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2-04 14:41:46

김연훈

{{{#!wiki style="margin: -10px -10px"<table align=center><table width=320><table bordercolor=#000000> 파일:kt_wiz-Emblem.png kt wiz
2020 시즌 코칭스태프
}}} ||
{{{#!wiki style="color:#FFFFFF; margin: 0 -11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5px 0 -10px"
'''70 김태균 · 71 이강철 [[감독#s-1.1|
]] · 72 김강 · 73 이승호
· 74 정명원 · 75 최훈재 · 76 박기혁 · 77 강성우
· 78 박철영 · 79 최영필 · 80 박정환 · 81 김인호
· 82 윤요섭 · 83 한윤섭 · 84 최만호 · 85 한혁수
· 86 김연훈 · 87 박승민 · 88 홍성용 · 90 조중근
· 91 신명철'''
코칭스태프투수포수내야수외야수
다른 KBO 리그 팀 명단 보기
}}}}}}}}} ||
김연훈의 수상 경력 / 역대 등번호
{{{#!folding [ 펼치기 · 접기 ]
한국시리즈 우승 반지
2010

KIA 타이거즈 등번호 9번
김민철(2001~2006) 김연훈(2007~2008) 김형철(2008~2010)
SK 와이번스 등번호 37번
김형철(2004~2008) 김연훈(2008) 이승호(2009~2014)
SK 와이번스 등번호 2번
김성현(2006~2008) 김연훈(2009~2011) 박승욱(2012~2013)
박승욱(2012~2013) 김연훈(2014) 이대수(2015~2016)
SK 와이번스 등번호 10번
박상현(2014) 김연훈(2015) 최승준(2016~2019)
KT 위즈 등번호 14번
김병희(2014~2015) 김연훈(2016~2017) 김병희(2018~ )
KT 위즈 등번호 86번
박성기(2016~2017) 김연훈(2018~ ) 현역
}}} ||
파일:external/imgnews.naver.net/2016040901000765800053371_99_20160409181805.jpg
kt wiz 시절.
kt wiz No.86
김연훈(金淵訓 / Yeon-hun Kim)
생년월일 1984년 12월 23일 (34세)
출신지 전라북도 전주시
포지션 유격수, 3루수, 2루수, 1루수
학력 군산초-군산남중-군산상고-성균관대
투타 우투우타
프로입단 2007년 2차지명 2라운드(전체 16위)
소속팀 KIA 타이거즈(2007~2008)
SK 와이번스(2008~2015)
kt wiz (2016~2017)
지도자 kt wiz 2군 작전•주루코치 (2018)
kt wiz 2군 수비코치 (2019~ )
응원가 SK 시절 : Lou Sern - Swiss Boy[1]
돌브레인 - 더위 먹은 갈매기[2]
kt 시절 : Alan Silvestri - I'm Forrest... Forrest Gump (Forrest Gump OST)[3]

1. 개요2. 선수 경력
2.1. SK 와이번스 시절
2.1.1. 2010 시즌2.1.2. 2011 시즌2.1.3. 군복무2.1.4. 2014 시즌2.1.5. 2015 시즌
2.2. kt wiz 시절
3. 연도별 주요 성적

1. 개요

KIA 타이거즈, SK 와이번스, kt wiz 소속의 내야수. 現 kt wiz 2군 작전•주루코치.

별명은 향숙이(…). 살인의 추억에 나오는 백강호와 닮았기 때문이라고. 본인은 싫어하는 별명이라고 한다. 하지만 한때 정우람, 박정배, 박진만과 함께 SK의 탈모 라인이었다...

2. 선수 경력

파일:external/imgnews.naver.com/200706152201451101_1.jpg
KIA 타이거즈 시절.

군산상고-성균관대를 졸업한 뒤 2007년 2차 드래프트 16위로 KIA 타이거즈에 입단한다.

2.1. SK 와이번스 시절

파일:external/www.sksports.net/20150725194330_1.jpg
SK 와이번스 시절.

2008년 5월, 전병두와 함께 KIA와 SK의 2:3 트레이드를 통해 SK 유니폼을 입게 된다.[4]. 이후 나주환, 정경배의 백업 요원 정도로 근근히 등장했으나. 2009년에는 잠시 2군에 내려간 최정을 대신해 3루수로 출전하여 멋진 수비 실력을 자랑하였다.

타격은 시원치 않지만 수비는 내야 전체에서 한국야구 최고의 수비로 통하는 SK에서 내야 각 포지션의 주전선수들과 비슷한[5] 실력을 보이는 스페셜리스트로 많은 구단에서 백업요원으로 탐냈다. 1루수로는 출장한 적이 없지만 2루, 3루, 유격수에서의 활약상으로 볼 때 무난할 듯했다.

2.1.1. 2010 시즌

2010년에도 주전급으로는 자주 나오지 못하고 주로 백업 요원으로 등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2010년 9월 22부로 페넌트레이스 우승이 확정되자, 주전급 멤버보다는 백업 요원들이 선발 출장했는데, 이 덕택에 9월 23일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2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신들린듯한 호수비를 두 번이나 하면서 팀내 주전 2루수인 정근우의 자리가 무색해질 만큼의 활약을 보여, 이날 김성근 감독이 정근우보다 좋았다는 칭찬까지 했다. 이날 도루 1위를 노리던 이대형은 김연훈 때문에 1루를 제대로 밟지도 못했다.

시즌 후 한국시리즈 엔트리에도 들며 삼성 라이온즈와의 2010년 한국시리즈 1, 2, 3차전은 결장하고 4차전에 대주자로 출장하여 한 타석도 들어서지 못했고, 팀은 시리즈 전적 4승으로 우승하며 커리어 첫 한국시리즈 우승을 맛보았다.

시즌 후 주전 유격수 나주환의 군입대로 자리를 차지하면 좋겠지만 나주환과 동갑이라 그 역시 군대를 가야하고 결국 오프시즌에 박진만이 굴러들어 오면서 앞길이 험난해졌다. 그나마 군 문제는 경찰청, 상무 불문하고 나주환에게 군침을 흘리는 상황으로 볼 때 그와 비슷한 수비 실력을 보이는 김연훈 역시 남는 한 곳에 무난히 입성할 가능성이 컸다.

2.1.2. 2011 시즌

2011 시즌 박진만의 2군행에 따라서 당당히 주전이 되는 줄 알았는데, 주전이 되자마자 공수에서 흔들리는 데다 솩빠들도 타격 능력 때문에 기대를 하지 않았던 최윤석이 공수에서 치고 올라와서 입지가 위험해졌다. 결국 5월 8일 KIA전에서 무사 1, 3루 상황에서 끝내기 삼중살의 단초를 제공하며 팀은 패배했고 김연훈은 결국 2군으로 내려갔다.

2011년 6월 2일 두산전에서 팀이 스코어 5:4로 지고 있던 9회말 1사 2루 상황에서 정작가를 상대로 끝내기 홈런을 쳤는데 개인 통산 두 번째 홈런이었다. 그야말로 레알 뜬금포. 오죽하면 해설가가 첫 홈런을 누구 상대로 쳤는지를 묻고 홈런을 몇 개 안 치니까 "누구한테 홈런 쳤는지 기억하잖아요."라고 개드립을 시전했다.[6] 참고로 첫 홈런은 이현승을 상대로 쳤다. 뭐 두산에 원수졌나

그리고 이날 관련 기사에 최고 공감글에 있었던 김연훈의 2년 전 편지가 회자되면서 그의 집안 사정을 모르고 까기만 하던 누리꾼들의 눈시울을 적셨다.

그런데 김연훈이 하이데어를 한다는 것과 새벽 1시에 나랑 놀 사람 드립을 한것이 드러나면서 겁나게 까였고, 2년 전의 그 편지는 뭐냐며 솩갤에서 분노가 일어났다.

2011시즌 7월 26일 정근우가 왼쪽 늑골이 결리는 문제 때문에 선발 2루수로 출장했고, 3안타 1타점을 기록 하면서 하데의 분노는 가시는 상황이 되었다.

그런데 정근우가 1군 말소된 이후 김연훈이 성적이 귀신같이 내려가기 시작했고, 결국 8월 6일 권용관이 2루수로 선발 출전하게 된다. 내려가니 향숙아?

KIA 타이거즈와의 2011년 준플레이오프에선 한 경기도 출장하지 못했고, 팀은 시리즈 전적 3승 1패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롯데 자이언츠와의 2011년 플레이오프 1, 2, 5차전에 대주자로만 출장하여 1득점을 올렸고, 팀은 시리즈 전적 3승 2패로 한국시리즈에 진출했다.

삼성 라이온즈와의 2011년 한국시리즈에서 한 경기도 나오지 못했고, 팀은 시리즈 전적 1승 4패로 준우승에 그쳤다.

2.1.3. 군복무

시즌 후 공익근무요원으로 군 입대를 하였다. 84년생으로 2012년이면 한국 나이로 29세가 되기에 하루빨리 군 복무를 마쳐야 하는 상황. 상무 피닉스 야구단이나 경찰 야구단에 갈 수 있었으나 중학교 때부터 고질적으로 허리가 좋지 않았던 관계로 인해 공익 복무를 선택했다고 한다.

2.1.4. 2014 시즌

2014년 시즌을 앞두고 소집 해제되어 팀으로 복귀했다.

퓨처스리그에서 0.301의 타율을 기록하는 등 활약했으나, 결국 2014시즌 내내 단 한 번도 1군으로 콜업되지 못하고 시즌을 마쳤다.

2.1.5. 2015 시즌

2015 시즌 전 1차, 2차 스프링캠프를 모두 완주하였으나 개막전 엔트리에 들지 못하였다. 지난 시즌 후 최정이 FA로 잔류했고, 박진만, 이대수, 나주환 등 내야 자원이 많은 편인지라 주전은커녕 백업 자리마저 경쟁해야 하는 상황.

6월 11일 독보적인 실책 1위를 기록하는 등 수비에서 슬럼프를 겪고 있는 김성현을 대신해 박철우와 함께 1군에 콜업되었다. 이로써 무려 4년만에 1군 무대에 복귀하게 되었다.

7월 21일 두산전에서 시즌 첫 홈런을 때렸다! 2011년 6월 2일 인천 두산전에서 끝내기 홈런을 기록한 후 무려 1510일 만의 홈런. 그때와 마찬가지로 두산과의 홈경기에서 홈런을 쳤다.

2.2. kt wiz 시절

파일:김연훈KT.jpg

2016년 KBO 리그 2차 드래프트서 kt에 지명되어 팀을 옮기게 되었다. 전천후 내야 백업 역할을 맡을 것으로 보인다.

2016년 4월 1일 이전 소속팀과의 개막전 경기부터 김광현을 상대로 2점 홈런을 치며 팀의 첫 승에 큰 기여를 했다. 드디어 두산이 아닌 팀 상대로 홈런

4월 3일 SK경기에서 2루타 2방으로 팀의 승리를 이끌면서 친정팀에 비수를 던지고 있다.

중요한 시점마다 좋은 타격감을 보여주고 있으며 4월 8일 경기 종료시 기준으로 8타점을 올려 팀내 타점 1위(?!)에 올라 있다.

그러나 시즌이 진행될수록 원래 자기 성적을 되찾는중이다.

7월 22일 삼성과의 홈 경기에서는 8회에만 3실책을 저지르며 KBO 역대 두 번째 한 이닝 3실책 기록을 적립하였다. 참고로 이 기록 1호는 댄 블랙 (...)

2017년에는 내야 백업으로 가끔씩 출장했지만 큰 활약상은 없었고, 결국 시즌이 끝난 후 윤요섭과 함께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로는 지도자의 길을 걷는다고 한다.

3. 연도별 주요 성적

역대 기록
연도 소속팀 경기 타수 타율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타점 득점 도루 볼넷 장타율 출루율
2007 KIA 타이거즈 52 61 .148 9 0 2 0 3 9 2 3 .213 .194
연도 소속팀 경기 타수 타율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타점 득점 도루 볼넷 장타율 출루율
2008 SK 와이번스 19 36 .111 4 0 0 0 0 4 0 1 .111 .135
2009 68 141 .319 45 9 0 1 17 25 4 10 .404 .357
2010 73 136 .243 33 4 1 0 4 20 8 2 .287 .259
2011 84 149 .188 28 3 0 1 13 15 2 7 .228 .250
2012 1군 기록 없음
2013
2014
2015 49 60 .267 16 1 0 1 3 4 0 6 .333 .338
연도 소속팀 경기 타수 타율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타점 득점 도루 볼넷 장타율 출루율
2016 kt wiz 103 166 .217 36 10 0 1 18 13 2 7 .295 .244
2017 19 24 .167 4 2 0 0 3 1 0 0 .250 .160
KBO 통산(8시즌) 467 773 .226 175 29 3 4 61 91 18 36 .287 .265


[1] SK 김연훈 김연훈~ SK 김연훈 김연훈~ SK 김연훈 김연훈~ 날려라~날려버려~[2] 연훈 안타! 연훈 안타! 연훈 안타! 아~~ 연훈이다[3] kt wiz 승리위해 날려라 김연훈~ 안타! kt wiz 멀티내야 김연훈 워어어~ 안타! kt wiz 승리위해 날려라 김연훈~ 안타! kt wiz 멀티내야 안!타!김!연!훈![4] 이때 SK에서 넘어간 선수는 채종범, 이성우, 김형철이다.[5] 더 뛰어나다고 말하는 이들도 있었다.[6] 여담으로 이 홈런을 중계한 정우영 캐스터는 저서에서 이 경기가 자신이 스포츠캐스터로 한 발 더 발전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