. 기타7. 시리즈 변천사

1. 개요

모탈 컴뱃의 주요 악역. 아웃월드의 황제로 연령은 불명. 이름은 중국식이지만 일본풍의 갑옷을 입고 있고, 주로 해골 투구를 착용한 노출도 높은 전위적인 모습을 하고 있다. 사용하는 무기는 레이스해머(Wraithhammer)[1]와 장창.

정복을 통하여 만물을 자신의 발 아래에 두는 걸 추구하는 패권 지배자인 만큼 성향은 질서 악.

2. 설명

초기엔 성우가 아닌 게임 디자이너 스티브 리치(Steve Ritchie)가 목소리를 담당했다. [2] 모음집1, 모음집2, 2편 vs. 3편

제왕의 성우들. 비교해보자.

영화판에서 본래 라이덴의 형이였다는 설정이 있지만 [3] 이는 영화만의 설정으로 공식이 아니다.[4] 그의 과거에 대해서는 아웃월드의 황제였던 오나가를 섬겼었지만, 이후에 아웃월드의 황제자리에 욕심을 가지고 오나가에게 흑마법을 건 음료를 먹여 독살한 뒤 황위를 도둑질했다는 것밖에 알려진게 없다.

아웃월드의 황제가 된 샤오칸은 다른 차원계들을 공격하기 시작했으며 그중 에데니아를 침략해 제로드 왕을 죽이기에 이른다. 그리고 제로드 왕의 부인인 신델과 공주인 키타나를 잡아왔으며 샤오칸의 부인이 되는 걸 비관한 신델이 자살하자 그녀를 되살려 억지로 살게 한다. 키타나는 세뇌시켜 자신의 암살요원으로 이용했다. 모탈 컴뱃 9에 따르면 신델이 자살하며 자신의 목숨으로 어스렐름에 보호막을 쳐서 샤오칸이 직접적으로 침략을 못하게 돼서 모탈컴뱃 토너먼트를 시작했다고 나온다. 키타나는 샤오칸이 자신의 아버지인 걸로 알고 있었다.

이후 어스렐름을 공격하기 위해 모탈 컴뱃 대회를 열고, 섕쑹을 부하로 만들었다. 섕쑹은 젋은 시절 아웃월드 전사들과 모탈 컴뱃으로 대결하던 도중 금지된 마법을 사용해 아웃월드의 전사를 죽이고 추방되었는데, 이를 계기로 수하로 두게 된다. 섕쑹이 리우 캉에게 두들겨 맞고 와서 목숨을 구걸하자 그를 회춘 시켰고 키타나의 클론밀레나를 만들게 했다. 그리고 샤오칸 또한 리우 캉에게 두들겨 맞기에 이른다.

샤오칸은 본격적으로 어스렐름을 침공하기 위해 그의 소울 스틸 마법을 발동했고 라이덴이 보호한 몇명의 지구인을 제외한 모든 지구인의 영혼을 빼앗아가기에 이르렀고... 흠좀무(에드 분이 좋아한다고 말한 모탈 컴뱃 3의 세기말 적 분위기는 이 때문.). 쿵 라오와 싸워 그를 죽이지만(혹은 중상을 입히지만) 또다시 리우 캉에게 두들겨 맞아 먹은 영혼을 다시 토해내게 되었다.

리우 캉에게 두들겨 맞은 이후 회복기간이 필요했던 샤오칸은 다른 차원계에 대한 침략을 중단했고 모탈 컴뱃: 데들리 얼라이언스에서 새로운 부하로 콴치를 데려온 섕쑹을 맞아주다가 둘에게 살해당한다.

하지만 살해당한 건 그의 카게무샤였고 그는 당시 전쟁중에 뒷치기를 당해 사경을 해매고 있던 고로를 마법으로 치료해주고 영원한 충성을 약속받는다.

그리고 그는 부활한 오나가를 다시 죽이기 위해 밖으로 나오지만 슈진코나이트울프가 그를 다시 가둬놓기에 이른다.

현재는 모타로를 쫓아내고 고로를 다시 수하로 들임으로서 쇼칸족 전체가 샤오칸의 산하로 들어왔고 신녹의 복귀가 은근히 마음에 걸렸는지 맹호 킨타로와 여전사 쉬바에게 신녹의 처치를 명령한 모양이다.

2.1. 모탈 컴뱃(2011)

성우는 밥 카터.

샤오 칸 최대 전성기. 역대 최고의 카리스마와 포스를 보여준다.

섕쑹콴치의 중계로 오나가와 동맹을 맺었고 모탈 컴뱃: 아마게돈의 최종 승리자[5]가 되지만, 스토리가 과거로 돌아가버리는 바람에 모든게 없던 것이 되고 말았다. 스토리 시작에는 승리하기 직전이었지만 라이덴이 과거의 자신에게 계시를 내려 과거로 돌아간다. 처음에 모탈컴뱃을 통해 합법적으로 정복을 하려하지만 리우 캉에게 섕쑹이 패배해 실패, 그 후 규칙을 바꾸면 된다는 섕쑹의 말에 따라 쿵 라오를 죽이고 리우 캉과 싸우지만 또 패배하고 콴치 덕분에 죽다 살아난다.[6] 하지만 신델을 부활시켜 어스렐름의 보호막을 없앤 뒤 직접 어스렐름을 침공하고[7] 새로운 힘을 얻어 엘더 갓과 맞짱을 뜰 수 있는 힘을 얻지만, "어스렐름을 강제로 합치게 한 뒤 합법적으로 샤오칸을 제거"라는 라이덴의 발상에 의해 엘더 갓의 힘이 깃든 라이덴에 의해 패배, 소멸한다.

9편에서 비록 사망했지만, 그의 모탈컴뱃 최고의 악역이라는 포지션은 더욱 굳건해졌다. 9편 스토리모드 인트로를 통해 모탈 컴뱃 아마겟돈의 승리자라는게 밝혀졌으며, 마지막에는 어스렐름으로 내려온 엘더 갓 여러명과 싸우기 때문. 아마겟돈의 승리자라는 것은 그 당시 살아있던 모든 모탈 컴뱃 전사 중 최강자[8]임을 뜻하며, 게임 본편에서 엘더 갓이 직접 개입해야만 했던 악역은 샤오칸이 유일하다.


샤오 칸 플레이

X레이 기술 명칭은 It's Official. 가드불능에 56~60% 데미지를 자랑한다.[9]

2.2. 모탈 컴뱃 X

9편에서 소멸했기에 등장이 없었으나 25주년 기념으로 모바일 에서 고로와 함께 참전이 확정되었다.

파일:external/www.mortalkombat.at/5262-8c6bc935-large.jpg
그래도 몇몇 캐릭터 인트로 대사에 언급되거나 엔딩에 잔조 출연, 그가 입었던 의상과 레이스 해머가 배경에 나오는등 그의 존재감은 여전히 남아있다.

샤오 칸의 사망 후 밀레나를 위시한 그의 잔당 세력을 비롯해 각지의 여러 크고 작은 세력들이 다툼을 펼치다가 코탈 칸이 아웃월드를 차지하여 새로운 황제에 등극. 그리고 밀레나와 바라카는 코탈 칸에게 끝가지 대항하다 결국 모두 토벌되어 사망. 어째서인지 샤오 칸의 갑옷과 레이스 해머가 콴치의 요새에 놓여져있었다.[10] 뿐만 아니라 콴치의 피 구덩이에서 부활중인 시체가 하나 있는데 정황상 샤오 칸을 사역마로 되살려서 신녹을 물리치고 네더렐름의 군주가 될 속셈이었던 것 같다.(이는 9편의 콴치의 아케이드 엔딩이기도 하다[11].)

2.3. 모탈 컴뱃 11



성우는 아이크 아마디.[12]

모탈 컴뱃: 아마게돈 이후 13년만에 정식 캐릭터로 편입되었다.[13] 사전 예약 구매자들에게는 무료로 증정되며, 이후로는 DLC 캐릭터로 분류되어 직접 구매해야 한다.[14] 특이점이 있다면 mk9에선 외형은 초인 수준이지 몸은 인간에 다름없는데, 여기선 전체적인 모습이 거의 반신이 용마냥 우락부락해졌다.[15][16]이번 작에선 얼굴도 공개됬는데, 정말 인간이 아닌것은 확실한 것으로 보인다.
공식적으로 플레이어블로 승격됨에 따라 망치의 사용이 필살기 용도로 그쳤던 전작들과는 달리 기본공격에 광범위하게 쓰였고, 투창 또한 찌르거나 휘두르는 등으로 사용범위가 넓어졌다. 샤오 칸 하면 생각나는 특유의 도발 역시 건재.

코탈 칸이 샤오 칸의 부하였던 컬렉터를 처형하기 직전에 크로니카에 의해 과거 모탈 컴뱃 대회 중인 샤오 칸이 소환되었다. 예전에 알고 있던 코탈 장군이 칸이 되었다고 하자 그 왕좌는 자신의 것이라며 코탈 칸에게 싸움을 걸고 어스렐름의 전사들이 코탈 칸에게 붙으면서 경기장이 아수라장이 되어버린다.[17]

하지만 코탈 칸과의 전투에서 밀리자 크로니카의 사주를 받은 드보라의 도움으로 탈출하게 된다. 그리고 탈출 이후 자신이 죽은 뒤의 상황을 알게되는데 드보라가 밀리나를 살해해 코탈이 칸이 되는 걸 도와줬다고 말하자 드보라를 죽일려고 들었다. 그러나 크로니카가 나서서 말리고 라이덴이 없는 세상을 약속 받으며 크로니카의 편이 된다.

이후 다시 한번 코탈 칸을 죽이고 왕좌를 차지할려고 하나, 쇼칸족과 타카탄족을 설득하여 규합한 키타나가 난입해 방해하고, 설상가상으로 그 자신은 키타나에게 얼굴에 큰 상처를 입고 기절하는 치욕스러운 패배를 당하며 자신이 되찾으려고 한 권좌를 코탈 칸이 키타나에게 넘겨줌으로서 완전히 닭 쫓던 개 지붕 쳐다보는 신세가 된다. 이후로는 출현 끝.
남의 장깃말로 쓰이다 비참하게 패배한 말로는 예전의 위엄을 생각하면 안습. 거기다가 기가 막히게도 일단은 살아있는데 미국의 모탈리언들은 아예 샤오 칸을 고인 취급하여 생사 여부를 두고 잠깐 논란이 있었으나[18] 11의 스토리를 공동으로 집필한 션 키텔슨(Shawn Kittelsen)이 샤오 칸은 죽지 않았다고 트위터로 발표함으로서 샤오 칸 생사 논란은 종결되었다. 아무튼 패황 최악의 굴욕기.[19]

페이탈리티는 다음과 같다.
  • 망치로 복부와 뒤통수를 가격해 쓰러트린 다음, 정수리에 스매싱을 날린다. 망치를 맞은 머리는 몸 안으로 들어가서 등을 통해 빠져나와 척추가 달린 채로 날라간다.
  • 망치로 상대의 머리를 내리찍어 몸속으로 절반만 집어넣은 뒤, 창으로 찌르고 아랫쪽을 갈라 머리가 빠져나오게 한다.

3. 평가

Blaze was no match for Shao Kahn the Konqueror. His strength increased tenfold, the Forces of Light could not fend off his final invasion as he merged each realm with Outworld. But his ultimate triumph was soon to be his downfall. With nothing left to conquer, Shao Kahn was driven to madness.
블레이즈는 정복 군주 샤오 칸의 상대가 되지 못했다. 그(샤오 칸)의 힘은 10배로 상승했고, 빛의 세력은 각 차원계들을 아웃월드와 합병하려하는 샤오 칸의 최후의 공세를 막을 수 없었다. 그러나 그의 궁극의 승리가 곧 그의 몰락이 되었다. 더 이상 정복할것이 남아있지 않게 되자, 샤오 칸은 미쳐버렸다.
모탈 컴뱃: 아마게돈의 샤오 칸 엔딩. 9편 오프닝에도 나왔듯이 아마게돈 최후의 승자는 샤오 칸이다. 그라면 그 다운 엔딩.

오나가가 재위하던 당시의 제국보다 훨씬 넓은 차원계 영토들을 편입해 제국을 확장시켰으며, 샤오 칸 시절의 아웃월드 군대는 말 그대로 차원계 군대 세력을 통틀어 최상위 급의 강성대군이었다. 양 측 시간대에서 어스렐름에 쳐들어와 어스렐름의 방어선을 완전히 무너뜨렸고 멸망 직전까지 끌고 간 전적도 있다(3편, 9편). 특히 9편에서는 결정적인 순간에 샤오 칸이 엘더 갓의 처벌을 받고 소멸했기에 망정이지, 그렇지 않았다면 어스렐름은 그 자리에서 콩가루가 되었다. 거기다 본인이 무골 성향이었던 만큼 휘하의 고위 전사 육성에도 열심히 투자했던지라 강력한 그의 전사들은 모탈 컴뱃에서 항상 그에게 승리를 가져다 주었고, '위대한 쿵 라오'나 '리우 캉'이라는 뜻밖의 변수들이 아니었다면 확실히 어스렐름은 그의 손아귀에 들어왔을 것이다. 아울러 영겁의 세월을 제국의 황제로 군림하며 그 자리를 지켜 왔다는 것은 무력뿐만 아니라 자신의 자리를 보전할 줄 아는 지략 또한 엄청나다고 할 수 있다. 근성도 대단해서 원하고자 하는 것은 수 백, 수 천 년을 기다리거나 수단 방법 안 가리며, 이도저도 안 되면 모든 걸 내던져서라도 끝내 거머쥐고야 마는 끈기와 집요함도 가지고 있다. 그리고 일반적인 무력뿐만 아니라 마법에도 능해 섕쑹이 사용하는 영혼 마법과 스칼렛이 사용하는 피의 마법 모두 그가 가르쳐 준 것이다. 비록 폭군일지라도 그의 무력에 매료되어 그를 따르는 이들도 있는 만큼, 코탈 칸이나 신흥 여제가 된 키타나와는 방향성이 다를지언정 지도자의 자질도 있기는 있다. 이로 미루어 보아 샤오 칸이라는 개인의 능력은 유능하면 했지 절대 무능하거나 실력없다고 할 수 없다.

문제는 샤오 칸이 지닌 이 모든 강점들이 결국 악마의 재능이라는 것. 군인으로서 유능한 사령관이라는 사실은 부정할 수 없으나, 그의 사상은 본인의 재능을 건설적인 방향으로 발휘하는 데 전혀 관심이 없고 오로지 타 차원계 정복에만 정신이 팔려 있는 전쟁광이라서 반대파/정적(잠재적, 실제 둘 다) 숙청이나 반란 진압, 토벌 관련된 건을 제외하고는 도대체가 정치라는 것에 신경을 안 쓴다. 따라서 샤오 칸이 다스리는 아웃월드 제국은 고대 그리스스파르타보다도 더욱 악랄한 전쟁경제로 이루어져 있으며, 그의 가혹한 공포 정치에도 불구하고 국가 내부에는 온갖 부조리와 소란이 만연하다. 당장 모탈 컴뱃 11의 스토리 모드에서의 코탈 칸과 컬렉터의 대화를 보더라도 샤오 칸의 청정 아래서 사회적/경제적 약자가 법률의 보호를 공정히 받는 것은 꿈도 꿀 수 없는 일이었던 듯. 전임 황제 오나가 시절에는 그래도 내부 기반은 튼실했다는 것을 감안하면 국가 운영 능력은 오나가보다 확실히 떨어진다. 사실 그의 입에서 아웃월드의 '백성들'이 언급된 적은 시리즈를 통틀어 단 한 번도 없다. 왜냐면 그의 머리 속에 백성이라는 존재는 없기 때문이다. 그가 원하는 것은 오로지 자신의 정복욕을 충족시켜 줄 장기말들과 노예들 뿐이었다. 오직 차이점이라고는 장기말들의 실력/값어치 차이에 따라 대우가 다를 뿐. 그리고 이건 소위 '딸' 밀레나와 수양딸 키타나, 그리고 본인이 품으려 했던 신델도 예외가 아니라서 11에서 키타나와 적으로 만났을 때 "네가 지금처럼 배짱이 있었으면 짐도 밀레나가 필요 없었을 텐데"라며 그렇게 아끼는 듯한 밀레나 또한 장기말인 양 빈정거리고, 신델은 본인이 살아 있어야만 지구와 아웃월드 결계를 해제할 수 있으니까 악 성향으로 어거지로 부활시켜 놓고서 쓸모가 없어지니 그녀의 혼을 지옥의 흑마법사 콴치에게 팔아넘겼다. 그리고 신델을 가지려고 했던 것도 다른 의미가 있는 것이 아니라, 단순히 승자가 패국의 왕비를 전리품으로서 갖는다는 전형적인 클리셰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 수양딸이었던 키타나도 10,000년을 넘도록 봐 왔고 키타나도 그를 아버지처럼 여기고 열심히 섬겨 왔건만, 진실이 탄로나는 순간 바로 처형 명령을 내리고, 대체 시간대에서는 그녀가 죽자 신델과 마찬가지로 콴치에게 혼을 팔아 버렸다.

통치 방식 또한 전형적인 암군인데, 아웃월드 종족들 중에서 특정 종족을 총애하여 그들에게 누릴 수 있는 온갖 특권을 부여해서 자신에게 '충성'하게 만든 후 그들을 이용해먹다가 어느 시점에서 그들을 내치고 특권을 그들로부터 박탈한다. 그렇게 하고 나면 다른 종족을 총애하고 그들에게 혜택을 부여하여 이용해먹다가 어느 시점에서 그들을 팽하고 또 다른 종족을 혜택으로 포섭... 이런 식으로 번갈아가며 제국 휘하의 종족들을 중용함과 동시에 그들을 서로 견제하게 만드는 방식이다. 이러니 종족들끼리 서로의 사이는 좋을 수가 없다. 물론 본래부터 서로의 사이는 나쁘지만, 그걸 더욱 부채질하는 건 샤오 칸이다. 이들이 서로 다투지 않을때는 딱 한 경우: 샤오 칸의 명령 아래 차원계 정복전을 나갈 때. 그렇게 해서 샤오칸의 총애를 잃고 힘싸움에서 밀려나게 될 종족들은 찬밥 신세는 물론이요 최악의 경우 자신들의 존속을 부지못할 상황까지 간다. 그나마도 샤오 칸의 관심을 끌 정도의 무력을 가진 종족들도 소수라서 상대적으로 힘이 약한 나머지 많은 종족들은 샤오 칸의 주목 자체를 기대할 수 없다. 그리고 이 점을 11에서 키타나가 바라카를 포함한 타카탄족에게 일깨워주고, 그들로 하여금 샤오 칸을 등지게 만들며 결국 샤오 칸이 처참하게 패배하고 몰락하게되는 초석이 된다.[20]

대체적으로 개인의 능력은 탁월했으나, 항상 그 피도 눈물도 없는 성품이 문제였다. 그 성격이 세력을 모으기엔 도움이 되는 부분도 있었으나 궁극적으로는 발목을 잡았고 결국 그를 몰락시켰다.

4. 코탈 칸과의 차이

코탈 칸이 긍지 높고 개념있는 태양왕이라면, 샤오 칸은 폭군이라고 할 수 있다. 말 그대로 안티테제.

9편에서 킨타로를 꺾은 쿵 라오를 뒤치기해서 죽이는 모습, 11의 개인 엔딩에서 갑툭튀하여 타케다를 압사시켜버리는 모습 등을 보면 전사로서의 긍지같은 건 애저녁에 밥말아먹었다. 쿵진과 정식으로 공정한 1대 1 결투를 해서 쿵 진이 이기자 그의 뜻을 존중한 코탈 칸과는 정반대.

아울러 모두 알다시피 3편, 9편에서 약조를 멋대로 파기하고 지구를 침공했다. 이것은, 모탈 컴뱃을 통하지 않은 차원 합병은 불법이지만 차원 침략 자체는 상관없다는 엘더 갓들의 방침인데, 모탈 컴뱃의 이러한 숨은 헛점을 깨달은 순간 본인이 제안한 약속을 제 스스로 쌈싸먹고 지구로 쳐들어갔다. 코탈 칸 역시 결국에는 지구계와의 동맹을 파기하긴 했지만, MKX의 상황을 보면 꼭 그만을 탓할 수는 없다.[21] 그래도 코탈이 약조를 지키려고 나름대로 노력이라도 했고, 어길 때 어기더라도 합리적인 이유가 있었던 것에 비해[22], 샤오 칸은 '힘이 있는 자가' 일방적으로 약정을 파기하여 차원계간의 조약, 아웃월드 군주의 선언 가치를 휴지 조각으로 만들었다.

다만 이런 저열한 요소들과는 별개로 본인의 무용은 어마무시한데, 차원계들을 휩쓴 패권군주답게 전투력은 샤오 칸쪽이 한 수 위다. 코탈 칸이 대검으로 어깨를 찍어도 무시무시한 맷집으로 버텨내서 역전했고, 나중에는 처형 직전까지 몰아 넣었다. 물론 코탈 칸도 과거 그의 장군으로 활동했었고, 오쉬텍 전사 출신이기에 대등하게 싸웠지만, 결국 중상을 입고 패배했다.

5. 명대사

클래식 3부작
  • I am Shao Kahn. Bow to me!
    (짐은 샤오칸. 예를 갖춰라!)
  • Feel the wrath/power of Shao Kahn!
    (짐(샤오칸)의 분노/힘을 느껴봐라!)
  • You weak, pathetic fool!
    (나약하고 한심한 치우놈!)
  • You will die, mortal!
    (죽음을 맞게 되리라, 필멸자여!)
  • All too easy!
    (너무나도 쉽군!)
  • Finish him/her!
    (그를/그녀를 끝장내라!)
  • Don't make me laugh!
    (웃기지 마라!)
  • Prepare to die!
    (죽을 준비를 하라!)
  • I rule this world!
    (짐이 이 세상을 지배한다!)
  • You are nothing!
    (하찮은 놈!)
  • You are still trying to win?
    (아직도 이기려고 애쓰는가?
  • It's official, You suck!
    (이게 공식이다. 한심한 놈!)[23]
  • No, no! Noooooooooooo!!
    (안 돼, 안 돼! 이럴 수 없어!!)
    [Mk 2 샤오칸 격파 시]

모탈컴뱃9
  • My venom spreads. It is the end of all things. Armageddon. - 아마게돈의 최종 승리자가 되자
    (짐의 독이 퍼지리라. 만물의 종말. 아마게돈이다.)
  • They masquerade as dragons, but are mere toothless worms.
    (놈들은 용인 척하지만, 이빨빠진 벌레들일 뿐이지.)
  • Witless boy. Do you know who I am? - 리우 캉에게
    (어리석은 꼬맹이. 짐이 누군지 아느냐?)
  • An anemic effort from ineffectual deities... Today, I become THE ELDER GOD! - 엘더 갓들에게
    (무력한 신들의 연약한 진력이군... 오늘로, 짐이 고대신이 되겠노라!)
  • And what do I gain from granting this bold request? - 섹터와 사이렉스에게
    (그래서 그대들의 뻔뻔한 요구를 들어주어서 짐이 얻는 건 뭔가?)
  • Ah, Raiden. You have come to your senses. - 라이덴에게
    (오, 라이덴. 정신을 차렸나보군.)
  • Ages wasted in foolish resistance. Now is the dawn of my rule.
    (바보같은 저항을 하느라 수많은 세월이 소모되었지. 이제는 짐의 통치 시작이다.)
  • All these ages you have fought me. You denied me my rightful claim. Not this time. - 항복한 라이덴에게
    (네놈은 그동안 죽 짐과 대립했다. 네놈은 짐의 당연한 권리를 부정했지. 이번엔 그리 안될걸.)
  • Now, Raiden. Your world ends. - 떡실신된 라이덴에게
    (자, 라이덴. 네놈의 세계는 끝이다.)

모탈 컴뱃 11
  • Empires must expand or die!
    (제국은 확장하지 않으면 말라 죽는다!)
  • Let us make OUTWORLD great again! - 대 콜렉터전 인트로 대화에서
    (우리가 아웃월드를 다시 위대하게 만들자!)[24][25][26]
  • You are finished. - 브루탈리티 승리대사
    (네놈은 끝났어.)

6. 기타

파일:external/img15.deviantart.net/mk_vs_dc___kahn__s_hammer_by_fullm8n-d3g8d7w.png
샤오 칸의 권능 그 자체와도 같은 레이스해머(Wraithhammer). 샤오 칸하면 2번째로 떠오르는 것.

승리포즈(I am the man)는 망치를 위엄차게 어깨에 짊어지자 배꼽 피어싱을 한 여자가 기어와 다리를 껴안는다.


9편의 페이탈리티는 두 종류로, 평범(?)하게 망치로 후려쳐서 떡으로 만드는 것과 상대의 명치로 두 손을 쑥 집어넣고 그대로 팔을 벌려 사람을 말 그대로 둘로 찢어놓는 것이 있다. 특히 후자의 연출 박력은 정말 ㅎㄷㄷ...

끝판왕이라는 포지션에 비하면 필살기들이 다소 부실하다.(극장판에서처럼 바지를 입고 나왔어도 마찬가지) 그냥 망치 던지기, 창던지기에 몸통박치기와 뭐가 즐거운지 웃고 있기와 삿대질 정도. 필살기 하나하나만 놓고 본다면 차라리 차기 쇼칸족의 왕이 될 고로 왕자와 켄타우리언 족 전사 모타로가 훨씬 강력해보인다. 치트키를 써서 샤오칸을 선택해 플레이해본 유저들의 반응은 "저거 보스 맞아?"일 정도. 다만 상단으로 뻗어나가는 몸통박치기는 후딜이 적기때문에 무한콤보가 가능하다.

2편에서는 스테이지 배경으로도 등장하며 모탈컴뱃의 주최자답게 게임상에서 라운드 시작 시의 FIGHT!페이탈리티 커맨드를 입력할 때 나오는 FINISH HIM! 같은 대사는 전부 이분이 외친다는 설정이다. 모탈 컴뱃(2011)크레토스 트레일러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근데 샤오칸을 피니시할 때도 이 목소리는 똑같은 목소리가 나온다. 그리고 대전시 샤오칸이 승리하면 (캐릭터 이름)Wins 대신 I Win이라는 자막이 나온다. 그런데 이게 좀 불공평한 게 자기가 패할 경우 FINISH ME라고 씩씩하게 외쳐주진 않는다는 점이다. 실제로도 샤오칸과 킨타로에게는 페이탈리티를 걸 수가 없다. 같은 쇼칸족이라도 고로와 킨타로에게는 페이탈리티를 걸 수 없고 쉬바에게는 걸 수 있다. 또한 2편에서 샤오칸 보스전 때는 배경에서 사라진다(당연하지만). 사실 보스전 때 툭하면 도발을 해서 빈틈을 노출한다.(...) 하지만 9편에선 어느정도 슈퍼아머가 있어서 까다롭다.

그래도 황제는 황제인지라 베이발리티로 끝장내도 "You Suck!"과 함께 도발하며 웃지, 대다수의 캐릭터들처럼 울지 않는다.[27]

덤으로 극장판의 샤오칸은 바지를 입고 있다. 그리고 모탈컴뱃9에서 쟈니 케이지가 샤오칸을 첨 보고 머리에 소뼈를 뒤집어쓴 레슬러라 평했다.(...)

모탈 컴뱃 vs. DC 유니버스에선 라이덴에게 패배한 뒤 다크사이드와 융합해 다크 칸으로 재탄생. 레이지(RAGE)의 힘으로 세상을 혼돈으로 몰고가려고 하지만 라이덴과 슈퍼맨에게 패배하고 DC 유니버스 측 엔딩에선 최종 스테이지의 한 부분이었던 다크사이드의 궁전에 남겨지는 바람에 아공간으로 추방당한다. 샤오칸을 본 뒤 서로 눈을 마주치며 씩 웃는 슈퍼맨과 렉스 루터가 인상적. 인저스티스: 갓즈 어몽 어스에서는 서브제로와 함께 카메오로만 등장.

실사 영화판에서는 첫번째 영화 엔딩에서 목소리로만 출연했고 두번째 영화에서 메인 악역으로 나온다. 재미있게도 2편에서의 배우가 브라이언 톰슨(Brian Thompson)이라는 배우인데 이 배우는 터미네이터에서 T-800에게 심장을 궤뚫려 살해당한 불량배 역할을 맡았었다. 때문에 관련 영상에선 페이탈리티 드립이 흥하고 있다(...). 또한 데이터 마이닝으로 밝혀진 DLC 명단에 터미네이터가 있는데 크로니카는 T-5000내지 T-Infinity와 흡사하고[28] 프로스트와 트라이보그는 T-X와 비슷해 아놀드 슈워제네거를 모티브로 한 T-800기종이 유력하다. 대사도 유출된 것을 보면 최소한 묵언수행하는 게스트는 아닌것으로 보이고 열화판 트라이보그로 나올 가능성이 크다. 가장 유력한 기종은 제니시스의 팝스.

7. 시리즈 변천사

파일:external/orig12.deviantart.net/shao_kahn_by_gabe687.jpg
모탈 컴뱃 2

파일:external/vignette1.wikia.nocookie.net/Shao_Kahn_art_sketch.jpg
모탈 컴뱃 3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Shao_Kahn_MK_Unchained.png 파일:external/vignette2.wikia.nocookie.net/Shao_Kahn_MK_Unchained_Alt.png
디셉션, 언체인드, 아마겟돈

파일:external/vignette4.wikia.nocookie.net/Mkd-shao-kahn1.jpg
소림승

파일:external/www.fightersgeneration.com/shaokahn-mk3-character-artwork.jpg
맨 얼굴

파일:external/www.fightersgeneration.com/shaokahn-mk9-artwork.jpg
대체 시간대


[1] 모탈 컴뱃 11등장 인트로를 보면 굉장히 무거운 것으로 보인다. 병사 두 명이 낑낑대면서 힘들어하는데 정작 주인은 가볍기라도 한 듯 쉽게 들어올리기 때문.[2] 스티브 리치가 자신이 스태프로 참여한 게임에 목소리 출연하는 걸 매우 좋아한지라 샤오칸 역을 맡았었다. 그가 모탈 컴뱃 9에 샤오칸 음성을 못맡아서 많은 올드팬들이 애석해했다고. 여담으로 모탈컴뱃이라는 이름을 가진 것 자체가 스티브 리치의 제안 덕분이다. 스티브 리치가 맡은 샤오칸이 모탈컴뱃의 개최자였다는걸 감안하면 엄청난 네타인셈. 그가 아니었으면 이 게임의 이름은 데스블로우, 쿠미테, 드래곤 어택, 페이탈리티 중 하나가 될 뻔했다.[3] 개발기간 당시에는 타카탄족의 대왕이라는 설정.[4] 영화판에서는 신녹이 라이덴과 샤오칸의 아버지이며 라이덴쪽이 형이고 샤오칸 쪽이 동생이였다. 물론 팬들은 무시한다.[5] 이게 대단한게 오나가, 신녹 등을 모두 제치고 승리를 차지한 것이다. 즉 그 당시 살아있던 모탈컴뱃 전사 중에서도 최강자라는 뜻.[6] 가슴팍이 관통당해서 콴치가 아니었다면 즉사. 실제로 샤오칸이 죽은 것처럼 보인 이후 샤오칸의 부하들은 분열하기 시작한다. 모탈컴뱃X의 프리퀄 코믹스를 구성하고 있는 작가에 의할 것 같으면 샤오칸이 라이덴에게 패하여 소멸된 후 아웃월드 제국은 크고작은 국가로 분열되어 쟁패전이 벌어졌다고.[7] 엘더 갓들 말로는 침략 자체는 불법이 아니랜다. 단지 두 세계를 합치는 행위가 불법이지...[8] 흔히 최강자 대우를 받는 리우 캉은 당시 사망한 상태. 또, 샤오칸은 오나가, 섕쑹, 콴치와 동맹을 맺고 피라미드로 같이 갔는데 아마겟돈에서 승리했으니 이들을 모두 물리쳤다는 뜻이다.[9] 52%라고 나오지만 실제 데미지는 더 높다.[10] 레이스 해머는 대전 중에 직접 플레이어 캐릭터가 상대를 공격하는데 활용도 가능하다.[11] 또한 모탈컴뱃X에서 콴치로 신녹에게 Trance(최면)를 맞추면 "네더렐름은 내 것이다."라는 대사를 한다.[12] 스토리 모드 NPC인 사이렉스도 연기하였다.[13] 디셉션에서 정식 플레이어블로 나오긴 했지만 게임큐브 한정이라 전기종 최초로는 아마게돈이 맞다.[14] 가격은 한화로 약 6,900원.[15] 해당 영상에 인트로를 유심히 보면 그의 발과 손은 용의 형태로 되어있고, 몸도 매끄러운 피부가 아니라 무슨 갈색 무늬가 보인다.[16] 키타나 vs 라이덴의 인트로에서 라이덴이 언급하길 샤오 칸에게 오나가의 힘이 깃들어있다고 이야기 한 것으로 보아 오나가의 힘과 어느정도 연관이 있을지도 모른다.[17] 밝혀진 바에 따르면 본래 코탈 칸은 샤오 칸의 부하였지만 폭군인 샤오 칸을 별로 달가워하지 않았다. 아니나다를까 샤오 칸은 코탈 칸의 뒤통수를 쳐서 그가 매복에 걸려 부하들이 몰살당하게 만들고, 홀로 살아남은 코탈 칸은 섕쑹의 생체실험대상으로 전락하고 말았다. 섕쑹이 소멸하여 간신히 자유를 되찾은 코탈 칸은 제이드가 샤오 칸에 대항하다 죽었다는 소식을 듣고 슬퍼하여 20년을 연인인 그녀를 잊지 못해왔기에 이 둘의 싸움은 단순히 전 황제와 현 황제의 권력싸움이 아니라 악연의 충돌이라고 할 수 있다.[18] 당연한 것이 키타나에게 패한 이후로는 1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데다, 얼굴에서 흘러나온 피를 보건데 사망했어도 이상하지 않을 수준이기 때문. 거기에다 부채 칼날에 베인 부분이 일반인이었다면 바로 즉사했을 가능성이 높은 부위라서 용케 살아서 헐떡거리며 고통스러워하는 샤오 칸이 놀라울 수준이다.[19] 그래도 본인이 코탈 칸을 참수시키기 전 외치는 연설에 모두가 샤오칸을 외치며 환호하는 장면을 보면 9에서 죽었어도 그의 명성은 어디 안갔다는 것을 보여준다.[20] 바라카의 개인 엔딩들을 보면 샤오 칸의 주력부대는 항상 타카탄족일 정도로 총애를 많이 받았으며 샤오 칸이었을 때야말로 이들의 리즈시절인데, 그런 종족이 샤오 칸을 등졌다는게 무엇을 의미할까?[21] 신녹의 호부를 도난당해서 호부를 엄중히 보관하겠다는 약속을 못 지켜 동맹인 코탈에게 신임을 못 준것은 지구측에도 책임이 있다. 또한 타락한 고신이 지구에 강림했으니 지구는 틀렸다고 판단해서 캐시 일행을 잡아 그 고신에게 재물로 바치려 한것도 캐시가 신녹을 쳐발라서 결과적으로는 코탈의 오판이 되었으나, 상식적으로 20세를 조금 넘은 아가씨가 고대신을 무찌를 거라고 어느 누가 생각했을까? (부모인 쟈니와 소냐는 논외)[22] 하지만 코탈은 11에서 지구와의 동맹을 재결성했고, 이것이 11의 스토리에 큰 영향을 끼치게 된다.[23] 3편에서 첫 등장, 11편 브루탈리티 승리대사이기도 하다.[24] 대사를 보고 거의 다 눈치챘겠지만 그 유명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어록을 패러디한 것이다.[25] 이 대사 한 마디 때문에 본작에 정치색이 묻었다고 거론하는 유저들도 생겨났다.[26] 하지만 해당 드립은 이미 오래전에 어떤 유튜버의 패러디로 나왔다. 11:08 부터[27] 베이발리티를 써도 울지 않는 캐릭터가 소수 있지만 아기인지라 위엄은 떨어진다.[28] 인피니티 기종은 사이버 크로니카라 불러도 될 정도이다. 시간대 안정이 목적인 최강의 터미네이터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