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05 06:47:35

불꽃 속으로

파일:thumb-3420951570_B6NOr7wp_EB939CEB9DBCEBA788_EBB688EABD83EC868DEC9CBCEBA19C_EC9B.jpg
TV조선금토 드라마
백년의 신부 불꽃 속으로 폐지[1]

홈페이지

1. 개요2. 출연진3. 편성 과정 및 논란4. 시청률 추이

1. 개요

종합편성채널 TV조선에서 2014년 4월 25일[2]부터 동년 6월 28일까지 매주 금·토요일 밤 11시에 방영한 금토 드라마. 제작사는 강호프로덕션. 극본 정성희, 이한호[3]. 연출 김상래. 실존인물인 박태준(1927~2011) 포스코 명예회장의 일대기를 모티브로 하였다.

2. 출연진

3. 편성 과정 및 논란

본래는 KBS에서 강철왕(...)이라는 이름으로 편성될 예정이었다. 당시 계획에 의하면 2012년 12월이나 2013년 1월부터 24부작으로 매회 70분씩 주2회 편성할 예정이었고, 포항시에서 제작지원 및 세트장 건립을 하기로 했다. 그러나 박정희 전 대통령 집권기를 다뤄야 하는 방송 내용상 2012년 12월 19일에 있는 제18대 대통령 선거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의견이 나와 결국 2012년 편성은 무산되었다. 그 이후 흐지부지 지연되다 결국 2013년 10월, KBS에서는 강철왕 편성 계획이 없다고 하여 사실상 제작이 무산되었다.

이에 제작사에서는 KBS 대신 드라마 편성을 해줄 방송사를 찾았고, 종합편성채널 TV조선에서 이 드라마를 편성할 의향을 나타냈다. TV조선을 제외한 다른 종편들에서는 모두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3년 11월, 강철왕은 결국 TV조선으로 옮겨가 제목이 '불꽃 속으로'로 최종적으로 변경되었으며, 20부작 미니시리즈로 제작되어 2014년 4월부터 방송되기 시작했다.

참고로, 드라마가 끝나고 다음화 예고편 나올 때 후원단체 목록을 보면 경상북도, 포항시, 광양시, 포스코, 그리고 온갖 철강 관련 기업들이다.

제작을 위해 15억원을 들여 만든 옛 청와대 세트장이 2015년 5월 구조안전진단 결과, 재난 위험시설인 E등급을 받았다. #

4. 시청률 추이

1회 0.946%
2회 1.103%
3회 0.885%
4회 1.096%
5회 1.048%
6회 1.839%
7회 1.134%
8회 1.681%
9회 2.041%
10회 1.857%
11회 1.298%
12회 2.091%[8]
13회 1.597%
14회 1.746%
15회 1.329%
16회 1.502%
17회 1.227%
18회 1.374%
19회 1.038%
20회 1.634%


[1] 금토 드라마 추가 편성 계획이 밝혀진 바 없어서 사실상 폐지되었고, 주말 드라마로는 최고의 결혼이 편성되었다.[2] 본래는 4월 18일 첫방송 예정이었지만 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사고의 여파로 한 주 연기되었다.[3] 서울 1945를 공동집필하면서 우파 성향 유저들에게 종북이라고 까였던 그 작가들 맞다.[4] 박태준 회장을 모델로 한 인물.[5] 장옥자 여사(박태준 회장의 부인)를 모델로 한 인물.[6] 박정희 전 대통령을 모델로 한 인물. 독고영재는 코리아게이트, 영웅시대에서도 박정희 전 대통령 역을 맡은 적이 있다.[7] 배우 김진규의 아들.[8] 최고 시청률. 당시 TV조선 드라마 사상 최고 시청률 기록이기도 했다. 이전 기록은 고봉실 아줌마 구하기의 2.052%. 그리고 약 4년 후 대군 - 사랑을 그리다가 이 기록을 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