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2-16 20:59:57

회장기 전국대학야구 하계리그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대한민국의 야구 리그
{{{#!wiki style="color:#FFFFFF; margin: -0px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color:#555555"
구분 명칭
프로 1군 파일:external/s20.postimg.org/KBO1.png KBO 리그
2군 파일:external/66.media.tumblr.com/tumblr_o72v3jpgxR1sqk8veo5_r6_250.png KBO 퓨처스리그
북부리그 / 남부리그
독립 한국독립야구리그
KIBA 드림 리그 / 경기도독립야구연맹리그
실업 한국실업야구
아마추어 사회인 KBO 챌린저스 / 권역별 지역대회
여성부 한국여자야구대회
학생 · 유소년 대학 한국대학야구
대학야구 주말리그 & 패넌트레이스 / 전국대회 / 대통령기 / 협회장배
고교 고교야구 주말리그
대통령배 / 봉황대기 / 청룡기 / 황금사자기 / 협회장기 / 명문고 야구열전
중학 대통령기 중학야구대회 외 2개대회
초등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야구대회 외 3개대회
리틀야구 리틀야구 주니어부 / 리틀야구 리틀부
}}}}}}}}} ||

1. 소개2. 역대 우승, 준우승팀

1. 소개

전국대학야구 대회 중의 하나로써, 2007년까지는 추계리그였다가 2008년부터 하계리그로 바뀌었고, 2015년에 다시 추계리그로 바뀌었다. 과거의 추계리그는 KBO 신인 드래프트 이후에 실시되었는데, 프로 스카우트의 눈에 들려는 4학년 졸업반의 경우 드래프트 이전에 모습을 더 보여주는게 중요하다는 판단 하에 하계리그로 바뀌어 실시되고 있다. 결승전은 목동야구장에서 개최된다. 춘계리그와 마찬가지로 4년제 대학 팀을 1부 대학, 2년제 대학 & 창단 2년 이내의 신생팀 & 서울대를 2부 대학으로 분리하여 별도로 조별리그 및 결승전을 치른다. 2016년에는 다시 하계리그로 변경되어 6월 20일부터 7월 10일까지 포항에서 개최되었다.

주말리그 체제 도입에 따라 2017년에 폐지되었다.

2. 역대 우승, 준우승팀

연도 우승 준우승
1961 동아대 연세대
1962 동아대 성균관대,한양대
1963 연세대 한양대
1964 성균관대,경희대 없음
1965 중지
1966 연세대 한양대
1967 중지
1968 고려대 성균관대
1969 중지
1970 성균관대 경희대
1971 고려대 한양대
1972 한양대 건국대
1973 고려대 연세대,성균관대
1974 한양대 건국대,성균관대
1975 연세대 한양대,건국대,영남대
1976 한양대 고려대
1977 영남대 건국대
1978 고려대 건국대
1979 한양대 고려대,건국대,동국대
1980 미개최
1981 동아대 연세대
1982 동아대 건국대
1983 건국대 고려대
1984 건국대,고려대[1]
1985 건국대 한양대
1986 고려대 동국대
1987 동국대 단국대
1988 동아대 한양대
1989 한양대 인하대
1990 고려대 영남대
1991 한양대 단국대
1992 건국대 고려대
1993 경희대 한양대
1994 한양대 홍익대
1995 경희대 영남대
1996 한양대 단국대
1997 인하대 경희대
1998 단국대 중앙대
1999 건국대 고려대
2000 한양대 탐라대
2001 고려대 영남대
2002 연세대 경성대
2003 건국대 단국대
2004 단국대 영남대
2005 경성대 성균관대
2006 성균관대 경성대
2007 한양대 경성대
2008 경성대 고려대
2009[2] 동의대 성균관대
2010 경희대 성균관대
2011 고려대 원광대
2012[3] 인하대 경희대
2013 원광대 건국대
2014[4] 홍익대 단국대
2015 경성대[5] 건국대
2016 홍익대 연세대

[1] 3개조의 예선리그를 벌이고, 각 조 상위 2개팀씩이 벌이 는 6강 결선리그만으로 순위를 가렸으며 고려대와 건국대가 4승 1패로 공동우승을 차지했다.[2] 동의대 조성옥 감독은 당시 간암 투병으로 인해 입원해있었고, 이상번 투수코치가 감독대행을 하였다. 모두의 염원에도 불구하고 대회 도중 사망하였다. 동의대는 9회말 1-1동점 상황에서 극적인 끝내기안타로 우승했지만, 이 날 환호한 이는 아무도 없었다. 대신 허공에 눈물의 헹가래를 바쳤다.[3] 9회말 박준태(KIA)의 끝내기 안타로 우승한다. 인하대 허세환 감독의 부임 후 첫 우승이다.[4] 홍익대 장채근 감독의 부임 후 첫 우승이다.[5] '15년 시즌2관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