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17 13:01:11

멜리야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7px 10px; background-image: linear-gradient(to right, #F7F7F7 0%, #FFFFFF 20%, #FFFFFF 80%, #F7F7F7)"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2px; margin-top:-8px; margin-bottom:-6px"
자치 지방 자치 도시
안달루시아 아라곤 아스투리아스 세우타
발레아레스 제도 바스크 카나리아 제도
칸타브리아 카스티야라만차 카스티야이레온
카탈루냐 에스트레마두라 갈리시아 멜리야
라 리오하 마드리드 나바라
발렌시아 무르시아
}}} }}}}}}||
멜리야 (스페인)
Melilla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250px-Flag_of_Melilla.svg.png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452px-Melilla_en.png

한국어: 멜리야
스페인어, 영어: Melilla
베르베르어: Mřič
아랍어: مليلية‎

1. 개요2. 역사3. 관련 문서

1. 개요


스페인[1]의 자치 도시. 세우타와 마찬가지로 이베리아 반도가 아닌 북아프리카 본토에 위치해 모로코와 육상 국경을 맞대고 있는 지역이다. 넓이는 12.3㎢, 인구 76,000명으로 세우타보다 작았지만 최근 세우타의 인구를 추월했다. 과거에는 행정 구역상으로도 아예 스페인의 안달루시아 주에 딸려 있었지만 본국에서 격리된 특수한 환경상 이후에 자치권이 부여되었다. 2012년 기준 가톨릭 46%, 이슬람 44%의 종교 분포를 보였다.

2. 역사

이 지역은 1497년 레콘키스타를 마치고 힘을 불린 당시의 카스티야-아라곤 연합왕국(스페인)이 공격했다 점령한 이슬람 왕조의 항구 도시였다. 프란시스코 프랑코의 최초 거점 중 한 곳이었고 지금도 프랑코의 동상이 남아 있는 마지막 장소다.

현재 모로코가 세우타와 함께 이 지역의 영유권을 주장하나 스페인은 모로코라는 국가가 성립하기 전에 우리 땅이었다면서 무시로 일관한다.[2] 다만 2007년 스페인 국왕 내외가 여기를 방문했을 때는 모로코에서 대사를 소환하는 등 나름 영유권 주장을 위한 액션을 취하는 모양.

영토로 유지하지만 과거에 비해 크게 중요성이 떨어진 데다 경제마저 쇠락해 그다지 전망이 밝지는 않다. 사실 유럽이 북아프리카 지역을 식민 지배하던 시기가 끝나고 아랍계 독립 국가들이 들어서면서 스페인계 주민들은 상당수 본국으로 돌아갔고 적대적인 모로코에 둘러싸였으니 도시 확장 등을 생각할 수도 없는 상황. 물론 가까운 데 나르도라는 도시가 있기는 하지만 대도시는 아닌 데다가 주민들의 상당수도 모로코에서 흘러든 주민들이 차지해 버려 모로코의 도시들과 별반 다를 것도 없다. 식량이나 필수품도 모로코에 의존하고 마음만 먹으면 말려 죽일 수 있다. 다만 모로코 측도 영유권 주장을 하는 것과는 별개로 스페인으로 통하는 길목이라 경제적으로 활용한다.

현재는 유럽 난민 사태의 영향으로 난민들이 유럽으로의 밀입국 또는 망명하는 주요 루트로 활용해 스페인으로서는 골치다. 가끔 스페인에서 모로코에 책임이 있다고 따지는데 밀입국자들은 모로코에서도 골치기도 해서 그냥 비웃는다. 유럽으로 가지 못하자 모로코에 남아 기회를 노리다 보니 빈민가를 이루기도 하고 온갖 범죄에 노출(모로코 갱조직이나 유럽 갱조직이 연루되어 밀입국을 알선하기도 한다.)되거나 범죄자가 되기도 한다.

3. 관련 문서



[1] 스페인의 역사적인 인구 변화는 스페인/인구 참조.[2] 그런데 비슷한 이유로 지브롤터를 돌려 달라는 스페인의 주장에 대해서 영국 측에서는 '일단 너희가 세우타와 멜리야를 돌려주고 이야기해 보자'라면서 비웃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