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06-06 20:18:27

Windows NT 4.0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운영 체제, Microsoft Windows
파일:windows.png
Windows NT 라인업
Windows NT 3.51 Windows NT 4.0 Windows 2000
파일:attachment/Windows NT 4.0/msn4.png파일:yJ1BgU7.png
Windows NT
Windows 95 Interface, Windows NT Power
파일:attachment/Windows NT 4.0/Winnt_logo.png
코드네임 카이로 (Cairo)
RTM 1996년 7월 31일
출시일 1996년 8월 24일 (미국)
1996년 12월 5일 (한국)
서비스팩 Service Pack 1 ~ 2(1996년)
Service Pack 3(1997년)
Service Pack 4(1998년)
Service Pack 5 ~ 6(1999년)
플랫폼 x86(IA-32)
PowerPC
MIPS
DEC Alpha
지원종료 2003년 6월 30일(일반지원)
2004년 6월 30일(연장지원)
2004년 12월 31일(워크스테이션, 서버 연장지원)마이크로소프트 주기 정책[1]
특이사항 NT 커널 OS의 사용 편리화
오늘날 Windows 커널의 기반
NT 4 커널의 처음이자 마지막 운영체제
끊이지 않는 소송의 서막
Windows 워크스테이션/서버 라인업
Windows NT 3.51 > Windows NT 4.0 > Windows 2000
1. 개요2. 개발3. 문제4. 서비스 팩5. 에디션6. 실사7. 기타

1. 개요

1996년 8월 24일 Windows 95 출시 1주년이자 Windows 95 OSR 버전과 같은 날에 발매되었다. 코드명은 카이로. 빌드넘버는 4.00.1381.
그리고 2016년 8월 24일 출시 20주년을 맞았다.

한국에서는 1996년 12월 5일에 발매되었는데 주로 워크스테이션용으로 인기 있었지만 교체는 이듬해부터 상당히 빨리 이루어졌다.[2][3]

한글판 정식버전은 서비스 팩 1이 포함된 버전이다. 그 이전(서비스 팩 0B라고 표시되어 있음.)은 베타 버전이다.

뒤에 버전을 붙이는 게 보통이지만 버전을 떼서 부르는 경우도 있다. Windows NT라고 하면 이 운영체제의 소속 제품군이나 이 버전을 부르는 경우이다.[4]

NT 3.x에 비해서 비 NT 커널 계열의 윈도우 프로그램과의 호환성도 월등히 좋아졌으며 드라이버도 상당수 만들어졌고, 여기에 Windows 95의 GUI까지 끌어와 매우 쓰기 편해졌다. 물론, 어디까지나 "상대적으로"이다. 윈도우NT3.5x가 윈도우 3.11WFW보다 안정적이지만 아주 갑갑한 것과 반대로, NT4.0은 윈도우 95에 부여한 자유에 안정성이 덧붙은 것이다.

멀티프로세서 사용에 특화되면서 서버나 워크스테이션용이라는 명칭이 아깝지 않게 되었으며, 인터넷 익스플로러 2(한국에는 IE3)를 탑재하고 나오면서 인터넷 접속도 편해졌다. 그러나 IE2 내장은 익스플로러의 반독점 논란으로 이어졌다.

DirectX가 3.0을 끝으로 더 이상 지원하지 않고[5], Direct3D를 지원하지 않는 등[6][7]의 이유로 가정용으로 사용하기에는 적합하지 않다.[8][9]

2004년 말에 지원이 중단되었다. 원래는 서버와 워크스테이션도 6월 30일에 종료하려 했지만 업체들의 반발으로 6개월 더 연장했다.

PowerPC로 작동 하는 모습.

2. 개발

1995년부터 개발되기 시작했다.

커널을 대대적으로 손봐 4.0으로 버전 업하고 Windows 95의 UI까지 끌어와서 상당이 쓰기 좋은 운영체제가 되었다. 그러나 빠르게 내놓아서 버그투성이가 되어버렸다. 이뭐병. 결국 마소에서 전용 서비스팩을 6번이나 출시하는 기행을 저지르고 말았다.

그래도 최적화는 무척이나 잘 되었는데, 그 방증으로 당시 이걸 쓴 사람들은 좀 가볍고 안정성이 좋은 OS라고 평가한다. 나아가 최고사양으로 맞추면 날아다닌다.
Windows 사상 지원 플랫폼이 가장 많은 OS이다. x86 IA-32에, DEC Alpha, PowerPC, 그리고 MIPS. PowerPC와 MIPS를 지원하는 윈도는 3.51과 4.0이 유일하다.

3. 문제

버그가 너무 많다! 이 버그를 잡기 위해 마소는 6개의 서비스팩을 출시하였고, 엄청난 핫픽스를 만들었고, 엄청난 롤업 패키지를 개발했다. 마소에서 이 OS를 얼마나 애지중지했는지 알 수 있다. 그 밖에도 여러 번들팩을 출시했다. 옵션 팩, 리소스 키트 등...

보안 문제도 심각했는데, 2003년 6월부터 2007년 6월까지 총 127개의 보안 결함이 확인되었다고 한다. 그러나 지원이 종료되어서 이 결함은 못 고쳤다. 게다가 MS에서는 이 결함을 고치려면 아키텍처를 재설계해야 한다고 했다. 참으로 중대한 결함인 듯.

이런 등의 문제로 Windows NT 서버계열은 돈 없는 회사에서나 쓰는 서버라는 인식이 있었고, 대형 회사들에서는 유닉스를 애용하였다. 이 때문에 판매량은 그저그런 수준. 뭐 지금도 상황은 비슷해서 WNT 서버계열을 계승한 Windows Server 계열도 대형 회사에서 쓰는 일은 적다.[10]

NTFS 1.2 포맷을 지원한다. Windows NT 3.51부터 쓰였으며, NTFS 2.0 포맷은 2000부터 지원한다. 이에 따르는 문제는 C 드라이브의 제한용량이 2GB라는 것. 실사용이나 서버로 사용시에 서브 디스크가 하나쯤은 반드시 있어야 한다.

2018년 1월 초에 터진 인텔 CPU 보안결함 사태가 불거지는 바람에 마소에서는 1월 3일 자에는 윈도우10서버 2016을 우선으로 보안패치를, 1월 9일 자에는 아직 연장지원 까지 포함하여 지원기간이 남아있는 윈도우들을 대상으로 보안패치를 제공했으나, NT 4.0은 지원중단이 된지 오래되었으므로 그 문제의 불완전 하다는 보안패치를 적용 할 수가 없다(...)

4. 서비스 팩

본격적으로 서비스 팩을 통한 업데이트 방식을 적용했다. 이 방식은 일반 사용자 대상의 윈도우가 XP대에서 NT 커널로 통합되면서 그대로 계승, 일단은 지금까지 이어져 내려왔다.[11] 문제는 위에 서술한 대로 버그가 많아서 서비스 팩도 너무 많이 나온 것.
Windows NT 4.0의 서비스팩 일람표
Service Pack 11996년 10월 16일
Service Pack 21996년 12월 14일
Service Pack 31997년 5월 15일
Service Pack 41998년 10월 25일
Service Pack 51999년 5월 4일
Service Pack 61999년 11월 22일
Service Pack 6a1999년 11월 30일

사실 서비스팩 7까지 릴리즈 예정이었다고 한다. 2001년 12월 자 출시를 목표로 개발되었으나 한창 개발 중이던 2001년 4월에 취소되었다.

5. 에디션

클라이언트 전용으로는 워크스테이션이 있고, 서버 쪽으로는 서버, 터미널 서버, 엔터프라이즈 서버가 있으며, 임베디드도 있다.
출시날짜가 각각 다르고, 지원중단 날짜도 다르다.[12]
워크스테이션의 인지도가 가장 높다고 한다. 나머지의 인지도는 별로 높진 않다.
Windows NT 4.0의 에디션 출시 및 연장지원 중단 날짜 일람표
워크스테이션(Workstation)1996년 8월 24일 출시2004년 12월 31일 종료
서버(Server)1996년 8월 24일 출시2004년 12월 31일 종료
엔터프라이즈 서버(Enterprise Server)1997년 출시2004년 6월 30일 종료
터미널 서버(Terminal Server)1998년 출시2004년 6월 30일 종료
임베디드(Embedded)1999년 8월 30일 출시2006년 7월 11일 종료[13]

6. 실사

2016년 현 시점에서 실사용으로 쓰기에는 당연히 부적합하지만, 구형컴퓨터를 갖고 놀 목적으로 설치한다면 9x 계열보다는 좋다. 2017년 현재 이 OS를 지원하는 드라이버는 거의 없으나 안정성이 좋고 속도가 빠르다. 그리고 IE6을 지원하는 게 가장 큰 메리트. 서비스팩 6을 깔면 괜찮아진다.
멀티코어(정확히는 멀티CPU)도 지원하지만 지원중단 연도가 2004년이기에 현재 보편화된 인텔 코어 시리즈커녕 듀얼코어 CPU의 초기격인 단종 1년 후에 나온 펜티엄 D애슬론 64 x2도 NT 4.0을 지원하지 않으니 NT 4.0을 네이티브로 멀티코어 환경으로 돌리는 방법은 사실상 없다. 다만 멀티코어가 아닌 멀티 CPU 환경은 지원하고, NT 4.0을 지원하는 메인보드 칩셋으로는 펜티엄 3 칩셋인 810,815E/EP,693A,694X/694T의 드라이버가 있으며, 해당 칩셋을 사용한 듀얼 CPU 소켓 메인보드에서는 네이티브로도 지원된다. 물론 지원하지 않는 시스템이라면 VMware 같은 가상 OS 환경으로 NT 4.0을 구동하면 된다. 멀티코어를 정상적으로 인식한다.

7. 기타

  • 3D 핀볼 게임이 처음으로 수록된 OS라고 한다. 번들팩 개념까지 묶으면 처음은 Windows 95 Plus!이다.
  • Windows 10까지 탑재된 디스크 조각 모음 유틸리티가 처음으로 탑재되었다.
  • 인터넷 익스플로러 6을 지원하는 가장 오래된 OS이다.
  • 현재 나오는 NT 기반 윈도의 근본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 이 OS의 종료음은 부팅음의 중분부를 자르고 거꾸로 재생한 것이다. 이 시기에 출시된 윈도우 부팅음은 꽤 몽환적인 분위기이다.듣기 비슷한 시기에 나온 Windows 95도 부팅음이 몽환적인 분위기이다.듣기
  • 인터넷 익스플로러 4로 업그레이드할 때 윈도우 데스크톱 업데이트 옵션을 체크하면 외형이 Windows 98과 유사하게 바뀐다.
  • 현재 소스코드가 유출되어 OpenNT라는 프로젝트가 개발되고 있다고 한다. 현재 컴퓨터 사용환경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수준의 환경으로 개발 중이라고. http://redmine.stephanos.io(주소) http://www.betaarchive.com/forum/viewtopic.php?t=33250(베타아카이브 주소) 2017년 6월 1일 현재 접속이 잘된다.
  • 한국에서는 워크스테이션과 서버 두 에디션만 정식 출시되었는데, 워크스테이션과 달리 서버는 어찌된 일인지 구하기가 매우매우매우 어렵다. 구하기 힘든 Windows 빌드의 대명사 중 하나인 Windows Whistler의 빌드 2296 한글판보다도 더 자료가 없다.

  • PCem v12 (정식판)에서 윈도우 NT 4.0 서비스팩 4 이상을 설치하면 윈도우로 진입할 수 없는 무한루프가 생기는 문제가 있었다. 하지만 비공식 PCem Git (11월 23일자) 구동 시도 결과, 서비스팩 4가 설치된 윈도우 NT 4.0 진입 문제가 어느정도 해결되었다. 정식버전인 PCem v 13.1에서도 원할히 구동된다.

[1] 2017년 5월 전 세계를 강타했던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때문에 지원이 종료된 버전의 윈도우들도 긴급 패치를 제공했지만 딱 XP 부터 8 까지였다. 9x, Windows NT 3.1~4.0, 2000 까지는 미해당.[2] 서버 버전은 한국에선 2002년 즈음이면 설치된 대부분의 서버컴이 Windows 2000 서버 버전을 쓰고 있었다. 사실은 원래 Windows 서버는 소규모에나 쓴다는 인식이 있어서 그때도 유닉스는 절찬리에 팔렸다.[3] 보안이 약하고 소규모 서버 전용이라는 인식이 있어서인지 교체가 빨랐는 듯. 근데 Windows 98로 교체해버리는 경우도 있었다는데, 카더라지만 사실이면 흠좀무...[4] 물론 전자의 경우가 많지만 마소에서 Windows NT라고 하면 이 제품을 가리키는 경우가 상당수이다. 마우스 등 하드웨어를 살 때도 NT라고 나오면 이 운영체제를 가리키는 것이니 참고하면 좋다.[5] DirectX Media Runtime은 6.0까지 제공된다. 뭐하는 건지 추가바람.DirectX 5.0 베타를 설치할 수 있는데, Win2K 베타판에 있는 걸 리패키징한 것이라서...[6] 다행히 OpenGL 하드웨어 가속은 사용할 수 있다.[7] 어쩌면 당연한 것이 당시의 DirectX는 그냥 게임용 API이고, 게임 이외에 3D 그래픽스 프로그램을 돌리기 위해서는 OpenGL이 필요하기 때문. 마야 같은 프로그램은 윈도 9x 계열로는 아예 안 돌아간다.[8] 서버나 기업용 OS라서 가정용으로 쓰일 것은 염두에 두지 않았기 때문이다. NT 커널 운영체제 중 이러한 기능을 어느 정도 지원하기 시작한 것은 Windows 2000부터이다.[9] 물론 웹서핑이나 간단한 문서작성만 한다면 가정용으로도 못 쓸 거 없다. 그리고 95는 지원 안하는 IE6를 지원해서 지금은 NT 4.0쪽이 쪼~~오끔 더 실사하기 좋아졌나...[10] 일선에서는 Windows 서버 제품군은 선천적으로 보안이 약하다는 인식이 퍼져있는 경우가 많다. 반면에 유닉스의 방계인 리눅스를 더 많이 쓴다. 심지어는 OS 가격이 공짜다![11] 윈도우 95에도 서비스 팩이 있지만 1만 나오고 끝났다. 그 뒤에는 OSR 버전과 98SE 버전 같은 제품을 새로 내놓는 방식의 업데이트로 이어갔다.[12] 출처.[13] 일반지원은 2003년 6월 30일에 종료되었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