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11 21:35:18

오노즈카 코마치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동방 프로젝트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동방화영총의 플레이어 캐릭터
{{{#!folding 전체보기 하쿠레이 레이무 키리사메 마리사 이자요이 사쿠야 콘파쿠 요우무 레이센 우동게인 이나바
치르노 미스티아 로렐라이 리리카 프리즘리버 루나사 프리즘리버 메를랑 프리즘리버 이나바 테위
샤메이마루 아야 메디슨 멜랑콜리 카자미 유카 오노즈카 코마치 시키에이키 야마자나두 }}}

동방췌몽상·동방비상천·동방비상천칙의 플레이어 캐릭터
{{{#!folding 전체보기 동방췌몽상 하쿠레이 레이무 키리사메 마리사 이자요이 사쿠야 앨리스 마가트로이드 파츄리 널릿지
콘파쿠 요우무 레밀리아 스칼렛 사이교우지 유유코 야쿠모 유카리 이부키 스이카
동방비상천 레이센 우동게인 이나바 샤메이마루 아야 오노즈카 코마치 나가에 이쿠 히나나위 텐시
동방비상천칙 코치야 사나에 (#) 치르노 홍 메이링 레이우지 우츠호 모리야 스와코
오오나마즈 (플레이 불가)
}}}||

프로필
파일:th105_komachi.png
이름 오노즈카 코마치
[ruby(小野塚, ruby=おのづか)][ruby(小町, ruby=こまち)]
성별 여성
종족 사신(死神)
능력 距離を操る程度の能力
거리조종하는 정도의 능력
위험도 낮음
인간 우호도 높음
주요 활동 장소 삼도천
관련 인물 시키에이키 야마자나두(상사)
히나나위 텐시
이바라키 카센
무라사 미나미츠(훼방꾼)
이명 삼도천의 물길 안내인 동방화영총
동방비상천
동방삼월정
동방구문사기
에도 토박이 기질의 사신 동방문화첩
강안개의 물길 안내인 동방비상천
척락실로의 사신 동방자가선

[ruby(小野塚, ruby=おのづか)][ruby(小町, ruby=こまち)] / Komachi Onozuka[1]

동방화영총테마곡피안귀항 ~ Riverside View
(彼岸帰航 ~ Riverside View)[2]
동방비상천테마곡피안귀항 ~ Riverside View
(彼岸帰航 ~ Riverside View)
ま、どんなに巫山戯ていようとも、自らの気を鬱がないだけましだ。
뭐, 어떤 소리를 듣든 제 마음을 울적하게 만드는 것보다는 나아.
気を鬱げば、視野も塞がれる。それは、妬み、虚栄心を生み、
마음이 울적해지면 눈도 좁아져. 그것이 질투와 허영심을 낳고,
さらにそれすらも正当化する、心の狭い人間になるだろう。
더욱이 그것마저도 정당화하려는 옹종망종한 인간이 되겠지.
気の鬱いだ人間は、いつの間にか孤立している事になるのだ。
기분이 울적해진 인간은 어느새 고립될 거야.
孤立を正当化するようになり、陰口を叩く様になったら
고립을 정당화하고, 뒤에서 험담을 하게 된다면
もう手に負えない。私は見捨てるよ。
더는 어찌할 도리가 없어. 나는 그런 인간은 버릴 거야.
おおっと、四季様の説教癖がうつってしまった
어이쿠. 시키님의 설교하는 버릇이 옮아 버렸네.
きゃん!
꺙!

1. 기본 설명

동방화영총 플레이어 캐릭터. '60년주기 결계이변'의 원인 아닌 원인.

동방화영총을 플레이하다 보면 화면 밖에서 맹렬한 속도로 플레이어에게 다가오는 덩어리가 있다. 이건 유령인데, 주인공들은 이번 이변이 일어난 원인을 찾아 헤매다가 또 한 가지 이상함을 알아차린다.

'그러고 보니 유령이 이상할 정도로 많다. 그렇다면 이는 명계와 상관있는 게 아닐까?'

삼도천불교에서 나오는 개념인데 그리스 신화스틱스 강과 비슷한 곳으로 차안과 피안을 가르는 강이다. 이곳에는 중유의 길을 지나온 유령들이 강을 건너기 위해 대기하고 있으며, 여러 사신들이 그들을 피안으로 나르고 있다.

주로 환상향에서 온 유령을 맡고 있는 코마치는 하쿠레이 레이무처럼 언제나 느긋해서 뒤에 유령이 몇 명이 기다리든 상관 안 하고 세월아 네월아 하며 일을 처리하고 있다. 거기다 농땡이 치는 걸 좋아해서 일은 내팽개치고 놀러 나가다 시키에이키에게 매번 설교를 듣는다.

동방구문사기에 따르면 옆에 든 은 폼. 손님(?)인 망자들에게 '나는 정말로 사신이다.'라는 것을 수긍시켜 죽음을 받아들이기 수월하게 하기 위한 아이템이라고 한다. 낫은 장식입니다 인간들은 그걸 몰라요 하지만 비상천에서는 장식용이라는 낫을 잘만 무기로 쓰고 있고 천인선인은 자신을 데리러 온 사신을 쫓아내는 것으로 삶을 이어간다고 사신과 천인이 본인들 입으로 말하니 아큐가 잘못 알고 있거나 일부러 틀리게 적은 듯도 싶다.[3]

사신인 탓인지 동방삼월정서니 밀크, 루나 차일드, 스타 사파이어의 능력을 모조리 무시했다(보고 듣고 걸리지도 않음).

캐릭터 모델은 일본의 여류시인 오노노 코마치(小野 小町). 이분 할아버지가 밤마다 명계에서 염라대왕을 보좌했다는 설화도 있고, 쿠소시에마키, 즉 시체가 썩어가는 모습을 9단계로 나눠서 그린 그림의 모델로도 자주 그려진다.

파일:attachment/komachi_rice.jpg

참고로 이름이 코마치로 같아서인지 제 6회 하쿠레이 신사 예대제'모에쌀'을 패러디한 물건이 나오기도 했다. 생각해 보면 피안화사신으로 장식되어 있는 매우 께름칙한 쌀이다. 무슨 공양미도 아니고

2. 작품에서 보인 모습

사신이라서인지 공식물에서 만화데스노트》관련 소재가 자주 등장한다. 동방화영총에서는 "이건 사신의 눈. 수명 절반과 바꿔 줄까?"라는 대사가 있고, 동방비상천에서는 파츄리 널릿지에게 "이름을 적으면 죽는 책 같은 거 말이야. 그런 게 있으면 편리하겠어."라는 대사를 날린다.

참고로 작품에서 등장하면 거의 다 땡땡이다.

2.1. 동방화영총

꽃의 대량개화 사태의 원인 아닌 원인.

하쿠레이 대결계는 60년을 주기로 한번씩 느슨해지는데 어떠한 이유로 바깥에선 사람들이 대량사망하고 있어 중유의 길이 넘쳐나자 근방에 있는 환상향으로 유령들이 넘어온 것이다. 하지만 코마치는 일을 느긋하게 처리하기에 기다리다 지친 유령들이 꽃에 깃들어 멋대로 환생한 것. 즉, 이번 일은 조금 뒤면 결계가 다시 견고해져 해결될 일.

스토리 상으로 메디슨 멜랑콜리와 함께 카자미 유카를 울린 존재이다.

게임 내 성능은 중간보스 캐릭터이니만큼 사기캐. 통상의 EX탄이 스펠카드와 물량이 비슷해서, 하다보면 적 화면을 동전으로 꽉꽉 채워버린다. 흡령필드도 한순간에 전화면을 덮는 범위를 자랑한다. 다만 흡령필드의 전개 시간이 저속 버튼을 누르는 단 한순간 뿐이기 때문에 누르고 있으면서 흡령 필드를 전개하는 것은 불가능하고, 흡령필드의 전개 범위가 전화면이기 때문에 대전이 격렬해질 경우 미처 처리하지 못한 유령에게서 반격탄이 날아오는 경우가 많아져서 힘들어질 수 있다.(그러나 상대는 힘든 정도가 아니니 괜찮을지도...) 스펠의 경우 패턴이 매우 단순하지만 2레벨 스펠 구성물에 소탄 개수가 적어 반격해오는 소탄이 적기 때문에 스펠 사용에 부담이 없다. 그리고 보스 어택의 패턴이 타 캐릭들보다 많다는 점도 특징이라면 특징.

2.2. 동방문화첩 ~ Shoot the Bullet.

2.3. 동방구문사기

파일:thPMiSS_Komachi.jpg

삼도천의 뱃사공카론처럼 죽은 사람을 피안으로 보내는 소임을 맡는다. 유령은 뱃삯을 내야 하는데, 죽었을 때 재산은 살았을 때 지인들이 자신을 위해 써온 액수의 합이다. 뱃삯을 받은 사신은 능력인 거리를 조종하는 정도의 능력을 이용해 뱃삯에 맞는 거리를 건너게 해 준다.(거리∝1/배삯) 내지 않아도 상관없지만 그에 반비례해 삼도천의 폭이 무한대가 되기 때문에 건너는 도중 사신이 강에 던져 넣어 소멸된다.

그런데 이게 어디까지나 사신 본인이 지닌 능력으로 거리가 결정되는 거라서 사신이 원한다면 뱃삯에 걸맞지 않게 다뤄질 수도 있는 것 같다. 화영총 레이무 스토리모드를 보면 코마치가 멋대로 깎아 주기(…)도 하는 듯. 농담인지 진담인지 분명치 않지만… 왠지 농담이 아닐 것 같다.

옆에 든 은 폼이다. 망자들에게 '나는 정말로 사신이다.'라는 것을 수긍시켜 죽음을 받아들이기 수월하게 하기 위한 아이템이라고 한다. 늘 죽음과 마주하기에 생명이 지닌 중요함을 알고 있어 이걸로 생명을 빼앗는 짓은 하지 않는다. 애초에 사신이 할 일은 죽은 자를 관리하는 것일뿐이기 때문에 딱히 죽을 때가 된 사람을 맞이하러 가는 일은 없다고 한다.

2.4. 동방비상천

파일:attachment/b0044717_4cbbdffe62b50.png
비상천칙 전용 엠블럼. 흐르는 강물과 동전이 컨셉.

동방비상천에서는 사람의 기질이 날씨가 된다는 걸 보고, 그걸로 그 사람의 유령진단이라는 시간 죽이기를 위해 나선다. 하지만 비상천의 코마치 엔딩에서는 상당히 훈훈한 장면을 볼 수 있다. 다만 스토리 모드에서는 알게 모르게 시니컬한 대사들을 해대기도 한다. 마리사에게 절대 주인공은 못 될거라고 한다든가 레이무에게 무자비해서 한치의 상냥함도 없다고 한다든가 거기다가 레이센이 죽은후 평범하게 삼도천 건너서 조용히 있고 싶다고 하니 하는 말이 뭐 꿈은 크게 가져야지... 우동게 지못미

결국 그 성격 때문에 야쿠모 유카리의 스토리에서는 땡땡이 치다가 다짜고짜 맞기도 한다.

만일 저승사자로 전직하면 가장 먼저 텐시를 잡으러 가려고 벼르고 있다만, 엔딩을 보면 뱃사공일도 제대로 안하는 사신한테 그런 일을 시킬리가 없는데 그녀는 그 사실을 모른다고 한다(…). 눈물 좀 닦고….

캐릭터의 성능은 알게 모르게 콘파쿠 요우무를 닮았으나, 아쉽게도 대시속도와 거리가 요우무[4]에 비해서 느린 편이며, 무엇보다 시작시 스킬중 →↓↘+사격으로 나가는 기술이 승룡권 커맨드와는 달리 대공기로서는 어처구니 없을 정도로 성능이 나쁘다.[5] 제대로 된 대공기를 빨리 꺼내서 써주는게 포인트이며, 콤보 연계용으로 사용하는 것이 좋다.

근거리 격투로 시작되는 콤보의 강력함한번 걸리면 계속 맞는다과 ↓↘→+격투의 특이성. 원거리 탄막성능의 강력함등으로 인해, 그와 반대되는 무적 판정과 그레이스 판정 기술의 적음으로 인해, 어느쪽이 좋다 나쁘다라고 표현할 수는 없다.

대전시의 주력은 발동, 데미지, 판정 모두 우수한 점프2A. 동방췌몽상사이교우지 유유코만큼이나 고성능이다. 하지만 스펠카드쪽 성능은 애매한편. 맞으면 그보다 좋을 수 없지만[6] 제대로 쓰기가 힘들다. 스킬/스펠의 특성상 독특하고 재미있는 플레이를 할 수 있지만, 그만큼 숙련된 실력과 연습을 필요로 하는 중상급자용 캐릭터에 가깝다.
STAGE 1 vs마리사 이슬비의 유령 마법의 숲 별의 그릇 ~ Casket of Star
STAGE 2 vs사쿠야 구름이 꼈습니까? 홍마관 시계탑 플라워링 나이트
STAGE 3 vs요우무 창천의 검 명계 히로아리 괴조를 쏘다 ~ Till When?
STAGE 4 vs레이센 미계의 죽림 미혹의 죽림 광기의 눈동자 ~ Invisible Full Moon
STAGE 5 vs레이무 부흥하는 신사 하쿠레이 신사(붕괴) 동방요연담
STAGE FINAL vs텐시 유정천의 두상화위 하쿠레이 신사(붕괴) 유정천변 ~ Wonderful Heaven

2.5. 동방비상천칙

비상천 연동시에만 사용가능. 전작인 비상천에 비하면 강캐에서 평캐 정도로 하향당했다는 의견이 대세다.

탄막성능은 그럭저럭. 그래도 b탄막의 견제력은 나쁘지 않은 수준이다. 특히 2b의 대공성능은 하향당했어도 여전히 훌륭한편. 밥줄기본기는 j2a와 6c. 밥줄기라도 막지르라는것은 아니고(...) 코마치 자체가 느린 캐릭터라 선딜보다는 깔리는 판정에 의의를 두어야한다. 특히 j2a는 상대방 기상 타이밍에 맞춰 머리 위에서 써주면 김갑환의 점a(...)가 생각나는 판정을 보여준다. 한마디로 쓰는 사람도 모르고 맞는사람도 정가드인지 역가드인지 모르는(...) 괴랄한 판정. 6c는 코마치가 사용할 수 있는 기술 중 그나마 빠른편이고 중거리까지의 명중률은 좋다. 데미지도 잘나오는편. 탄막과 격투 밸런스가 좋은편이기에 비상천(or칙)을 모르는 초보자가 이게임은 무엇인고 감 잡기에는 좋다.

사실 코마치는 중수~고수로 올라갈려면 상당히 골 때리는 캐릭터다. 이유는 근접캐도 중거리캐도 아니다라는 것 때문. 그래서 거리조절이 생명. 코마치가 가장 자신있는 거리는 중거리에서 약간 접근한 거리. 즉 원A가 발동하는 거리이다. 이유는 딱 붙어있으면 제대로 맞는게 없어서(...) dc, 3a, 대낫, 사출은 아예 맞지도 않고, 근a를 비롯한 기본기들은 판정이 늦게 나와 상대방 격투기에 순식간에 털린다. 공중에 이르러서는 j2a,j6a는 말할것도 없고, 그나마 ja가 빠르긴한데 타캐릭과 ja발동속도로 순위를 매기면 아래에서 세는게 빠를 정도이다. 그래도 2a가 근접거리에서 질러볼만한 발동속도를 가지고 있는데, 문제는 2a에서 연계되는건 3a, b사출과 스펠카드 밖에 없다(...). 망했어요 의외로 6a가 근접격투에서 밥값을 하는편. 보기와는 달리 프레임이 빠르다. 커맨드기술 역시 사정은 마찬가지, 판정이 너무 늦게 뜬다. 하지만 코마치에게는 캐릭터 특성이라고도 칭할 수 있는 절대적인 판정이 있다. ja,j6a,j2a는 판정으로는 최강을 다투는 것들이고, 근a는 대공을 털어버리는 성능을 가지고있다.주된용도는 점프나 공중대쉬 컷트용. 근aa시리즈에서 이어지는 스펠카드 콤보의 단순함 역시 장점. 코마치는 기본기콤보든 스펠카드 콤보는 몇몇 상황에서 터지는 콤보를 제외하고는 대부분 단순하다. 그래서 코마치의 수준은 콤보를 실수없이하는가. 가 아니라 어떻게 콤보의 첫타를 맞추는가로 구분된다. 콤보보다는 캐릭터 운영방식 자체에 초점을 맞춰야하는 캐릭. 3a는 구석 아니면 차징 후 심리기로 밖에 쓰이지않는 봉인기. 대공은 2b나 4a가 있고, 맞춘 후 스펠카드 외엔 딱히 이어지는것도 없어서 쓸일이 없다. 무엇보다 희대의 병신같은 발동속도덕에(...) 안습. 6a는 낫을 슬쩍내밀었다가 휙당기는 모션. 근a보다 발동속도가 빨라 자주 쓰게 된다. 그렇다고 타 캐릭의 근a 수준의발동속도는 아니고, 괜찮은 발동속도와 긴 사정거리를 동시에 갖췄다고 보면 되겠다.

고 코스트의 스펠카드의 효율성이 구리기로도 유명하다. 기본기나 기술들의 판정은 좋으면서 4~5코스트의 스펠카드는 판정이나 데미지나 여러가지로 안습. 그래도 1~3코스트의 스펠카드들은 충분히 밥값을 하는것들이니 너무 슬퍼하진 말자.

2.6. 동방삼월정

피안까지 먹거리를 찾아온 주인공 세 요정들과 한담을 나눴다. 이 때 세 요정의 능력은 코마치에게 전혀 통하지 않았는데, 코마치의 능력과 관련이 있는 것일까? 낫으로 서니 밀크에게 장난을 친 바람에 세 요정이 기겁을 하고 말았다. 여담이지만 코마치가 잘못 뱉은 대사로 감안할 때 역시 땡땡이치고 있었던 듯 하다.

또 한번은 마을가에서 사라진 지장상을 찾아 하쿠레이 신사까지 찾아왔다. 그리고 레이무가 휴무냐고 묻자 "그냥 잠깐 쉬는 중"이라고 대답했다.(…) 하지만 함부로 지장상을 옮겨놓은 녀석을 지옥에 떨어뜨려버리겠다는 무서운 발언을 하기도. 이 말이 장난삼아 한게 아니라 이전까지 어깨에 걸치던 낫을 양손으로 들며 장난을 친 장본인 마리사를 정말로 죽여버릴듯한 분위기를 보여줬다.[7] 이래보여도 일단은 사신임을 잊지 말자. 그래 봤자 전에도 그랬듯이 사실은 폼만 잡은 것이긴 하지만. 결국 마리사는 다시 지장상을 옮겨다 놓은 모양. 더불어 천벌도 받았다. 천벌이래봤자 요정들이 파놓은 조그마한 함정에 빠진 거지만….

12화에서는 하쿠레이 신사를 응원하겠다고 삼월정이 개최한 행사에 참여했는데 후지와라노 모코우와 함께 미스티아 로렐라이의 장어구이집에서 놀고 있었다.[8] 문제는 이 때 컷 바깥에 아예 대 놓고 '땡땡이'라고 적혀 있다.

이렇듯 삼월정에는 등장이 무조건 땡땡이치기다.

2.7. The Grimoire of Marisa

파일:external/images3.wikia.nocookie.net/GoMSigil-Komachi.jpg

엠블럼은 양쪽으로 추가 달린 벽시계.
스펠 이름 타입 패러미터 비고
사가「첩첩이 낀 안개 건너기」 나 스스로 참고할 생각은 없다 물 위가 아니라도 나온다
한부「미련이 남은 긴박령」 불명 귀찮음 ★★★★★ 물가에는 영혼이 다가오는 듯하다
사가「프라이스 오브 라이프」 노예(인비지블) 신빙도 ★ 주로 연회에서 인기인

2.8. 동방자가선

선인이바라키 카센에게 찾아가 가시 돋친 대화를 나눈다. 원령을 함부로 소멸시키는 카센의 행동에 원령이라고 해도 그렇게 쉬이 없애버려도 되는 존재가 아니라는 말과 함께 주제넘게 참견하지 말라고 경고하고 간다. 카센이 원령이 유출되는 간헐천을 틀어막자 찾아와서는 "아무쪼록 세상을 뜨지 않도록 조심하라고."라는 그야말로 협박성 어조로 쏘아주고 간다. 카센의 행동이 꽤나 눈에 거슬리는 듯. 이번 일도 있지만 애초에 사신은 선인천인들을 눈엣가시처럼 여기는듯 하다. 이 세계의 선인과 천인은 단순히 오래 사는게 아니라 죽을 때가 되어 자신을 마중온 저승사자를 강제로 쫓아내서 생을 유지하는 자이기 때문인듯 하다. 말하자면 불법장생(…).

그런데 이런 모습이 일반적으로 정착한 무능하고 게으르다는 인식과 달리 진지해지면 상당히 간지나고 독설도 서스럼없이 하기에 동인계의 반응이 뜨겁다. 그건 좋은데 코마치가 등장할 때 나오는 이명이 척락실로의 사신, 즉 출세길이 막혀 버린 사신(…).

5화에서도 다시 등장. 레이무가 물욕이 지나치다며 카센이 수행시키는 것을 감시한 모양이다. 그러나 인간이 욕망에 충실하다는 건 오히려 당연한 일이라면서 그래 봤자 레이무는 얼마 후면 원래대로 돌아올 거라고 한다. 그래도 카센이 선인다운 일을 할 줄은 몰랐다며 나름 두둔해 주고 카센과 나름 훈훈하게 웃는 등 이전의 살기등등한 모습과는 많이 다른 분위기를 보여준다. 앞으로의 전개가 더욱 알쏭달쏭해지는 부분.

한동안 출현이 없다가 12화에서 간만에 다시 등장. 카센에게 찾아와 수명에 관한 이야기를 한다. 이때 저승에서 찾아오는 사자가 그냥 사신들이 아니라 더 무서운 상대(지옥의 귀신장)라는 사실을 알려준다. 굳이 카센에게 찾아와 이런 이야기를 하는 점이 수상한데, 이전과 같은 불온한 분위기는 나타나지 않는다. 오히려 화기애애. 더불어 환상향에 사악한 선인이 나타났다는 정보를 전해준다.

그런데 여기서 자기 입으로 말한 "저승에서 찾아오는 게 사신이라는 건 우리들의 거짓말이고 사실은 다른 녀석이 온다."는 것은 비상천 당시의 텐시의 대화와 모순된다.(...) 그냥 ZUN 특유의 설정변경인지 코마치가 다 알고서 사실 아무것도 모르는 텐시를 놀린 건지는 알 수 없다. 사신의 입장에서 생각해 보자면 천인이 뭐가 이쁘다고 천인에게 미주알고주알 사실대로 다 말해주겠는가(...)

이후 짧고 묵직하게 아니면 무언가 의미심장한 행동을 한다던지 하는 등 독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은연히 출연을 하고 있었다.

49화에서는 무한지옥에 갇힌 레이무를 구출하러 가려는 텐시와 동행하여, 카센의 집에 걸린 결계를 손쉽게 뚫고 들어간다.
텐시가 카센이 레이무가 있는 지옥으로 가기위한 특수 마법진의 암호를 해독하여 가동시키는 것을 보고 놀란다.
이로써, 텐시와 함께 코마치는 레이무를 구출하기 위해 지옥으로 출발하게 된다.

2.9. 동방구문구수

파일:thSoPM_Part3.png

구문구수에서 주역으로 나오는 세 세력과의 접점이 딱히 없어서 등장조차 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었으나 묘렌사 인물에서 간접적으로 언급되었다. 문제는 그게 무라사 미나미츠가 옛 성질 못버리고 삼도천에서 사신의 배를 침몰시키고 다닌다는 이야기이다. 강에 빠지면 소멸한다지 않았나

2.10. 동방외래위편

파일:thSCoOW_komachi.jpg

2.11. 동방문과진보

파일:thAFiEU_komachi.png

3. 동인 2차 창작에서 보이는 모습

역대 동방 위키 인기투표 캐릭터 순위
오노즈카 코마치
1회 2회 3회 4회 5회 6회 7회 8회 9회 10회
- 23위 28위 31위 39위 41위 43위 50위
11회 12회 13회 14회 15회 - - - - -
52위 60위 66위 73위 67위 - - - - -
동인계에서는 환상향 내 거유 캐릭 중 하나이며[9] 가슴을 강조해서 그리지 않는 ZUN 원화에서도 특이하게 빵빵하다. MMD에서도 이것은 똑같이 적용되어 코마치의 모델 중 가장 애용되는 편인 N식 모델을 보면 상당히 거유로 묘사되는 야쿠모 란이나 호시구마 유기, 카자미 유카등에 비해서도 엄청나게 크다. 가끔 가다 픽시브에서 일부 유저들이 빈유로 그리기도 하고 '빈유 코마치'라는 태그도 있지만 역시나 흥하지는 않았다.

또 등장 캐릭터가 굉장히 많은 화영총 내에서 스탠딩 CG 상으로 최장신을 자랑했고 삼월정에서도 큰 키로 나왔기에, 환상향에서 제일 키와 가슴이 큰 캐릭터로 그려진다. 비상천에서도 크게 나온 것으로 볼 때 키가 큰 것은 틀림없다고 받아들여 지지만 코마치는 게다를 신고 있는 것을 잊지 말자. 힐처럼 키높이일지도 모른다.[10] 뭐 그런 점을 고려해도 일단 크긴 크다. 그리고 화영총에서 보인 그 가슴 크기가 거짓은 아닌 건지 췌몽상~비상천칙의 모든 캐릭터 도트 중 유일하게 바스트 모핑을 볼 수 있다. 전방 워킹에서만 볼 수 있기는 하지만 그 크다고 여겨지던 처자들도 없던 걸 생각하면 놀라운 사실. 히지리 뱌쿠렌동방심기루에서 바스트모핑이 나옴으로써 일인자는 아니게 되었지만, 그 많은 동방캐에서 단 두 명만이 바스트모핑이 있다는 것은 그냥 넘어가면 안 되는 수준.

우월한 신체 덕분에 상관이지만 빈유에 작은 캐릭터로 정착된 시키에이키에게 설교로 얻어맞는 좋은 소재가 된다. 여기에 자기 일도 제대로 처리 안 하고 게으름 피우며 매일 땡땡이를 치는 것도 더해 그저 상관에게 혼나는 게 일상다반사. 심지어 능력도 좋은데 정작 본인은 덩칫값을 못 하고 있다. 하지만 시키에이키에게 설교를 들어도 언제나 특유의 마이페이스 성격으로 어물쩡 넘어가려 하는 것이 포인트. 콘파쿠 요우무와는 정반대인 성격이라고 볼 수 있다. 이런 모습은 공식쪽과 동인쪽에서 별로 다르지 않다는 게 또 무서운 캐릭터(…).

주된 말버릇은 "꺙!" 스탠딩 CG 기준으로도 상당히 성숙해 보이면서 소녀 같다 못해 어린이스러워 보이는 비명소리가 상당한 갭 모에를 일으켰기 때문에 인기를 끈 것으로 보인다. 이 비명소리가 나온 게 코마치전을 이기고 시키에이키가 나타나자 놀라서 내지른 소리라서 주로 시키에이키와 엮여 나올 때가 많다. 동방비상천에서도 꽤 장신에 카리스마 있는 스탠딩 CG를 자랑하면서 게임 스프라이트 중에 바닥에 엎어져서 손으로 머리를 감싸고 있는 귀여운 자세가 있기 때문에 이를 주제로 삼은 모에 소재가 자주 나오고 있다. 덕분에 엎어져서 머리를 감싸는 자세도 각종 만화나 개그 일러스트에서 다뤄지는 소재. 그 이외에도 땡땡이 마왕이라 건어물녀로 자주 묘사된다. 에로 동인지에서는 주로 유혹하는 포지션이나 다감증 컨셉으로 나온다.

탄막대결을 할 때 자신이 받은 뱃삯을 탄으로 쓰기에 하쿠레이 레이무가 좋아한다. 환상향에서 으뜸가는 부자라고 꼽힌다(스펠카드로 돈을 팍팍 던질정도로 [부자]인듯 심지어 금화까지 던짐). 그런데 정작 동방구문사기에 보면 피안은 재정난이라고 한다. 방만하게 예산을 운용하는 공무원

2010년 말 정도부터 삼월정과 자가선에 나온 진지하고 위엄 있는 모습 덕에 평소엔 태평하고 땡땡이치기 좋아하지만 할 때는 한없이 진지한 숨겨진 능력자라는 이미지가 새로 생겨났다.

커플링은 시키에이키와 많이 연결되고 동방자가선에서 이바라키 카센과 접점을 보이면서 새로 카센과의 커플링이 생기는 중, 그외의 커플링은 드물다.

어쩐지 니지우라 세븐의 패러디인 오노즈카 세븐의 주인공.

어느 AOS 게임에 패러디 캐릭터가 등장할 뻔했으나 개성이 부족하다는 까닭으로 등장하지는 못 했다. 개발 컨셉은 여성 탱커였다고 한다. 나왔으면 랑 엮였을지도[11]

백괴사전에도 항목이 있으며, 작성자가 잠들었다는 이유로 내용이 거의 없다(...).


[1] 사실 小野塚는 おのづか로 영어로는 Onoduka다. 하지만 동방삼월정에서 Onozuka로 표기되었으므로 이쪽의 표기를 따른다.[2] 도입부분이 연연무현리에서 5면 보스곡의 일부분으로 어레인지 되었다.[3] 천인과 선인은 죽을 때가 지났는 데도 안 죽고 사니까 데리러 가는 거라서 여느 사람과는 얘기가 다르긴 하다. 그리고 후에 밝혀진 것으로는 이것 자체도 사신들이 퍼뜨린 소문이고 실제로는 귀신장이 그 소임을 한다고 한다.[4] 애초에 코마치를 요우무처럼 쓰려고 하면 안되긴 한다. 그랬다간 뚜드러 맞는다 아래에도 써 있듯이 어느정도 숙련이 되면 코마치를 쓰는 방법에 익숙해지게 된다.[5] 아예 대공기라기 보다는 설치형 탄막에 가깝다.[6] 일발역전형 스펠이 많다. 특히 4코 이상 스펠들.[7] 여기서 1인칭을 평소에 사용하던 아타이(あたい)가 아닌 와타시(わたし)라서 더욱 진지해 보인다.[8] 이 때 코마치의 옆모습이 모코우를 바라보며 떠들고 있다. 하지만 모코우는 뒷통수만 나오기 때문에 정말로 둘이서 같이 떠들고 즐기고 있었는지는 불명.[9] 환상만화경에서도 시키에이키가 술에 취한 콘파쿠 요우무와 코마치를 찾아내는데 코마치가 갑자기 일어나면서 시키에이키가 코마치의 가슴에 의해 뒤로 밀려나는 장면이 있다.[10] 아야와 사쿠야도 마찬가지[11] 전자는 가지고 다니는 구체의 모티브가 콘파쿠 요우무의 반령이고 후자는 키리사메 마리사의 패러디 캐릭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