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18 18:41:33

정권이 내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박정권, SK 와이번스 갤러리, 속어 유행어 관련 정보
파일:정권이내.png
이미지 출처

1. 개요2. 원본 및 파생본3. 패러디4. 응용5. 여담

1. 개요

SK 와이번스 갤러리에서 만들어진 유행어로 박정권의 대표적인 이다. 2018년 중후반부턴 디시 유저들이 아닌 SK 팬들 사이에서도 '정권이 내'가 밈으로 쓰이고 있으며, SK 구단과 관련된 아프리카TV유튜브에서는 박정권이 언급되거나 타석에 설 때 반드시 "정권이 내" 드립이 나온다. 솩갤에서는 아예 디시콘으로 만들어졌을 정도. 그러나 아웃을 당하면 정권이 빼라는 드립이 한 페이지를 장식한다.

스포티비도 이 드립을 잘 알고 있는지, 2018년 10월 박정권이 오랜만에 1군에 등록되었을 때 정권이 내 드립을 써먹었다. # 그리고 2018년 플레이오프 1차전 끝내기 하이라이트에서 한 번 더 써먹었다. # [1]

또한 솩갤에서는 박정권을 가지고 각종 척 노리스에 비유하는 드립들이 난무했으며 '정, 권, 이, 내' 4글자만으로 플옵 1차전을 요약한 글도 나왔다. 깨알같은 막판 작년 1경기 4홈런 MVP

이렇듯 원래는 소수의 SK 팬들 사이에서만 쓰이는 유행어였으나 2018년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박정권이 진짜 끝내기 홈런을 치면서 널리 유행하게 되었고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도 박정권이 재역전 투런포를 날려 당일 MVP로 선정되자 신문기사 제목1 제목2으로도 쓰이는 등 이제는 박정권을 대표하는 밈이 되었다.

구단 관계자에 따르면 박정권 선수 본인도 이런 밈을 알고 있다고 한다. 선수 본인에 대한 관심이라며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한다. # 거기에 정권이 빼라는 변형 버전도 알고 있다고 한다. #

2. 원본 및 파생본

2.1. 원본

제목: [솩갤 문학 명작] 2020년 한국시리즈 7차전.....txt
2020년 한국시리즈 7차전.

4:1로 뒤진 9회말 마지막 공격.
그리고... 2사만루의 마지막 찬스.
덕아웃 박경완감독의 한마디.

'정권이 내'

박정권. 그가 누구인가. SK에서만 250개의 홈런을 때려낸 명실상부한 SK의 레전드. '시즌이 끝난후 은퇴하겠다' 라고 예고은퇴를 선언한 그의 마지막 경기에, 결정적인 찬스에 박경완 감독은 박정권을 기용한다.
묵묵히 스윙연습을 하던 박정권은 터벅터벅 홈플레이트쪽으로 걸어간다.
한 발짝, 한 발짝. 이젠 이런 느낌도 다신 못느껴보겠지, 하고 박정권은 씁쓸한 웃음을 짓는다. 하지만 감상은 여기까지. 지금은 냉혹한 승부의 세계. 박정권은 그의 트레이드마크인 껌을 짝짝 씹으며 마음을 다잡는다.

초구. 투수의 긴장감이 첫공에서 묻어나온다. 볼. 관중들은
너를 사랑해도 되겠니~ 다시 시작해도 되겠니~ 갓정권!! 문이열리네요 그대가 들어오죠~ 첫눈에 난 홈런이란걸 알았죠~~~~~~
박정권메들리를 부르고있다.

제 2구, 바깥쪽 꽉찬 스트라이크. 아직 볼카운트에 여유가 있다.
제 3구, 몸쪽 떨어지는공에 배트가 나가고만다. 박정권은 언제나 그랬듯 고개를 끄덕거린다.
제 4구, 하이패스트볼 유인구, 그는 속지않는다.
제 5구, 몸쪽 패스트볼이 제구가 잘됐지만 스트라이크콜은 들리지않는다. 풀카운트.

...그리고 제 6구째, 상대팀 마무리투수가 던진 슬라이더가 정말 예술적으로 가운데쪽 아래로 떨어진다. 그리고 그의 방망이도 함께 돈다.

딱, 소리와 함께 공은 우중간 담장 너머로. 관중들의 환호성은 더이상 들리지않는다. 한국시리즈 대타끝내기역전만루홈런. 박정권은 지난 선수시절의 기억들이 떠오른다. 1루, 2루, 3루, 홈...... 그리고 다시 시점은 현실로. 덕아웃에 모든 선수들이 뛰어나온다.
후배들에겐 미안하지만 박경완감독을 찾아가 껴안은 박정권. 그의 눈은 어느새 촉촉해졌다.

'해냈구나, 정권아'

그리고 이듬해 그의 등번호 36번은 SK의 영구결번으로 남게된다.

요약하자면 2020년 한국시리즈 7차전 9회말 3점차 2사만루에서 대타로 예고은퇴를 한 타자 박정권이 나오고, 풀카운트 상황에서 만루홈런을 때려낸다는 이야기이다. 임팩트가 정말 강해서 SK 와이번스 갤러리 내에선 당연하고 박정권을 무서워하는 갤러리인 롯데 자이언츠 갤러리에서도 가끔 패러디물을 볼 수 있다. 공통점은 "○○이[2] 내"가 들어간다.

2020년 박경완 감독이랬지만 현실은 불가능할듯.

2.2. 파생본

정권이 내/파생본 문서 참조.

3. 패러디

4. 응용

파일:Capture+_2018-10-29-00-02-08.png

이외에도 정권이 (트레이드 매물로) 내(...), 정권이 (콱으로 보)내(...) 등으로 변형되기도 한다.

5. 여담

정권이 내 드립과는 별개로, 해당 글의 본문 자체는 SK팬들로 하여금 왕조시절의 추억에 젖게 만드는, 한 편의 드라마같은 글이다. 왕조 포수 박경완과 가을 사나이 박정권끝내기 홈런 한 방에 날아갔던 SK 왕조의 3연패를 끝내기 만루 홈런으로 만회하니 이보다 더 완벽할 수가.

그리고 가을을 휩쓸었던 '정권이 내' 는 예상했던 2020년이 아닌, 2018년에 조기우승(?) 함으로써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렸다.



[1] 스포티비가 솩갤을 눈팅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우스갯소리가 있어왔는데, 이걸로 확인사살(?)한 셈.[2] 성현이, 광현이 등 다양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