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15 21:23:21

진영읍


파일:1513509040896.png 김해시 행정구역
{{{#!folding [ 펼치기ㆍ접기 ] 진영읍
주촌면 진례면 한림면
생림면 상동면 대동면
행정동 내외동
시청
부원동
동상동
북부동 칠산서부동 불암동
장유1동 장유2동 장유3동
삼안동 활천동 회현동 }}}

파일:1513509040896.png 김해시 소속 읍면동
{{{#!folding [ 펼치기ㆍ접기 ] 진영읍
주촌면 진례면 한림면
생림면 상동면 대동면
법정동 동상동 서상동
시청
부원동
봉황동 대성동
구산동 삼계동 내동 외동 흥동
풍유동 명법동 이동 화목동 전하동
강동 삼정동 어방동 삼방동 안동
지내동 불암동 유하동 내덕동 부곡동
무계동 신문동 삼문동 대청동 관동동
율하동 장유동 응달동 수가동
}}} ||

1. 개요2. 역사3. 특징4. 진영 신도시5. 주요 시설 및 관광
5.1. 노무현 전 대통령 생가(봉하마을)5.2. 봉화산 마애불5.3. 미양 서원5.4. 금병 공원5.5. 서어지 공원
6. 주거 시설7. 교통8. 교육9. 관할 법정리
9.1. 옛 하계면 지역9.2. 옛 중북면 지역
10. 출신 유명 인물11. 대중 매체에서

1. 개요

경상남도 김해시 북서부에 위치한 . 읍소재지는 여래리다. 면적은 39.69㎢이다. 2019년 1월 주민등록 기준으로 54,411명이다. 장유만은 못하지만, 그래도 인구가 제법 늘고 있는 덕분인지 경전선 KTX진영역에 정차한다.

김해시 도심과 떨어져, 창원시,밀양시와 인접하여 발전하고 있는 부심지.

2. 역사

파일:1513509040896.png 진영읍 행정구역 변천사
김해군 하계면
(1896)
김해군 하계면
(夏界面, 1914)
김해군 진영면
(進永面, 1928)
김해군 진영읍
(進永邑, 1942)
김해시 진영읍
(金海市, 1995)
김해군 중북면
(1896)
김해군 상북면
가동리(佳洞里) 일부

약 50년 전에는 김해시의 유일한 역까지 보유하고 있던 핵심지 중 하나였으나, 김해시는 신도시 개발에만 힘을 쏟아부었기 때문에 발전이랄 게 전혀없었다. 구 진영역 일대가 번화가였다. 지금은 진영역 이전으로 인해 쇠퇴해가는 중. 그래도 아직도 그 일대에는 몇몇 음식점들이 꿋꿋이 자리를 지키고 있다.

3. 특징

지역 특산품으로는 지리적 표시제/대한민국에도 등록된 진영단감이 유명하며, 그 수가 적게 재배되기 때문에 한철에는 프리미엄가가 붙지 않은 상태로 유통되다가 제철이 지나면 급격한 프리미엄이 붙어서 판매된다. 또한 이걸 기념하기 위한 진영단감제 행사를 매년 개최한다. 진영읍민의 남녀 불문한 전통 축제. 또한 진영 대창초등학교는 대통령 1명, 영부인 2명을 배출하여 덕분에 매해 입학 시기가 되면 매우 시끄럽다.

인구가 밀집된 시가지는 진영리와 여래리에 걸쳐 있다. 노무현 대통령의 당선 후에는 봉하마을이 위치한 본산리가, 그 외에는 경전선의 복전화 및 이설에 따라 새로 이전한 신 진영역이 있는 설창리가 잘 알려져 있다.

정치권에 대해서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당선 이전에는 한나라당의 텃밭이다가, 당선 후에는 더불어민주당의 텃밭이 되었다. 이후로 김해시까지 민주당의 씨앗이 퍼져 나갔다. 그리고 타 지역 사람에게 그냥 김해 진영에 산다고 말하면 어딘지 모르지만, 노무현 대통령의 생가가 있는 곳이라고 하면 한방에 이해하기도 한다.

원래 김해을(乙) 선거구에서 20대 총선부터 김해갑(甲)으로 조정되어, 나름 정치적 관심지역이었으나, 그런거 없이 갑,을 모두 더불어 민주당 후보가 차지해 버렸다.

네가지에서 양상국이 이야기하는 고향 배경이 여기다. 사족을 더 붙이자면, 옛날부터 깡촌은 아니었다. 1949년 당시 2만 인구로 김해에서 단 둘뿐인 읍이었다. 하나는 김해읍. 하지만 김해읍이 시로 승격되고 한낱 면에 지나지 않았던 어느 동네가 급속도로 인구가 증가하고 동으로 전환되면서 이 두 곳에 비해 상대적으로 안습하게 보이게 된 것.(...) 그래도 그 당시에는 꽤 큰 도시였으나, 개발이 거의 되질 않아 수십 년간 인구 증가가 별로 없었다. 그러나 이제는 인구 5만 명 이상으로 결코 적지 않는다.

4. 진영 신도시

허허벌판 논지대를 다 밀어 버리고 아파트와 상가를 불과 3년 새에 다 만들어 버렸다. 그나마 있던 논지대도 2017년 기준으로 모두 사라지고 현재는 아파트 단지 등을 세우기 위해 지반공사를 마치고 지면 포장이 진행되고 있다. 덕분에 그 외곽 지역인 장등과 주호마을 주민들은 소음에 미칠 지경이라고 한다.

이름은 신도시지만, 같은 신도시라고 불리는 김해시의 외동신도시나 면 지역이였던 장유신도시보다 규모는 훨씬 작다. 교통편도 아직 다 준비되지 않은 상태이나, 많은 인구수의 유입으로 인해 진영중학교가 폐교되었다가 다시 생겨나서 화제를 모으기도 하였다.

5. 주요 시설 및 관광

5.1. 노무현 전 대통령 생가(봉하마을)

어쩌다 보니 진영읍김해시의 관광지가 되어 버린 곳. 노무현 전 대통령 당선 전에는 그저 기와집 몇 장 달리고 문 앞에 단감나무 몇 그루, 집 안에 단감나무 한 그루 있는 정말 극 빈곤층의 집 그 자체였다. 그것도 노무현 대통령의 부모는 바로 옆옆집으로 이사가고 그 집은 다른 사람이 살고 있는 상태였다. 하지만 당선 후 로또를 맞아(...) 노무현 생가에 살던 사람은 관리인으로 있으며 그 곳 근처에 대통령을 퇴임한 노무현 대통령의 집을 짓게 된다. 결론은 생가에 가보면 다 볼 수 있다. 또한 노무현 생가는 공원도 없던 곳이었는데, 군인들을 최대한 동원해 하루만에(...) 생겼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후에는 주변이 그를 추모하는 장소로 바뀌었다.

진영이 어딘지 모르는 타 지역 사람들에게는 구체적인 위치를 설명하는 것보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생가가 있는 곳이라고 하면 한 번에 설명되기도 한다. 과거와달리 신청만 하면 생가내부까지 들어가 볼 수 있다.

5.2. 봉화산 마애불

고려시대의 여래상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높이 2.48m, 무릎높이 1.7m이다. 광배는 없으나 균형 잡힌 코등과 조그마한 입, 어깨까지 늘어진 커다란 귀 등이 세련된 조형미를 보이고 있다. 한국의 전설이란 기록을 보면 당나라 황후의 꿈에 한 청년이 자주 나타나서 괴롭힘으로 신승의 힘으로 바위틈에 넣어서 김해땅 봉화산의 석불로 만들었다고 하는 전설이 있다.

5.3. 미양 서원

1850년 제작된 조선전기의 유학자 서강 김계금선생의 언행과 업적, 관련기록등을 후손들이 모아서 편찬한 목판이 있다. 표지를 포함한 총 26장의 책판 전부가 양호한 상태로 보존되고 있어 조선후기 목판연구에 귀중한 자료가 된다. 진영읍 신용리 소재

5.4. 금병 공원

진영읍 최대의 병크. 모델 타깃은 김해시의 거북공원과 연지공원의 짬뽕. 공원으로는 정말 연지공원과 맞먹을 정도로 규모가 크다. 여기까지는 대단히 좋은 공원이지만...

이 공원, 2달만에 다 만들었다. 그리고 공원 개장 후 인부들의 월급을 안 줘서 덤프트럭으로 공원을 막고 시위했다. 그래도 공원 자체는 꽤 좋으니, 진영에 오는 관광객은 한번 봐두는 것도 나쁘지 않다.

5.5. 서어지 공원

진영신도시 쪽 코아루 자이 중흥S클래스 아파트 옆으로 걸어가면 서어지공원이 나온다. 여기는 엄청 사람들도 많고 놀러가기도 좋은 곳이다. 주말이면 영유아들을 데리고 나온 부모들로 북적인다.

평일이나 주말이나 어지간히 날씨가 나쁘지만 않으면 사람들로 북적인다. 대개 부부와 영유아 그리고 노인분들로 이루어져 있다. 덕분에 여러 잡상인들이 공원의 입구에서 진을 치고 있다. 음료를 파는 상인부터 액세서리 판매, 정수기 대여 심지어 고슴도치, 앵무새 등을 판매하는 상인까지 거의 매일 같은 장소에서 장사를 하고 있다.

공원 내에는 인라인 스케이트, 보드 등을 탈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6. 주거 시설

  • GS건설 진영자이 - 2007년 12월 입주.
  • 남광토건 동창원IC 하우스토리 - 2008년 9월 입주.
  • 동문건설 김해 진영 동문굿모닝힐 - 2015년 10월 입주.
  • 이진종합건설 진영 이진캐스빌 - 2017년 5월 입주.
  • 일신건영 김해 진영 휴먼빌 - 2016년 10월 입주.
  • 중앙건설 김해 진영 중앙파크빌 - 2000년 11월 입주.
  • 중흥건설 진영 중흥S-클래스 1단지 - 2006년 2월 입주.
  • 중흥건설 진영 중흥S-클래스 2단지 - 2006년 1월 입주.
  • 중흥건설 진영 중흥S-클래스 3단지 - 2015년 6월 입주.
  • 중흥건설 김해 진영2지구 중흥S-클래스 4단지[1] - 2019년 3월 입주.
  • 한국토지신탁 / 남광토건 김해 진영 코아루 - 2007년 9월 입주.
  • 한국토지주택공사 / (주)한라 김해 진영6단지 LH 휴먼시아 - 2017년 5월 입주.
  • 한국토지주택공사 / 양우건설 진영 LH 휴먼시아 - 2010년 3월 입주.
  • 한림건설 김해 진영 한림풀에버 - 2018년 6월 입주예정
  • 협성건설 협성휴포레 진영 - 2017년 3월 입주.

7. 교통

이 읍에 소재한 여객철도역은 경전선 진영역 참고. 김해시의 여객철도 역 중 가장 크다.

한림면한림정역진례면진례역이 있으나, 두 역 모두 무궁화호조차도 절반 가량이 무정차 통과할 정도로 인지도가 낮다(...). 반대로 진영역은 KTX도 일부 세워 주는 곳.

김해시에 있지만 김해 시내로의 연결은 김해 버스 44번[2], 김해 버스 56번[3], 김해 버스 300번이나 태영고속김해 버스 140번 김해~마산 그 중 제일 많이 이용하게 되는 140번은 마산시외버스터미널에서 창원 동읍, 진영 경유해서 김해시외버스터미널까지 간다. 그리고 진영역을 왕복으로 경유한다. 진영읍에선 배차간격이 제일 짧은 노선이다. 정작 가까운 장유으로 가는 노선은 김해 버스 13번, 김해 버스 44번, 김해여객시외버스 밖에 없다.

창원으로 가는 시내버스는 창원 버스 35번, 창원 버스 45번 밖에 없지만 운행 횟수는 5번 세도 될 수준이라 차라리 태영고속김해 버스 140번을 이용 하는게 낫다. 창원행 버스 중에는 자주 다닌다.[4]

또한, 진영시외버스터미널에서 진영->진례->장유->부산 사상 서부터미널로 가는 시외버스도 있다.

국도로는 14번 국도25번 국도가 있으며, 진영읍내에서 갈라져서 14번 국도는 김해시로 가고 25번 국도는 밀양시로 간다. 고속도로 IC로는 동창원IC[5]가 있으며, 진영읍에는 설창사거리에 있는 진영IC[6]가 있으며 진례면에 있는 진례IC도 읍 동쪽의 설창네거리에서 접근이 가능하기에 이쪽으로 가는 차도 몇 있다. 남밀양IC를 찍고 25번 국도를 이용해서 진영으로도 갈 수 있다.

2018년 2월 7일 부산외곽순환고속도로가 개통되었으며, 진영IC로 진입 할 수 있다. 이 역시 설창네거리를 지나가게 된다.
2018년 4월 30일 김해시외버스터미널 - 동서울터미널간 버스가 진영시외버스터미널을 추가 경유한다.

8. 교육

  • 금산초등학교
  • 진영금병초등학교
  • 진영대창초등학교 - 1919년 개교
  • 진영대흥초등학교
  • 진영중앙초등학교 - 2015년 개교
  • 진영중학교 - 79년 폐교, 2006년 복교
  • 진영여자중학교
  • 진영한얼중학교
  • 진영고등학교
  • 진영제일고등학교

9. 관할 법정리

9.1. 옛 하계면 지역

  • 여래리 - 현 진영(면)읍소재지
  • 방동리
  • 사산리
  • 우동리
  • 진영리
  • 좌곤리
  • 하계리- (통합전) 하계면 옛 면소

9.2. 옛 중북면 지역

  • 내룡리
  • 본산리 - 상북면(현 한림면) 가동리 일부 병합/ 봉하마을 소속
  • 설창리 - 중북면 옛 면소이자 (통합) 하계면 면소/ 진영역
  • 신용리
  • 의전리
  • 죽곡리

10. 출신 유명 인물

11. 대중 매체에서



[1] 1단지가 이미 있음에도 불구하고 동을 401동 402동과 같이 백의자리 숫자가 4가아닌 101동 102동과 같이 백의 자리 숫자를 1로해놨다.[2] 진례, 장유 쪽으로 돌아간다.[3] 한림 쪽으로 돌아간다.[4] 게다가 창원의 이 2개 노선은 동읍의 구석진 자여마을과 무점리 구석구석까지 몽땅 들렀다 나오기 때문에 김해 버스 140번에 비해서 시간을 아주 많이 잡아먹는다. 이 2개 노선은 창원 시내의 다른 버스와 환승된다는 점이 유일한 장점이고 김해 버스 140번은 김해시 시내버스 뿐만 아니라 부산광역시 시내버스, 부산광역시 마을버스, 양산시 시내버스, 부산 도시철도(현재는 동해선 제외)와 환승 된다는게 장점 이다.[5] 현재 위치는 고속도로를 폐쇄형으로 하면서 이설한 것인데 기묘하게도 이설 전에는 명칭이 진영나들목이었음에도 오히려 완전히 동읍 내에 있었다. 지금의 위치로 이설하면서 동창원으로 이름이 바뀌면서 출입구가 진영에 한 발 걸치게 되었다. 이 나들목은 동읍과 진영읍의 경계에 완벽하게 걸쳐 있어 절반은 창원 절반은 김해에 속하는 몸이다.[6] 동창원 나들목이 현재 위치로 이설하면서 이름이 사라졌다가 다른 위치에 다른 고속도로의 출입구로 부활...했다[7] 2018 아겜후 병역특례제도를 근본적으로 바꾸겠다고 한 그 청장[8] 진영읍 출신은 아니지만, 진영읍에는 1년간 거주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