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4-05-18 19:47:47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역대 대학수학능력시험
2020 수능 2021 수능
(2020.12.03.)
2022 수능

1. 개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기본계획 발표
4년 예고제에 따라 2018년 8월 30일에 발표하였다.

2020년 12월 3일 실시된 대학수학능력시험이다. 2020년대에 처음 치러진 대학수학능력시험이다. 고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2002년생이 응시 대상자이다.

2. 정보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정보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3. 6월 모의평가 (2020.06.18)

  • 필적 확인란 문구는 「많이 사랑할수록 더 맑게 흐르는」으로, 이해인의 '만남의 길 위에서'에서 발췌했다.
  • 응시자 수: 395,486명 (접수자 수: 483,286명)[1][2]
    • 재학생: 339,658명(85.9%) (접수자 수: 416,529명 (86.1%))
    • 졸업생 및 검정고시학력인정자: 55,828명(14.1%) (접수자 수: 66,757명 (13.9%))
  • 주요 소식 및 사건
    • 2020년 3월 31일, 정부가 수능 일정을 연기하며 모의평가 일정도 2주 연기했다.#
    • 2020년 6월 3일,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시험 시간표를 일부 조정하였다. 점심시간을 70분으로 늘리고, 오후 영어, 한국사·탐구, 제2외국어·한문 영역 시작 시간을 20분씩 순연하였다. 평가원 관계자는 "코로나19 밀집도를 낮추기 위한 조치"라며 "6월 교육청 주관 고1~2학년 전국연합학력평가도 점심시간을 늘렸고, 시/도 교육청의 요청이 있어 이같이 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 2020년 6월 15일,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대책에 따라 학교 또는 학원 시험장 입실이 불가능한 응시생이 매 교시 종료 시 공개되는 문제지로 시험을 치르고(재택), 온라인 답안 제출 사이트에서 본인의 답안을 입력하면 이를 별도로 채점하여 성적을 제공하는 시스템을 공개하였다. 코로나19 확산이 집중되었던 수도권 지역 고등학교를 중심으로 6평 일주일 전부터 접수를 받았다고 한다. 단, 졸업생이 이 시스템을 이용하려면 6월 모의평가를 사전에 접수해야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었고, 원격시험 인원을 약 3000명 규모로 제한해 시범 운영하였다.#
    • 사회탐구 영역 - 생활과 윤리 9번 문제인 해외 원조에 대해 서양 사상가인 갑과 을의 대화 속에서 이들이 어떤 입장을 보이고 있는지 맞히는 문제에서 존 롤스피터 싱어의 입장에 대해 물었는데, 피터 싱어에 대한 입장을 두고 평가원이 내놓은 정답은 "원조 대상국의 정치 문화의 개선이 강제되어서는 안 된다"의 내용이 담긴 1번이었다. 그러나 모 교사는 "부유한 국가의 모든 시민들은 원조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다"는 내용의 4번이 정답이라는 이유로 이의를 제기했다. 이것이 받아들여지지 않자 이 교사는 직접 피터 싱어 교수에게 이메일을 보냈고, 프린스턴 대학교에서 현역으로 강의하고 있는 싱어 교수로부터 "저는 부유한 국가의 모든 시민들을 해외 원조의 대상에서 제외한다"는 답변을 받았다. 하지만 이의 신청 기간이 지나서인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의 홈페이지에 있는 이의 신청 답변에는 반영되지 못했다.#

3.1. 국어 영역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394,024 92 139(100) 1,251(0.32%)

3.2. 수학 영역

3.2.1. 수학 영역 ‘가’형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150,352 88 143(100) 315(0.21%)

3.2.2. 수학 영역 ‘나’형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239,327 93[3] 140(99) 2,904(1.21%)

3.3. 영어 영역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1등급 수 (비율)
395,028 90 34,472(8.73%)

3.4. 한국사 영역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1등급 수 (비율)
395,486 40 168,372(42.66%)

3.5. 탐구 영역

3.5.1. 사회탐구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생활과 윤리 118,862[A] 47 68(98) 3,585(3.02%)
윤리와 사상 26,892 50 67(97) 1,430(5.32%)
한국지리 45,059 47 70(99) 1,167(2.59%)
세계지리 35,116 48 68(98) 1,284(3.66%)
동아시아사 24,608 46 71(99) 417(1.69%)
세계사 17,695 50 70(97) 968(5.47%)
정치와 법 25,344 47 70(98) 843(3.33%)
경제 6,528 47 72(99) 124(1.90%)
사회·문화 119,679[B] 44 68(99) 2,534(2.12%)

3.5.2. 과학탐구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물리학Ⅰ 47,813 47 68(99) 1,193(2.50%)
화학Ⅰ 66,010 47 69(99) 1,270(1.92%)
생명과학Ⅰ 100,612 47 69(99) 1,364(1.36%)
지구과학Ⅰ 94,307 41 77(100) 60(0.06%)
물리학Ⅱ 6,648 48 73(99) 191(2.87%)
화학Ⅱ 9,034 39 85(100) 12(0.13%)
생명과학Ⅱ 14,767 44 73(100) 123(0.83%)
지구과학Ⅱ 8,368 47 75(99) 144(1.72%)

3.5.3. 직업탐구 영역

3.6. 제2외국어/한문 영역

4. 9월 모의평가 (2020.09.16)

  • 필적 확인란 문구는 「바위는 제자리에 옴찍 않노니」로, 조지훈의 '산방(山房)'에서 발췌했다.
  • 응시자 수: 389,646명 (접수자 수: 487,347명)
    • 재학생: 323,295명(83%) (접수자 수: 409,287명 (83.9%))
    • 졸업생 및 검정고시학력인정자: 66,351명(17%) (접수자 수: 78,060명 (16.1%))
  • 주요 소식 및 사건
    • 2020년 3월 31일, 정부가 수능 일정을 연기하며 모의평가 일정도 2주 연기했다.#
    • 2020년 9월 4일, 정부가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시행하면서 300인 이상의 대형학원들에 대해 20일까지 집합금지명령을 내렸다. 학원에서 예정대로 모의평가를 시행할 수 없게 되자 교육부는 9월 모의평가를 시행하는 학원에 대해서 16일 예외적으로 집합금지를 해제하기로 결정하고 모의평가 응시 학원 428곳에 대해 전수조사를 벌여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을 점검하였다.#
    • 6월 모의평가와 달리 점심시간을 연장하지 않고, 수능 시간표와 동일하게 진행된다.[6]
    • 성적 통지일을 예정보다 2일 앞당겨 수험생들의 수능 준비를 지원하기로 하였다.

4.1. 국어 영역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387,945 90 138(100) 234(0.06%)[7]

4.2. 수학 영역

4.2.1. 수학 영역 ‘가’형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126,091 92 132(100) 894(0.71%)

4.2.2. 수학 영역 ‘나’형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257,639 84 148(100) 438(0.17%)

4.3. 영어 영역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1등급 수 (비율)
389,046 90 22,379(5.75%)

4.4. 한국사 영역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1등급 수 (비율)
389,646 40 79,113(20.30%)

4.5. 탐구 영역

4.5.1. 사회탐구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생활과 윤리 119,743 48 68(99) 3,577(2.99%)
윤리와 사상 26,942 48 68(99) 545(2.02%)
한국지리 42,336 50 66(97) 2,740(6.47%)
세계지리 33,632 48 68(99) 761(2.26%)
동아시아사 22,936 48 70(99) 654(2.85%)
세계사 17,256 46 71(99) 225(1.30%)
정치와 법 22,976 47 69(99) 474(2.06%)
경제 5,478 48 70(99) 164(2.99%)
사회·문화 115,982 48 71(100) 405(0.35%)

4.5.2. 과학탐구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물리학Ⅰ 50,281 45 69(99) 558(1.11%)
화학Ⅰ 68,010 46 68(99) 1822(2.68%)
생명과학Ⅰ 108,111 47 71(99) 1626(1.50%)
지구과학Ⅰ 104,619 48 68(99) 3006(2.87%)
물리학Ⅱ 3,436 45 71(99) 36(1.05%)
화학Ⅱ 3,567 44 70(100) 25(0.70%)
생명과학Ⅱ 7,318 47 70(99) 156(2.13%)
지구과학Ⅱ 4,521 47 70(99) 50(1.11%)

4.5.3. 직업탐구 영역

4.6. 제2외국어/한문 영역

5. 대학수학능력시험 (2020.12.03)

  • 필적 확인란 문구는 「많고 많은 사람 중에 그대 한 사람」으로, 나태주의 '들길을 걸으며'에서 발췌했다.
  • 응시자 수: 421,034명 (접수 493,433명) [8] #1 #2 #3
    • 재학생: 295,116명 (접수 346,673명)
    • 졸업생 및 검정고시학력인정자: 125,918명 (접수 146,760명)

5.1. 국어 영역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419,785 88 144(100) 151(0.04%)

5.2. 수학 영역

5.2.1. 수학 영역 ‘가’형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139,429 92 137(100) 971(0.70%)

5.2.2. 수학 영역 ‘나’형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267,483 92 137(100) 1,427(0.53%)

5.3. 영어 영역

(절대평가)

5.4. 한국사 영역

(절대평가)

5.5. 탐구 영역

5.5.1. 사회탐구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생활과 윤리 146,832 50 65(98) 5,444(4.19)
윤리와 사상 31,897 50 64(97) 1,678(5.77)
한국지리 62,963 50 63(96) 4,013(8.95)
세계지리 40,809 50 63(93) 4,799(13.64[9])
동아시아사 27,172 48 67(98) 918(3.76)
세계사 19,839 50 67(97) 1,200(6.30)
정치와 법 27,052 47 69(100) 222(0.95)
경제 5,661 47 69(99) 70(1.38)
사회·문화 139,144 44 71(100) 559(0.45)

5.5.2. 과학탐구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물리학Ⅰ 53,826 50 64(97) 3488(6.54)
화학Ⅰ 71,815 47 68(99) 884(1.23)
생명과학Ⅰ 117,487 45 71(100) 738(0.63)
지구과학Ⅰ 116,729 45 72(100) 822(0.70)
물리학Ⅱ 2,796 50 62(94) 322(11.52[10])
화학Ⅱ 2,984 45[11] 70(100) 25(0.84)
생명과학Ⅱ 6,585 47 69(100) 64(0.97)
지구과학Ⅱ 4,056 45 69(100) 32(0.79)

5.5.3. 직업탐구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비율)
농업 이해 292 46 72(99) 6(2.05)
농업 기초 기술 235 43 75(100) 2(0.85)
공업 일반 1269 47 67(98) 41(3.23)
기초 제도 1070 50 67(97) 55(5.14)
상업 경제 1624 47 72(99) 29(1.79)
회계 원리 1415 44 75(100) 7(0.49)
해양의 이해 29 48 69(98) 1(3.45)
수산·해운 산업 기초 22 50 67(98) 1(4.55)
인간 발달 996 50 70(98) 45(4.51)
생활 서비스 산업의 이해 1136 50 68(98) 55(4.84)

5.6. 제2외국어/한문 영역

과목 응시자 수 1등급 커트라인 원점수 만점자 표준점수(백분위) 만점자 수
독일어 998 44 70( ) 2
프랑스어 1,209 46 68( ) 11
스페인어 1,265 48 68( ) 13
중국어 3,707 48 67( ) 85
일본어 5,826 46 69( ) 31
러시아어 494 48 68( ) 5
아랍어 38,157[12] 45 86( ) 347
베트남어 764 48 75( ) 29
한문 2,631 49 69(98) 96

6. 의견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견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7. 논란 및 사건 사고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논란 및 사건 사고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8. 주요 영역 자료 및 통계

  • 원점수 평균 및 표준편차
국어 영역 수학 영역 (‘가’형) 수학 영역 (‘나’형)
모의평가(6월) 56.04 / 22.32 52.46 / 22.3 44.49 / 27.91
모의평가(9월) 58.76 / 21.88 59.79 / 24.93 41.62 / 24.49
수능 59.0 / 18.56 57.6 / 23.14 49.64 / 27.28

9. 여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당시에 시행된 유일한 대학수학능력시험이다. 다음 수능인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부터는 단계적 일상회복 환경에서 시행될 수 있게 되었다.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오미크론 변이가 발생했으나 2022년 4월 25일부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가 2급 감염병으로 낮춰지고 5월 2일부터는 실외 마스크 의무 해제가 이루어졌다. 또한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두 달 여 뒤인 2023년 1월 30일부터는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또한 권고로 하향되었다.질병관리청

10. 둘러보기 틀

{{{#!wiki style="margin: -5px -10px; display: inline-table"<table align=center><table bordercolor=#ffffff,#191919><table bgcolor=#ffffff,#191919>
파일:한국교육과정평가원 심볼.svg
}}}
{{{#!wiki style="margin: 0 -10px -5px; min-height: calc(1.5em +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5px -1px -11px"
평가 특성
{{{#!wiki style="margin: -16px -11px"<tablewidth=100%> 언어(言語) 수리(數理) 자료 해석 · 상황 판단
지식 및 적격 여부
}}}
영역
(사회 · 과학 · 직업)
하위 문서
역사 · 등급컷 · 문제점 및 해결 방안 · 논쟁 및 비판 · 기타 · 사건 사고 · 절대평가 전환 논란 · 학습 조언 · 시험장
기타
시간표 · 9등급제 · 모의평가 · 수능 샤프 · 필적 확인란 문구 · 물수능 · 불수능 · EBS 수능(수능특강 · 수능완성) · 한국교육과정평가원
}}}}}}}}} ||

{{{#!wiki style="margin: -5px -10px; display: inline-table"<table align=center><table bordercolor=#ffffff,#191919><table bgcolor=#ffffff,#191919>
파일:한국교육과정평가원 CI.svg
}}}
{{{#!wiki style="margin: 0 -1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5px -13px"
도입 이전 1994 1995 1996
▣ 1차 실험평가(1990년)
▣ 2, 3, 4차 실험평가(1991년)
▣ 5, 6, 7차 실험평가(1992년)
▣ 2회 시행
8. 20.(금), 11. 16.(화)
▣ 첫 수요일 수능
▣ 인문·자연·예체능 구분 도입
▣ 본고사 시행 마지막 해
1997 1998 1999 2000
▣ 수리 영역 주관식 도입
▣ 수능 만점 200점→400점
오나타 사건
▣ (수시 모집 첫 시행) ▣ 선택과목·표준점수 도입
▣ 첫 수능 만점자 배출
▣ 응시 인원 최다
2001 2002 2003 2004
▣ 제2외국어 영역 신설
▣ 전 과목 만점자 수 최다(66명)
▣ 듣기 방송 미디어 포맷이 EBS FM에서 카세트 테이프로 변경
▣ 성적표 등급 표기 첫 시행
▣ ‘수리 · 탐구 영역 ( I )’은 ‘수리 영역’으로 명칭 변경, ‘수리 · 탐구 영역 (II)’는 ‘사회탐구 영역’과 ‘과학탐구 영역’으로 분리
▣ (정시 라군 폐지)
▣ (특차 전형 폐지)
▣ (수시 제도 30% 확대)
▣ 9월 모의평가 도입(2002년 9월 3일)
▣ 소수점 배점 반올림 성적표 지급 소송 사태 발생
▣ 6월 모의평가 도입(2003년 6월 11일)
▣ 소수점 배점 전면 폐지, 정수 배점 전환
첫 복수 정답 인정
2005 2006 2007 2008
▣ 첫 예비평가 실시(2003년 12월 4일)
▣ 수리 가형 선택 과목 도입
▣ 탐구 선택 과목 도입
▣ 직업 탐구 도입
▣ 제2외국어/한문 영역 명칭 변경
▣ 스페인어Ⅰ 명칭 변경
▣ 아랍어Ⅰ · 한문 도입
▣ 인문 · 자연 · 예체능 구분 폐지
대규모 휴대전화 부정행위 사건 발생
▣ 부산 APEC 정상회의로 인한 수능 1주일 연기
▣ 시험 시 전자기기 압수 의무화, 수능 샤프 일괄 제공, 필적확인란 문구 도입
▣ 시험일 수요일 → 목요일 변경 '수능 등급제' 시행 및 논란
2008학년도 수능 물리Ⅱ 복수정답 사태 논란
▣ (내신등급제 도입)
2009 2010 2011 2012
▣ 수능 등급제 폐지
▣ 표준점수 • 백분위 제도 환원
▣ 눈으로 미리 푸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문제지에 겉표지 도입
▣ 수능 연기 (신종플루)(정상 시행)
▣ (수시 1학기 모집 폐지)
▣ G20 정상회담으로 인해 수능 1주일 연기
▣ EBS 70% 연계 시행 (~2021)
▣ 듣기 방송 미디어 포맷이 카세트테이프에서 CD로 변경
▣ 필적확인란 문구 사전 유출 사고
▣ 중국산 수능 샤프 입찰 비리 논란
▣ (수시 공통 지원서 도입)
▣ '만점자 1%' 조정 정책 공표
▣ 채점 시 이미지 스캐너 도입
▣ 수리 영역 문제지 8면에서 12면으로 변경
▣ 탐구 선택과목 수를 4과목 → 3과목으로 축소, 과학탐구Ⅱ 과목에 대한 최대 선택 수 제한 폐지
2013 2014 2015 2016
▣ '만점자 1%' 조정 정책 2년 실시 후 폐지
▣ (수시 모집 지원 6회 제한)
▣ 두 번째 예비평가 실시
언수외국수영 명칭 변경
▣ 국어 · 수학 · 영어 A / B 형 체제 도입 및 언어 영역 듣기 폐지
▣ 탐구 선택과목 수 3과목 → 2과목으로 축소
▣ 기초 베트남어 도입
▣ 한문 [math(\rightarrow)] 한문 I 으로 명칭 변경
수능 출제오류 관련 소송전 최초 발생
▣ 영어 A / B 형 체제 1년 실시 후 폐지 ▣ 기초 베트남어 [math(\rightarrow)] 베트남어Ⅰ으로 명칭 변경
NEAT로 영어시험 대체(무산)
2017 2018 2019 2020
▣ 시험일 11월 셋째 주 목요일로 변경
▣ 스마트 워치 등 전자 시계 착용 금지
▣ 수능 모의평가 실물 정답지 미배부
▣ 국어 A / B형 체제 폐지
▣ 수학 A / B형 체제 폐지 및 가 · 나형 체제 환원
▣ 수학 영역 세트 문항 폐지
▣ 한국사 절대평가 전환 및 필수 영역화
수능 연기(지진)
▣ 영어 절대평가 전환
▣ 국어 영역 정오표 지급
▣ 국어 영역 난이도 조절 실패 사과
▣ 재수생 수능 성적표 사전 유출 파동
2021 2022 2023 2024
▣ 수능 연기 및 첫 12월 시행(코로나19)
▣ 자연계 기하·벡터 제외
▣ 수능 개편 1년 유예
한국사 영역 2009개정교육과정 유지
{{{#!folding [ 펼치기 · 접기 ] 한국사 영역 2015 개정 교육과정 적용
▣ (서울 상위권 10개 대학 정시·의약계 지역인재 40% 선발 도입)
윤석열 정부 수능 출제 방침 지시 관련 파문
▣ (수시 비교과 사실상 폐지)
2025 2026 2027 2028
▣ 일부 대학교 이공계 미적분·기하 필수 폐지
▣ 정시에 학교폭력 이력 반영 대학 증가
▣ 모든 대입 전형에 학교폭력 이력 반영 의무화
▣ 연세대, 정시에 내신 반영
(시행 미정) 2028 대학입시제도 개편
▣ 국어•수학•탐구 영역 선택과목 폐지
▣ 탐구 영역 통합사회, 통합과학 공통 응시 체제로 전환
▣ 심화수학[미적분2(미적분), 기하] 수능 출제 배제
▣제2외국어/한문 영역을 제외한 모든 영역은 단일 시험지로 모든 수험생들이 응시
▣ (내신 5등급제로 전환)
▣ 고교학점제 전면 시행
}}}}}}}}} ||



[1] 사상 처음으로 수능 및 모의평가에서 응시자 수가 40만 명 밑으로 추락했다.[2] 접수 인원 대비 응시 비율, 그리고 수험생들의 학령 인구 등을 감안했을때 당초 실응시자는 41~42만 명 선으로 추정되었는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여파로 인해 응시율이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3] 96점까지 누적 비율이 3.9%였다.[A] 2014학년도 수능 이후 거의 7년 만에 선택자 수가 사회·문화에 밀려 2위가 되었다.[B] 2014학년도 수능 이후 거의 7년 만에 선택자 수가 생활과 윤리를 앞섰다.[6] 고등학교 1, 2학년은 전면 원격수업 또는 격주 등교 중이고, 올해 새 학년 첫 등교를 시작했을 당시와 다르게 거리두기 지침이 다소 느슨해진 점과 수능이 얼마 남지 않았기 때문에 실전과 동일하게 모의평가를 진행했다.[7] 남녀 모두 117명으로 같다. 모처럼 만점자 비율이 0.1% 이하로 나왔다. 역배점 문제를 감안하면 1~3등급컷이 의도적으로 올려졌다는 걸 알 수 있다.[8] 응시자 수가 가장 많았던 2000학년도 수능의 응시 인원 86만 8천여명의 절반도 안 되는 수치이다.[9] 2등급 블랭크[10] 2등급 블랭크[11] 46점과 45점은 표준점수 동일[12] 절대평가로 전환됨에 따라 아랍어 응시자 수가 급감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