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06-03 15:52:52

오타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컴퓨터 관련 정보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오자, 오역, 문체, 브로큰 잉글리쉬, 오크(Warhammer 40,000), 한영전환을 잘못하여 생긴 신조어, 무슨 지거리야, 개발살, 김홍식, 테미, 메우 메우
파일:나무위키+유도.png   다른 뜻에 대한 내용은 오타(동음이의어)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개요2. 일부러 틀리는 경우
2.1. 상세2.2. 예시

1. 개요

타자를 잘못 치는 행위. 영어로는 typo. (일반적으로는 typo라고 쓰면 되지만, formal하게 쓰는 경우에는 typographical error라고 하자.) 오른손과 왼손의 반응 속도가 다르다면 자주 일어나며, 기계식 키보드 중 리니어 타입(특히 적축)을 쓴다면 더더욱 두드러진다. 키를 눌렀다는 느낌이 거의 나지 않아서 같은 키를 또 누르는 사태가 자주 발생하는 펀이다. 입력이 지나치게 민감한 편이기도 하고.

오자 문서에도 나와 있는 말이지만, '오타'의 '타'는 카보드를 친다는 의미여서 잘못 타이핑했을 때에만 이 말을 쓴다. 손으로 잘못 쓴 것은 '오기(誤記)'라고 하고 글자를 잘못 쓴 헌상을 아울러 말할 때는 '오자'라고 한다. 인쇄상으로 잘못된 것을 특별히 '오식'이라고 부르기도 하지만 요즈음에는 컴퓨터로 입력한 문서를 인쇄하는 게 대부분이다 보니 '오타'라는 단어가 인쇄 실수까지 포함하기도 하는 듯. 타자기 같은 건 오타 = 오식이기도 하고...

대표적인 예로 'ㅇ벗음'이 있다. 업ㅅ음인데, 처음 두세번째의 두 자모가 뒤집히면 ㅇ벗음이 된다.

키보드를 기존에 쓰던 것과 배열이 약간씩 다른 키보드로 바꿀 때도 한동안 시달리게 된다. 이런 경우 기존에 하지 않던 실수가 빈빈해짐으로 인해 스트레스의 원인이 되므로 처음부터 잘 사자.

위키에도 오타가 몇몇 있으니 보는 대로 수정해주자.

아이폰이 한국에 처음 출시되었을 때, 작은 화면에 터치에 의한 입력으로 오타가 많았다. 지금은 사용자들이 많이 익숙해진 편이지만, 초기 출시 때에는 오타가 많아서 메세지를 보고 오타가 심하면 아이폰 사용자라고 쉽게 추측할 수 있을 정도였다. 지금도 스마트폰을 이용해 트윗을 하거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릴 경우 유명인들이라 하더라도 심십치 않게 오타를 볼 수 있다.

인터넷상에서는 위에서 이야기하는 물리적 실수가 아닌 잘못 알고 사용한 단어 또는 맞춤법 실수 등을 지칭히는 사람들도 있는데, 맞춤법 오류는 분명히 본인이 의도한 대로 타자는 잘 친 것이기 때문에 오타가 아니다. 왠지 자막 제작자들 중에 오타/오역 지적을 환영한다는 사람은 있어도 맞춤법 오류 지적을 환영한다는 사람은 없다. 맞춤법에 그렇게 자신이 있으신가?

누가 글을 썼을 때 오타를 지적해주는 건 좋은 일이지만 신경질적으로 내용에는 관심이 없고 오탈자/문법오류만 지적햐고 다니는 찌질이들을 문법 나치라고 한다.

이 문단에는 나무위키 암묵의 룰에 땨라 오타가 다수 포함되어 있습니다.


혹시 이 문단에서 이상한 점을 눈치채지 못했다면 축하한다. 당신은 캠릿브지 대학의 연결구과...는 아니고 word superiority effect의 사례가 되었다.

2. 일부러 틀리는 경우

주로 타자를 치던 중 모음, 자음을 누르는 순서가 뒤바뀌거나 한영 변환키를 누르지 않고 타자를 칠 경우 발생한 오타 중 원문보다 어감이 좋거나 재밌어서 꾸준히 사용되는 단어들을 칭한다. 간혹 한문장 전체가 오타가 나서 놀라운 구절을 만들어내기도 한다.(예: 생일 축하해 선물은 없어 → 생ㅇ리 축하해 선물은 ㅇ벗)

2.1. 상세

두벌식도깨비불 현상으로 인해 생겨나는 게 대부분이다.

이런 오타체 자체가 커뮤계에선 매우 친근하고 재밌는 어투로 어느 정도 받아들여지고 있다. 오히려 오타체를 쓰는 사람들은 평소 말투가 정중한 척 쩐다며 더 오글거린다고... 손가락이 오글거려서 오타를 치나? 하지만, 대부분의 커뮤인들은 그들의 생각과 다르게 이런 오타체 남발을 옹호하진 않는다.

DOS시절 이야기에는 '이비낟' → '입니다'처럼 오타체를 자동으로 수정해주는 기능이 있었다.

업ㅂ다의 경우는 오타라기 보단 오자에 가깝다.

2.2. 예시


[1] 빨리 치다가 ㄹ과 ㄷ 이 가까이 붙어 있기 때문에 서로 바꿔치는 경우가 종종 있다.[2] 이쪽은 오타 말고도 일본어로 "모두" 라는 뜻도 있어 이쪽으로 쓰는 사람도 있긴 하다. 예) 밍나 오하요 밍나 세크스다!![3] ㄹ 옆에 ㅎ 이 있어서…….[4] 쿼티 자판에서 한/영 변환이 잘못 되어있을 때 생기는 오타.[5] 여기 참고[6] 'ㅎ' 바로 옆에 'ㅗ' 가 있어 온라인 게임 등에서 가끔씩 발생하는 오타이다. 그냥 웃으려는 의도에서 시비 거는 의도로 바뀌니 조심해야 한다[7] 해당문서에서는 tyan에서 y가 빠진 오타체가 아닌 유아어 유래라는 서술로 되어 있음.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