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23 19:21:49

페르디난트 3세

{{{#!wiki style="color: #000; margin: -5px -11px; padding: 5px 0px; background-image: linear-gradient(to right, #E8E096, #F4EEB0 20%, #F4EEB0 80%, #E8E096)"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5px 0px"
카롤루스 왕조
카롤루스 1세 루도비쿠스 1세 로타리우스 1세 루도비코 2세 샤를 2세 카를 3세
귀도 왕조 카롤루스 왕조 보종 왕조 운로크 왕조 오토 왕조
귀도 1세 람베르토 1세 아르눌프 루이 3세 베렝가리오 1세 오토 1세
오토 왕조 잘리어 왕조
오토 2세 오토 3세 하인리히 2세 콘라트 2세 하인리히 3세 하인리히 4세
잘리어 왕조 주플린부르크 왕조 호엔슈타우펜 왕조
하인리히 5세 로타르 3세 콘라트 3세 프리드리히 1세 하인리히 6세 필립
벨프 왕조 호엔슈타우펜 왕조 합스부르크 왕조 나사우 왕조 합스부르크 왕조
오토 4세 프리드리히 2세 콘라트 4세 루돌프 1세 아돌프 알브레히트 1세
룩셈부르크 왕조 비텔스바흐 왕조 룩셈부르크 왕조 비텔스바흐 왕조 룩셈부르크 왕조
하인리히 7세 루트비히 4세 카를 4세 벤체슬라스 루프레히트 지기스문트
합스부르크 왕조
알브레히트 2세 프리드리히 3세 막시밀리안 1세 카를 5세 페르디난트 1세 막시밀리안 2세
합스부르크 왕조
루돌프 2세 마티아스 페르디난트 2세 페르디난트 3세 레오폴트 1세 요제프 1세
합스부르크 왕조 비텔스바흐 왕조 합스부르크-로트링겐 왕조
카를 6세 카를 7세 프란츠 1세 요제프 2세 레오폴트 2세 프란츠 2세
밑줄체: 대관식을 받은 적이 없는 로마왕이지만 사실상 황제
프랑크 · 중프랑크 · 프랑크 이탈리아 · 나폴레옹 · 이탈리아 국왕 · 파시스트 정권 · 이탈리아 왕국 총리 · 이탈리아 공화국 총리
프랑크 · 동프랑크 · 독일 왕국 · 라인 동맹 · 독일 연방 · 북독일 연방 · 독일 제국 · 바이마르 · 나치 독일 · 동독 · 독일
프랑크 · 동프랑크 · 독일 왕국 · 오스트리아 황제 · 오스트리아-헝가리 · 오스트리아 연방국 · 오스트리아 총리
}}}}}}}}}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Frans_Luycx_002.jpg

생애 : 1608년 7월 13일 ~ 1657년 4월 2일(만 48세)
재위기간 : 1637년 11월 18일 ~ 1657년 4월 2일

신성 로마 제국황제이며 헝가리, 보헤미아의 왕이다. 이 황제의 치세에 30년 전쟁이 끝났다.

1608년에 그라츠에서 페르디난트 2세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예수회의 사람들에게 교육을 받았으며 1627년에 군주로서의 권한을 행사하기 위해 중요한 법률이며 군사 판례가 될 수정 영토 조례를 발표한다. 이것은 군대를 기르느라 지쳐있던 보헤미아 인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며 그의 영향력을 강화했다. 30년 전쟁이 계속되던 1634년, 알브레히트 폰 발렌슈타인이 암살당한 이후에, 형식적으로 제국군을 지휘하게 되었다. 페르디난트 3세는 그의 사촌인 페르난도 데 아우스트리아와 같이 활동하면서, 도나우뵈르트와 레겐스부르크를 되찾았으며 뇌르틀링겐 전투에서 스웨덴군을 패배시킨다. 화평파의 리더로서 그는 작센 등의 신교도 제후들과 1635년 프라하 평화 조약을 맺는데 도움을 주기도 했다.[1]

1637년에 신성 로마 제국의 황제가 되었다. 페르디난트 3세는 프랑스, 스웨덴과 평화를 맺길 원했으나 30년전쟁은 11년을 더 끌었다. 1648년에야 베스트팔렌 평화조약이 맺어져 전쟁이 종결되었다. 1644년에 페르디난트 3세는 모든 제후들에게 독자적인 외교권을 준다는 칙령을 발표한다. 이전에는 선제후들만이 독자적인 외교를 할 수 있었다. 이 칙령은 신성 로마 제국의 황제의 권한과 정체성에 치명적인 타격을 주었다. 그리고 프랑스, 스웨덴과 협상하는 와중에 더 많은 군대를 모았다. 1648년 이후 페르디난트 3세는 독일에 있는 외국의 군대를 몰아내고 베스트팔렌 조약의 조항들을 실천에 옮기느라 바빴다. 1656년에는 프랑스와 분쟁에 들어간 스페인을 지원하기 위해 이탈리아로 군대를 보냈다. 1657년 4월 그가 죽기 전에 스웨덴 왕 칼 10세의 침입을 방지하기 위해 폴란드와 동맹을 맺었다.

[1] 그런데 여기에서 자신의 고압적 태도와 친 가톨릭 성향의 조약으로 인해 조약을 망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