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8-12-28 09:00:02

연교차

1. 개요2. 상세


年較差 / Annual range of temperature

1. 개요

1년중 가장 더운 달인 최난월(最暖月)의 평균기온과 가장 추운 달인 최한월(最寒月)의 평균기온의 차이다.
한국의 경우 8월의 평균기온에서 1월의 평균기온을 뺀 값이다.

2. 상세

파일:baseline-seasonal-temperature-range.jpg

고위도, 내륙지역으로 갈수록 심해지는 경향이 있으며 북반구의 연교차가 남반구의 연교차보다 심한 편이다. 반대로 난류의 영향이 강하면 고위도라도 연교차가 매우 작아진다. 레이캬비크토르스하운, 우수아이아는 해양성 기후의 교과서격인 런던보다도 연교차가 작다.

전세계에서 가장 연교차가 큰 지역은 동시베리아지역이다. 이 지역은 연교차가 무려 60℃ 이상 벌어지는 곳이다! 한반도 역시 연교차가 꽤 큰 편인데, 대체로 남한은 25~30℃ 정도이며[보충설명], 북한은 이보다 더 크게 벌어진다. 특히 개마고원중강진 일대는 연교차가 40℃ 가까이 벌어진다.


[보충설명] 의외로 연교차가 작게 느껴질 수 있다. 두가지 이유로 설명할 수 있는데, 1. 연교차는 일반적으로 월평균 기온 기준으로 설정한다. 연중최고/최저기온으로 따져본다면, 대한민국의 연교차는 무려 50~60°C에 육박한다. 2. 실제 온도와, 사람이 느끼는 체감온도는 온도 뿐만이 아닌 습도풍속에도 크게 좌우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