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6-29 18:53:12

건달

1. 어원2. 무직자3. 조직폭력배4. 디아블로 3의 등장 인물

1. 어원

느그 아버지 뭐하시노?
"건달입니더."
친구 대사 中.
乾達 [1]

통설에 따르면 건달이라는 이름은 힌두교불교에서 말하는 상상적 존재인 간다르바에서 비롯되었다고 한다. 간다르바는 음악을 사랑하며 향기를 먹고 사는 자유로운 존재로 인도판 요정에 가까운 존재였지만 이 이름이 한국 등으로 넘어오면서 '일은 안 하고 빈둥댄다'라고 해서 부정적인 의미로 변질되었다. 예술가를 천시하던 관습 때문에 신들의 악사인 간다르바를 음차한 건달바가 광대와 악사를 비하하는 말이 되었고 이것이 변형되어 놀고 먹는 사람을 건달로 칭하게 되었다는 설이다.

그 외의 의견으로 고려대한국어대사전에선 건들건들의 건들이나 거덜에서 온 단어로 보고 있다.

한말글연구회 정재도회장은 건둥건둥, 건들건들, 선달 등의 단어와 유래를 같이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2. 무직자

일은 안 하고 빈둥대는 사람이나 직업이 없는 상태를 말한다. 즉, 백수, 니트족, 실업자들을 지칭하는 표현이지만... 지금은 조폭 때문에 이들을 건달이라고 부르지 않는다. 앞에 '백수'를 붙여 '백수건달'이라고 쓰면 그래도 이쪽 뜻으로 통하지만, 이 단어도 현대에 들어서는 많이 쓰이지 않는 편.

3. 조직폭력배

조직폭력배들이 그들 스스로 깡패보다 격이 더 높다는 의미에서 칭하는 명칭이다. 건달(乾達)의 한자를 풀이해보면 하늘 건, 통달할 달로 간다르바 혹은 건달바라는 불교의 신에서 따왔다는 주장이 있다. 향담배과 음악뽕짝을 즐기며 음료와 약품마약을 제공하는 역할의 신이라고 한다. 아하

영화 넘버 3에서 마동팔 검사(최민식 분)가 자신을 깡패가 아닌 건달로 불러달라고 깝죽대는 깡패 서태주(한석규 분)를 신랄하게 까면서 하는 아래의 대사가 일품이다.
"야, 너 그게 무슨 뜻인줄 알아? 하늘 건, 이를 달. 즉, 하늘에 통달했다는 뜻이야. 간다르바라고 세상의 좋은 향기만 맡고 하늘을 떠다닌다는 신 이름이기도 해. 그런데! 하는 짓마다 썩은내 풍기는 니들이 무슨 건달은 건달이야. 깡패새끼들이지."

여기서 더 높이면 협객이라고 부르는 어처구니 없는 경우도 있다. 그래봐야 범죄자라는건 마찬가지인데도 말이다.

즉 조직폭력배 세계에서의 명칭에 따른 격은 협객 >> 건달 > 깡패 >>>한량>>> (넘사벽) >>> 깍두기 >>>> 양아치라고 볼 수 있다. 협객이야 자기들도 부담스러웠는지 잘 안 쓰고 깡패는 부정적인 의미가 강하고 깍두기야 희화적인 의미가 강하고 양아치는 뭐... 그래서 자기들끼리는 보통 건달이나 깍두기라고 많이 부른다. 1990년대까지는 이와 같은 의미로 쓰인 속어 '어깨'[2]가 있었다. 다만 2010년대 이후 깍두기란 용어도 많이 사장되었다. 그냥 건달이나 주먹, 폭력배로 부르는 편이 더 많다.

이들의 생태나 기타 등을 자세히 알아보고 싶다면 조직폭력배, 깡패 문서 참조.

4. 디아블로 3의 등장 인물

디아블로 3의 추종자 중 한명인 린던의 칭호.


[1] 취음이라는 주장이 있다.[2] 대략 깡패 다음 등급 정도로, 깍두기와 비슷한 의미(외모 비하)인데 좀 더 나은 어감으로 쳐 주던 단어. 건달들이 덩치가 크니 어깨가 넓다는 의미와, 건달들이 어깨에 힘주고 다닌다는 의미가 둘 다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생긴 속어이다. 원래 깍두기보다 더 먼저 쓰였고 오래 쓰였으나 1990년대부터 조폭영화에서 폭력배 비하단어로 깍두기가 꽤 많이 쓰였던 영향으로 '깍두기'가 더 많이 유행되면서 점점 안 쓰이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