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8-26 23:07:30

마일리지

파일:Semi_protect1.png   로그인 후 편집 가능한 문서입니다.
파일:external/loyaltylobby.com/united-cards.jpg

1. 설명2. 항공 마일리지
2.1. 문서가 있는 항공 마일리지
3. 한국의 마일리지 목록4. 일본의 마일리지 목록5. 그 외
5.1. 대학
6. 관련 항목

1. 설명


Mileage. 혹은 포인트 카드멤버쉽 카드등의 명칭으로도 불린다.

본래의 의미는 마일 수(數). 일반적으로 이동거리의 총량을 의미하는 단어다.
항덕 경험치 원조는 아메리칸 항공의 AAdvantage. (참고: 마일리지 제도의 시초는 항공사)

1980년대 이후 미국에서 항공 산업의 규제가 대거 철폐됨에 따라, 더 이상 독점 운항이나 스케줄만 가지고 경쟁할 수 없게 되었다. 그리하여 아메리칸 항공이 AAdvantage를 성공적으로 런칭하자, 다른 항공사들도 승객의 탑승거리(마일)에 따라 일종의 포인트를 적립하여 무료 탑승이나 좌석 업그레이드 등에 사용할 수 있는 상용고객 우대제도(Frequent Flyer Program)를 앞다투어 도입하게 되었다. 지금은 웬만한 대형 항공사들 중에 이 제도 없는 회사가 드물 정도. 게다가 요즘은 항공사 마일리지를 일반 소매 업종에서도 사용 및 적립할 수 있게 해 주고 있다.

이렇게 되자 마일리지라는 단어가 일종의 적립금 내지 포인트와 동의어처럼 여겨지게 되었다. 오늘날에는 항공사 외의 수많은 업종에서도, 물품 구매나 서비스 이용에 포인트를 적립하여 나중에 사용하게 하는 제도를 통칭해서 마일리지라고 부른다. 이건 대한민국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쓰이는 추세. 심지어는 탄소마일리지 등 공공 분야에서도 사용되고 있다.[1]

이러한 제도의 목적은 결국 "우리 아이템 좀 더 많이 산 다음에 공짜로 서비스를 받으세요!"다.

종류도 다양해서 현금으로 돌려주는 캐쉬백 서비스, 일정 금액을 할인해 주는 서비스, 포인트별 상품을 주는 등 다양한 형태의 마일리지가 존재한다.

요즘은 PC방에서도 마일리지 제도가 있다. PC방의 회원으로 이용하면 마일리지가 차곡차곡 쌓이는데 그 마일리지 액수만큼 후불 요금을 할인할 수도 있다. 참고로, 이런 형태의 마일리지는 좀 큰 규모의 슈퍼마켓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단골 손님이 물건을 사면 그 액수의 1%를 마일리지로 적립했다가 나중에 그 마일리지로 결제할 수도 있게 하는 방식.

최근 경제한파의 영향인지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의 기한에 제한을 두는 경우가 많이 생겨났다. 미리미리 적립해 둔 마일리지가 사라지기 전에 챙겨 먹도록 하자.

2. 항공 마일리지

마일리지 제도가 항공사에서 비롯된만큼, 가장 일반적이고 모범(?)적으로 운영되는 곳이 항공사다. 항공 마일리지의 큰 특징 중 하나는 다른 여타 마일리지 제도에 비해 혜택히 상대적으로 크다는 점이다. 굳이 돈으로 환산한다면 1마일당 통상 2센트(15원) 정도의 가치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보다 더 큰 점은 누적율이 크다는 점이다. 일반 카드나 여타 포인트는 사용액의 0.5% ~ 1% 정도 적립되나, 항공 마일리지는 사용액의 최고 10%까지 적립된다. 미국을 한 번 다녀오면 국내선 왕복 티켓 정도 받을 수 있는 마일리지가 누적된다. 그리고 항공 마일리지는 이코노미 티켓보다 좌석 승급에, 좌석 승급보다 비즈니스/퍼스트 직접 발권에 사용하는 것이 효율적이다. 또한 상위 등급의 좌석은 1단계만 적용된다. 이코노미로 비즈니스로의 승급은 가능하지만, 퍼스트 승급은 불가능하다.

마일리지를 기내 면세품을 사거나 호텔 예약 등의 다른 용도로 사용이 가능하나, 추천하지 않는다. 가성비가 한도 끝도 없이 추락한다. 어차피 마일리지 좌석이야 비워 두고 출발하나 채우고 출발하나 고정비 측면에서 비용이 크게 차이가 나지 않기 때문이지만, 다른 용도로 사용하게 된다면 해당되는 비용을 따로 지불해야 하기 때문이다.

마일리지는 모으기도 하지만, 사는 것도 가능하다. 대한민국 국적사에 해당하는 건 아니고, 주로 미국 항공사들이 쓴다. 아메리칸 항공 등의 몇몇 항공사는 홈페이지에서 마일리지를 팔기도 하며, 대한항공[2], 아시아나항공OK캐쉬백을 통해 구입이 가능하나 1:22로 구입가가 상당히 비싸다. 사실 OK캐쉬백을 이용하는 건 제휴 포인트를 이용한 마일리지 전환의 성격이다.

신용카드 포인트에서 마일리지 전환도 가능하나, 해당 마일리지 제휴 카드가 있어야 전환되는 경우가 있다. 그런데 삼성카드는 뜬금없게도 크리스플라이어ANA 마일리지 클럽으로 전환이 가능하다. 스카이패스아시아나클럽은 제휴 카드가 있어야 전환이 가능한 건 여전하다.

이외의 방법으로는 신용카드의 선포인트 제도를 통해 마일리지를 구입 후(하나카드의 크로스마일이 대표적) 선결제를 통해 사는 방법도 있다. 마지막으로는 신용카드 바우처를 통해 얻는 방법도 있는데 삼성카드 '더 오(THE O)'의 경우 연회비 60만원을 내면 아시아나클럽 4만 마일리지를 바우처로 제공하기도 하고 경남은행, 부산은행 REX카드 역시 바우처로 아시아나 마일리지를 제공한다[3]. 우리카드의 로얄블루 PLUS 카드의 경우에도 연간 사용 실적에 따라 아시아나클럽 마일리지를 제공한다.

델타 항공스카이마일스는 유효 기간이 없다. 다만, 가치가 좀 많이 떨어져서 그렇지..... 대한민국 국적사들은 2008년 중에 유효 기간제를 실시했다. 아메리칸 항공 등은 마일리지 사용 혹은 적립 시 유효 기간을 연장해 주고 있으며, 대한민국에서는 OK캐쉬백이 이 방식을 쓴다.

신용카드 중 항공사 마일리지 적립을 해주는 상품들이 늘어나면서 항공사들이 마일리지를 고객 서비스 차원을 넘어서 자금조달수단으로 활용하는 경우도 있다.

대한민국의 경우 신용카드 무이자할부를 통한 항공 마일리지는 적립되지 않는다. 2012년에 모조리 중지되었으며, 현재는 신한카드의 더 클래식 카드(플러스 말고 구형, 2015년 8월 18일 단종)만 가능하다.

2.1. 문서가 있는 항공 마일리지


이외 항공사의 특기할 만한 FFP는 각 항공사 항목에 기술되어 있다.

3. 한국의 마일리지 목록

마일리지명 운영회사 주요 가맹점 유효기간 비고
GS&포인트 GS칼텍스 GS25, 랄라블라, GS칼텍스 등 5년
L.포인트 롯데멤버스 롯데백화점, 세븐일레븐, 롯데리아 등 5년
OK캐쉬백 SK플래닛 KFC, SK에너지, 도미노피자 등 5년
신세계포인트 이마트 이마트, 신세계백화점, 이마트24 등 2년[5]
CJ ONE CJ올리브네트웍스 CGV, 뚜레쥬르, 투썸플레이스 등 2년
해피포인트 SPC CLOUD BR, 던킨도너츠, 파리바게뜨 등 3년
오포인트
(Oh! Point)
비씨카드
(지원중단)
아웃백, 카페드롭탑
H.Point 현대백화점그룹 현대백화점, 현대홈쇼핑, 현대H몰 등 2년
메가박스
멤버십
메가박스 2년
마이홈플러스 홈플러스 홈플러스
홈플러스익스프레스
2년 OK캐쉬백과 연계
CU 멤버십 BGF리테일 CU 3년
엔크린
보너스카드
SK에너지 5년 OK캐쉬백과 연계
현대오일뱅크
보너스카드
현대오일뱅크 5년
E1
오렌지카드
E1 5년
S-OIL
보너스카드
S-OIL 5년
KTX
마일리지
코레일 5년
위포인트 다이소
LG 멤버십 LG 전자 LG 약정 해지까지

신용카드사의 포인트 목록은 신용카드 문서 참고

4. 일본의 마일리지 목록

마일리지명 운영회사 주요 가맹점 유효기간 비고
T-POINT CCC 패밀리마트, 야후재팬, 츠타야 1년
PONTA 로얄리티 마케팅[6] 로손 1년
d-POINT NTT도코모 맥도날드 4년 L.POINT와 상호 전환 가능[7]
R포인트 라쿠텐 맥도날드, 데일리 야마자키 등 1년
골드포인트 요도바시카메라 左同 2년
빅포인트 빅카메라 左同 2년

등등

5. 그 외

5.1. 대학

연세대학교는 2015년 2학기부터 수강 신청 방식을 기존의 선착순광클 방식에서 마일리지 투자 방식으로 바꿨다. 모든 학생이 72점을 부여받고, 그 중 원하는 과목에 최대 36점까지 투자하여 다른 모든 조건을 불문하고 무조건 더 많이 투자한 사람이 해당 과목을 선점할 수 있는 방식.[8]

6. 관련 항목




[1] 탄소마일리지 같은 경우에는 보통 의미에서 쓰이는 마일리지와 조금 다른 개념이다. 무언가를 구입했기 때문에 혜택을 주는 것이 아니라 절약함으로써 주는 혜택이기 때문이다.[2] 대한항공은 충전한 OK캐쉬백 포인트를 스카이패스로 교환하는 게 불가능하다.[3] 물론 연회비만 낸다고 바로 주는 건 아니고, 해당 카드로 일정 금액 이상 결제한 실적이 있어야 한다.[4] 사실 이는 멕시코 버스 회사들의 FFP인데, 항공사 1개가 끼어든 것.[5] 최대7년[6] 株式会社ロイヤリティ マーケティング 홈페이지[7] 10 L.POINT=1 d-POINT[8] 동점자의 경우, 주 전공/복수 전공 여부, 해당 학기 신청 과목 수, 해당 학기 졸업 여부, 기타 등등을 반영한다. 마일리지가 다를 때에는 무조건 더 많이 투자한 사람이 수강 할 수 있다.[9] 나이와 마일리지의 합성어. 마일리지가 쌓이는 것과 같이 나이를 먹으면서 그에 따른 이득이나 권리를 당연히 누리려고 하고 대우해주기를 바라는 기성세대의 행동을 일컫는 말, 즉 젊은 사람들이 기성세대를 비판할 때 사용하는 말이다. 이 링크를 클릭하면 노슬아치 문서로 리다이렉트.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