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07 18:00:42

타깃 필드

{{{#!wiki style="margin-top:-10px;margin-bottom:-10px;"<tablebordercolor=#F7F7F7><tablealign=center>
파일:external/oi65.tinypic.com/33yg6bs.png
}}}
{{{#!folding [ 펼치기 · 접기 ]파일:external/oi67.tinypic.com/mkfx5j.png
내셔널
리그
동부 파일:TdENUz8.gif 파일:Marlins_cap_insignia.png 파일:6OxmILx.png 파일:1nqtfgk.png 파일:r6ImiPW.png
트루이스트 파크 말린스 파크 시티 필드 시티즌스 뱅크 파크 내셔널스 파크
중부 파일:jIoCNEz.png 파일:fbYHgPn.png 파일:MIL_Cap_Logo_2020.png 파일:pPcUTS3.png 파일:NVwwOGc.png
리글리 필드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 밀러 파크 PNC 파크 부시 스타디움
서부 파일:dbacks.png 파일:LPvCF8p.gif 파일:fSHWPtN.png 파일:SD_Logo_2020.png 파일:6FQ27sB.png
체이스 필드 쿠어스 필드 다저 스타디움 펫코 파크 오라클 파크
파일:external/oi68.tinypic.com/24oumvd.png
아메리칸
리그
동부 파일:QZjrm0H.png 파일:Ri5AbOa.png 파일:kOUpXiJ.gif 파일:sffTlNw.png 파일:external/s20.postimg.org/TOR_logo.png
오리올 파크 앳 캠든 야즈 펜웨이 파크 양키 스타디움 트로피카나 필드 로저스 센터
중부 파일:r0Qh78l.png 파일:PMaMgkf.png 파일:external/oi67.tinypic.com/qxp3wn.png 파일:1vSY8zv.png 파일:TEVsMTU.png
개런티드 레이트 필드 프로그레시브 필드 코메리카 파크 카우프만 스타디움 타깃 필드
서부 파일:MwwAdf9.png 파일:kiC2n2b.png 파일:FV8Z5oM.png 파일:YgBDesf.png 파일:external/oi63.tinypic.com/2h7kxnp.png
미닛 메이드 파크 에인절 스타디움
오브 애너하임
링센트럴 콜리세움 T-모바일 파크 글로브 라이프 필드
}}} ||

파일:타깃필드1.jpg
파일:타깃필드2.jpg
파일:3F81C4F0-F2E3-44E2-915C-A25416C98923.png
미네소타 트윈스
타깃 필드
(Target Field)
홈구단 미네소타 트윈스 (2010~)
소재지 미국 미네소타 주 미니애폴리스
1 Twins Way
개축 2007년 8월 30일
개장 2010년 4월 12일
좌석규모 38,544석
건축비용 약 5억 5500만 달러
규모 좌측 폴대 - 103m
좌중간 - 115m
중앙 좌측코너 - 125m
중앙 우측코너 - 123m
우중간 - 112m
우측 폴대 - 100m
잔디 천연잔디 (Kentucky Bluegrass)


1. 개요2. 소개3. 트리비아

1. 개요

파일:d90efef0acbd9858111de6e764ad3813.jpg
미네소타 트윈스의 홈구장. 구장명은 미니애폴리스에 본사를 둔 할인점 타깃명명권계약을 체결하였기에, 타깃 필드(Target Field)라는 구장명을 가지고 있다.

2. 소개

2010년부터 메트로돔을 떠나 사용중인 새로운 홈구장이며, 기존 메트로돔과는 다르게 타깃 필드는 야외 구장인데, 미니애폴리스가 미국 중북부지역으로 대륙성 기후에 속하는지라 본토에서도 추운 곳으로 악명높고 오대호의 영향을 받다 보니 신축구장임에도 불구하고 사실상 겨울이나 다를 바 없는 4월과 9~10월에 야구를 관람하기 열악한 구장으로 손꼽힌다. 아마 월드시리즈에 나가면 사상 최악의 혹한시리즈가 될거라고도...

신축 시 지붕이 개폐가 되도록 건설할 예정이었지만, 토지 매입 비용이 너무 많이 들어서 결국 개폐형 구장은 포기하고 야외 구장이 되었다. 지붕 설치를 위한 예산 증액은 시의 거부로 무산되었다. 하지만 추운 곳에서 야구경기를 한다는 것은 결국 선수들이 부상의 위험에 노출당할 가능성이 매우 크다는 것인데 이는 조 마우어, 저스틴 모노 등 주축선수들이 크고 작은 부상에 시달리고 있는 트윈스로써는 무리해서라도 돔구장이나 지붕개폐형으로 지었어야 한다는 의견이 많다. 괜히 한국프로야구 선수들도 스프링캠프 시즌엔 추운 한국을 벗어나 따뜻한 미국 플로리다일본 오키나와로 전지훈련을 가는게 아니니까. 트윈스가 포스트시즌에 나가게 되면 어떤 방송사도미를 엄청 좋아하는 해설가 분께서 자주 해설 중에 언급하실 듯하다.

사실 메트로돔을 떠난 이유는 다른 게 아니라, 2010년 12월에 메트로돔의 돔이 이 지역의 폭설 때문에 천장이 무너지는 사고 때문에 개방형 구장으로 지을 수밖에 없었다는 의견도 존재한다.[1]

그래도 새 구장 덕분에 선수단에 투자를 했고 결국 메이저리그 최하의 페이롤이 리그 평균 수준으로 늘어나게 됐다. 참고로 조 마우어는 2009 시즌 메트로돔에서 28홈런을 날리며 커리어하이를 기록했지만 2010 시즌 새로 개장한 타깃 필드에서 새집증후군을 겪는 바람에 다시 한 자리수 홈런의 똑딱이로 돌아가게 되었다. 안습. AT&T파크처럼 우측펜스가 높아 좌타자에게 매우 불리하다. 과거 메트로 돔 시절 우측 펜스의 거리가 짧아 이를 상쇄시키기 위해 관중석을 접어서 만든 큰 벽 구조물을 타깃 필드에서도 적용하고 있다. 그러나 문제는 타깃 필드의 우측 펜스 거리가 메트로돔보다 더 길다는 것.

타겟 필드 그 이전에는 NFL 미네소타 바이킹스와 함께 휴버트 H. 험프리 메트로돔을 홈구장으로 썼다. 해당 구장은 일명 삼치HHH 돔으로 불렸는데, 이름을 딴 휴버트 H. 험프리는 린든 B. 존슨 대통령의 대선 러닝메이트로 부통령에 올랐고, 1968년 대선에 도전했던 인물이다. 미네소타 주 출신으로는 거의 전무후무한 인물이라 이렇게 극진히 기렸다. 도쿄돔의 구조의 모델이 된 구장으로, 비교적 가벼운 지붕 구조물을 공기로 부양하는 방식으로 돔구장을 지었다. 열성적인 관중들이 만들어내는 소음 때문에 경기장 내부는 마치 비행장 활주로처럼 시끄러웠다고. 그래서 원정경기 온 선수들이 가장 싫어하는 구장으로 손꼽혔다. 거기에 미네소타는 홈구장 덕택에 전통적으로 홈경기 성적이 원정경기 성적보다 월등하게 좋은 구단 중 하나다. 앞에서도 언급했지만 1987, 1991년 우승 당시 미네소타는 홈경기였던 1, 2, 6, 7차전 모두 이겼던 전적이 있다.

다만 공기부양식 지붕이 폭설이 내리는 지역의 기후에 취약성을 드러냈고, 실제로 폭설로 인해 지붕이 내려앉거나 무너지는 일이 있었다. 홈구장을 공유한 NFL미네소타 바이킹스 역시 이 문제로 고역을 치뤘었고 결국 노후화된 메트로돔은 2014년 2월 24일 폭파 해체되었다. 바이킹스는 그 자리에 새 돔구장인 US 뱅크 스타디움을 신축하여 2016년부터 사용하고 있다.

여기 오면 꼭 한번은 Original Twin Dog, Murray's Steak Sandwich, Kramarcuzk Sausage라는 핫도그 삼총사를 먹어보라고 권유한다. 또 튀긴 폭찹과 튀긴 넙치를 꼬치에 끼워 파는 것도 별미.

3. 트리비아

  • 추운 지역임에도 천연잔디를 사용하는 것이 가능한 것은 그라운드 바닥에 온돌처럼 열선이 깔려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시합하다가 추우면 드러누우면 된다고.. 본격 침대 야구
파일:twinswin.jpg
  • 홈팀 선수가 홈런을 치거나 승리를 하게 되면, 위 전광판의 캐릭터 둘이 맞잡은 손이 움직이는데 마치 악수를 하면서 손을 흔드는 효과를 볼 수 있다. 여담으로 트윈스 소속 선수가 홈런을 치면 불꽃놀이와 함께 프린스의 Let's Go Crazy가 배경음악으로 나오고, 경기에서 승리시 핏불Don't Stop The Party를 틀어주지만, 끝내기 승일때는 Outkast-Hey Ya!를 틀어준다. 트윈스 로고 전광판의 Twins의 글씨중에서 Twins Win을 나타내기위해 "Win"을 제외한 나머지 글자를 번갈아 소등한다.
  • 2017년부터 매주 수요일 홈 경기에 학생 할인으로 입석을 판매하는데 가격이 5불이라고 하니, 트윈 시티에 거주하는 대학생이라면 한 번 가봐도 좋을 듯 하다.
  • 이곳에서 가장 멀리 공을 보낸 홈런은 2016년 4월 16일 박병호가 기록한 466ft 홈런이었는데.... [3] 불과 6개월도 안지난 2016년 9월 24일 넬슨 크루즈493ft라는 무식한 비거리의 홈런을 날리면서 박병호의 기록은 여유있게 경신됐다.
  • 넓은 크기를 가진 구장임에도 불구하고 미네소타는 한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경신했다! 탁구장 홈구장 가진 양키스 꺾고 사실 크기와 달리 의외로 파크팩터가 높은 구장이기도 하다.

[1] 어느 정도냐면, 캘리포니아뚱이가 여기 와서 살다가 얼어죽었단 소리가 있을 정도.[2] 링크의 5:48부터 시작[3] 원래 짐 토미의 464ft에 이은 461ft로 2위기록이라고 알려졌다가 정밀 체크 결과 466ft로 2ft 더 멀리 나간 것으로 확인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