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11 07:11:08

코가와 토모노리

파일:attachment/코가와 토모노리/image.jpg
1. 개요2. 경력3. 특징4. 참여 작품5. 제자

1. 개요

湖川友謙
일본애니메이터, 캐릭터 디자이너. 1950년 1월 3일 홋카이도 몬베츠시 출생.

2. 경력

원래 조소 쪽 공무를 하며 미대를 지망하던 학생이었다. 하지만 입시를 말아먹고는 먹고 살기 위해 애니메이션 업계에 뛰어든다.

업계에 뛰어든 후 들어간 회사의 애니메이터들이 데생의 기본도 안 되어 있다면서 까대며 충돌하면서도 실력을 인정받아 애니메이터 일 시작한지 1년도 안 되어 원화로 승격, 이후 과학닌자대 갓챠맨, 허리케인 포리마, 얏타맨, 우주의 기사 테카맨타츠노코 프로덕션의 작품들의 원화가를 맡으며 주목받기 시작했고, 이후 우주전함 야마토 시리즈, 은하철도 999 등 다양한 작품에서 원화가나 작화 감독을 맡아 이름을 날리게 된다.

가장 명성을 떨친 때는 토미노 요시유키와 함께한 시기. 무적강인 다이탄3의 적측 캐릭터 디자인을 담당한 것을 계기로 전설거신 이데온(1980), 전투메카 자붕글(1982), 성전사 단바인(1983)으로 이어지는 토미노의 3연작에서 캐릭터 디자인과 총작화감독을 맡아 전례가 없는 절묘한 캐릭터를 선보였다. 특히 전설거신 이데온 발동편에서는 아예 원화를 혼자 그리다시피 했을 정도. 이후 중전기 엘가임에서도 총작화감독으로 활동했다. 80년대에는 야스히코 요시카즈의 뒤를 이어 토미노 감독의 페르소나라 할 수 있을 정도로 토미노 감독의 신뢰를 받았다.

다만 1980년대까지의 왕성했던 활동을 한 것에 비해서 90년대부터는 활동이 안 보여서 잠적하거나 퇴물이 된 걸로 아는 사람도 있지만 이때부터는 주로 가명으로 활동을 하였다.가명으로 쓴 것만 20개쯤 되며 지금도 코가와가 그린 걸로 추정되지만 확증이 안 나오는 것이 수두룩하다. 무책임 함장 테일러,신세기 에반게리온,메다로트,안녕 절망선생,우주전함 야마토 2199, 나루토 등 유명한 작품 등에서 멀쩡히 잘 활동하면서 질 높은 연출을 선보였다.

잘 알려지지 않은 건 가명을 쓰는데다 고유의 그림체에서 벗어난 그림체를 자주 시도했기 때문이다. 코가와라고 말해주지 않으면 못알아볼 작품이 수두룩하며 2019년까지 현역으로 잘 활동하고 있다. 다른 애니메이터들이 감독이나 작가 쪽에 욕심을 보이는 것과 다르게 자신의 본업은 그림이라면서 애니메이터활동에 전념하는 것도 특징.

'비보'라는 애니메이션 작화 프로덕션을 만들어 제자를 다수 키워내기도 했으며 원근법과 골격의 중요성을 강조했고 이것을 이론으로 만들어서 제자들에게 철저하게 전수해냈다. 애니메이션 작법에 대한 저서를 다수 썼는데 현대 일본 애니 제작에 있어서 실용적인 내용을 담고있어서 일본 애니메이터들 사이에선 교과서로 통한다. 자신의 작업과 특징을 이론화 시키는데도 재능이 있던 사람이다.

본인의 성격도 굉장히 밝고 원만해서 선후배를 막론하고 관계가 좋아서 업계에서 존경을 받고 있으며 팬 모임도 자주 열어서 팬과 소통을 하고 기부활동까지 하고 있어서 인성 면에서는 거의 까이지 않는다. 취미 겸 부업으로 연기도하며 그래서 목소리 발성이나 발음이 매우 좋아 방송에도 자주 출연한다. 이 때문에 팬이 많으며 오죽하면 자신보다 나이가 한참 어린 여자 팬들이 반해서 따라다니는 소동이 벌어져서 곤혹스러웠다고 한다. 젊은 시절에는 외모 관리를 전혀 안 하고 다녔는데 오히려 나이먹고 꾸준한 관리로 미중년이 된 사례.

2015년 경부터 애니메이션 일이 잘 들어오지 않아 생활고에 시달리다가 자신이 캐릭터 디자인을 한 애니메이션 캐릭터의 일러스트 색지를 그려서 옥션에 출품해 1000만엔 이상의 돈을 벌다가 2019년 은하철도 999의 원작자인 마츠모토 레이지가 항의하는 일이 벌어졌다. 코가와는 당초 은하철도 999 TV 애니메이션의 캐릭터 디자인은 내가 했으니 나에게도 권리가 있다라고 주장했지만 현행 저작권법으로는 애니메이터의 캐릭터 디자인이 권리를 인정받은 사례는 전무하다고 한다. 결국 활동을 중단했다. 코가와의 저작권에 대한 얄팍한 인식이 드러난 사례이면서 동시에 애니메이션 업계는 이런 거장 애니메이터도 제대로 돈을 벌 수 없고, 캐릭터 디자인을 해도 저작권을 하나도 인정받을 수 없는 기형적인 업계라는 것을 보여주는 씁쓸한 사건으로 남았다. 다만, 마츠모토는 항의만 하고 소송은 걸지 않았는데, 그 이유는 코가와와 개인적인 친분이 있기도 하였고, 애니메이터가 얼마나 힘든 삶을 살고 있는 지 알고 있으니, 그냥 뭐라 한 마디만 하고 선처를 해준 듯 하다. 원래 마츠모토 레이지는 이런 일 있으면 바로 고소부터 때리는 사람이다.

3. 특징

파일:attachment/코가와 토모노리/image_1.jpg

파일:attachment/코가와 토모노리/image_2.jpg


NHK BS 아니메 야화에서

애니메이터로선 미대 지망생으로서 석고 데생을 하며 다져진 입체감과 인체데셍에 충실한 원화가 특징으로, 애니메이션적인 변형도 그림의 기본기를 바탕으로 가지고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인물이다. 공간에 놓인 입체적인 대상을 카메라로 찍는다고 생각하며 장면 장면을 그려내며, 이렇게 카메라로 찍고 있듯이 그린다는 생각은 이타노 이치로에게도 큰 영향을 끼쳤다. 이타노 이치로의 이타노 서커스는 코가와 토모노리와 작업하면서 그의 조언을 듣고 완성되었다. 요컨데 미사일이 화면 앞쪽에 있을 때는 광각렌즈로 찍는 것으로 상정하고 그리고, 멀리 가면 망원 렌즈로 찍는다고 생각을 하고 그려야한다고. 그런 감을 알려준 것이 코가와라고 한다.

특징적으로는 아래쪽에서 위로 올려다보는 구도의 로우 앵글을 자주 쓴다.이를 통칭 '코가와 아오리' 라고 한다.

캐릭터 디자이너로선 앞으로도 이후로도 찾기 힘든 독특한 캐릭터 다자인을 자랑한다. 코가와의 캐릭터들은 인체의 근골격계가 강조되어 있어 파워풀한 느낌이 드는 것이 특징이며, 얼굴의 윤곽이나 이목구비의 선이 뚜렷하고 굵은 편으로 이런 화풍은 일본 아니메보다는 오히려 아메리칸 코믹스 스타일에 가깝다. 즉 최근의 일본 아니메 화풍과는 완전히 반대.

아프로 머리 덕에 슈퍼로봇대전에서도 개그 취급을 종종 당하는(아프로 사무라이 같은 작품 덕에 유일한 아프로 머리 주인공 자리는 벗어났지만) 유우키 코스모라든가, 슈퍼로봇대전에서도 멜론 아모스 소리를 듣는 지론 아모스는 코가와의 스타일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캐릭터. 그나마 평범하게 생긴 축에 속하는 쇼우 자마조차도 캐릭터 화풍으로 보면 이후 비슷한 스타일을 찾기가 힘들다. 그나마 비슷한 게 제자 온다 나오유키 스타일. 그런가 하면 성전사 단바인의 참 화우로 로리 캐릭터 스타일에도 큰 족적을 남겨버렸다.

그런데 이런 그림체로만 그림을 그리는 것은 아니고 다른 그림체로도 잘 그린다. 딱히 정해진 그림체가 없다고 볼 수도 있다. 여기서 말하는건 그의 대표적인 스타일 중 하나인 것으로 정확히는 토미노의 요구에 의해서 그에 맞춰진 그림체라 할 수 있다. 토미노 감독이 만들지 않은 작품에서는 그림체가 많이 다르다. 우주전함 야마토은하철도 999에서는 마츠모토 레이지와 큰 차이 없는 작화를 보여줬다. [1] 그가 가명으로 참가한 작품의 경우 이걸 코가와가 그렸다고? 싶은 작품들이 한 둘이 아니다.

그림에 있어서는 등장인물의 감정을 시청자에게 전하는 것을 가장 우선한다고하며 감정만 제대로 전달된다면 다소 눈코입이 틀어져도 별로 신경쓰지 않는 타입이다. 그래서 그림체를 중시하는 한국 애니메이션 팬들에겐 그가 담당한 에피소드는 작화붕괴로 여겨지기도 한다.

4. 참여 작품

볼드체 표시가 쳐져있는 작품들은 그의 대표작이다.
* 전설거신 이데온 - 캐릭터 디자인. 디렉터 대부분의 에피소드 담당
* 전투메카 자붕글 - 캐릭터 디자인. 1화는 볼 가치가 있는데 코가와 토모노리가 작화감독을 담당했으며 사용된 컷수만 8000장이다. [2]
* 성전사 단바인 - 캐릭터 디자인. 작화감독으로 올라가 있는 에피소드가 많지만 참여한 원화가들의 실력이 뛰어나서 작화체크는 전혀 하지 않아서 작화감독아닌 작화감독이었다고 한다. 참여 애니메이터가 대부분 코가와의 제자라 코가와의 그림을 잘 따라그렸기 때문이다.
* 중전기 엘가임 - 디렉터. 13, 15, 22, 41, 46, 48, 52, 54 는 작화에 참여. 1기 OP는 코가와 연출. (작화는 제자들)
* 초시공기단 서던크로스 - 캐릭터 디자인만 해주고 중전기 엘가임에 참여. 나중에는 이쪽이 더 마음에 들어서 이쪽에 참가했어야 했다고 후회했다
* 은하영웅전설
* 우주의 기사 테카맨 블레이드 - 주연 3인 이외의 캐릭터 디자인. 작화 코디네이터. 3, 8, 11, 14, 20, 27,
* 무책임함장 테일러 - 12, 17, 22
* 쏙 빠져들 것 같아 - 6
* 제4차 슈퍼로봇대전 - 캐릭터 디자인
* 신세기 에반게리온 TV판 - 16, 17, 22, 25. 이 사람이 담당한 에피소드는 다른 에피소드와 그림체가 달라서 잘 모르는 사람들에겐 작붕이라고 까이는 경우가 많다. 안노로선 대단한 분을 모셔온 것인데 사다모토 요시유키와 그림체가 너무 달라서 욕을 먹었던 경우.
* 메다로트 - 15, 25, 34, 42. 코가와 의외의 명작이라고 할 정도로 코가와 담당 편은 작화가 뛰어나서 메다로트 팬들이 꼭 봐야하는 에피소드로 꼽는다.
* 꾸러기 수비대
* 오버맨 킹게이너 - 13, 21
* 마호로매틱
* 철인 28호
* 네기마
* 헬싱 OVA 3화
* 안녕 절망선생
* 우주전함 야마토 부활편 - 캐릭터 디자인. 총 작화감독. 본편 전부를 작화 체크, 수정해서 말년 작품 중 가장 코가와의 느낌이나 연출이 살아있다.
* LUPIN the Third -미네 후지코라는 여자-
* 우주전함 야마토 2199
* 루팡 3세(2015 신 시리즈) - 13, 20. 20화는 원화를 혼자 그렸다.
* 겁쟁이 페달
* 우주전함 야마토 2202
* 식스 하트 프린세스
* 하쿠메이와 미코치
* 너는 아직 군마를 모른다 - 캐릭터 디자인, 총작화감독
그 외 다수

5. 제자

가르치는데도 일가견이 있어서 후계자를 많이 키워냈다. 제자들 모두 그림체는 좀 달라도 코가와 특유의 골격과 카메라 앵글을 강조한 그림을 그리는 것이 특징.


[1] 다만 눈 끝이 마츠모토 레이지보단 살짝 아래로 내려가는 경향이 있다.[2] 현대의 일반 TV 애니메이션이 3000~5000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