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9-19 18:06:22

진번군

한사군
기원전 108 ~ 기원전 82 진번군 임둔군 *
기원전 82 ~ 기원전 75 낙랑군
기원전 75 ~ 1세기 현도군
(흥경으로 이현)
1세기 ~ 204 (무순으로 이현)
204 ~ 313 대방군**
313 ~ 404 (요서로 이현) (요서로 이현)
* 현도군은 기원전 107년 설치되었음.
** 대방군은 314년 한반도에서 축출되었음.



1. 개요2. 함께 보기

1. 개요

眞番郡

애초 고조선 이전부터 존재했으며, 멸망 후 다시 세워진 한사군(漢四郡) 중 하나이다. 한 무제가 위만조선을 멸망시킨 기원전 108년에 세워졌으나 얼마 못 가 기원전 82년에 폐지되었고 이후 낙랑군에 흡수됐다.

명칭은『사기(史記)』 조선전(朝鮮傳) 등에 보이는 진번국에서 유래했다. 기록이 위낙에 없기 때문에 기원전 3세기 이전에는 고조선과의 관계는 불분명하지만 기원전 3세기 경에는 고조선의 영향권 밖이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후에 위만이 고조선의 왕으로 등극하여 확장 정책을 펴자 고조선에 복속했다.

치소는 잡현(霅縣)이었고 15개 현이 있었다. 하지만 낙랑군에 흡수된 후 낙랑군 남부도위가 관리한 현이 소명(昭明)·대방(帶方)·함자(含資)·열구(列口)·장잠(長岑)·제해(提奚)·해명(海冥) 7개뿐이었던 것을 보면, 잡현을 포함한 나머지 8현은 귀속을 알 수 없지만 폐지된 걸로 보인다. 이후 204년 진번군의 옛 자리에는 대방군이 설치되어 314년 고구려에 의하여 정복될 때까지 100여 년 동안 지속된다.

위치 비정은 황해도설, 요동설, 고구려 지역설, 숙신 지역설 등이 있다. 대략 낙랑군 남쪽, 임둔군 서쪽인 현 황해도에 위치한걸로 보는 게 유력하며, 남쪽 경계는 예성강 또는 임진강으로 파악된다.

2. 함께 보기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