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2-11 00:33:49

에바

1. 인명
1.1. 실존 인물1.2. 가상 인물1.3. 기타
2. 경제적 부가가치3. 공업용 합성수지4. 대만의 항공사 에바항공5. 메이커6. 에반게리온의 준말7. 신조어

1. 인명

바리에이션
영어 이브, 에바, 에이바, 에블린 Eve, Eva, Ava, Eveleen
프랑스어 에브 Ève
독일어 에파 Eva
라틴어, 에스파냐어, 이탈리아어, 덴마크어 에바 Eva
에스파냐어 에비타, 에벨리아 Evita, Evelia
러시아어 에바 Ева
아랍어 하와 حواء

Eva/Ева. 성경에 나오는 인물인 하와고대 그리스어·라틴어식 표기다. 라틴어에서 분화된 로망스어군 언어들과 러시아어권에서 이름으로 쓰인다. 영미권에서는 이브, 독일어권에서는 에파가 된다. 그러나 영미권에서도 에바를 그대로 이름으로 쓰는 경우는 흔하다.

1.1. 실존 인물

1.2. 가상 인물

1.3. 기타

2. 경제적 부가가치

EVA(Economic Value Added)

3. 공업용 합성수지

EVA(Ethylene Vinyl Acetat)

에틸렌 비닐 아세테이트로, PVC의 대체용으로도 쓰인다.

4. 대만의 항공사 에바항공

파일:나무위키상세내용.png   자세한 내용은 에바항공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5. 메이커

미니벨로의 메이커 중 하나. A-bike를 줄여서 에바라고 부른다.

6. 에반게리온의 준말

신세기 에반게리온에반게리온 신극장판 또는 에반게리온의 준말.

7. 신조어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속어 유행어 관련 정보

'과장되게 행동하다'라는 의미의 콩글리쉬인 '오버(over)'와 같은 의미를 가진 신조어. 어원에 관해서는 정설이 없다.

2010년경 처음 신조어로서 탄생할 당시의 화자들은 이 단어를 '에미 없는 오바'의 줄임말인, 패드립성 은어로써 이해하고 사용했다. 2010년 중후반 급식체의 일부로서 '에바'가 재발굴되고 널리 쓰이면서부터는 이러한 의미가 많이 희석되었다. 2011년도 조선일보 기사에서는 애벌레+바퀴벌레의 첫 글자를 딴 말이라는 주장이 있다.[2] 2010년도 후반 들어서는 에러+오바의 합성어라는 설이 널리 퍼졌고, 또 그렇게 인식되어진 채로 사용되고 있다.

음운학적으로는, 구강 및 후두개의 구조가 원인으로 유행했다는 설이 있다. ㅗㅏ 발음보다, ㅔㅏ가 'ㅗ발음'을 하며 입술을 오므리지 않아도 되고 바로 다음에 이어지는 'ㅏ발음'과도 동일한 안면근육을 사용하기때문에 발음하기 용이하다. 또한 후두개와 성문의 구조상 'ㅗ발음'에서 호흡의 손실이 많기 때문에, 소위 '오바' 라고하는 어떠한 급한상황에 사용하기 적절하지 못하다. 결론적으로, 자연스럽게 발음하기 편해서 어감이 좋고 빠르게 발음할수 있는 '에바'로 바뀐것이다.

의미적으로는, 원형인 '오바'가 동사로 쓰일 때 항상 오바하는 주체를 필요로 하는 데 반해, '에바'는 인물에 국한되지 않은 상황에도 쓰일 수 있다는 점에서 차이를 보인다. 예를 들자면, 자연재해는 '오바'하지 않지만 '에바'일 수는 있는 것이다. '처한 상황이나 사건이 이치에 맞지 않거나 예상을 벗어났다, 불합리하다'라는 의미로 '에반데' 라는 감탄사 형태로도 자주 쓰인다. 어찌 보면 일본어 야바이(やばい:위험해→좋지않아)와 용도가 비슷한 감이 있으며, 영어의 에러(Error)와 음차가 비슷하여 위화감 없이 사용되는 것 같기도 하다. 이미 에반게리온 약자 "에바"로서 급식체 윗 세대 사람들에게도 입에 착 달라붙는 편한 발음이기도하여 거슬림 없이 받아들여지는 듯도 하다.

해당 신조어 또한 급식체의 일종으로 분류되나, 2010년도 이후부터 오랫동안 널리 쓰이다 보니 다른 급식체에 비해 급식체스러움이 비교적 덜한 편이다. 2019년 기준 20대에도 많이 쓰인다. 단, 30대 이상에서는 거의 쓰이지 않는다.

파생어로 에바참치삼진 에바, '에바 참치 꽁치(에참꽁)' 등이 있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에바 문서의 r104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1] 자살 직전에 결혼했다고 알려져 있다.[2] https://www.google.com/amp/m.chosun.com/news/article.amp.html%3fsname=news&contid=20110525007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