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1-31 07:07:56

여장 클럽

성소수자 관련 문서
{{{#!wiki style="margin:0 -10px -5px;word-break:keep-all;"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5px -1px -11px;"
<colcolor=#373a3c> 주요 분류 성소수자 · 레즈비언(L) · 게이(G) · 양성애자(B) · 트랜스젠더(T) · 퀘스처너리(Q) · 인터섹스(I) · 무성애(A) · 범성애(P) (BDSM)
기타 동성애 · 바이+ · 젠더퀴어 · 안드로진 · 바이젠더 · 에이젠더 · 젠더리스 · 팬젠더 · 뉴트로이스 · 젠더플루이드 · 트라이젠더 · 델리시아보이 · 남성애와 여성애 · 다성애 · 크로스드레싱(여장 · 남장 · 드랙 · 트랜스베스티즘) · 후타나리 · 쉬메일 · 넷카마 · 데미젠더
성전환 성전환 과정 · 성전환증 · 성 정체성 장애 · 성전환 치료 · 성전환 수술 · 성전환수술자 · 성 지정 · 가슴성형 · 안면 여성화 수술 · 호르몬 대체 요법 · 데이비드 라이머 · 탈성전환 · 패싱 · 포스트젠더리즘 · 트랜스여성(트랜스페미닌 · 쉬메일) · 트랜스남성(트랜스마스쿨린 · 히피메일) · 제3의 성 · 뉴트로이스
현황 및 인권 성소수자/국가별 현황 · 성소수자 인권포럼 · 대한민국의 성소수자(동성애자 · 트랜스젠더 · 인터섹스) · 대한민국의 성소수자 인권단체(목록) · 퀴어 · 퀴어학 · 퀴어신학 · 커밍아웃 · 오픈리 · 아우팅 · 혐오증(호모포비아 · 트랜스포비아 · TERF) · 트랜스젠더, 인터섹스/스포츠 · 얼라이 · 성소수자 인권단체 · 탈동성애 운동 · 교정강간 · 스톤월 항쟁 · 가족구성권 · 동성결혼 · 시민결합 · 성별 정정 · 성중립 화장실 · 욕야카르타 원칙 · 차별금지법/대한민국 현황 · DADT · 나중에 · 신좌파 · 소도미법 · 군형법상 추행죄 · 핑크워싱 · 비온뒤무지개 법인화 불허 논란 · 육군참모총장 동성애자 군인 색출 처벌 지시 사건 · 여성폭력방지기본법 · 부사관 성전환 사건 · 숙명여자대학교 트랜스젠더 여성 입학 허용 논란 사건
문화 성소수자의 은어 · 게이바 · 레즈비언바 · 트랜스젠더바 · 여장 클럽 · 프라이드 플래그 · 프라이드 퍼레이드 · 퀴어문화축제 · 퀴어 영화 · 퀴어 문학 · 위장결혼 · 팬픽이반 · 게이 게임 · 장미 · 백합 · 보이즈 러브 · 워맨스 · 브로맨스 · 이반시티 · 까만봉지
관련 인물 분류:게이 · 분류:레즈비언 · 분류:양성애자 · 분류:범성애자 · 분류:무성애자 · 분류:트랜스여성 인물 · 분류:트랜스남성 인물}}}}}}}}}

1. 개요2. 상세3. 같이 보기

1. 개요

여장남자를 위한 클럽. 통상적으론 "CD카페" 혹은 "CD바"라 불린다.

2. 상세

주요 고객으로는 트랜스베스티즘 성향의 이성애자 크로스드레서 남성, 트랜스베스토필리아를 가진 남성, 트랜스여성[1]들이 있다. 여장 클럽을 다니다가 트랜스젠더임을 뒤늦게 깨달은 뒤에도 계속 다니는 경우도 있다. 종업원은 여장남자나 트랜스여성들이 많다. 보통 고객 편의를 위해 온라인 카페도 개설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일반적으로 술을 파는 바가 대부분이나, 본인이 여자옷이 전혀 없을 경우를 대비해 가게 내에서 여자옷이 구비되어 있으며 여성용 속옷과 스타킹도 판매한다. 그 후 구비되어 있는 여러가지 의상들 (보통 하이힐까지 포함)을 입어볼 수 있으며 화장 서비스도 보통 2만원대에서 체험해볼 수 있다. 돈만 충분하다면 맨 몸으로 들어가서 비교적 완벽하게 업[2]을 체험할 수 있다. 업이 끝난 후에는 보통 테이블에서 지인들과 수다를 떨거나, 바나 테이블에 앉아있는 러버들과 어울려서 논다.

대한민국 최초의 여장 클럽은 건국대학교 부근의 클럽M으로 알려졌으나 2004년 무렵 폐점하였다. 클럽M의 경영이 어려워진 무렵 신촌의 러쉬 카페가 큰 인기를 끌었으나 트랜스바로 업종을 변경하였다.

이후 러쉬카페에 다니던 조사미 씨가 만든 고백카페가 한국에서 거의 유일한 여장 클럽이 되었으나, 현재는 보라매역 위치한 "보라매고백", 영등포역 인근에 위치한 "영등포고백", 천호동에 위치한 "시크릿뜨락", 신촌에 위치한 "인형",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코르셋", 성내동에 위치한 "헤라", 왕십리역 인근에 위치한 "CC", 이수역 방배동 카페골목 인근에 위치한 "비비드" 등으로 그 수가 꽤나 늘어났으며, 경기도권에는 부천에 위치한 "매니아" 등이 있다. 2016년 9월까지 국내에 개설된 곳은 모두 술집 (단란주점)이라 청소년은 출입할 수 없다.

취미로 여장을 즐기는 헤테로섹슈얼 시스남성 크로스드레서나 트랜스레즈비언에겐 여러모로 계륵같은 장소. 이곳만큼 은밀하게 여장생활을 체험해볼수 있고 다른 비슷한 성향의 친구들을 만날 수 있는 곳이 드물다. 하지만 시스여성들은 눈을 씻고 찾아봐도 없다. 시스헤테로 취미여장러나 트랜스레즈비언들에겐 영 쓸모없는 남성 러버들만 득실거릴 뿐. 레즈비언바 중 유일하게 이들의 입장을 허용하는 클럽 핑크홀이라는 곳이 있긴 하다.[3]

2016년 10월부터 여장 전용 스튜디오 "샤샤"가 영등포에 열림에 따라 술집 분위기를 싫어하는 사람은 이쪽을 이용하면 된다.

3. 같이 보기


[1] 아무래도 트랜스젠더바는 트랜스젠더들이 술마시러 가는 곳이 아니라 그들을 구경하러 가는 사람들이 고객이다보니...[2] 크로스드레서들에겐 여장, 트랜스여성들에겐 자신에 성에 맞는 복장을 입는 일[3] 다만 핑크홀과 같은 일부 레즈비언 클럽에서 여장남자를 받아주는 것은 MTF 트랜스젠더를 여성으로 인정하여 고객으로 받겠다는 의미이지, 여장이 취미인 헤테로섹슈얼 남성을 환영한다는 의미는 아니다. 특히 일부 몹쓸 헤테로섹슈얼 남성들이 레즈비언들에게 접근해 추근대거나 심하면 성범죄를 저지르는 경우가 있어서 레즈비언 클럽의 고객들이나 운영자들은 클럽에 온 손님이 알고보니 이성애자 남성이라고 하면 굉장히 불쾌해할 확률이 높다. 어떤 경우는 남성에 대한 이런 거부감이 지나쳐 MTF를 여장남자라고 비하하며 이들의 입장을 허용하는 곳은 불매하겠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한다. 대부분의 레즈비언 대상 바나 클럽에서 시스 여성만 받는 데에는 이런 사정이 있다. 반대로 시스여성의 입장을 금지하는 CD바도 있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