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4-06-12 07:22:10

퀄컴 스냅드래곤

주요 ARM SoC 브랜드
{{{#!wiki style="margin: 0 -10px -5px; min-height: 26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5px -13px"
Application Processor
파일:미디어텍 로고.svg 파일:Qualcomm_Snapdragon-logo.svg 파일:Apple Silicon 심볼.svg파일:Apple Silicon 심볼 화이트.svg 파일:UNISOC 로고(1).svg 파일:삼성 엑시노스 로고.svg 파일:하이실리콘 로고.svg
MediaTek Qualcomm
Snapdragon
Apple Silicon UNISOC Samsung
Exynos
HiSilicon
파일:Allwinner 로고.svg 파일:Amlogic 로고.svg 파일:Ampere Computing 로고.svg 파일:브로드컴 로고.svg파일:브로드컴 로고 화이트.svg 파일:Marvell 로고.svg 파일:NXP반도체 로고.svg
Allwinner Amlogic Ampere
Computing
Broadcom Marvell
ARMADA
NXP i.MX AP
파일:realtek.svg 파일:Rockchip 로고.svg 파일:external/www.nvidia.com/Badge_Tegra_3D_large.jpg 파일:구글 로고.svg 파일:텔레칩스 로고.png
Realtek Rockchip NVIDIA Tegra Google
Tensor
Telechips
Micro Controller Unit
파일:STMicroelectronics 로고.svg 파일:NXP반도체 로고.svg 파일:Atmel2.png 파일:르네사스 로고.svg
STMicroelectronics
STM32
NXP i.MX MCU Atmel SAM Renesas RA series
}}}}}}}}} ||
퀄컴 스냅드래곤
Qualcomm Snapdragon
파일:Snapdragon_Logo.svg.png
[ 다른 로고 ▼ ]
파일:퀄컴 스냅드래곤.png
<colbgcolor=#e51938><colcolor=#fff> 공개 <colbgcolor=#fff,#1f2023>2008년 4분기([age(2008-10-01)]주년)
링크 파일:홈페이지 아이콘.svg
1. 개요2. 스냅드래곤 프로세서
2.1. 라인업
2.1.1. S 시리즈 (~ 2013.01)2.1.2. X 시리즈 (2013.02 ~ )2.1.3. XR 시리즈
2.1.3.1. XR12.1.3.2. XR22.1.3.3. XR2+ Gen 12.1.3.4. XR2 Gen 22.1.3.5. XR2+ Gen 2
2.2. 명명법2.3. 삼성 엑시노스와의 성능 우위 비교2.4. 문제점
3. 스냅드래곤 모뎀4. 기타5. 관련 문서

[clearfix]

1. 개요

CDMA 원천기술을 보유한 칩셋 제작사인 퀄컴에서 출시한 SoC통신 모뎀 브랜드다.

이름의 유래는 로고에서부터 알 수 있듯이 금어초이다.

하지만 스냅드래곤이 꽃인 걸 모르는 사람들이 많은지, 공식 마케팅 영상에 화룡이 등장하는 등 퀄컴에서도 드래곤 이미지를 어느 정도 인정하고 있는 상황이다. 중화권에서는 날랠 효(驍) 자에 용 룡(龍) 자를 써서 骁龙(Xiāolóng)이라고 부른다.

외래어 표기법으로는 스냅드래이지만 주로 스냅드래곤 xxx이라고 표기하거나 제조사 페이지에서는 영어로 기재한다.

2. 스냅드래곤 프로세서

파일:Qualcomm_Snapdragon-logo.svg
퀄컴 스냅드래곤 라인업
{{{#!wiki style="margin:0 -10px -5px"
{{{#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6px -1px -11px"
X 시리즈
4 6 7 8
기타 라인업
퀄컴 2 시리즈
ARM PC (X 시리즈)
Wear
퀄컴 Automotive 시리즈
구형 라인업
S 시리즈 }}}}}}}}}}}}

ARM HoldingsCPU 기반으로, 모바일 AP로는 처음으로 1 GHz 클럭 달성이라는 기록을 달성한 물건으로, 2009년 이래로 하이엔드 스마트폰에 대거 탑재되었다. 고성능의 상징이었던 S1 및 S2 시절, 동급 AP에 비해 열 많이 나고 배터리 많이 먹는데 통신 솔루션때문에 어쩔 수 없이 사용하던 S3에서 환골탈태한 S4, 그리고 이후로도 여러 번의 이미지 변화를 거쳤다.

특히, 퀄컴이 통신 모뎀 업계에서는 독보적인 위상인지라[1] AP와 통신 모뎀을 통합한 원칩 솔루션으로 S3 후반기부터 울며 겨자먹기로 쓰는 기기 제조사들이 많았다.

그러나 이후 S4때부터 쓰인 Qualcomm Krait CPU가 성능을 크게 개선했고, 특히 LTE 통신 모뎀 및 생산량의 요인들이 겹쳐 2013년에 시장에서 제일 많이 썼던 AP이며, 몇 안되는 윈도우 공식지원 ARM SoC이기도 하다.

2.1. 라인업

2.1.1. S 시리즈 (~ 2013.01)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S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2.1.2. X 시리즈 (2013.02 ~ )

파일:attachment/퀄컴 스냅드래곤/snapdragon_X00.jpg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2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4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6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7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8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2013년 1월에 개최된 CES 2013에서 기존의 S 라인업이 각각 200 ~ 800 라인업으로 개편되었다.

똑같은 Qualcomm Krait의 우려먹기라는 말이 좀 있었다. 일반적인 IP의 커스텀이 3년 이상의 시간이 걸리는 작업이기 때문에, 스냅드래곤 S4의 발표부터 3년을 거슬러 올라간다면 아직 ARM이 ARM Cortex-A15를 발표하지 않은 시점이다. 때문에 퀄컴은 차기 아키텍처의 성능 향상 정도를 추측해 전반적으로 ARM Cortex-A9보다 성능이 뛰어난 아키텍처를 만드는 데 주력할 수밖에 없었다.

여기서부터 북미에서 일반 사용자들을 상대로 브랜드 홍보를 하기 시작했다. TV CF에 스포츠 경기 스폰서 등으로 모바일 기기와는 별개로 스냅드래곤이라는 이름 자체를 밀면서 소비자들에게 '스냅드래곤을 사용하는 핸드폰은 고급 제품'이라는 인식을 심으려는 모양이다. 실제로 엑시노스, 하이실리콘 등의 자사 AP를 사용하는 회사를 제외하면 스냅드래곤을 탑재한 휴대폰이 미디어텍이나 스프레드트럼 등의 타사 AP를 탑재한 휴대폰보다는 전반적인 최적화와 호환성이 우수한 경향이 있기도 하다. 또한, 해당 AP를 사용하는 스마트폰만을 위한 배터리 절약 애플리케이션이나 무선 충전 기능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기존 6XX 시리즈가 상위 라인업과 하위 라인업의성능편차가 심해져, 2018년부터 6XX의 상위 라인업들이 7XX 시리즈로 분리되었다.

2021년부터 명명법이 X Gen X로 변경되었다.

2.1.3. XR 시리즈

퀄컴의 VR 및 AR, 또는 MR[2]등의 경험에 특화된 프로세서 시리즈.

XR2+ Gen 1 까지는 기존 퀄컴 8 시리즈 칩셋[3] 기반의 커스텀에 지나지 않았으나, 2023년 공개된 4번째 칩셋인 XR2 Gen 2[4]부터는 특정 칩셋 기반이 아닌, VR만을 위한 완전히 새로운 특수목적 특화 설계 프로세서이며, 전력과 가격 등에 꽤나 이것저것 신경을 써서 설계했다는 점[5]을 알 수 있다.

네이밍 방식이 이해가 힘들 수도 있는데, 아마 과거엔 XR1, XR2... 식으로 작명하려 하였으나, 2021년 퀄컴 스냅드래곤의 네이밍 정책 변경에 따라, 2020년 출시된 XR2 상태에서 2는 고정되어 버린 채(...) 뒤에 Gen 1, 2...식으로 붙기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가 붙은 모델은 리프레시 모델으로, CPU 구성은 유지한 채 마이너 개선이 이루어진 모델이다.
2.1.3.1. XR1
2018년 발표, 2019년 공개된 퀄컴 최초의 VR 특화 프로세서.
10nm Samsung 10LPP 공정의 4x Kryo 385 Gold + 4x Kryo 385 Silver 구성의 옥타코어 프로세서이다.
GPU는 Adreno 615, DSP로 Hexagon 685을 탑재하고 있다.
LPDDR4X 규격 메모리와 Wi-Fi 6을 지원하며, 블루투스는 버전 5까지 지원한다.
2.1.3.2. XR2
2019년 발표, 2020년 공개된 Meta Quest 2에 사용된 것으로 유명해진 프로세서.
7nm TSMC N7+ 공정의 ARMv8 기반 1x Kryo 585 Prime (2.84 GHz) + 3x Kryo 585 Gold (2.42 GHz) + 4x Kryo 585 Silver (1.80 GHz) 구성의 옥타코어 프로세서[6]이다.
LPDDR4X 규격 메모리와 Wi-Fi 6을 지원하며, 블루투스는 버전 5까지 지원한다.
GPU는 Adreno 650, DSP로 Hexagon 698을 탑재하고 있다.
Geekbench6 기준 싱글 약 600점, 멀티 약 1400점 수준의 성능을 보여준다.
2.1.3.3. XR2+ Gen 1
2022년 발표 및 공개된 Meta Quest Pro에 사용된 프로세서.
7nm TSMC N7+ 공정의 ARMv8 기반 1x Kryo 585 Prime (2.84 GHz) + 3x Kryo 585 Gold (2.42 GHz) + 4x Kryo 585 Silver (1.80 GHz) 구성의 옥타코어 프로세서[7]이다.
전작인 XR2 프로세서의 리프레시 모델으로 전반적으로 프로세서의 성능면에서 큰 개선은 없다.
다만, LPDDR5 메모리의 지원 및 Wi-Fi 6E 및 블루투스 5.2 지원이 추가되었다.
GPU는 Adreno 650, DSP로 Hexagon 698을 탑재하고 있다.
Geekbench6 기준 싱글 약 650점, 멀티 약 1400점 수준의 전작과 큰 차이 없는 성능을 보여준다.
2.1.3.4. XR2 Gen 2
2022년 발표, 2023년 공개된 Meta Quest 3에 사용된 프로세서.
4nm 삼성 4LPE 혹은 TSMC N4[8] 공정의 ARMv?[9] 기반 4x Kryo (2.36 GHz) + 2x Kryo (2.05 GHz) 구성의 헥사코어 프로세서[10]이다.
GPU는 Adreno 740을 탑재하고 있으며, DSP는 불명.
LPDDR5X 규격 메모리와 최대 Wi-Fi 7[11]을 지원하며, 블루투스는 버전 5.3까지 지원한다.
또한, Adreno 740 GPU 탑재로 인해 이번 세대부터 AV1 코덱 영상의 하드웨어 디코딩이 가능해졌다. 이로 인해 기기를 PC와 연결해 사용하는 상황에서 더 좁은 대역폭[12]으로 더 나은 화질을 출력할 수 있게 되었다.
Geekbench6 기준 싱글 약 750점, 멀티 약 1500점 수준의 성능을 보여준다. 탑재기에서의 코어의 개수는 전작에 비해 줄었지만 멀티코어 기준으로도 오히려 개선된 성능을 보여주고 있다.

CPU는 8 Gen 1(ARMv9) 혹은 865~888(ARMv8) 사이의 모델을 기반으로 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며[13], GPU는 8 Gen 2의 Adreno 740을 탑재하고 있어 845(XR1)나 865(XR2)와 크게 다를 것이 없었던 기존 XR 시리즈에 비해 이번 세대부터는 본격적으로 특정 목적(MR 경험)에 특화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탑재된 DSP에 대해서는 자료가 없으나, Hexagon 790급의 DSP가 탑재되었거나, AI에 많은 것을 의존하고 있는 MR기기 특성상 8 Gen 2에 탑재되었던 Hexagon NPU가 탑재되었을 가능성이 높다고 추정된다.[14]

주로 단순한 게임에 특화되어 여러 앱을 동시에 열고 멀티태스킹을 하는 일이 잘 없고, 정밀한 연산처리가 필요한 앱이 적은 VR기기 특성상, CPU의 성능은 이전 세대 수준으로도 충분하기에 CPU의 에너지 소비를 제한하는 대신 대부분의 처리를 AI로 때우며, VR기기 구동에 가장 중요한[15] 검증된 고성능의 아드레노 740 GPU[16]를 탑재해 전력을 최대한 그 쪽으로 몰아 주는 것이 이득이라 판단된 듯. PC에 연결하여 사용하는 유저층이 적지 않다는 점 또한 의식하여 디코딩 능력에도 신경을 쓴 것 같다.
2.1.3.5. XR2+ Gen 2
2024년 발표된 프로세서.
전작인 XR2 Gen 2의 리프레시 모델으로, 동작 클럭이 GPU는 15%, CPU는 20% 향상된다고 한다.
CPU의 아키텍처 및 클러스터 구성은 전작과 같은 구성의 헥사코어로 추정된다.
LPDDR5X 규격 메모리와 최대 Wi-Fi 7[17]을 지원하며, 블루투스는 버전 5.3까지 지원한다.
마찬가지로 GPU는 Adreno 740을 탑재하고 있으며, DSP는 불명.

2.2. 명명법

퀄컴의 AP 네이밍 방식은 굉장히 특이해서 한눈에 알아보기가 어렵다. 대부분의 AP나 CPU가 성능에 따라서 코드를 붙이는데에 비해 스냅드래곤의 코드는 성능과는 상관 없이 AP의 특성을 표기하기 위한 것이기 때문이다. 숫자 첫 자리와 마지막 두 자리가 성능을 나타내기는 하지만, 지금은 더 이상 의미를 가지고 있지 않다. 각 자리가 의미하는 특성을 미리 숙지하고 넘어가면 아래 문서의 내용을 이해하는 데에 도움이 된다.

모든 스냅드래곤 AP는 ㅁㅁㅁxxxx 형식의 7자리 코드네임을 가지고 있으며, 경우에 따라 마지막 자리에 알파벳이 하나 더 붙기도 한다. 각 자리의 의미는 다음과 같다.
  • MSMxxxx : 퀄컴 고비 시리즈 통신 모뎀 또는 퀄컴 스냅드래곤 LTE 모뎀 시리즈를 내장한 모델이다.
  • QSDxxxx : MSM과 같은 의미로 Qualcomm Scorpion CPU 초기에만 사용되었던 코드다. S2부터는 MSM만 사용된다.
  • APQxxxx : 퀄컴 고비 시리즈 통신 모뎀 또는 퀄컴 스냅드래곤 LTE 모뎀 시리즈가 내장되어있지 않은 모델이다.
  • MPQxxxx : 퀄컴 고비 시리즈 통신 모뎀 뿐만이 아니라 블루투스, Wi-Fi 등 어떠한 통신 기능도 지원하지 않는 모델. 퀄컴 스냅드래곤 S4 Prime에서 처음으로 네이밍 되었으나 라인업 개편 이후 다시 사라져버렸다.
  • ___Xxxx: 숫자 첫번째 자리는 AP의 연산 클럭을 의미한다.
    • ___7xxx: 클럭이 1 GHz 미만인 모델이다.
    • ___8xxx: 클럭이 1 GHz 이상인 모델이다. 그러나 현재까지 2 GHz 모델에 다른 숫자를 붙이지는 않았다.
  • ___xXxx: 숫자 두번째 자리는 내장된 통신 모뎀이 어떤 신호를 주고 받을 수 있는지를 나타낸다.
  • ___xxXX : AP 고유의 식별번호. 원래 이 숫자의 높고 낮음으로 성능을 나타냈으나, S4 이래로는 식별번호로서의 역할만 하고 있다.
  • ___xxxx?: 7자리 뒤에 알파벳 하나가 더 붙는 모델들이 간혹 있다. 2013년 현재 이 부분이 유일하게 성능과 관련된 자리다.
    • ___xxxxM : MPQ와 마찬가지로 퀄컴 고비 시리즈 통신 모뎀 뿐만 아니라 블루투스, Wi-Fi 등 어떠한 통신 기능도 지원하지 않는 모델. 퀄컴 스냅드래곤 600에서 처음으로 네이밍 되었으나 이후 다시 사라져버렸다.
    • ___xxxxA : T와 마찬가지로 기존 모델의 개선판 모델에 네이밍된다. S1 라인업때 이미 ARM11 아키텍처를 사용하는 AP를 ARM Cortex-A5로 변경해서 재출시 하기위해 네이밍 된 전적이 있다. A를 붙이면서 한 세대 더 높아지고 CPU 아키텍처 및 GPU 변경 등의 변화가 있다. 다만, MSM8960의 경우 기존 모델에서 개선된 MSM8260A, MSM8660A와 묶여서 S4 Plus 라인업으로 분류되었는데, 이는 S3 라인업였던 MSM8260/8660당시에는 LTE 모뎀자체가 불완전했기 때문에 MSM8960 자체가 공개되지 않았기 때문이다.[18]
    • ___xxxxT : Turbo의 약자로, S1 라인업과 S2 라인업때는 각 제조사가 정규클럭에서 퀄컴이 허용한 정도의 오버클럭을 시행할 경우에 추가로 붙어졌지만, S4 라인업 부터는 기존 AP의 개선판 모델에 네이밍되었다. T를 붙이면서 한 세대 더 높아지고 CPU 아키텍처 및 GPU 변경 등의 변화가 있다. 위에 언급한 S3 라인업에 공개되지 못하고 S4 Plus 라인업에 공개되었던 MSM8960도 T를 붙이면서 GPU가 변경되었고 라인업도 S4 Pro 라인업으로 상승되었다.
    • ___xxxxAB : SX 라인업에서 X00 라인업으로 개편된 2013년, 400 라인업에 포함되었다. 역시 개선판 모델에 네이밍되지만 A&T와 차이점이라면 상위 라인업으로 상승하지는 않는다.
    • ___xxxxAC : 2014년 초 스냅드래곤 801 공개와 함께 모습을 드러낸 라인업이다. 2015년 6월 현재 이 네이밍을 사용한 유일한 AP인 MSM8974AC의 경우, T와 동일하게 8974AB에 비해 클럭이 높고(오버클럭) 800이 아닌 801로 출시되었다.

스냅드래곤 845를 기점으로 AP 코드 명명 방식이 기존 MSM8xxx에서 SDMxxx로 변경된다.
  • SDMxxx : 해당 AP의 이름. 스냅드래곤 845의 경우 SDM845를 사용한다.
  • SDAxxx : 통신 모뎀이 삭제된 AP의 이름.
  • QCMxxx : 퀄컴 모바일 플랫폼 AP의 이름.

스냅드래곤 675부터 SMxxxx로 변경되었다. 675의 경우, SM6150을 사용한다.

노트북용은 SCxxxx 방식을 쓴다.

2.3. 삼성 엑시노스와의 성능 우위 비교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 vs 삼성 엑시노스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2.4. 문제점

2020년대에 들어 최대성능 홍보 경쟁을 위해 전력제한을 높여 차력쇼를 벌이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 이로 인해 스마트폰에서조차 상당한 수준의 방열설계를 요구하지 않으면 성능유지력이 처참해지는 문제가 속출하고 있으며, 최대 로드시에는 10W가 넘는 비대한 전력을 소모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생산을 TSMC로 이관한 뒤로 중저전력 구간의 전성비는 잡았으나, 차력쇼는 여전하다. 사실 이 문제는 타 AP들 역시 완전히 자유롭지는 않으나, 스냅드래곤은 그 정도가 특출나게 심한 편이다.

AP에서 AI가속기의 비중이 점점 커지면서 숙제를 안게 되었는데, 이를 잘 해결해 나가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AI 가속기란것은 본질적으로 특화반도체(ASIC)인데, 퀄컴은 자사에서 만드는 완제품 전자기기가 없고 다양한 제조사들을 상대로 동일 AP를 판매해야 하는 위치상 스냅드래곤에 들어가는 AI가속기가 특화반도체임에도 불구하고 이를 최대한 범용성 있게 만들어야 한다는 모순적인 상황에 놓이게 되었다. 결과적으로 범용적 AI연산에 쓰일 수 있는 능력에만 집중하고 있으며, 이는 전용가속기라는 의의를 퇴색시키고 있는 실정이다.[19]

3. 스냅드래곤 모뎀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퀄컴 스냅드래곤/통신 모뎀 솔루션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스냅드래곤의 위상이 높아짐에 따라, Gobi라는 이름으로 나오던 통신 모뎀을 편입하여 스냅드래곤으로 리브랜딩하여 런칭하으며, 일부는 아예 스냅드래곤 XX LTE 모뎀으로 이름을 바꿨다.

4. 기타

  • 국내에서는 2010년 중반기부터 많이 사용했다. LG전자의 옵티머스 Q및 맥스폰에서도 이용된 프로세서이며 2010년 10월 기준 거의 모든 스마트폰 제조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칩셋이다. LG전자는 지금도 플래그십에 스냅드래곤을 사용하고 있으며, 보급형 기종에 한정해 미디어텍의 AP와 병행 사용하고 있다.
파일:attachment/snap123456.png
  • 영화 퍼시픽 림PPL로 나왔는데, 작중 예거의 CPU로 사용되는 듯 하다. 사진은 집시 데인저의 체인 소드를 작동할때 표기되어 있는 것.
  • 일본에서는 정식 명칭인 クアルコム・スナップドラゴン(퀄컴 스냅드래곤) 내지 スナップドラゴン(스냅드래곤)보다는 スナドラ(스나도라)라는 약칭으로 훨씬 많이 부른다. 저 약칭을 애용해서 원래 이름이 퀄컴 스냅드래곤인지 모르는 사람이 더 많다.
  • 퀄컴 스냅드래곤을 위한 리눅스 커널안드로이드 플랫폼 소스 코드는 코드리나로(codelinaro)라는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20] 스냅드래곤 탑재 기종을 사용하면서 커스텀 펌웨어에 관심이 많다면 한번 쯤은 들어봤을 만한 사이트. 참고로 의외로 사후지원이 좋은 편에 속하는 게, 2012년 출시 기기들에 주로 탑재된 MSM8960 칩셋이 무려 2018년 9월까지 지원을 받으면서 안드로이드 6.0.1까지 개발되었다. 플래그십 기기들은 4회 이상, 보급형 기기들에도 2-3회 이상의 OS 업데이트가 일반화된 2024년 기준으로는 크게 인상적이지 않지만, 이 때는 플래그십 기기들도 1-2회 업데이트가 일반적이었고, 보급형 기기들은 OS 업데이트를 아예 1회도 받지 못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상당히 파격적이었다고 할 수 있다.[21]
  • 2XX, 4XX, 6XX, 7XX, 8XX 시리즈로 정리된 이후 칩셋 숫자에는 444[22], 666[23] 등 문화권마다 꺼리는 숫자를 넣지 않는다.
  • 2023/24 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만료된 TeamViewer의 뒤를 이어 2024/25 시즌부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의 메인 스폰서가 될 예정이다. #

5. 관련 문서



[1] 경쟁자들에 비해 몇 세대나 앞선 수준에다가 기술적인 발전도 퀄컴이 주도한다. 다행히 2014년 하반기 이후로 격차가 많이 줄어들어서 경쟁이 어느정도 이루어지고 있지만 여전히 CDMA 계열 이동통신 네트워크를 지원해야 한다면 퀄컴의 통신 모뎀 솔루션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2] 퀄컴 측에서는 이를 통틀어 XR이라고 칭하고 있다.[3] 845, 865[4] Meta Quest 3 탑재 칩셋[5] 필요 없는 부분은 과감히 쳐내고, 필요한 부분은 성능을 극대화[6] 스냅드래곤 865 SM8250와 같은 구성[7] 스냅드래곤 865 SM8250와 같은 구성[8] 자료에 따라 의견이 분분한 상황[9] 일단 Geekbench에선 ARMv8로 표시되나, 만일 8 Gen 1 기반으로 제작된 프로세서라면 ARMv9가 된다. 공식적인 내용은 공개되어 있지 않다.[10] 퀄컴에서 공개한 공식 자료에서 클러스터 구성은 모두 Performance 클러스터로 구성되었다고 하므로 Kyro Gold로 추정되나 레딧 등에서는 리틀 코어 쪽을 Kyro Silver로 보는 의견도 있다[11] 5.8 Gbps[12] Meta Quest 3의 경우이지만, DP 및 썬더볼트나 USB4 등의 광대역폭 입출력 방식이 아닌, 대중성을 위해서인지 굉장히 빡빡한 대역폭의 USB 5Gbps 혹은 Wi-Fi의 좁은 대역폭을 통해 통신하기 때문에 데이터 전송량의 절감은 굉장히 중요한 사안이다.[13] 벤치마크 결과를 보면 코어 수와 클럭이 다운그레이드 된 상황에서도 전 세대보다 개선된 성능을 보여주는 것으로 보아 XR2에 비해 IPC가 크게 향상된 아키텍처가 사용되었다고 볼 수 있으므로, 최소한 888의 Kryo 680 이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14] Adreno 740에 대응하는 DSP(NPU)이므로 가능성이 높다고 본다.[15] 시각적인 경험[16] 상기했듯 AV1 H/W 디코딩이 가능한 GPU이다.[17] 5.8 Gbps[18] S3 라인업 당시에 있던 모뎀들은 100이면 100 데이터 통신 전용이었다. 통신 모뎀 원칩역시 데이터 통신 전용이었다. 다만, 퀄컴에서 조치를 취해서 스냅드래곤 AP와 통신 모뎀 원칩을 조합하면 WCDMA 음성통화를 지원하게 만들었다. CDMA은 더욱 사정이 좋지않아서 LTE 통신은 별도의 모뎀을 사용하고 CDMA 통신은 AP에 내장된 모뎀을 사용했었다.[19] AI벤치마크들에서 최상위권을 석권하고 있으니 성능이 좋은 것 아니냐고 반론할 수 있지만, 애초에 ASIC을 범용 벤치마크로 평가한다는 것 자체가 터무니없는 발상이다. 현재 나와있는 AI벤치마크들은 구조도 목표기능도 제각각인 AI가속기들을 뭉뚱그려 평가하기 위해 복잡하지 않은 단순연산/분석으로만 구성되어 있으며, 할게 무엇인지 몰라서 간결하고 단순한 연산만을 위해 치중되어 있는 퀄컴의 것이 그러한 '범용' 벤치마크에서 높은 성능을 보여 만드는 착시현상일 뿐이다.[20] 과거 사이트는 코드오로라 포럼이었으나 새로운 사이트로 이전한 후 폐쇄됐다.[21] 예로, 2012년 출시 기기들 중 옵티머스 LTE II는 플래그십이었음에도 불구하고 OS 업데이트를 단 1회(4.0->4.1)만 받았고, 보급형 기종인 갤럭시 M 스타일은 OS 업데이트를 단 1회도 받지 못했다. 2021년 출시 기기들의 경우 플래그십인 갤럭시 S21은 안드로이드 11에서 15까지 업데이트를 4회 받을 예정이고, 출고가 19만8천원의 보급형 최하위 기종인 갤럭시 M12조차도 OS 업데이트를 2회(11->12->13) 받았다는 것과는 크게 대조적.[22] 동아시아 문화권에서 죽음을 연상하는 숫자이며, 한국과 일본, 중화권 모두 죽음을 의미하는 단어와 발음이 똑같다.[23] 기독교에서 사탄의 숫자로 취급된다.[24] 4시리즈 이후로 사실상 경쟁 상대가 아니다.[25] 2012년 개발 중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