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14 17:46:28

대서양


지구 해양 경계
{{{#!folding 보이기/숨기기
{{{#!wiki style="margin:-12px;margin-top:-7px"
대양 태평양 대서양 인도양 남극해 북극해
방위구분 북태평양 남태평양 북대서양 남대서양
동태평양 서태평양 동대서양 서대서양 }}}}}}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220px-Atlantic_Ocean.png [1]

1. 개요2. 관련 문서

1. 개요

대서양(西, Atlantic Ocean)은 지구오대양 중 하나로, 유럽·아프리카아메리카 대륙 사이에 위치한 바다이다. 세계에서 태평양 다음으로 큰 대양이다.

부속해를 포함한 총면적은 1억 640만 제곱킬로미터로 지구 표면의 1/5에 이르며, 남북 아메리카, 유라시아, 아프리카, 남극 대륙에 둘러싸여 있다. 상상 외로 광대한데 유럽+아시아+아프리카+남아메리카가 모두 들어가고도 남을 정도로 광대하다. 한국에서는 주로 대서양이 짤린 세계전도를 사용하기 때문에 대략의 크기조차 가늠하기 힘든 경향이 있다.

영어 이름인 아틀란틱 오션이란 아틀라스 산맥 옆에 있는 바다라는 뜻이며, 이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거인 아틀라스에게서 유래한 것이기도 하다. 한자문화권에서 통용되는 '대서양'은 대항해시대 영국의 지도 제작자들이 사용했던 'Great Western Ocean'에서 유래한 것으로 보인다.

북극해에서 아프리카 남단까지 뻗은 어마어마한 길이의 산맥인 대서양 중앙 해령이 한가운데에 자리잡고 있다. 화산 활동이나 지진이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으며 새로운 지각을 계속 생성, 좌우로 밀어내고 있다. 세인트헬레나아이슬란드 등의 화산섬들을 만들어냈으며, 남아메리카와 아프리카를 분리시킨 장본인.[2]

미국이나 영국에서는 '연못'(the pond)라는 별명으로 불려지곤 한다. '대서양을 건너다'를 '연못을 건너다'(cross the pond)라고 하는 경우가 많은데 아무래도 유럽과 가까운 지리적 위치 때문에 그러지 않나 보여진다.

2. 관련 문서



[1] 위키피디아 출처[2] 그리고 대서양은 이러한 해저 확장으로 아직도 점점 넓어지고 있으며 역으로 태평양은 점점 좁아지고 있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