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03 13:06:26

이리키 사토시

파일:external/ba6e2a6257b5176c1520de3881d350a3893ccb7355c04dd4a9a9dfcd2efe9a00.jpg
요미우리 자이언츠 시절.
파일:external/www.suruga-ya.jp/g8828757.jpg
야쿠르트 스왈로즈 시절.
파일:external/news.kbs.co.kr/8027573.jpg
두산 베어스 시절.
이름 이리키 사토시 (入来 智)
생년월일 1967년 6월 3일
국적 일본
출신지 미야자키
포지션 투수
투타 우투우타
프로입단 1989년 드래프트 6위 긴테쓰 버팔로즈 지명
소속팀 긴테쓰 버팔로즈 (1990 ~ 1996)
히로시마 도요 카프 (1996)
긴테쓰 버팔로즈 (1997~1998)
요미우리 자이언츠 (1999~2000)
야쿠르트 스왈로즈 (2001~2002)
두산 베어스 (2003)
라뉴 베어스 (2004)

1. 개요2. 선수 생활
2.1. NPB 시절2.2. KBO 시절2.3. CPBL 시절
3. 기타

1. 개요

KBO 리그 역사상 첫 일본인 선수

일본의 前 프로야구 선수. 일본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대만 프로야구 3개 리그에서 활동했다.

2. 선수 생활

2.1. NPB 시절

고교 졸업 후 사회인야구팀에서 뛰다가 1989년 긴테쓰 버팔로즈에 6위 지명을 받고 프로야구 선수가 된다. 입단 후 5년간 불펜투수 겸 임시 선발로 뛰다가 1996시즌 중반에 포수 요시모토 료와 맞트레이드되어 히로시마 도요 카프로 이적했다. 히로시마에서는 딱히 기회를 받지 못하며 6경기 등판에 그쳤고, 시즌 후 다시 요시모토와 트레이드되어 긴테쓰로 돌아가게 된다.사실상 임대

1999년 동생인 이리키 유사쿠가 뛰고 있는 요미우리 자이언츠로 이적하면서 요미우리 구단 역사상 최초의 형제 선수로 기록되지만, 1999년에는 22경기 출장에 그쳤고 2000년에는 아예 1군에 올라오지 못하면서 시즌 후 방출되었다. 그리고 2001년 야쿠르트 스왈로즈에 입단했는데, 여기서 이리키는 10승 3패 평균자책점 2.85의 성적을 거뒀다. 마찬가지로 그 해 13승을 거두면서 커리어 하이를 기록한 동생 유사쿠와 함께 올스타전에도 출장했고, 센트럴리그 우승과 일본시리즈 우승까지 맛보며 최고의 시즌을 보냈다.

하지만 이듬해인 2002년에는 1승 3패 평균자책점 6.66으로 크게 부진했고, 결국 시즌 후 방출 통보를 받았다.

2.2. KBO 시절

2003시즌을 앞두고 이리키는 두산 베어스와 계약을 맺으며 (재일교포를 제외한) 한국프로야구 역사상 최초의 일본인 선수로 등록된다. 김인식 감독은 진필중KIA 타이거즈로 이적하면서 비게 된 마무리 자리를 이리키에게 맡길 계획이었으나 이리키는 마무리 자리에서 썩 좋지 못한 모습을 보였고, 결국 김인식 감독은 마무리 투수를 구자운으로 바꾸는 대신 이리키를 선발 투수로 전환시킨다.

갑작스럽게 결정된 보직 변경이었으나, 결과는 성공적이었다. 이리키는 선발 전환 후 리그 최다인 5번의 완투를 기록하는 등 이닝이터로서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시즌 중반 합류한 마크 키퍼와 함께 선발진을 이끌었다. 시즌 성적은 39경기(5완투 1완봉) 7승 11패 5세이브 평균자책점 3.74. 다만 재계약은 하지 못하면서 한국 무대를 떠나게 된다.

2.3. CPBL 시절

2004년 이리키는 대만프로야구 팀 라뉴 베어스(現 라미고 몽키스)와 계약을 맺었다. 11경기 4승 6패 평균자책점 3.39의 성적을 기록한 뒤, 시즌 후 현역에서 은퇴했다.

3. 기타

  • 첫째 동생인 이리키 유사쿠는 현재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의 3군 투수 코치를 맡고 있으며 막내동생 이리키 히로유키도 야구선수였다. 단 히로유키는 프로에 진출하진 않았다.
  • 동생 유사쿠와 일본프로야구 통산 승수가 35승으로 동일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