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1-10 18:06:49

오스트리아/경제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오스트리아
중부유럽경제
독일 폴란드 체코 슬로바키아
스위스 리히텐슈타인 오스트리아 헝가리

파일:Vienna_DC.jpg
파일:800px_COLOURBOX6539732.jpg
오스트리아의 경제 정보
인구 8,857,960 명 2018년, 세계98위
경제 규모(명목 GDP) 4,777억 달러 2018년, 세계 29위
경제 규모(PPP) 4,614억 달러 2018년
1인당 명목 GDP 53,764 달러 2018년, 세계 14위
1인당 PPP 51,936 달러2018년, 세계 17위
GDP 대비 공공부채 비율 78.1% 2017년
고용률 73.1% 2018년, OECD [1]
무디스 국가 신용등급 Aa1 2018년, 2등급

1. 개요2. 역사3. 산업 구조4. 관련 문서

1. 개요

오스트리아는 제철업, 금속가공업, 기계공업을 주력으로 하는 경제 구조를 가지고 있다. 1980년대까지 많은 기업들이 국유자산이었으나 대부분 민영화 되었다. 독일과의 지리적, 역사적 유사성으로 인해 독일과의 무역 규모가 상당한 편이다. 이로 인해 독일 경제의 변화에 큰 영향을 받는다. 최근에는 다른 유럽연합 국가와의 무역이 증가하면서 독일에 대한 의존도가 낮아지는 추세를 보인다.

2. 역사

오스트리아는 1955년 이후 독립과 동시에 경제가 성장했다. 산업이 고도화되면서 중화학공업이 발전하였으며 수출도 크게 늘어났다. 1951년 이후 연평균 6% 대의 경제 성장률을 기록하며 유럽에서 독일, 이탈리아와 함께 고성장 국가군에 속하게 된다. 하지만 1970년대에서 1990년대까지 근 20년간 3% 대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하며 저성장 기조에 접어들게 되었다. 1993년에는 -0.5%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위기를 겪기도 하였으나 이후 3.4%에서 1.7% 사이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안정세에 접어들게 된다.

3. 산업 구조

오스트리아의 유명한 기업으로 크리스탈 가공 업체인 스와로브스키, 에너지 드링크 레드불, 스키장 리프트, 곤도라 등으로 유명한 도펠마이어(Doppelmayr) 사, 오디오 메이커 AKG, 모터사이클 회사 KTM, 고성능 소방차 판터로 유명한 소방장비업체 로젠바우어 등이 있다. 컴덕이라면 아는 Noctua도 역시 오스트리아 업체이다. 이 외에도 공작기계나 자동차 부품과 관련된 기업이 존재한다.

4. 관련 문서



[1] https://data.oecd.org/emp/employment-rate.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