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2-06 01:54:59

하퍼 리


파일:medal_big.jpg
미국 국가 예술 훈장 수상자
{{{#!folding [ 펼치기 · 접기 ] 20세기 수상자
{{{#!folding [ 펼치기 · 접기 ]1985년엘리엇 카터, 랄프 엘리슨, 호세 페레르, 마사 그레이엄, 루이스 네벨슨, 조지아 오키프, 레온타인 프라이스
1986년매리언 앤더슨, 프랭크 카프라, 에런 코플런드, 빌럼 데 쿠닝, 아그네스 드 밀, 에바 르 갈리엔, 앨런 로맥스, 루이스 멈퍼드, 유도라 웰티
1987년로메어 비어든, 엘라 피츠제럴드, 하워드 네메롭, 알윈 니콜라이, 이사무 노구치, 윌리엄 슈먼, 로버트 펜 워런
1988년솔 벨로, 헬렌 헤이스, 고던 파크스, 이오밍 페이, 제롬 로빈스, 루돌프 제르킨, 버질 톰슨, 시드니 프리드버그, 로저 L. 스티븐스
1989년레오폴드 아들러, 캐서린 던햄, 알프레드 아이젠슈테트, 마틴 프리드먼, 디지 길레스피, 워커 핸콕, 블라디미르 호로비츠, 체스와프 미워시, 로버트 마더웰, 존 업다이크
1990년조지 애보트, 흄 크로닌, 제시카 탠디, 메세 커닝햄, 재스퍼 존스, 제이콥 로렌스, 비비 킹, 이안 맥하그, 비벌리 실즈
1991년모리스 아브라바넬, 로이 아커프, 피에트로 벨루스치, J. 카터 브라운, 찰스 콜스, 존 O. 크로스비, 리처드 디벤콘, 키티 칼리슬, 펄 프리머스, 아이작 스턴
1992년마릴린 혼, 제임스 얼 존스, 알란 하우저, 미니 펄, 로버트 소득, 얼 스크럭스, 로버트 쇼, 빌리 테일러, 로버트 벤츄리 & 데니스 스콧 브라운, 로버트 와이즈
1993년캡 캘러웨이, 레이 찰스, 베스 로막스 하웨스, 스탠리 쿠니츠 , 로버트 메릴, 아서 밀러, 로버트 라우센버그, 로이드 리차드, 윌리엄 스타이런, 폴 테일러, 빌리 와일더
1994년해리 벨라폰테, 데이브 브루벡, 셀리아 크루즈, 도로시 딜레이, 줄리 해리스, 에릭 호킨스, 진 켈리, 피트 시거 , 웨인 티보, 리차드 윌버
1995년리차 알바네세, 그웬돌린 브룩스, 오시 데이비스 & 루비 디, 데이빗 다이아몬드, 제임스 잉고 프리드, 밥 호프, 로이 리히텐슈타인, 아서 미첼, 빌 먼로
1996년에드워드 올비, 사라 콜드웰, 해리 칼라한, 젤다 피챈들러, 랄로 게레로, 라이어널 햄프턴, 벨라 루이츠키, 로버트 레드포드, 모리스 센댁, 스티븐 손드하임
1997년루이즈 부르주아, 베티 카터, 댄 킬리, 앤절라 랜즈베리, 제임스 리바인, 티토 푸엔테, 제이슨 로버즈, 에드워드 빌렐라, 독 왓슨
1998년자크 드엠보, 패츠 도미노, 잭 엘리엇, 프랭크 게리, 아그네스 마틴, 그레고리 펙, 로베르타 피터스, 필립 로스, 그웬 버든
1999년아레사 프랭클린, 마이클 그레이브스, 오데타, 노만 레어, 로제타 르누아르, 하비 리히텐스타인, 리디아 멘도자, 조지 시걸, 마리아 톨치프
2000년마야 안젤루, 에디 아놀드, 미하일 바리시니코프, 베니 카터, 척 클로즈, 호톤 푸트, 클래스 올덴버그, 이작 펄만, 해롤드 프린스, 바브라 스트라이샌드 }}}
21세기 수상자
{{{#!folding [ 펼치기 · 접기 ]2001년루톨포 아나야, 조니 캐쉬, 커크 더글러스, 헬렌 프랑켄탈러, 주디스 제이미슨, 요요 마, 마이크 니콜스
2002년플로렌스 놀, 트리샤 브라운, 필립 드 몬테벨로, 우타 하겐, 로렌스 핼프린, 알 허쉬펠드, 조지 존스, 밍 조 리, 스모키 로빈슨
2003년비버리 클리어리, 라프 에스퀴스, 수잔 파렐, 버디 가이, 론 하워드, 레너드 슬래트킨, 조지 스트레이트, 토미 튠
2004년레이 브래드버리, 칼리슬 플로이드, 프레데릭 하트, 안소니 헥트, 존 루스번, 빈센트 스컬리, 트와일라 사프
2005년루이스 오킨클로스, 제임스 데프라이스트, 파키토 드 리베라, 로버트 듀발, 올리 존스톤, 윈튼 마살리스, 티나 라미레즈, 돌리 파튼
2006년윌리엄 볼컴, 시드 챠리시, 로이 데카라바, 에릭 쿤젤, 그레고리 라바사, 빅토르 슈레켄고스트, 랄프 스탠리
2007년모르텐 로리젠, 스콧 모마데이, 크레이그 노엘, 레스 폴, 조지 투커, 앤드루 와이어스
2008년스탠 리, 리차드 M. 셔먼, 로버트 B. 셔먼, 올리비아 드 하빌랜드, 행크 존스, 헤수스 모르폴스
2009년밥 딜런, 클린트 이스트우드, 밀튼 글레이저, 마야 린, 리타 모레노, 제시 노먼, 프랭크 스텔라, 마이클 틸슨 토머스, 존 윌리엄스
2010년로버트 브러스타인, 밴 클라이번, 마크 디 수베로, 도날드 홀, 퀸시 존스, 하퍼 리, 소니 롤린스, 메릴 스트립, 제임스 테일러
2011년윌 바넷, 리타 도브, 알 파치노, 마틴 퍼이어, 멜 틸스, 안드레 왓츠
2012년허브 앨퍼트, 조안 마이어스 브라운, 르네 플레밍, 어니스트 J. 게인즈, 엘스워스 켈리, 토니 쿠슈너, 조지 루카스, 일레인 메이, 로리 올린 , 알렌 투생
2013년줄리아 알바레즈, 빌 T. 존스, 존 캔더, 제프리 카첸버그, 맥신 홍 킹스턴, 앨버트 메이즐스, 린다 론스태드, 빌리 첸 & 토드 윌리엄스, 제임스 터렐
2014년존 발데사리, 핑 총, 미리암 콜론, 샐리 필드, 앤 해밀턴, 스티븐 킹, 메레디스 몽크, 조지 셜리, 토비아스 울프
2015년멜 브룩스, 산드라 시스네로스, 모건 프리먼, 필립 글래스, 베리 고디, 산티아고 지메네즈, 랄프 레몬, 오드라 맥도널드, 루이스 발데스, 잭 위튼
2016년없음
2017년없음
2017년없음
2019년앨리슨 크라우스, 샤론 퍼시 록펠러, 미군 소속 음악가들, 존 보이트 }}}}}}

파일:external/d3i6fh83elv35t.cloudfront.net/77696304-1024x707.jpg

Harper Lee(1926년 4월 28일- 2016년 2월 19일)

미국작가. 1926년 4월 28일에 앨라배마 주에서 출생한 남부 고딕 사조에 속하는 작가이다. 대표작으로 앵무새 죽이기(To Kill A Mockingbird)가 있다. 본명은 넬 하퍼 리(Nelle Harper Lee). 이름으로만 보면 유추하기 힘들겠지만 여성이다. 2016년 2월 19일(현지시간) 향년 89세로 숨을 거두었다.[1]

<앵무새 죽이기>가 이 작가의 유일한 소설이기 때문에 이 작품을 빼면 별로 이야기할 거리가 없다. KKK 같은 인종차별 성향의 극우파 백인들에게 비난과 협박을 받아서 한동안 은둔생활을 했다는 소문도 있고, "<앵무새 죽이기>를 출판할 때 딱 한 번 도시로 온 이후로 40년 동안 도시에 나오기는커녕 시골 고향에서 평생을 보내왔던 것을 보면 그냥 세간의 시선 같은 걸 좋아하지 않는 것 같다." 라는 설도 있으나, 실제로는 영국과 뉴욕에서 8년 가까이 항공사에서 예약업에 종사했다. 사람들 상대로 하는 서비스업에 도시 직종 중 가장 세련된 항공사에서 일한 것이다. 어렸을 때는 선머슴 같은 성격이었다고 한다. 소송 건으로 몇 번 언론에 오르곤 했지만 작품 활동과는 무관한 일이었다.

앵무새 죽이기는 전세계적으로 4000만부가 팔렸고 1962년에 그레고리 펙 주연으로 영화로도 나왔는데 한국에서는 알리바마 이야기라는 해괴한 제목으로 소개된 바 있다. 이후에는 수필이나 칼럼을 투고하며 소일하고 있었다. 2011년에 밝혀지길 눈과 귀가 멀고 기억상실 증세를 보여서 양로원에 들어갔다.

2015년 2월 3일 뉴욕타임스 보도에 따르면, <앵무새 죽이기>의 후속작이 1950년대 중반에 이미 완성되어 있었으며 2015년 7월 14일에 출판된다고 해서 놀라움을 주었다. 무려 55년 만에 두 번째 소설이 나온 것이다. 제목은 <파수꾼(Go Set a Watchman)>. 놀랍게도 이 작품은 <앵무새 죽이기>보다 먼저 완성되었는데, 원고를 본 편집자가 "아이의 관점에서 다른 작품을 써보라"고 권했고 그 결과 나온 작품이 <앵무새 죽이기>였던 것. 스티븐 킹은 "처음에 너무 대박을 쳐서 다음 걸 못하는 사람"'라고 언급했다. 사실 킹 같이 다작을 하는 사람의 입장에서는 리를 이해 못하는 게 당연할 수도 있다. 실제로 하퍼 리 본인도 몇 번 소설을 쓰긴 썼지만 도로 밥상 뒤집기를 시전했던 일화를 보건대, 작가가 완벽주의 성향이 강해서 작품을 완성시키지 못한 듯하다. 그 외에 본인이 "<앵무새 죽이기> 때처럼 언론의 주목에 시달리기 싫고, 했던 이야기를 또 하는 건 안 하겠다." 라고 했던 걸 보면, <앵무새 죽이기> 때문에 지나친 관심에 시달린 데다가 다음 작품에 대한 강박관념 때문에 차라리 쓰는 걸 포기했던 것 같다. 그 탓에 1950년대에 써둔 후속작 < 파수꾼>을 2015년에서야 출판하게 되었다.

그런데 파수꾼은 논란이 많은데 앵무새 죽이기에서 인종차별을 성토하던 주인공의 아버지 애티커스 핀치가 ‘파수꾼’에서는 인종차별주의자로 나오기 때문이다. 나이 90에 달하는 작가 마지막 작품이 된다고 하여 화제 속에 일단 책은 초반부에 많이 팔리고 있긴 하지만 평은 그리 안 좋다. 무엇보다 1950년대 쓰던 소설을 지금 보자면 인종차별을 긍정하는 반응이기 때문... 그러나 파수꾼은 사실 앵무새 죽이기의 후속작이 아니라 초고로, 과거 이것을 읽어본 편집자의 의견을 받아들여 새로 다시 쓴 것이 바로 앵무새 죽이기였다고 한다. 그리고 파수꾼은 따로 출간할 생각도 없이 수십년 동안 잊혀져 있다가 우연히 원고가 다시 '발견'됨으로써 출간이 이루어지게 되었다. 이 과정과 관련해서는 고령으로 요양원에 들어가 있는 하퍼 리의 온전치 못한 건강 상태를 악용, 이 책으로 금전적 이득을 보게 될 이들이 억지로 밀어붙여서 출간한 것이 아닌가 하는 의혹이 제기된 상황이다. '앵무새 죽이기' 55년 만의 후속작 '파수꾼' 논란 전모

여담이지만 트루먼 카포티와 상당히 친한 사이였다고 한다. 그래서 카포티의 생애를 다루는 작품엔 반드시 등장한다. <앵무새 죽이기>에서 주인공 스카웃의 친구인 딜의 모델이 바로 카포티였다고 하며, 카포티 역시 자신의 첫 소설에서 리를 모델로 한 캐릭터를 등장시켰다고 한다. 또한 <앵무새 죽이기> 영화판 주연을 맡았던 그레고리 펙하고도 친해져서 평생 친구로 지냈다고 한다.
[1] 美국민소설 '앵무새 죽이기' 작가 하퍼 리 별세(종합2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