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7-23 20:59:57

찰리 아담


파일:나무위키+유도.png   AC 밀란 선수인 찰장군에 대한 내용은 하칸 찰하노을루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파일:Charlie_Adam.png
레딩 FC No.
찰스 그레이엄 "찰리" 아담
(Charles Graham "Charlie" Adam)
생년월일 1985년 12월 10일 ([age(1985-12-10)]세)
국적 파일:스코틀랜드 국기.png 스코틀랜드
출신지 던디
신장 185 ㎝
체중 93 ㎏
포지션 미드필더
주로 쓰는 발 왼발
등 번호 블랙풀 FC - 26번
스토크 시티 FC - 16번
유소년 클럽 던디 FC (1999~2003)
소속 클럽 레인저스 FC (2003~2009)
로스 카운티 FC (2004~2005, 임대)
세인트 미렌 FC (2005~2006, 임대)
블랙풀 FC (2009, 임대)
블랙풀 FC (2009~2011)
리버풀 FC (2011~2012)
스토크 시티 FC (2012~2019)
레딩 FC (2019~ )
국가 대표 24경기
애칭 찰장군[1]
SNS 파일:트위터 아이콘.png 파일:인스타그램 아이콘.png 파일:페이스북 아이콘.png
특기 권투, 이종격투기, 태권도

1. 개요2. 플레이 스타일3. 클럽 경력4. 국가대표 경력5. 트리비아
5.1. 찰장군
6. 같이 보기

1. 개요

스코틀랜드 출신의 축구 선수로 EPL에서 잔뼈가 굵은 스토크 시티 FC의 베테랑 파이터 미드필더이다.

2. 플레이 스타일

중후한 킥력과 넓은 시야, 투지 넘치는 저돌적인 플레이축구3를 특장점으로 가진 선수이다. 투박한 외형에 어울리지 않게 볼을 참 예쁘게 찬다는 느낌을 준다. 반면 팔꿈치, 양발 태클, 헤드킥 등 거친 플레이로 경고를 많이 받으며 기동성이 부족한 것이 단점이다.

3. 클럽 경력

1999년 던디 FC 유소년 팀에서 축구를 시작하고 2003년에 레인저스 FC로 이적하였다. 2004년 4월 14일 리빙스턴과의 경기에서 프로 선수로 데뷔하였다.

출장기회가 적었고 기회를 잡기 위해 2004-05 시즌 로스 카운티로 임대되어 11경기 2골을 기록하였다. 2005-06 시즌에도 세인트 미렌으로 임대되어 29경기 5골을 기록하였다. 착실히 경험을 쌓은 후 2006-07 시즌 소속팀에 복귀하여 32경기 11골을 기록하며 주전자리를 차지하였다.

2007-08 시즌 16경기 2골로 주춤하였고, 2008-09 시즌 9경기 출장에 그치자 출장기회를 찾기 위하여 챔피언십팀인 블랙풀로 임대되어 13경기 2골을 기록하였다. 이러한 활약을 인정받아 시즌 종료후 블랙풀로 완전이적하였고, 2시즌 동안 78경기 28골을 기록하며 블랙풀의 2010년 깜짝 EPL 승격을 이끌었고 약체 블랙풀의 10-11 시즌 에이스로 EPL에 존재감을 드러냈다.

3.1. 리버풀 FC

파일:UiBZoZW.jpg
벰파이어마저 꼼짝 못하게 만드는 찰장군의 위엄

블랙풀이 선전에도 불구하고 강등당하자 EPL의 상위권 팀들이 아담 영입에 관심을 보이게 되었다. 2011년 7월 675만 파운드의 이적료를 지불한 리버풀 FC로 이적하였다.

2011년 8월 13일 선더랜드와의 경기에서 풀타임 선발 출전하며 리버풀 데뷔전을 가졌다. 8월 27일 볼튼 원더러스와의 경기에서 데뷔골을 기록하였다. 리버풀에서 28경기 2골을 기록하였으나 기대에 못미친다는 평가가 많았고, 한 시즌만인 2012년 8월 31일 스토크 시티 FC로 이적하였다. 이적료는 밝혀지지 않았으며 400만 파운드 정도로 추정된다.

3.2. 스토크 시티 FC

파일:FB_IMG_1561192628337.jpg

3.2.1. 2012-13~2014-15 시즌

이적 후 위건과의 경기에서 데뷔하였고, 11월 10일 퀸즈 파크 레인저스와의 경기에서 첫 골을 신고하였다.

파일:찰리 아담 환상적인 골.gif
13-14 시즌 맨유와의 경기에서 아르니가 헛발질한 공을 그대로 차넣어 골을 기록했다. 경기는 2-1로 승리했다.

거친 축구를 구사하는 스토크 시티에 잘 녹아들어 팀에 어울리는 플레이를 잘한다. 시간이 지나며 EPL을 지키는 제너럴 찰장군 캐릭터가 되어 국내에서도 꽤나 유명해졌다.

파일:external/www.fmkorea.com/8ba9d0c681ba3fca14cbfee18fd71fcc.jpg
그리고, 산왕을 시해하는데에 성공했다.EPL은 이런곳이란다 애송아

파일:산체스를 담구는 찰장군.gif
산왕에게 시걸권을 시전하시는 찰장군스토크 홈팬들 중 웃음을 터트리는 사람들도 있다.

14-15 시즌 첼시 FC와 경기에서 하프라인 밖에서 쏜 중거리 슛을 골로 넣었다. 이 골은 14-15 시즌 EPL 올해의 골로 선정되었다.[2]

파일:external/i.dailymail.co.uk/243AFA4D00000578-2884211-image-a-32_1419288305452.jpg
최근 디에고 코스타의 패악질이 극에 달함에 따라, 참교육을 시전했던 찰장군님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3.2.2. 2015-16 시즌

마침내 2015-16 캐피털원컵 4라운드(16강전) 스토크 시티 VS 첼시 경기에서 찰장군의 윗 움짤 몸통박치기로 인해 디에고 코스타가 가슴 부상을 입었다. 이 상황 전에도 깡패들간의 UFC 뺨치는 플레이를 기대했던 팬들의 기대와는 달리 이전 매치에서 패배(...)의 기억이 있던 디에고 코스타가 전반 내내 찰리 아담을 피해다니는 모습을 보여 이 경기는 찰장군의 악명위용을 알리는 경기가 되었다.

37R 크팰전에서 1골을 기록하였다.

지금와서는 별 의미없는 말이지만 리버풀 시절엔 먹튀 사황중에 그나마 제일 잘하던 선수였다.

3.2.3. 2016-17 시즌

16-17 시즌 찰리 아담의 플레이를 보고 그를 기용하는데에 의문을 가지는 사람이 많은데 이와같은 기사가 올라 오는 걸 보면 팀에게 만큼은 따뜻한 남자인것 같다, 분위기 메이커를 담당하는듯.

허나 그것을 감안해도 16-17 시즌은 어이없는 패스미스가 속출하는둥 "이건 아니다"소리가 절로 나오는 어처구니 없는 플레이 남발하는 중이다. 글렌 웰런을 비롯해 중원 자원의 노쇠화가 심각한데 다음 시즌을 대비한 세대 교체가 절실하다. 큰맘먹고 지른 임불라잠수를 탔다.

현재 부상으로 빠져있던 캐머런이 복귀하자마자 즉각 벤치로 자리를 옮긴 상태이다.


31R 번리전 코너킥 상황에 넘어지며 공을 건드렸는데, 아무렇지도 않은듯이 다시 손으로 공을 가져오는 모습은 많은 사람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

3.2.4. 2017-18 시즌

재계약을 체결했으나, 아직까지 출전이 없다.

현재 스토크 산하 청소년 팀에서 유스들이랑 경기를 뛰고 있으며, 이는 코치 연수를 위한 일환으로 보인다. 스토크 내에서는 피터 크라우치와 함께 축구 외 이야기로도 트위터 소통을 자주 하는 선수이며, 현재도 축구 관련 방송에서 참고인으로 자주 출연한다. 이 외에도 골프에도 관심이 있고 자주 골프 피치로 나가기도 하는 듯.

뒷일은 라이언 쇼크로스 너에게 맡기마

마침내 시즌 중반(1월)이 되자, 대런 플레처의 나이도 나이인지라 체력 안배를 위해 출전 빈도가 서서히 높아지고 있다. 지난 시즌도 그랬지만 전반기에는 볼 수 없고, 새해가 되어야만 비로소 찰장군의 시즌이 시작된다. 이렇듯 뒤늦은 혼자만의 시즌 시작이지만 그라운드 위에서의 존재감은 여전했다. 전방에 한번에 찔러주는 녹슬지 않은 롱패스 능력. 그러나 중원에서의 패스 미스는 꼭 실점의 빌미를 제공한다. 20R 뉴캐슬전이 그 대표적인 사례. 스토크의 감독인 마크 휴즈는 48시간 간격으로 경기가 벌어지는 촘촘한 박싱 데이에서 뉴캐슬전에 몰빵하기 위해 첼시 전에 주전 선수를 대거 제외하고 경기를 포기했는데, 뉴캐슬전에서 찰장군의 치명적인 실수로 0-1로 패배하며 홈팬들로 부터 치욕적인 '휴즈 아웃' 떼창을 듣고야 말았다.

시즌 종료 후 BBC와의 인터뷰에서, 강등당한 것에 대해 '부끄럽다'고 말하면서 일부 팀원들의 부족한 프로페셔널리즘과 태도 문제가 강등의 원인 중 하나였다고 밝혔다. 실제로, 에릭 피테르스는 경기 전날 나이트클럽 출입으로 벌금 7만 파운드의 징계를 받았고, 이브라힘 아펠라이는 훈련 태도를 지적받아 훈련장 출입금지 징계를 받았다. 사이도 베라히노는 리저브 경기에 지각해 2군으로 강등되기도 했다. 제르단 샤치리는 동료들의 수준이 떨어진다는 인터뷰로 선수단 사기를 떨어트렸다. 이러한 분위기를 보고 팬들은 선수단 기강을 잡아주었던 베테랑 조나단 월터스글렌 웰런을 상당히 그리워했다.

3.2.5. 2018-19 시즌

스토크 시티와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기로 결정하면서 시즌 종료 후 스토크 시티를 떠나게 되었다.

3.3. 레딩 FC

2019년 7월 23일 레딩으로 이적했다. 자유계약이라 이적료는 없고, 계약 기간은 1년.

4. 국가대표 경력

스코틀랜드 대표로 2007년 5월 30일, 유로 2008 예선 오스트리아 전에서 A매치에 데뷔하였다.

5. 트리비아

5.1. 찰장군

위에 서술되어 있듯이 EPL의 수호자 찰장군이라는 별명이 있다. 장군이라는 호칭에 걸맞는 위대한(?) 플레이를 자주 보여주는데 짧게 한번 감상해보자.

파일:external/e1.365dm.com/charlie-adam-stoke-city_3005978.jpg

파일:블랙풀 시절 찰장군.gif

파일:찰장군의 인성.gif

파일:찰장군의 인성2.gif

파일:찰장군의 인성3.png

파일:적토마 찰리 아담.gif

파일:찰장군과 베일.jpg
토트넘시절 베일도 담갔다[3], 레알로 탈출

파일:또 담구는 찰장군.gif
최근 아스널전에는 적 팀의 득점 상황에도 산체스의 다리를 밟는 침착함을 보여줬다. 다른 구도로 보면 저 상황에서 공은 안보고 산체스 발목을 보고 있다. 통행세 걷으시는 찰장군#

파일:external/2.bp.blogspot.com/1a.gif

파일:다비드 루이스와 찰장군.jpg
여타 더티 플레이어들과는 차원이 다른, 신념에 가까운 허슬 플레이로 그 명성을 획득했다. 보고 있자면 스코틀랜드 럭비 선수들과 비슷.

그의 비범함에 비해 카드나 논란이 별로 일지 않는다는데에 그 기이한 아우라가 있다. 실제로 풋볼 매니저 2018 기준으로 더티 플레이 수치가 10밖에 되지 않는다.

EPL의 거친 플레이를 상징하는 존재라고 할 수 있다. 그냥 쓰레기잖아 쓰레기라니; EPL의 수호신 그 자체인데...

참고로 로번과 대등하게 맞설 정도의 노안이다. 얼핏봐도 50대로 보이는 수준

6. 같이 보기

2018-19 시즌 레딩 FC 1군 스쿼드
번호 포지션 국적 한글 이름 영어 이름 비고
1 GK 파일:이탈리아 국기.png 비토 마노네 Vito Mannone
2 DF 파일:웨일스 국기.png 크리스 건터 Chris Gunter
3 DF 파일:가나 국기.png 앤디 이아덤 Andy Yiadom
4 DF 파일:아일랜드 국기.png 존 오셰이 John O'Shea
5 DF 파일:아일랜드 국기.png 폴 맥셰인 Paul McShane 주장
6 D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리암 무어 Liam Moore 부주장
7 MF 파일:퀴라소 국기.png 레안드로 바쿠나 Leandro Bacuna
8 MF 파일:아일랜드 국기.png 데이비드 메일러 David Meyler
9 FW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샘 발독 Sam Baldock
10 M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존 스위프트 John Swift
11 D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조던 오비타 Jordan Obita
12 MF 파일:자메이카 국기.png 가레스 매클리어리 Garath McCleary
14 FW 파일:나이지리아 국기.png 손 알루코 Sone Aluko
15 M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칼럼 해리엇 Callum Harriott
16 MF 파일:웨일스 국기.png 데이비드 에드워즈 David Edwards
17 FW 파일:감비아 국기.png 모두 바로우 Modou Barrow
18 M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오비에 에자리아 Ovie Ejaria 임대[a]
19 DF 파일:미국 국기.png 맷 미아즈가 Matthew Miazga 임대[b]
20 MF 파일:포르투갈 국기.png 티아고 일로리 Tiago Ilori
21 FW 파일:코트디부아르 국기.png 야쿠 메이테 Yakou Méïté
22 MF 파일:네덜란드 국기.png 펠레 클레멘트 Pelle Clement
23 FW 파일:아이슬란드 국기.png 욘 다디 보드바르손 Jón Daði Böðvarsson
24 D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타일러 블래킷 Tyler Blackett
25 MF 파일:루마니아 국기.png 아드리안 포파 Adrian Popa
26 GK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에밀리아노 마르티네스 Emiliano Martínez 임대[c]
27 D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오마르 리차즈 Omar Richards
28 GK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샘 워커 Sam Walker
29 FW 파일:스코틀랜드 국기.png 마크 맥널티 Marc McNulty
31 GK 파일:핀란드 국기.png 안시 야콜라 Anssi Jaakkola
32 MF 파일:이란 국기.png 사에드 에자톨라히 Saeid Ezatolahi 임대[d]
35 MF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앤디 리놈호타 Andy Rinomhota
38 MF 파일:아일랜드 국기.png 리암 켈리 Liam Kelly
구단 정보
회장: 존 머데이스키 경 / 감독: 폴 클레멘트 / 홈 구장: 머데이스키 스타디움
출처:영문 위키피디아, 마지막 수정 일자: 2018년 8월 15일

[a] 리버풀 FC에서 임대[b] 첼시 FC에서 임대[c] 아스날 FC에서 임대[d] FC 로스토프에서 임대

[1] 한국 한정.[2] 2016년 황금종려상 수상작 나, 다니엘 블레이크는 영국 뉴캐슬을 배경으로 복지제도 문제에 대한 비판을 담은 작품인데... 이 명작에서 몇 안되는 개그씬 중 하나인 축구 이야기 장면에서 언급되는 중거리 골이 바로 이 골이다.[3] 공이 빠져나간뒤 다리를 태클하는 위험한 행동이었다. 베일은 공개사과를 요구했으며 이에 아담은 고의가 아니라고 주장했다. 분노한 베일은 아담을 coward라고 부르며 앞으로 사과하더라도 이를 받아들이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런 베일의 반응이 당연한 것이 고의인게 명백했던 태클인데다가, 심지어 친선경기에서 벌어진 일이었다. 거기다가 고의든 고의가 아니든 부상 당시나 이후에라도 찾아가서 사과하는게 관례인데, 그조차도 하지 않았다.