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2-05-29 18:06:39

한국어의 부사

副詞 / 어찌씨
한국어의 품사
{{{#!wiki style="margin: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6px -1px -11px"
불변어 <colcolor=#373a3c><colbgcolor=#32CD32,#165c16> 체언 명사
(의존명사)
대명사
(인칭대명사)
수사
수식언 관형사 부사
독립언 감탄사
관계언 조사
가변어 서술격 조사
용언 동사 형용사
}}}}}}}}} ||


1. 개요2. 종류
2.1. 성분부사
2.1.1. 성상부사
2.1.1.1. 상태부사/모양어찌씨2.1.1.2. 정도부사/견줌어찌씨
2.1.2. 지시부사/가리킴어찌씨
2.1.2.1. 시간부사/때어찌씨2.1.2.2. 장소부사/곳어찌씨
2.1.3. 부정부사2.1.4. 상징부사
2.2. 문장부사
2.2.1. 양태부사2.2.2. 접속부사

1. 개요

한국어에서 부사는 '용언이나 문장 앞에 놓여 그 뜻을 분명하게 해주는 품사'를 말한다.

부사형 어미로는 -이/히, -게 따위가 있다

2. 종류

2.1. 성분부사

문장의 어느 한 성분을 수식하는 부사.

2.1.1. 성상부사

사람/사물의 모양/상태/성질을 꾸미는 부사.
2.1.1.1. 상태부사/모양어찌씨
서술어의 모양을 꾸미는 부사.
예시: 잘, 못, 빨리, 매우
'잘' 걷는다, '잘' 뛴다 등으로 쓰임
2.1.1.2. 정도부사/견줌어찌씨
정도를 수식하는 부사. 정도를 나타내는 표현 참고.
예시: 매우, 너무, 몹시, 별로

2.1.2. 지시부사/가리킴어찌씨

특정한 시간이나 장소를 가리키는 부사.
2.1.2.1. 시간부사/때어찌씨
예시: 내일, 아까, 일찍이, 금방, 먼저, 그때, 이미
그러나 이런 말들과 혼동해서인지 '-월 -일' 같은 명사 뒤에 부사격 조사를 쓰지 않고 부사처럼 쓰는 경우가 많다.
2.1.2.2. 장소부사/곳어찌씨
예시: 이리, 저리, 여기, 저기, 곳곳이, 집집이

2.1.3. 부정부사

용언의 앞에서 그 내용을 부정하는 부사
예시: 아니(안), 잘못, 못

2.1.4. 상징부사

사람이나 사물의 소리와 모양을 흉내 내는 부사. 의성어, 의태어 참조.

2.2. 문장부사

문장 전체를 꾸미는 부사.

2.2.1. 양태부사

말하는 이의 태도를 나타내는 부사.
예시: 과연, 설마, 제발, 정말, 결코, 모름지기, 응당, 어찌, 만약

2.2.2. 접속부사

문장 사이를 잇는 부사. 영어와 달리 접속사는 따로 존재하지 않는다.
예시: 그러나, 그런데, 그리고, 하지만, 곧, 즉, 및, 또는, 요컨대, 다만, 오직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