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5-25 15:04:22

소신공양

燒身供養

1. 정의2. 사례
2.1. 문학 속의 소신공양2.2. 역사 속의 소신공양2.3. 서브컬쳐 속의 소신공양
3. 관련 항목

1. 정의

의미는 자신을 희생하는 공양이다.

《묘법연화경》에서 약왕보살이 향유를 몸에 바르고 일월정명덕불(日月淨明德佛) 앞에서 보의(寶衣)를 걸친 뒤 신통력의 염원을 가지고 스스로 자기 몸을 불살랐던 데서 유래한다. 경전은 이를 찬양하여, '이것은 참다운 법으로써 여래를 공양하는 길이다. 나라를 다 바치고 처자로 보시하여도 이것이 제일의 보시이다'라 하였다고 한다. 그리고 약왕보살은 나중에 다시 화생[1]한다.

위의 묘법연화경의 내용을 가지고 사람을 제물로 바치는 것이 최고라는 논리를 통해서 미화한다는 비신자의 주장이 있으나 이는 잘못된 것이다. 불교에서는 위에 인용한 묘법연화경의 내용을 자신을 희생하는 정신을 나타낸 것으로 보며 실제로 자기 몸을 태우는 분신자살로 보지 않는다. 그리고 이 문서의 제목은 소신공양이지만 묘법연화경에는 소신공양이라는 말이 안 나온다.

사실 불교에서는 원칙적으로 자살을 금지하고 있다. 상식적으로 자살을 권장하는 종교가 제대로 된 종교로 취급 받을 리가 없다. 석가모니도 소신공양에 대해 언급한 적이 없다.

불교 내부에서 소신공양, 그러니까 인신공양이 아주 없었던 일은 아니지만, 극히 드문일이다. 살생을 금하는 종교가 분신자살을 부추길 이유가 있을까.

그러나 간혹 아래 서술과 같이 실제 소신공양 사례는 있으며 자살을 종교로 미화한다는 비판을 받기도 한다. 엄밀히는 분신 자살의 범주에 들어가며 자살은 불교의 가르침에 어긋나므로 절대 해서는 안 될 행위이다.

2. 사례

2.1. 문학 속의 소신공양

  • 김동리등신불
    사실 한국에서 소신공양이 유명해진 이유는 김동리의 소설 등신불에서 등장하기 때문일 것이다. 여기에서 등장하는 등신불은 소신공양을 하다 남은 육체에 금물을 부어 불상을 만들었다. 다만 여기서 등장하는 만적이 죄사함을 받기 위해 소신공양을 하는 것과 달리 일반적인 불교에서의 소신공양은 고승이 순수하게 자신의 몸을 공양하는 행위이다. 원칙적으로 소신공양을 한다고 죄를 사해주는 게 결코 아니다. 공양은 무언가를 노골적으로 바라고 해야하는 행위가 아니다. 어디까지나 순수한 마음으로 자신을 공양함으로서 보시의 끝을 표현하고자 할 때 할 수'도' 있는 행위이다.
  • 영화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봄
    가을 마지막 장면에서 노승이 소신공양을 하는 장면이 나온다. 스스로 생을 마감하기 위해 닫을 관 자가 쓰인 종이에 물을 발라 눈, 코, 귀, 입을 모두 봉하고 배 위에서 스스로를 불태운다.

2.2. 역사 속의 소신공양

  • 태고종 충담스님
    1998년 6월 27일 새벽, 경기도 가평군감로사 근처에 손수 좌대를 만들고 그 위에 가부좌를 틀고 불을 붙여 소신공양하였다. 불자로서는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 '알려진' 최초 소신공양. 분단된 국토의 통일과 사회의 안녕, 헐벗음과 괴로움이 없어지며 종단이 화합해 불국토가 앞당겨지길 기원한다는 내용의 열반송을 남겼다. 세수 85세, 법랍 69세.
  • 조계종 문수스님
    2010년 5월 31일, 경상북도 군위군 군위읍 사직리 위천잠수교 앞 하천 둔치에서 유서를 남기고 소신공양하였다. 향년 47세. 유서 내용은 "4대강 사업을 즉각 중지하라, 부정부패를 척결하라, 재벌부자가 아닌 서민과 가난하고 소외된 사람을 위해 최선을 다하라". 대한불교 조계종 총무원이 긴급 기자회견 및 조계사 경내에 31일 밤부터 분향소를 설치하고 조문객을 받았으며,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의장 퇴휴 스님과 불교환경연대 집행위원장 현각 스님이 현장에 급파되었다.
    평소 스님이 기거하던 선방의 세간은 텔레비전 1대, 서랍장 하나가 전부였고, 식사도 하루에 1끼만 먹을 정도로 수행에 정진해 온 상태였다. 방 한 귀퉁이엔 50cm 높이 2덩이로 스님이 보던 조선일보 동아일보 신문이 쌓여 있었던 것으로 보아 사회의식이 매우 깊었으며, 평소 동료 승려와도 4대강 관련해 이야기를 했다고 한다. 조계종 총무원은 평소 통도사, 해인사, 묘관음사 등의 선방에서 참선 정진만 해오던 수좌가 갑자기 성불하였기 때문에 충격적이라는 입장이였으며, 고인이 만생명을 살리기 위한 소신공양을 감행한 만큼 영결식은 조계종단 차원에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

2.3. 서브컬쳐 속의 소신공양

3. 관련 항목


[1] 의존함이 없이 저절로 태어나는 것을 말함[2] 제도화된 수사로 소신공양을 수식하지 말라는 유언을 남겼기 때문에 모호해서 물음표 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