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2-21 16:44:50

스켈레톤(스포츠)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올림픽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파일:올림픽기.png 동계올림픽 종목
{{{#!folding 펼치기/접기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빙상 종목
쇼트트랙스피드 스케이팅피겨 스케이팅
컬링아이스하키
설상 종목알파인 스키크로스컨트리 스키프리스타일 스키
노르딕 복합바이애슬론
스노보드스키점프
썰매 종목루지봅슬레이스켈레톤}}}}}}

파일:Youth_Olympic_Games.svg.png 청소년 동계올림픽 종목
{{{#!folding 펼치기/접기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빙상 종목
쇼트트랙스피드 스케이팅아이스하키
컬링피겨 스케이팅
설상 종목노르딕 복합바이애슬론스노보드
스키점프알파인 스키크로스컨트리 스키
프리스타일 스키
썰매 종목루지봅슬레이스켈레톤}}}}}}
파일:스켈레톤 픽토그램.png 스켈레톤
Skeleton
파일:8755EA14-76D1-4E9D-B582-C67A56168C7D.png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켈레톤 남자부
윤성빈의 1차 시기 스타팅 모습
스포츠 정보
종류 썰매
동계올림픽 채택 여부 1926년 채택
1948년, 2002년~ 정식 종목 채택
동계올림픽 세부종목 남자부
여자부
1. 소개2. 역사3. 규정4. 대한민국의 스켈레톤5. 선수
5.1. 국내5.2. 국외

1. 소개

아메리카 원주민들이 운반 수단으로 사용하던 쇠날 썰매에서 유래한 터보건을 이용한 스포츠인 터보거닝의 한 가지. 스켈리톤, 스켈리턴 슬레딩이라고도 한다.

잘못 타면 골로 간다 해서 스켈레톤이다...는 당연히 아니고, 썰매 핸들 모양이 갈비뼈 비슷하게 생겼다고 해서 스켈레톤으로 부른다.

2. 역사

1884년 스위스 장크트모리츠(생모리츠)[1]에서 처음으로 대회가 열린 뒤 스포츠 종목으로 인정됐다. 1928년1948년 장크트모리츠에서 열린 동계올림픽대회(1928 생모리츠 동계올림픽, 1948 생모리츠 동계올림픽)에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었으나, 이 두 대회만의 사건이었다. 결국 2002년 미국 솔트레이크 시티에서 열린 제19회 동계올림픽경기대회에서 54년 만에 다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었다. 이후 계속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었다.

3. 규정

무게 규정은 썰매 무게와 체중의 합이 남자는 115kg, 여자는 92kg을 초과해서는 안되며, 초과하게 되면 경기를 진행할 수 없게 된다.

코스는 루지봅슬레이의 코스와 같은 코스를 쓰며, 스타트 방식은 봅슬레이처럼 썰매를 끌어서 타는 방식을 사용하며, 사진과 같이 엎어져서 타는 것이 특징. 스타트 방식이 봅슬레이와 같기 때문에 스타트 지점도 봅슬레이와 동일하다.[2]

반면 루지와는 썰매도 다르고 출발하는 방식도 다르다. 흔히 같은 썰매를 방향만 다르게 타는걸로 오해하는 사람들이 있지만, 스켈레톤과 루지에서 쓰이는 썰매 자체의 모양이 서로 다르다. 그리고 스타트 방식도 서로 다른데, 스켈레톤은 썰매에는 손만 올린 후 발로 달리면서 썰매를 밀어 올라타는 스타트 방식이고 루지는 시작할 때부터 썰매에 올라탄 후 벽에 고정된 손잡이와 바닥을 어깨와 팔, 손 힘으로 밀어서 스타트한다.

스켈레톤의 속도는 루지보다 비교적 살짝 더 느리다. 엎드려서 타는 스켈레톤은 사람의 둥근 머리가 앞쪽으로 오다보니 발이 앞쪽으로 오는 루지보다 공기저항을 더 많이 받기 때문이다. 또한, 스켈레톤은 위험성 때문에 파이트를 쓰기 때문에 이 점도 속도에 적잖은 영향을 미친다.

사고발생 가능성은 루지보다 낮으나,[3] 엎어져서 타는 특성상 썰매 3종목 중 치명적인 사고의 발생률이 가장 높다. 전복 사고가 났을 경우 루지나 봅슬레이는 선수의 허리가 지면에서 최소 90도 이상 벌어져 있기 때문에 착지가 가능한 상황이 종종 나오나, 스켈레톤은 타 종목과는 다르게 빙판에 상체가 먼저 충돌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특히 위험하다고 할 수 있다. 이 때문에 꽤 오랫동안 정식 종목이 되지 않았다가, 겨우 솔트레이크시티 대회가 되어서야 다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었다.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에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후에는 스켈레톤 트랙을 제작할 수 없는 국가들까지 스켈레톤을 즐기고 있다고 한다. 엎드려서 타기 때문에 조종 방식은 어깨와 발의 중심 이동을 통해서 조종을 하게 된다.

루지와 봅슬레이에서 매우 강한 독일이 크게 힘을 쓰지 못하는 썰매 종목이기도 하다. 미국, 영국이 강세인 편이다.

4. 대한민국의 스켈레톤

국내에서는 다시 동계올림픽 종목으로 채택된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2006 토리노 동계올림픽강광배 선수가 스켈레톤에 참가한 이후 후계자 양성이 진행되고 있으며,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는 조인호 선수가 참가했다. 올림픽 성적은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때 기록된 20위가 최고 순위였지만, 국제대회 최고 순위는 현재 대한민국 스켈레톤 국가대표팀 감독을 맡고 있는 조인호 선수가 2009년 12월에 캐나다 캘거리에서 열렸던 스켈레톤 아메리카컵 4차대회에서 출전 선수 21명 중 2위를 기록한 것이 최고 순위다.
파일:윤성빈 아이언맨.jpg
이후 현역에서 은퇴하고 교수로 전업한 강광배가 발굴한 윤성빈 선수가 스켈레톤에 입문한 지 1년도 되지 않아서 2013년 아메리카컵 2위, 그보다 한 단계 높은 수준인 대륙간컵에서도 2위를 차지한다. 2014년 1월 7일 대륙간컵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며 다시 한 번 기록을 세웠다.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서는 16위로 대한민국 썰매 개인 순위 신기록을 썼다. 2014년 윤성빈 선수가 2014-15 월드컵 2차 대회에서 3위(동메달)를 기록하며 다시 신기록을 세웠다. 또한 1월 23일에 열린 월드컵 5차 대회에서는 2위(은메달)을 기록했다. 1월 24일에 열린 월드컵 6차 대회에서 3위(동메달)을 기록하여 세계랭킹 2위에 등극했다. 입문한 지 이제 2년 남짓인 걸 생각하면 대단한 기록이다. 그리고 2월 5일에 열린 월드컵 7차 대회에서는 윤성빈대한민국 스켈레톤 역사상 최초로 금메달리스트가 되었다. 2017/2018 시즌에는 결국 세계랭킹 1위에 등극. 8시즌 동안 1위였던 라트비아[4]마르틴스 두쿠르스를 밀어냈다. 올림픽 준비를 위해 마지막 대회는 포기했는데도 여유롭게 1위를 확정지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세계랭킹 1위로 출전한다. 그리고 결국 2월 16일에 윤성빈이 3:20.55의 기록[11]으로 대한민국 최초이자 아시아 최초로 썰매 종목의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가 됐다.

현재 실업 팀이 단 한 군데(강원도청)뿐이며, 이것도 루지, 스켈레톤, 봅슬레이를 전부 다루는 팀(즉 썰매 전담팀)으로 한 팀만 존재.

당시 봅슬레이 국가대표팀 감독 겸 선수(파일럿)로 활동 중이던 강광배가 지도한 무한도전 봅슬레이 특집[6]에서도 언급되었는데, 해당 방영분에서 박명수가 스켈레톤을 슬롯머신이라고 잘못 말하는 실례를 저질렀다.

5. 선수

5.1. 국내

5.2. 국외


[1] 이는 독일어프랑스어의 차이. 그런데 이 지역은 사실 독일어 권역이다. 영어로는 세인트 모리츠.[2] 루지 항목에서 확인할 수 있듯 루지도 남자 경기는 스켈레톤과 스타트 지점이 같다.[3] 루지는 썰매가 가벼워서 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한다.[4] 라트비아는 대표적인 썰매 강국이다.[11] 4차 시기에서는 50.02로 트랙 신기록을 달성했다.[6] 2009년에 방송한 이 특집을 보고 봅슬레이에 입문한 선수들이 몇 명 생겼는데, 그 중 한 명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4인승 은메달 멤버인 전정린이다.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스켈레톤 문서의 r214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