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22 19:54:32

마이콜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잠깐! 혹시 스트리머 파일:Semi_protect1.png   로그인 후 편집 가능한 문서입니다.
파일:/20150604_264/rkdtnwlsks88_1433417278636R1GxO_JPEG/bandicam_2015-06-04_20-27-42-148.jpg
이름 마이콜
출생 1962년(원작)
1966년(KBS 아기공룡 둘리)
1974년(둘리의 배낭여행)
1975년(극장판 얼음별 대모험)
1987년(NEW 아기공룡 둘리)[1].
직업 가수 지망생
좋아하는 것 둘리 일당[2], 기타, 노래하기, 라스베가스
싫어하는 것 자신의 기타를 함부로 다루는 것[3]
캐릭터 원안 김수정(만화가)
데뷔작 아기공룡 둘리(월간 보물섬 연재)

아기공룡 둘리의 등장 캐릭터.

성우
아기공룡 둘리 II (1988) - 오세홍
둘리의 배낭여행(1995) - 김창기
아기공룡 둘리 극장판 얼음별 대모험(1996) - 홍승섭
뉴 아기공룡 둘리(2008~) - 최한

1. 소개2. TV판과 극장판에서3. 여담4. 응답하라 시리즈에서의 마이콜

1. 소개

고길동의 옆집에 이사온 가수 지망생 청년. 의외로 모티브는 바로 작가 김수정 본인이다. 물론 작가 자신을 더 잘 나타내는 캐릭터로는 김파마를 따로 만들긴 했지만...

종종 혼혈인이나 외국인으로 오해받지만 그냥 피부만 검을 한국인일 뿐이다.[4][5][6] 마이콜의 피부색이 검은 이유는 알비노 증후군과 반대되는 현상인 흑색증(Melanism)[7]이라고 하는 병을 가지고 있어서다. 하지만 팝스타 마이클 잭슨이 같은 마 씨이므로 자신의 종친이라고 주장한다. 그 외에도 마돈나 등도 마씨 집안으로 끌어들였으며, 어쩐일인지 馬삼 트리오인 이문세도 마씨 집안에 포함되는 듯 하다.(…) 얼음별 대모험에서 자신의 테마를 노래할때는 전세계에 모든 '마'로 시작하는 유명스타 마해영, 마라도나, 마이클 볼튼, 마이크 타이슨, 마릴린 먼로, 마론 브란도, 슈퍼 마리오(...) 등도 모두 포함시키며 자신이 그 모든 마씨들 중 가장 뛰어난 최고 스타라고 자칭한다.[8] 그런데 홀트 같은 입양 알선단체에서는 마이콜을 혼혈 캐릭터 마스코트로 쓴 바가 있다.

항상 일렉 기타를 악세사리처럼 가지고 다니는 것이 특징이며[9], NEW 아기공룡 둘리 기준으로 사용하는 기타는 깁슨 익스플로러로 추정된다. 80년대 애니메이션 버전에서는 깁슨 SG를 사용했다.

여담으로 마이콜이 첫 등장할 때 부르는 노래가 가수 도시아이들의 "달빛 창가에서"이다. 이 노래도 꽤나 유명해인인지 90년대 후반에는 컬트삼총사가, 2000년대 초에는 원투가 리메이크를 하기도 했으며, 최근 들어서는 김창열불후의 명곡 2에서, 콘서트 7080에서 리메이크해 부르기도 했다.[10]

세계적인 가수가 되어 라스베가스 특설무대에 올라 공연을 하는 것을 평생 꿈으로 삼고 있지만, 정작 노래에 대한 재능은 없는 듯하다.[11] 그냥 가수는 포기하고 차라리 공장에 취직이라도 하는 게 낫지 않겠느냐는 둘리의 조언에는 '죽으면 죽었지 평범한 삶을 사는 건 싫다' 라고 답하며 가수의 꿈을 고집한다.[12] 한때는 래퍼, 코미디언, 배우 등 다른 진로를 고민해보기도 했지만, 그 분야들에서도 전망이 보이지 않기는 마찬가지[13]라 결국 가수의 길을 계속 가기로 한다.

2. TV판과 극장판에서

TV판에서는 둘리 일당과 그룹 "핵폭탄과 유도탄들"을 결성하여 라면에 얽힌 삶의 해학과 통찰이 녹아 있는 곡 "라면과 구공탄" 을 열창했다.[14]

또치 대신 단에 납치되어 노래(하품송)를 불렀으며 서커스단 이름은 바로 라스베가스 서커스단. 90년대 후반에 KBS의 모 아동 대상 프로그램 꼭지로 아기공룡 둘리가 방송되었을 때 천막에 씌여진 라스베가스 글자가 맞춤법에 맞게 라스베이거스CG 처리된 적이 있다.

극장판인 얼음별 대모험에서는 둘리가 이 기타를 집어던져 바요킹의 병사를 때려잡았으며 우주공간으로 날아가버리자 절규했다.[15] 얼음별 대모험에서는 디자인이 약간 변경되어서 원작의 흰 정장이 아닌, 힙합스타일로 옷을 입고 다녔다.
얼음별 대모험에서는 얼어버린 자기 콧물 고드름을 먹기도 했다... 이걸 모르고 그가 준 콧물 고드름을 먹던 고길동이 그의 안면에 토사포를…

어쩐지 인외생물체에게는 노래 실력을 인정받는다. 골라 별에 가서 '각설이 타령'을 열창하며 '음정 박자 무시하는 거지같은 노래'라며 골라 별 최고의 가수가 되며,[16] 구 애니메이션에서 또치로 착각받아 서커스단으로 끌려간 이후 거기서 가수생활을 하게 된 마이콜이 부르는 노래를 듣고 관객들은 심드렁해하지만, 서커스단의 동물들은 노래에 아주 신나서 날뛰는 걸 볼 수 있다.[17] 극장판 얼음별 대모험에서는 참수 당하기 전에 노래를 불러 바요킹과 콜로세움에 있는 바요킹 졸개들을 감동의 도가니탕으로 만들었다. 바요킹이 '은쟁반에 말똥 구르는 듯한 훌륭한 목소리'라고 칭찬하며 황실 가수로 임명하지만, 바요킹이 둘리에게 뼈가 증발 당해버려 가수 데뷔는 물 건너 간다. 지못미.

둘리의 노가리에 넘어가서 둘리를 스승으로 모시고, 어른인 주제에 둘리 일당하고 같이 어울려 노는 경우가 많다. 후반에는 둘리를 따르다가 성과가 전혀 없었던 관계로 다소 반항적이 된다. 그렇긴 해도 둘리에게 깍듯이 존댓말을 쓴다. 단, 둘리가 도우너를 위하여 아저씨란 말이 지구에선 욕이라고 할 때를 빼고...[18] 특히 마이콜은 둘리 일당에게 식사대접하거나 놀러오게 할 뿐 절대로 집에 머물게하거나 재우지 않는다. 게다가 둘리 일당이 화나게 하면 가차없이 집에서 쫓아낸다. 그러나 '둘리의 배낭여행'에서는 존댓말을 하지 않고 친구처럼 지냈다.

고길동과는 따로 살기에 크게 마찰이 날 일은 없어서 나쁜 관계는 아니지만, 그의 노래로 인한 고성방가와 멋대로 고길동의 집에서 잔 것 때문에 고길동한테 맞은 적이 있다. 이때 고길동한테 화를 냈으나, 고길동이 나이가 더 많은데다 그의 기세에 눌려 아무 말도 못 하고 그의 집으로 돌아갔다. 물론 근본은 선량해서 고길동이 유령선에게 납치된 아내를 구출하러 갈 때에는 고길동의 집을 봐주며 고길동의 조카 양동이를 돌봐주기도 했다. 고길동도 양치질 노래를 만들 때 그를 불러서 같이 작사를 하기도 했다.

속편인 베이비 사우르스 돌리에서는 가수의 꿈을 접고 슈퍼마켓 주인이 되었다. 둘리의 말로는 아버지가 하던 슈퍼마켓을 물려받은 거라고 한다. 슈퍼마켓을 하면서 결혼하여 가정을 이루고 그럭저럭 생계를 꾸려나가고 있다. 고길동과는 친분이 있어 고길동이 자주 물건을 사러 그의 슈퍼마켓을 이용한다. 아들 마이돌이 가수를 꿈꾸고 있고, 철이 없어서 골치가 아픈 모양이다. 이 외에도 둘리의 계속된 외상요구에 짜증나 있으며, 둘리가 외상을 요구하면 밀린 외상값부터 갚으라며 거부한다.

NEW 아기공룡둘리 최종화에서는 둘리가 어떤 할머니가 떨어트린 빗자루를 발견하는데, 그 빗자루는 빗자루로 바닥을 쓸며 가고 싶은 곳을 말하면 어디든지 갈 수 있는 마법의 빗자루였다. 둘리는 그 빗자루로 자신을 매일 구박하는 고길동이 싫은 나머지 고길동을 지구상에서 가장 위험한 장소인 아마존으로 보내버렸다. 이 일로 형사에게 의심을 받으며 살인범 의혹 대접을 받았다. 더 가관인 건 그의 아내 박정자[19] 빗자루를 가지고 놀던 희동이와 마이콜까지 아마존으로 가버린다. 고길동이 없으면 속 편하게 살 수 있을 줄 알았지만 집안 살림이 힘든데다 그의 자식인 고철수고영희가 계속 부모님을 찾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둘리가 희동이와 같이 아마존으로 가 고길동과 박정자를 집으로 돌려보낸다. 하지만 공교롭게도 할머니가 돌아와 빗자루를 다시 가져가서 마이콜은 평생 아마존에 살게 되고, 마지막에는 마이콜의 현상수배범 포스터가 바람에 찢기면서 눈 부분만 남는 비극적인 장면이 연출된다.[20]

3. 여담

박준형이 한동안 이 캐릭터를 자기 기믹으로 활용했다.

그런데 분명 토종 한국인임에도[21] 불구하고 흑인과 비스무리한 외모를 지닌 탓에 세바퀴에서 마이콜 분장을 다뤘다가 이거 때문에 해외 네티즌들에게 실컷 욕을 얻어먹은 전적이 있다. 심지어 백인에게서도 욕을 얻어먹었다. 마이콜 분장의 참극. 사실 이런 마이콜 분장이 아기공룡 둘리의 내용을 알리가 없는 해외 네티즌들에겐 '민스트럴 쇼'[22] 분장처럼 느껴질만은 하다.

그러나 살빛이 검어서 그런지 혼혈로 많이들 알고들 있고, 심지어 혼혈아동 지원단체인 펄 벅 재단에서도 혼혈 캐릭터로 인지도가 높다고 하여 마스코트로 삼은 적도 있다.

4. 응답하라 시리즈에서의 마이콜

둘리의 마이콜과 닮아서 마이콜이라 불린다. 응답하라 1994에서는 쓰레기의 동기로, 응답하라 1988에서는 쌍문고의 같은 반 친구로 등장한다.[23] 류동룡에 함께 오토바이를 태워주는 등 노는 친구로 비춰지기도 했지만 선우와 함께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에 진학한다. 그 이후 쓰레기와는 절친과 동기가 된다.

응답하라 1988에서는 두 작품의 연결점으로도 작용했다. 18화에서 자료가 적혀있는 쓰레기의 공책을 선우가 빌리는 중간다리가 되기도 한다. 이것으로 선우는 빚을 지게 된다. 그 이후 내용은 스포일러.

캐릭터 이름이나, 검은 피부나, 가수를 지망하는 것이나, 여러모로 마이클 잭슨에서 따온 것으로 추정된다.


[1] 2018년 기준 원작은 57세, KBS 판은 53세, 둘리의 배낭여행은 45세 극장판은 44세, SBS판은 32세.[2] 반대로 옆집 아저씨인 고길동은 둘리 일당을 엄청나게 싫어한다.[3] 아기공룡 둘리 얼음별 대모험 판을 보면 우주에서 우주해적과 둘리 일당이 싸우는데 자신의 기타로 공격을 막으려 하는 둘리가 "우선 살고 봐야지!"라고 하니까 "이래서 내게 목숨보다 소중한게 기타라고요!"라고 말했다. 그리고 얼마 안 되어 희동이의 방어로 기타에 화살이 꽂히자 마치 상을 당한 것 마냥 울었다(...). 그것에 동정심을 느껴 마이콜을 풀어주라고 하는 우주 해적은 덤. 그러다가 얼음별에서 되찾았다.[4] KBS 스펀지에서도 언급된 바가 있다. "마이콜은 성씨가 마씨이고 이름이 이콜인 한국 사람입니다."[5] 피부색 때문에 여자에게 차인 적이 있다...[6] 당연히 발도 검고, 나중에 또치의 까만 발로 오해받아 서커스단에서 도망쳐나온 또치 대신 잡혀가기도 한다.[7] 흔히 알비노 증후군 혹은 백색증과 정반대로 멜라닌 색소가 과다분비되어서 이 질환을 가진 환자는 거의 100% 흑인이 아님에도 흑인으로 오해받는 상황이 종종 벌어진다.[8] 그러고 보니 진짜 '마'로 시작하는 글로벌 스타들이 많긴 하다.[9] 그런데 정작 앰프는 안들고 다니고 앰프없이 연주도 한다. 어째서?[10] 의외로 김창열 버전도 들어보면 원곡보다 신나는 분위기이며 꽤 괜찮다.[11] 원작이나 87년판 둘리나 뉴 둘리 버전이나 집에서 힘차게 노래를 부를 때 고성방가로 동네방네 민폐를 끼친다. 원작과 뉴 둘리에서는 동네 사람들이 집 싸게 판다고 글을 써붙였을 정도다...[12] 구 KBS판 애니메이션에서는 작중 인물들에게는 거의 인정받지 못한다고는 하나 시청자의 입장에서 보면 상당한 명곡들을 만들어냈으며(대미는 라면과 구공탄), 성우가 바뀐 얼음별 대모험에서도 명곡 제조는 건재. 하지만 NEW 둘리에 가면 시청자들의 입장에서도 답이 없을 정도의 심각한 음치 캐릭터가 되어있다. 심지어는 원곡(얼음별 대모험 때의 노래) 레이프까지 한다... 이딴 게 원래 컨셉이었다고 한다면 할 말이 없지만...[13] 둘리 일당조차 그의 연기를 무시하고, 오히려 고길동의 연기에 감탄하였다.[14] 원작 코믹스에서는 '아줌마와 고등어'라는 노래를 불렀으며, 이는 산울림의 명곡인 '어머니와 고등어'를 패러디한 것.[15] 물론 나중에 얼음별에서 어떻게 다시 되찾기는 한다.[16] 다만 도저히 인간이 적응할 수 없는 주변 환경 때문에 출연료로 받은 연필(그리는 것이 실체화되는 연필)만 가지고 다시 지구로 온다. 마이콜은 이 연필이 평범한 연필인줄 알고 둘리 일당에게 주는데, 둘리는 이 연필로 한몫 크게 잡아보려고 하지만 둘리는 결국 이 연필을 잃어버린다(…).[17] 신판에서는 안에 동물들은 보이지 않았고 관객 소수만 있었다. 근데 아무 불만없이 느긋하게 듣는걸 보면 마이콜의 노래를 마냥 시시하고 좀 그렇게 여기는건 아닌듯한 모양이다.[18] 가만히 있는 마이콜에게 둘리가 아저씨! 아저씨! 이러자 마이콜은 화내면서 "왜 내가 아저씨야!" 이랬는데 그 뒤에는 마이콜! 크게 부르자 "왜요?"... 이걸 본 도우너는 안방으로 가서 고길동에게 "아저씨!"라고 여러번 외치고 나가버렸다(...).[19] 박정자가 남편을 그리워한다고 생각한 도우너가 결국 박정자를 아마존으로 보낸 것이다.[20] 마이콜이 잊혀지고 있다는 것을 보이는 장면이다.[21] 이런 설정을 모르는 사람들이 꽤 많다.[22] 19세기부터 20세기 초까지 백인들이 희화화된 흑인 분장을 하고 흑인 풍의 노래와 춤을 선보이던 코미디쇼. 1920년대에 영화와 라디오의 등장으로 자취를 감췄지만, 현재에는 미국 내 인종차별의 상징으로 낙인찍혔다.[23] 다만, 두 시리즈에서 작중 본명은 서로 다르다. 설정오류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