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27 08:08:48

아마쿠사 시로 도키사다

天草 四郎 時貞(あまくさ しろう ときさだ)


1. 설명

파일:external/www.confluence.org/pic8.jpg
근세에 그려진 상상화
파일:external/a3.att.hudong.com/01300000203503125352100571742.jpg

원래 이름은 마스다 시로 도키사다(益田四郎時貞). 아마쿠사(天草) 출신으로, 아버지는 고니시 유키나가의 옛 가신이었다. 아마쿠사를 그린 일본의 그림에서 그는 주름진 유럽식의 러프(ruff)를 착용하고 있는 사람으로 그려지고 있다.

기독교(가톨릭) 신자로 막부의 기독교 탄압이 가장 심했던 시절인 17세기에 살았다. 세례명은 '예로니모'. 당시 일본을 지배하고 있던 도쿠가와 막부가 기독교 포교 금지령을 내리자 1637년 시마바라(島原)에서 23,000여명의 기독교인들과 함께 봉기를 일으키고 그들을 지휘했다. 이때 아마쿠사의 나이는 16세. 이 사건이 '시마바라의 난'으로 일본 기독교 역사에서 꽤 중요한 이야기이다.

1638년 반란군이 완전하게 진압되면서 그도 참수당했는데, 죽기 전 "100년 후 부활할 것이다"라는 말을 남겼다.

16세의 소년이 어떻게 그 많은 반란군을 이끌었는지도 미스터리인데 아마 아마쿠사 자신은 그냥 상징이고 실제 지휘부는 막부에 반대하다가 추방당한 전 다이묘와 무사, 즉 로닌 위주로 따로 존재했을 가능성이 높다. 그렇다면 막부군을 상대로 장기간 선전한 것도 나름 이해가 된다.

아마쿠사 시로 도키사다가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손자이자 도요토미 히데요리의 숨겨진 아들이라는 설이 있는데, 알려진 바로는 히데요리는 1615년 오사카 여름의 진 때 도쿠가와에게 패배하여 자살했다고 하나 일설로는 사츠마로 도망쳤고[1] 사츠마에서 아들을 하나 낳았는데 그게 바로 아마쿠사 시로라는 것. 또 시로의 우마지루시(馬印)가 히데요시와 같은 호리병박이고, 시로한테 '도요토미 히데츠나(豊臣秀綱)'라는 이름이 있었다고 가고시마 현 책에 기록되어있다.

최신의 연구에서는 '아마쿠사 시로 도키사다'는 어떤 특정한 한 사람이 아니라, 여러 명이 모인 단체명이라는 설이 나왔다.

2. 대중문화 속의 아마쿠사 시로

16세의 소년이 국가 전복을 기도했다거나, 반란군의 우두머리였다거나, 한이 서린 유언을 남기고 죽었다든가 하는 이유로 픽션에서는 보통 악역으로 자주 등장한다. 특히 작중 배경이 1700년대쯤 된다거나, 가상의 막부 체제가 현대까지 내려져온다든가 하는 식으로 에도 막부 시대가 배경일 경우에는 보통 악당으로 등장.

이런 아마쿠사의 악당화된 이미지는 소설 마계전생의 공헌(?)이 상당히 큰데, 마계전생 자체가 일본 대중문화쪽에 영향을 끼친 것이 많다. 두번째로 공헌한 건 아래 설명할 SNK의 게임 사무라이 스피리츠 시리즈다. 카쿠레키리시탄같은 것도 있긴 하나 아마쿠사하면 어쨌건 악당 이미지로 통한다. 사실 생각해보면 굉장한 고인모독인데 독실한 가톨릭 신자였던 아마쿠사를 요괴들의 우두머리로 묘사했으니... 다만, 당시 기독교에 대한 일본인의 시선을 반영했다는 의견도 존재하는데, 아마쿠사가 있던 시절 기독교는 일본에서 노예무역에 손을 대는 등 막장행각을 저질러서 그 시절의 일본인들 입장에서 기독교를 악한 집단으로 볼 수밖에 없었다고 한다. 더군다나 아마쿠사가 추정 숫자 2만 3천명 가량의 기독교인들을 이끄고 대규모 봉기를 일으켜 혼란을 초래했다는 점이 더더욱 부정적인 이미지로 굳히는 많은 역할을 했을 것이다.

소년탐정 김전일아마쿠사 보물 전설 살인사건에서는 꽤나 긍정적으로 묘사된다. 이미 죽은 사람이라 별 비중은 없지만.

온라인 게임 천하제일상 거상에서는 귀곡성의 보스 몬스터로 등장한다. 관련 퀘스트도 있는데 퀘스트 임무 수행원들이 주는 퀘스트 내용을 읽어보면 실제 아마쿠사 시로의 역사적 자료를 이야기해 주며 그와 동료들의 억울한 영혼을 잠재워 달라고 한다.
파일:天草四郎1.jpg 파일:天草四郎.jpg
100만인의 노부나가의 야망

노부나가의 야망 시리즈에서는 무력이 심하게 낮은 것을 제외하면 통솔, 지력, 정치 70대 중후반의 B급 무장. 여기에 궁병 적성 S인데다 족경, 철포, 병기 적성 A로 매우 쓸 만하다. 문제는 최후반기에나 등장하는 것.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에서는 마법 측의 카쿠레키리시탄 세력의 이름이 그 시초되는 이 사람의 이름을 따서 아마쿠사식 십자처교라는 이름으로 불려진다.

세인트 영맨에서 죽어서 천국의 예수에게 후미에를 밟지 않았다고 했지만 예수에게 초상화를 그려줬더니 그게 자신인 줄 몰라서 발 털이개로 쓰는 모습을 보고 우는 장면으로 나온다. 나중에 예수도 후회하고 십자가나 성화를 밟아야 할 일이 생기면 그냥 밟아도 된다고 말한다.

여신전생 시리즈에서는 진 여신전생 IMAGINE에서부터 등장. 이때의 종족은 마인이었으나 진 여신전생 4에 다시 등장했을때는 영걸로 등장한다. 참수되었다는 사실 때문인지 한 쪽 팔에 자기 머리를 끼고 있는 듀라한같은 모습을 하고 있다.

2.1. 사무라이 스피리츠 시리즈

아마쿠사 시로 도키사다(사무라이 스피리츠) 문서 참조.

2.2. 검용전설 야이바

파일:[DVD]검용전설 야이바(劍勇傳說 YAIBA) Ep21.mkv_000985902.gif

성우세키 토시히코.

오니마루 타케시가 야이바가 용신구슬을 모으는 걸 방해하기 위해 옛 영웅들을 대량으로 부활시켰을 때 여우에 빙의돼서 부활하면서 등장한다. 거미사내(YAIBA)가 그를 찾기 위해 동물들을 괴롭힐 때 여우 상태인 그를 모르고 한 대 팼고 오니마루로 변신해서 거미사내에게 복수를 하지만 변신이 꼬리 때문에 들키는 개그를 하고 말았다. 천주교도하고는 아무런 상관없는 요술사로 나오며 야이바와 변신대결 등을 벌였지만 결국은 패하고 성불하고 말았다.

2.3. 백화요란 사무라이 걸즈

아마쿠사 시로 참조.

2.4. Fate 시리즈

Fate/Apocrypha시로 코토미네의 진정한 정체(모습). 자세한건 아마쿠사 시로 문서 참조.

게임 Fate/Grand Order의 인게임 및 모델링은 Fate/Grand Order/서번트/엑스트라 클래스/룰러/아마쿠사 시로 참조.

[1] 오늘날에 가고시마에는 히데요리의 묘라는 것이 전한다. 몇몇 기록에도 히데요리가 사츠마나 류큐 왕국으로 도망쳤다는 이야기가 적혀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