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06 17:35:49

에프제로 시리즈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Nintendo_Logo_2016.png 주요 게임 프랜차이즈
{{{#!wiki style="color:white"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 margin-top:-6px; margin-bottom:-5px; word-break: keep-all"
파일:Mario-logo.png
마리오
파일:Kong_Family.png
동키콩
파일:zelda.png
젤다의 전설
파일:metroid.png
메트로이드
파일:MOTHERseries.png
MOTHER
파일:파이어 엠블렘_로고.png
파이어 엠블렘
파일:logo-fzero.png
에프제로
파일:kirby.png
별의 커비
파일:starfox.png
스타폭스
파일:pokemon_logo.png
포켓몬스터
파일:smashbros.png
스매시브라더스
파일:동물의 숲_로고.png
동물의 숲
파일:pikmin.png
피크민
파일:리듬 세상_로고.png
리듬 세상
파일:external/vgboxart.com/2855_xenoblade-prev.png
제노블레이드
파일:external/static.giantbomb.com/2736752-main-logo.png
스플래툰
닌텐도 관련 문서 · 나무위키 닌텐도 프로젝트
}}}}}}}}} ||

파일:logo-fzero.png 시리즈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1px; margin-top:-8px; margin-bottom:-6px"
파일:F-Zero_logo.png 파일:F-Zero_X.gif
파일:a8d42c4a-593a-4edc-acc1-252b52c4d954.png 파일:logo fzerogxjpn.gif
파일:f_zero_gp_legend_logo_by_ringostarr39-d6h3nno.png 파일:d14059d3e7778b923dd21a1d19a58bf8.png
←닌텐도 주요 게임, 나무위키 닌텐도 프로젝트
}}}}}} ||

파일:logo-fzero.png

1. 개요2. 불투명한 미래3. 특징4. 타이틀 목록
4.1. 에프제로
4.1.1. BS 에프제로 그랑프리4.1.2. BS 에프제로 그랑프리 2
4.2. 에프제로 X
4.2.1. 에프제로 X Expansion Kit
4.3. 에프제로4.4. 에프제로 GX4.5. 에프제로 AX4.6. 에프제로 팔콘 전설4.7. 에프제로 클라이맥스
5. 등장인물6. 미디어 믹스7. 기타8. 그 외 문서9. 외부 링크

1. 개요

F-Zero (エフゼロ)

닌텐도 및 여러 서드파티에서 개발하여 닌텐도 계열 콘솔로 출시된 SF 레이싱 게임 시리즈. 마리오 카트 시리즈와 함께 닌텐도의 양대 레이싱 게임 시리즈[1]였으나, 한동안 타이틀이 나오지 않아 사장될 위기에 처했다.

2. 불투명한 미래

첫 작품인 에프제로는 시미즈 카즈노부가 디렉터, 미야모토 시게루가 프로듀서를 맡고, 이마무라 타카야가 캐릭터 디자인과 미술을 담당했다. 에프제로 X 이후의 작품들은 서드파티 회사에서 담당하였으며, GX와 AX에서 세가와 공동으로 개발하면서 다시 미야모토 시게루가 개발을 담당하였으나 이후 타이틀들은 전부 서드파티에서 담당하였다. 그리고 이때부터 시리즈의 평가가 흔들리기 시작했다. 최신작인 "클라이맥스"가 제작비의 절반도 못 건질정도로 쫄딱 망한 이후로 제작진들이 에프 제로 시리즈에서 손을 땠다고 한다. 즉, 에프제로 시리즈는 클라이맥스 편에서 끝났으며 더이상의 신작을 기대하기 힘들어진 상태. 그러나 캡틴 팔콘은 계속 슈퍼 스매시브라더스 시리즈출장하고 있으며, 마리오 카트 8에서 에프제로 테마의 서킷이 두개나 들어가면서 아직 맥은 이어가고 있다. 허나 반대로 마리오 카트 8에 무중력 기믹을 빼앗기면서 더욱 설 자리가 없어졌다며 슬퍼하는 팬들도 있다.

특히 GBA로 나온 타이틀들은 평이 굉장히 나쁜데, 이미 GX에서 화려한 그래픽과 입체적인 트랙을 맛본 게이머들에게 초대 에프제로를 조금 개선한 듯한 게임성을 가졌던 GBA 타이틀들은 실망스러울 수 밖에 없었다.

지금은 독일의 인디 게임 개발사 신엔 멀티미디어에서 Wii 때부터 닌텐도 콘솔 독점으로 FAST 시리즈라는, 에프제로 시리즈의 정신적 후속작을 만들며 연명하고 있다. 실제로 에프제로 GX의 성우를 기용해 나레이션을 시키는 등 원작 시리즈에 대한 배려도 세심한 편. 최신작은 닌텐도 스위치로 출시된 FAST RMX이다. 이래뵈도 스위치의 런칭 타이틀. 이샵에서 19.99달러에 구매 가능하니 한번 사보자.

사실 닌텐도는 Wii U의 런칭 타이틀로 에프제로 신작을 내놓고 싶어했으며, 니드 포 스피드 시리즈의 개발사인 크라이테리온에 의뢰를 하였다. 하지만 크라이테리온 측에선 당시 니드 포 스피드 시리즈 신작을 개발중이었기에 정중하게 거절했으며, 결국 닌텐도는 닌텐도 랜드를 런칭 타이틀로 만들었다. 그리고 결국 Wii U가 망하고 닌텐도 스위치가 출범했음에도 에프제로 시리즈는 닌텐도 스위치에 나오지 않았다.[2]

시게루 미야모토가 스타폭스 제로를 개발할 무렵 유럽 웹진들과 인터뷰를 했는데, 이 때 유럽인들이 에프제로 시리즈를 다시 보고싶다고 하자 미야혼은 어째서 사람들이 에프제로를 다시 찾는지 이해되지 않는다고 답했다. 미야혼은 에프제로 시리즈는 이미 GX를 통해 보여줄 수 있는 모든 것을 꺼내버렸고, 더 이상 발전할 여지가 없다고 언급했다. 이는 미야혼과 닌텐도 퍼스트 파티 타이틀의 공통점으로 그저 구작에서 컨텐츠를 추가하거나 그래픽을 개선하는 정도로 신작을 내놓지 않으며, 반드시 뭔가 새로운 개념이나 아이디어가 있어야 신작을 뽑기 때문이다. 마리오 카트 8 디럭스: ???에프제로는 이미 X에서 3D 무중력 레이싱 게임으로써 기본 틀을 잡았지만 당시 기기의 한계로 인해 비주얼이 굉장히 심심했고, GX에서 기기 성능의 한계가 대폭 높아지면서 비로소 X의 기본 틀에 화려한 그래픽과 고음질 사운드가 들어가면서 '완성형'에 도달했던 것이다. 이는 에프제로의 게임플레이 자체는 하드코어한 반면, 메커니즘은 의외로 굉장히 단순하기 때문이다. 같은 회사의 같은 장르인 마리오 카트 시리즈의 경우 타이틀마다 신규 아이템과 레이서가 추가되는 건 물론, 새 타이틀이 나올 때 마다 적어도 시스템적으로 하나 이상의 추가 메커니즘이 생겼다. 그에 비해 에프제로는 아이템도 없고, 뭔가 새로운 메커니즘을 더하려 해도 이미 기존에 정립된 메커니즘이 워낙 완성도가 높아 이 완성도를 훼손하지 않으면서 완전히 새롭고 혁신적인 메커니즘을 더하기 굉장히 애매한 것이다. 결국 억지로 신작을 만들어 봤자 그냥 그래픽만 일신하고 신규 트랙과 레이서만 넣은 수준에서 그칠 것인데 미야혼과 닌텐도 특성상 그런 작품을 내놓을 수는 없다는 것이다. 결국 이 '혁신적인 무언가'를 닌텐도 내부의 누군가가 떠올리지 않는 한 신작이 나올 가능성은 한없이 낮다.

3. 특징

미래를 배경으로 한 SF 게임으로, 가장 큰 특징으로 아이템이 없으며, 엄청난 속도를 자랑한다. 전반적으로 난이도나 게임플레이가 상당히 하드코어하며, 같은 회사의 접대용 게임의 왕자이자 캐주얼한 마리오 카트 시리즈와는 180도 다른 체험을 제공한다.

작중 등장하는 모든 머신들은 반중력으로 지면에서 일정 높이 간격을 벌리고 이동하며, 이 때문에 조작감이 상당히 특이하다. 그냥 지면에서 붕 떠 있는게 아니라 거꾸로 지면을 붙드는 힘도 작용하기 때문에 트랙이 거꾸로 뒤집어져도 계속 달릴 수 있으며, 덕분에 원통 안을 달리는 튜브형 트랙, 원통 밖을 달리는 파이프형 트랙이 존재한다. 이 지면을 붙드는 힘, 즉 접지력도 각 머신마다 다른데, 머신의 접지력을 초과하는 기동을 할 경우 미끄러지게 된다.

각 머신은 에너지가 존재하는데, 이 에너지는 부스트에 필요한 에너지이기도 하면서 머신의 체력이기도 하다. 트랙 펜스나 타 머신과 충돌시 에너지가 소비되기 때문에 조심스런 에너지 관리가 필수다. 에너지는 트랙 곳곳에 설치된 에너지 충전 지역에서 재충전이 가능하다.

아이템은 존재하지 않으며, 대신 일시적으로 머신에 보호막을 발생시키면서 긴급 기동으로 다른 머신과 충돌해 공격할 수 있다. 특히 플레이어와 점수를 다투는 라이벌 캐릭터는 전략적으로 처리해야 한다. 이 때문에 캐주얼한 마리오 카트 시리즈가 아이템 운에 상당히 많이 의존하는 반면 에프제로 시리즈는 플레이어의 실력에 큰 비중을 두고 있다.

사실상 '반중력 레이싱'의 시초가 되는 시리즈로, 이전에도 코스모스 서킷이나 플라즈마 라인 등의 반중력 레이싱 게임이 존재했지만 반중력 레이싱 게임이 갖추어야 할 기본적인 틀을 잡은 것은 에프제로였다. 이후 WipEout 시리즈, 레드아웃, 패스트 RMX 등 반중력 레이싱 게임에 큰 영향을 미쳤다.

4. 타이틀 목록

4.1. 에프제로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F-Zero.jp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슈퍼 패미컴1990년닌텐도
해당 문서 참고.

4.1.1. BS 에프제로 그랑프리

파일:external/vignette2.wikia.nocookie.net/BS_F-Zero_Grand_Prix_title_screen.pn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슈퍼 패미컴1996년닌텐도
슈퍼 패미컴의 사테라뷰 애드온으로 다운로드 판매한 에프제로의 리믹스 버전. 에프제로에 트랙이 좀 더 더해졌고, 머신들이 교체되었다.

4.1.2. BS 에프제로 그랑프리 2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BS_F-Zero_Grand_Prix_2_title_screen.pn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슈퍼 패미컴1997년닌텐도
마찬가지로 사테라뷰 애드온으로 다운로드 판매한 리믹스 버전으로 BS 에프제로 그랑프리에서 트랙이 더 추가되었다.

4.2. 에프제로 X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256px-Fzeroxbox.jp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닌텐도 641998년닌텐도
해당 문서 참고.

4.2.1. 에프제로 X Expansion Kit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JapaneseBoxArt.jp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64DD2000년닌텐도
비운의 애드온 기기인 64DD용으로 출시된 에프제로 X의 확장팩. X에서 12개 트랙이 더해졌으며, 신규 OST가 추가되었으며, 커스텀 머신과 커스텀 트랙을 제작 가능했다.

4.3. 에프제로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F-Zero_Maximum_Velocity_-_Box_Cover.jp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게임보이 어드밴스2001년Ndcube
영문명은 《F-Zero: Maximum Velocity》. 해당 문서 참고.

4.4. 에프제로 GX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F-zero-gx.jp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닌텐도 게임큐브2003년닌텐도/세가
게임큐브용으로 닌텐도와 세가가 합작으로 개발한 타이틀. 해당 문서 참고.

4.5. 에프제로 AX

파일:external/vignette2.wikia.nocookie.net/1305_f-zero-ax-deluxe_std.jp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트라이포스2003년닌텐도/세가
아케이드용으로 GX와 동시 개발된 버전. 기본적으로 GX의 엔진을 그대로 쓰고 있으나 등장인물과 트랙에서 차이가 있다.

4.6. 에프제로 팔콘 전설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Gplegend_box.jpg어?
플랫폼출시일개발사
게임보이 어드밴스2003년주식회사 스자쿠
영문명은 《F-Zero: GP Legend》. 애니메이션판을 기반으로 제작되었다. 애니판 등장인물이 추가되었으며, 전반적인 게임 플레이는 게임보이 어드밴스용 전작과 거의 같다.

4.7. 에프제로 클라이맥스

파일:external/vignette3.wikia.nocookie.net/FzeroClimax_box.jpg
플랫폼출시일개발사
게임보이 어드밴스2004년주식회사 스자쿠
일본에서만 발매된 최후의 에프제로 타이틀. 커스텀 트랙 생성기, 서바이벌 모드가 추가되는 등 나름 공들였으나 전작의 우려먹기가 너무 심하고 난이도 조종에 실패했으며 그랑프리의 수명이 너무 짧다는 비판을 받았다.

5. 등장인물

해당 문서 참고.

6. 미디어 믹스


일본판 오프닝 1

주제가 - The Meaning of Truth

애니메이션으로 《에프제로 팔콘 전설》이 2003년 10월부터 2004년 9월까지 총 51부작으로 TV도쿄에서 방영한 적이 있다. 애니 방영 이후 이 애니판을 베이스로 위에 언급한 동명의 게임판이 게임보이 어드밴스로 발매되기도 했다.

북미에서는 《F-Zero: GP Legend》라는 이름으로 방영했으며 배급사는 그 악명높은 4Kids. 북미 팬들에게 있어서 북미판 오프닝이 심하게 까였는데 시리즈 팬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은 오프닝 곡을 선보인 일본판과는 달리 북미판은 그냥 세계관을 짤막하게 소개하는 대사와 오프닝 영상을 빨리 감기 식으로 대체했기 때문. [3]

대한민국에선 챔프TV를 통해 방영했었다. 국내 방영판 명칭은 일본판을 따라 《F-ZERO 팔콘전설》. 오프닝 곡을 부른 가수는 이성준으로 엔딩 곡은 박미진이 불렀다. 다만 국내 방영판은 인지도가 없었는지 인터넷에서 더빙판 영상을 검색하면 각각 오프닝과 엔딩, 그리고 캡틴 팔콘블랙 섀도우에게 팔콘 펀치를 날려 함께 동귀어진한 그 유명한 마지막 화의 장면을 제외하면 없다.

한국판 오프닝 / 엔딩

7. 기타

같은 회사의 SF 슈팅 게임인 스타폭스 시리즈 세계관과 느슨하게 세계관을 공유하고 있다. 정확하게는 동일한 세계관이라기 보다 서로 패러디를 많이 넣고 있다.
  • 두 세계관 전부 제임스 맥클라우드라는 캐릭터가 있다.
  • 아윙과 에프제로 머신들은 전부 G-디퓨저 시스템을 사용하고 있다.
  • 스타폭스 커맨드에서는 G-제로 그랑프리라는 레이싱 대회가 존재한다.

죠죠의 기묘한 모험 3부에서 카쿄인 노리아키테렌스 T. 다비의 비디오 게임 결전에서 F-MEGA라는 이름으로 패러디되었다.

시리즈 대표인물이라 할 수 있는 캡틴 팔콘과 그의 18번 기술 팔콘 펀치으로 서양 쪽에서 더 유명하다.

8. 그 외 문서

9. 외부 링크


[1] 그러나 현대는 결국 마리오 카트만 살아남아 사실상 레이싱 게임 1주자이다.[2] 마리오 카트 8 디럭스가 매우 흥행했기 때문에 다른 스위치 레이싱 게임은 살아남기 쉽지 않을 것이다.[3] 4Kids 문서를 보면 알겠지만 수입하는 애니 대부분의 오프닝을 로컬라이징 하지않고 다른 곡으로 바꿔버리는 경우가 많은데 이 애니도 예외는 아니라서 이렇게 된 것
파일: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__CC.png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에프제로 문서의 r32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