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18 04:05:47

HS VHS

파일:크로아티아 국기.png 현대의 크로아티아군 보병장비 둘러보기
{{{#!folding 【펼치기 · 감추기】<tablealign=center>현대의 크로아티아군 보병장비
개인화기소총돌격소총M70, VHS, G36C, HK416, M4, F2000, M85
전투소총HK417, FN FAL
저격소총RT-20, TRG-42, M40A5, MACS M3, M82, M76
기관단총ERO, MP5
기관권총MAC-10, Vz.61
권총HS2000, XDM
지원화기경기관총MAG, HK21, M249, 울티맥스 100, M84, M86
중기관총M2 브라우닝, M87
유탄발사기AG36, RBG-6, Mk.19
대전차화기RL90 M95, 9K115, 9K115-2, 9K11, 9K111, 9M113, 스파이크 LR, AT4
박격포M57, M96, M75
맨패즈9K38, 9K32}}}



보병 장비 둘러보기
대전기 (1914~1945) 냉전기 (1945~1991) 현대전 (1992~)

HS VHS
HS Višenamjenska Hrvatska Strojnica
파일:VHS-D2.png
종류 돌격소총
국가 파일:크로아티아 국기.png 크로아티아
역사
개발 2000년대
개발년도 2005년
제원
탄약 5.56×45mm NATO
급탄 STANAG 탄창, G36 전용 탄창[1]
작동 방식 가스 작동식, 회전 노리쇠 방식
발사속도 850~860발/분[2]
탄속 940~950m/s[3]
중량 3.4 kg(VHS-D1)
3.3kg(VHS-K1)
3.9kg(VHS-D2)
3.75kg(VHS-K2)
전장 765mm(VHS-D1)
665mm(VHS-K1)
800~850mm(VHS-D2)
710~760mm(VHS-K2)
총열 길이 500mm(VHS-D1, VHS-D2)
410mm(VHS-K1, VHS-K2)

1. 상세2. 도입 국가3. 대중 매체에서의 등장

1. 상세



2017년에 등장한 VHS-K2 소개 및 분해 영상.

VHS(Višenamjenska Hrvatska Strojnica)[4]

크로아티아의 HS 프로덕트란 군수회사에서[5] 기존 M70APS-95[6] 그리고 H&K G36[7] 등을 대체하기 위해 개발된 불펍돌격소총. 2005년에 개발하기 시작해서 2007년에 프로토타입이 나왔고 2008년에 완성판을 본격적으로 생산하기 시작했다. 참고로 2007년까지의 프로토타입은 캐링 핸들에 장전 손잡이가 없었지만[8] 2008년 양산형 모델부터 장전 손잡이의 위치를 캐링 핸들 안쪽으로 변경했다.

양산형 모델에서는 2008년에 생산한 VHS-D1와 2013년에 개량한 VHS-D2로 나뉘고, VHS-D1은 다시 초기형과 후기형으로 나뉘는데 초기형은 FAMAS처럼 가늠자와 가늠쇠만 있는 캐링 핸들이 탑재되었지만, 후기형에는 G36C의 가늠자와 가늠쇠가 부착된 레일 캐링 핸들이 탑재되어 있다. 그리고 후기형인 VHS-D2는 개량한 레일 캐링 핸들이 탑재된 모델과[9] 1.5배율 스코프가 부착된 캐링 핸들이 탑재된 모델이 출시되었다. 그리고 단축형 총열이 탑재된 모델에는 VHS-K1/K2라는 명칭으로 바뀐다.

처음 보는 사람들은 FAMAS와 혼동하거나 그것의 짝퉁일 것이라 생각할 수도 있지만 알고 보면 FAMAS를 능가하는 편의성이 갖춰져 있다.[10] 아닌게 아니라 그 프랑스군에서도 2016년 차기 돌격소총 후보로 FN SCARH&K HK416과 더불어 엄연히 후보로 선정될 정도.[11] 이전에 대량으로 구입한 H&K G36의 탄창도 사용하기 위해 기존 STANAG 탄창과 G36 탄창을 동시에 삽탄할 수 있고[12][13] 2013년부터 생산하기 시작한 개량형 VHS-D2에서는 베레타 ARX-160처럼 조정간을 좌우측 모두 방아쇠 위쪽에 옮겨서 개량하고[14] 좌측에도 탄피 배출구를 추가해서 좌수자를 배려하는 것과 동시에, (불펍 총기 사상 공식적인 최초로)[15] M4 처럼 견착대의 길이를 조절할 수도 있다. VHS-D2 소개 및 사격 영상

파일:external/www.special-ops.pl/__b_MS1_6941.jpg
이 소총에 부착하는 유탄발사기인 VHS-BG도 특징이 있는데 포신을 개방할 때 리볼버밀코 M32처럼 측면으로 회전하고, 현대에 등장한 다른 유탄발사기들처럼 소총에 부착해서 운용할 수 있고 스탠드얼론 키트에 부착해서 독립형으로 운용할 수 있으며 Mk.13 EGLM이나 QLG-10처럼 유탄의 방아쇠가 소총탄의 방아쇠 밑에 있다. 다만 차이점이 있다면 EGLM과는 다르게 스탠드얼론 키트에 부착해도 검지로 방아쇠를 당기게 설계를 했다는 것. #

또한 착검 장치 역시 특징이 있는데 일부 모델의 총열에는 위 아래에 둘 다 부착되어 있어서 평소에는 총검을 아래에 부착하다가## FAMASH&K G3처럼 유탄발사기를 부착할 때 총열 위로 부착할 수 있다.## VHS-D2 모델에도 이 방식이 가능한지는 확인바람.[16] 그리고 기존 크로아티아군의 AK 계열인 M70, APS-95와 (같은 AK 계열 총검을 부착할 수 있다고 알려진) H&K G36의 영향 덕분인지 AK 계열 총검과 AR계열 총검 둘 다 부착할 수 있다.[* 사실 전해지는 말에 따르면 현재 독일군에 쓰고있는 총검인 아이크혼의 KCB77은 AK의 총검규격에 맞게 설계된 'KCB77-M7'이라는 모델이라고 한다. 원래 KCB77은 대게 AR-15, H&K HK416, K2등의 AR-15 계열에 부착하는 총검중 하나로 유명하다.

H&K G36처럼 총열덮개에 레일을 붙여서 수직 손잡이 등의 총기 악세사리를 추가할 수도 있으며 또한 PMAG처럼 자체적으로 제작한 것으로 추정되는 폴리머 탄창도 호환할 수 있다.#

VHS-2가 나오면서 새로 등장한 레일 부착용 기계식 조준기에도 특징이 있는데 다소 특이하게도 가늠쇠는 접이식인 반면 가늠자는 일반형으로 설계되어있다.[17] 이중에서 가늠자 같은 경우 초기형은 G36C와 동일한 방식으로 설계되어있고 후기형은 G3, H&K MP5, SIG SG550, H&K HK416의 가늠자처럼 설계되어있다. 그리고 가늠쇠 같은 경우 초기형은 개방형으로 설계되어있고# 후기형은 폐쇄형으로 설계되어있다.#

2. 도입 국가

파일:external/armamentresearch.com/CQhu0oHWEAA60Eb.jpg
파일:external/www.thefirearmblog.com/Screenshot_20161019-162942-660x372.png
파일:external/pbs.twimg.com/CdIedBhW8AA5UnK.jpg
이라크군 긴급대응부대(멀티캠 군복에 ERD패치)도 VHS-D2를 제식으로 사용중이다.

또한 이탈리아군 특수부대가 모술 탈환전을 대비하기 위해 실내전 훈련에도 투입된 것도 확인되었다. 얼마 전에 등장한 자국의 제식 소총까지 있는 걸 생각해 보면 어느 정도 이례적이다.

3. 대중 매체에서의 등장

  • 페이데이 2: Lion's Roar(사자의 포효)이라는 이름으로 D2 모델이 등장. 얼티메이트 합본 팩 등장 이전까지만 해도 드라간 캐릭터 DLC에 포함된 총기였다.
  • 서바리움: 스캐빈저 팩션으로 등장한다. 5.56mm를 사용하는 6개의 총들 중 하나(나머지들은 L85A2, M4A1,HK416, FN FNC, MSBS-5.56 Randon)
  • 워페이스: VHS-2가 전설 벤더 돌격소총으로 등장. 전용 부착물이 총 4개나 있으며 그중에 위에 서술된 유탄발사기도 포함되어 있다.

  • 파 크라이 5:라이브 이벤트로 추가되었다. 성능은 기본 돌격소총 AR-C의 하위 호환인지라 기본 무기가 질렸을 때가 아니면 쓰질 않는다.
  • 메가로돈: 헬기로 지원온 용병이 추적기를 단 직후, 메가로돈한테 발포한다.

[1] 극초기의 프로토타입 모델에는 STANAG 탄창만 호환이 가능했지만, 후술하다시피 이전에 크로아티아군에서 G36을 대량으로 채용한 적이 있어서 이 점을 두어 양산형 모델에는 이미 구입한 G36 탄창들을 활용할 겸으로 두 탄창 모두 동시에 호환되게 설계했다. G36도 진작에 이렇게 설계해줬으면[2] VHS-K의 발사 속도가 더 높다.[3] VHS-D의 탄속이 더 높다.[4] 영어로는 'Multifunctional Croatian Machine Gun' 그러니까 번역하면 '다목적 크로아티아 기관총'이 된다. 아마도 여기서는 Strojnica라는 단어는 기관총뿐만 아니라 자동화기 전반을 정의하는 것으로 추정된다.[5] 참고로 이 회사는 HS 2000이란 권총도 생산한 적이 있고 미국스프링필드 아모리가 이 회사와 기술 제휴를 맺어서 스프링필드 XD라는 이름으로 면허 생산을 하고 있다.[6] 그 이전에 당시 크로아티아가 소속된 유고슬라비아가 제식으로 채택한 M70을 대체하기 위해 'Končar-Arma d.o.o'에서 만든 소총이고 다른 AK-47 계열 소총과는 다르게 이 소총은 갈릴을 토대로 개조해서 권총손잡이에 조정간을 추가하고 1.5배율 스코프가 탑재된 캐링 핸들도 추가해서 400m 거리에서도 효과적인 사격을 가능하게 하는 차별점을 보여줬다. 허나 계획과는 다르게 유고 내전과 그로 인한 유고 연방 해체 때문에 재정적인 문제로 군 전체에 보급하지 못하고 소수만 배치되었다.[7] 크로아티아군에서 경찰특수부대나 해외 파병부대에 G36을 다량으로 지급한 적이 있다.#[8] 참고로 이때까지는 FAMAS보다 TAR21의 디자인을 참고한 듯한 외형을 가졌다.[9] 이 레일 캐링 핸들은 최근에 NATO에서 피카티니 레일 개량한 나토 레일(STANAG 4694)을 도입했다고 한다.#[10] 사실 FAMAS는 워낙 유명한 SA80에 가려져서 그렇지, 설계부터 운용평가까지 문제가 많은 총이다. 제식총기 개발의 실패사례로 치부할지언정, 2000년대에 신총 개발에서 참고할만한 구석이 없다. FAMAS 항목 참조.[11] 그러나 VHS는 중간에 탈락되고, SCAR와 HK416 이 두 소총들의 경합 끝에 HK416의 프랑스군 사양인 HK416F가 선정되었다. #[12] 정말로 '동시에' 삽탄이 가능한지 확인 바람. 일단 탄창 삽탄구 좌측에 대각선 형태로 되어있는 부품이 있는데 그 부품이 STANAG 탄창을 고정하는 부품으로 추정된다. 아마도 G3이나 H&K MP5의 탄창 멈치와 같은 원리로 작동하는 걸로 추정된다.[13] 헌데 어째서인지 바로 뒤에 언급할 VHS-2의 일부 모델에는 G36 탄창만 호환하는 탄창 삽탄구만 탑재되었다.[14] VHS-D2 이전의 기존 모델에는 조정간이 FAMAS처럼 방아쇠 앞쪽에 있고 좌측 손잡이 쪽에는 노리쇠 멈치도 있다. # 그런데 이 중요한 기능을 가진 장치를 어째서 우측 손잡이에는 추가하지 않았는지는 불명. 나중에 VHS-D2로 개량할 때 노리쇠 멈치는 탄창 멈치 뒤쪽으로 옮겼다. #[15] 비공식적인 분야까지 거슬러 올라가면 Sidewinder에서 제작한 프로토타입 SMG인 SS-1이 있다.[16] 만약에 D1, D2의 총열 둘 다 서로 호환성이 있다면, D2의 총몸에다가 D1의 총열을 부착해서 이런 장점을 가질 수 있다.[17] (맥풀의 MBUS나 트로이제나 H&K제처럼) 거의 일반적으로 레일 부착용 기계식 조준기를 출시할 때 가늠자, 가늠쇠 모두 같은 형상으로 설계하는걸 생각해보면 다소 특이한 경우이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